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3-08-16 11:23
[잡담] 뮤직드래곤에서 카라의 일본어를 더 자세히 봅시다
 글쓴이 : Kogoro
조회 : 2,360   추천 : 25  
 글주소 : http://karaboard.com/1063345
뮤직 드래곤을 보고 번역 자막에서는 깨닫기 어려운 것 같은 부분 중 제가 좋다고 느낀 장면을 발췌했습니다.
xoQk님의 자막 플짤을 이용했습니다.
http://karaboard.com/bbs/board.php?bo_table=community&wr_id=1049689
 
 
 

지영: (니콜은) 英語ペラペラ 에이고 페라페라  (영어 잘한다)

일본어에서는 언어를 유창하게 말하는 것을 "페라페라"라고 하는 의태어를 사용합니다.
지영은 의태어를 많이 아는 것 같네요.
 
 
 
 

니콜: いきなり「一緒に撮りましょう」って言われて 이와레테

한국어에서는 "어떤 사람이"로 번역하는 것 같지만, 그 때 니콜 주어를 없애는 대신 수동태를 사용하셨습니다.
수동태 만들어 주어를 생략하면 묵시적으로 자기가 주어로 되므로 "제가"를 생략했습니다.
빨간 문자 부분 수동태 말투입니다.
영어로 환언하면 니콜은 "He said"가 아니라 "( I ) was said"라는 말씨를 했습니다.
일본어에서는 종종 수동태가 사용는데, 니콜이 일본어에 적응한 모습이 잘 보입니다.
 
 
 
 

지영: 私が部屋に1人でテレビを観ていたんですよ。[ぼうっと 보옷토]

자막에는 없지만, 이 직후 지영은 "보옷토(멍하니)"라고 말했습니다. "보옷토"가 의태어입니다.
지영은 의태어와 의성어도 많이 알고 있습니다.
또 지영은 자주 "んですよ ㄴ데스요"라는 말씨를 합니다.
"거든요"라는 느낌으로 상대방이 모르는 사실을 설명할 때 사용하는 말투인데 지영은 꽤 자유자재로 일본어 말투를 구사합니다.
이런 점에서 지영이 하는 일어를 특히 자연스러운 느낌이 듭니다.
 
 
 
 

지영: ピカピカ 피카피카 (번쩍번쩍)
 
이것도 의태어입니다. 이것은 콘서트 때에도 자주 사용한 의태어네요.
 
 
 
 

하라: じーっと 짓토 (가만히, 빤히, 말끄러미)
 
이것도 의태어입니다.
하라는 "じっと 짓토"란 단어의 중간 ㅅ 부분의 공백을 오래 함으로써, "가만히" 혹은 "빤히"를 강조했습니다.
실제로 저희도 강조할 때 일상적으로 똑같은 말투를 합니다.
 
 
 
 

승연: お芝居 오시바이 (연기, 연극)
 
일본어에서는 "演技(연기)"나 "演劇(연극)"이 아니라  "お芝居 오시바이"라고 하는 것이 제일 일반적이라 이 말을 택한 거겠죠.
또 "오시바이"는 "오+시바이"인데, "시바이"의 정중한 말투입니다.
 
 
 
 

승연: 時代劇 지다이게키 (사극)
 
일본에서는 "사극 史劇"보다 "지다이게키(시대극)"라는 말씨이 더 일반적이라 세세한 부분에서 승연은 일반적인 일본어 표현을 택합니다.
 
 
 
 

니콜: なくなるんだって 나쿠나룬닷테 (없어진대)
 
남에게서 전해 들은 일을 나타내는 표현에도 여러가지 있지만, "닷테"라는 말씨가 제일 귀엽습니다.
Miracle5님도 이 점을 주목했었는데 3년간 일본에서 활동했는데 아직도 새 말투가 나오니까 즐겁습니다.
 
 
 
 

규리: じゃないですか 쟈나이데스카 (잖아요)
 
오랫동안 일본 활동을 계속하면 이런 자연스러운 말투가 많아집니다.
말투가 다양하면 역시 많은 감정이 전해져 옵니다.
