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3-07-30 07:51
[잡담] 문득 떠올라서 적어봅니다.
 글쓴이 : noONE
조회 : 1,219   추천 : 25  
 글주소 : http://karaboard.com/1024238


용기는 두려움을 모르거나 두려움에 무감각한 상태가 아니라,

두려움을 느끼되 그에 압도당하지 않고 극복해 내는 것을 뜻합니다.



같은 의미에서,  

위대함이라는 것은 약점이나 단점이 전혀 없는 완전무결함이 아니라,

그 약점과 단점을 딛고 일어나 성실한 노력과 불굴의 의지로 이뤄낸 커다란 성과를 의미합니다.



그런 면에서 카라는 매우 용기 있고 또 가수로서 정말 위대한 그룹입니다.



지금 우리가 보고 있는 카라는,

태어날 때부터 하늘이 내린 재능을 가진 사람들, 즉 천재였던 게 아니라  

때로는 부끄럽고 감추고 싶기조차 한 과거의 부족한 모습을 성공적으로 극복해낸 결과입니다.



평범한 사람들은 겉으로 본 결과로서 세속적 성공에 열광할 뿐이지만,

현명하고 비범한 사람들, 또 다른 성공을 이뤄낼 가능성을 가진 사람들은

그 위대한 성취의 이면에 감춰진 지난 시간의 땀과 눈물, 좌절과 극복의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우리가 지금 보고 있는

우리가 좋아하고 아끼고 사랑하는 카라는

그런 사람, 그런 가수입니다.



만일 그런 카라를 누군가 이젠 과거의 일이 돼 버린, 하잘 것 없는 이유로 비웃고 깎아내리려 한다면,

그저 빙긋이 웃으며 조용히 마음 속에 되새기세요.

카라는 단점이나 약점이 없어서 대단한 것이 아니라,

그런 단점과 약점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그것들을 멋지게 극복하고 자신의 꿈을 이뤄냈기 때문에 더더욱 위대하다는 사실을.


  • 트위터
  • 페이스북
TEN HANDS CROSS-HELD
FIVE SMILES
ONE HEART




처음  1  2


COMMENT
너무 좋은 글이네요 ㅎㅎ
13-07-30 14:24:27
     
 
앗...조금 쑥스럽습니다. ㅠㅠ
13-07-30 14:30:37
하필 제가 봤을 때 추천갯수가 민망해서 제가 하나 더 했습니다. 이제 19개 되었네요.
13-07-30 14:48:00
     
 
이런 18~을 면한 건 좋은데 이젠 19금을 연상시키는 걸요. ㅎㅎ

공비리님 고맙습니다. 근데 공비리님은 다 아시는 얘기라서 별 감흥 없으실 것 같기도 해요~ㅋㅋ
13-07-30 14:49:58
멋진 글이네요 ㅎㅎ
13-07-30 22:03:11
     
 
뒷담화님의 칭찬이 젤 값진 거 같아요. ^^ 복습의 권위자시니까...ㅎㅎ
13-07-30 23:02:21
ㅠㅠ 그래서 울애긔들이 좋아요
완벽하다는건 넘흐 벽이높아보여서 처다보기도힘들어요
울애긔들은 벽이높다생각할때마다 밧줄을 내려주니^^ 계속 올라가야지영
13-07-31 17:58:10
     
 
ㅎㅎㅎ
사실상 최고의 한류스타 가수면서도 우리 아이들은 참 아직도 친근한 누이동생 언니 같죠.
실력과 경험, 위상 말고는 데뷔 때와 달라진 것이 아무 것도 없는 것 같기도 해요.
그런 '한결같음'이야말로 우리 아이들이 가진 진정한 특별함인 거죠. ^^
13-07-31 19:33:10
이 글을 이제야 봤군요.
제 친구 이글을 드리겠습니다.

카라가 좋은 이유는 역시
단순히 예뻐서 좋아하는게 아니라..
존경할수 있는 인물이라 할까요??
또래 여자애인데.. 존경심이 드는 카라입니다.
13-07-31 23:47:59
     
 
엉...엑박...ㅠ
13-08-01 01:38:15


처음  1  2


 
 

Total 144,09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인증/후기] 보고 왔다! Karasia 도쿄돔 공연 2013의 내용개요 (17) Miracle5 01-07 1307 25
[잡담] [정리] 2012년 한해를 마무리하며 카라의 첫 단독콘서트 그리고 내년 투어 예상. (54) 석이 12-07 3939 25
[이벤트] 【일본】Fukuoka Hawks Town mall KARA & めんたいワイド's Produce X'mas tree (32) ALONE 11-10 5174 25
[해외영상] [[Fancam rehearsal]121003 KARA - Mister @ M!Countdown One Asia Tour, Smile (16) 이기품 10-05 1322 25
[잡담] 그럼 나는 어머니와 KARA의 이야기를 ... (27) Kogoro 10-03 1655 25
[니코동] 전기소년 (Electric Boy) 멘트 업했습니다. (332개) (17) 직퀘 10-02 3344 25
[해외영상] SIGMA FES 2012. Artist said "I love KARA". 참가 아티스트가 "카라 를 좋아한다" (40) Miracle5 09-27 2015 25
[잡담] 2o12. o9.25 카라게시판 인증의 날, Part 1, 박성우 [카게 닉 : wooz] 화백 (16) 석이 09-26 1863 25
[팬메이드] "메인로고님과 규리의 이야기" 홍보 영상을 만들었습니다. →오프닝 변경 (37) Kogoro 09-16 1718 25
[번역] 130731 TV LIFE 스캔과 번역 (25) Kogoro 07-31 4313 25
[잡담] 강지영 일본 인기.JPG (14) 낭만비행 09-08 3533 25
[잡담] KARA가 초래한 일본의 경제효과 (11) Kogoro 09-08 1538 25
[잡담] 1등....이라.. (8) 라엘론 09-02 1090 25
[가입인사] 가입인사 해 드리겠습니다.여러분 안녕하세용^^ hi,everyone nice to know you^^ (90) kk중국 09-01 1163 25
[가입인사] 안녕하세요~오늘 가입했어요 (94) 여흑 08-23 1106 25
[잡담] 정말이지 사는 재미가 없네요. 이 좋은 시기에... (데습 나쁩니다!) (31) 일코중무장 08-14 1622 25
[정보/자료] 내 이름은 Go Go Summer~! 내 이야기 들어 보실래요. (41) 석이 07-27 3922 25
[해외영상] Seungyeon - Gulity (Black & White Ver.) (18) karapei 07-25 1451 25
[팬메이드] 아니 벌써 스물다섯살? (26) 넬핀 07-24 1856 25
[잡담] 문득 떠올라서 적어봅니다. (30) noONE 07-30 1220 25
[번역] 히로친사님의 식용유님 극찬... (34) 거믄날개 07-08 2410 25
[잡담] 걸그룹 카라 위엄.JPG (펌) (15) 낭만비행 06-30 1780 25
[번역] KARA 日 2CH 팬 게시판 (Sukkiri KARA 스페셜 12.06.05 출연 반응) (18) 사카이99 06-06 1832 25
[번역] [5/16] K A R A S I A 도쿄 요요기 늦은 참전 후기 블로그 소개(직찍 포함 사진 다수) (24) 복길아 05-20 2897 25
[잡담] 처음 뵙겠습니다. (71) HirochinCo 05-01 2694 25
[카라작성글] 한승연 트윗 (09:22) (19) 카라트윗봇 07-27 1268 24
[카라작성글] 한승연 트윗 (17:58) (13) 카라트윗봇 07-22 1193 24
[카라작성글] 구하라 인스타그램 (12:20) (13) 카라인스타봇 07-19 1246 24
[잡담] 카라 프로젝트란 게 말이죠. (23) 무관의제왕 07-01 1760 24
[카라이야기] 2014년 7월 1일 22시 13분 현재까지 (18) HaraHam 07-01 1188 24
[잡담] 잠금 (27) 테하누 05-29 782 24
[잡담] 멤버들이 잘못된 길을 가면 바로 잡으려고 하는 것이 팬의 바른 자세라고 생각합니다. (14) 귤햄은내부인 05-12 1499 24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늘 눈팅했던 이모팬이에요 (40) 카라이모팬 04-15 1100 24
[잡담] 에스티 로더 매장 방문 (28) 지나아빠 03-16 2057 24
[해외영상] Nicole dance practice video (38) Kamiliakara 02-26 2305 24
<<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




★ 2020년 5월 31일 일요일 20: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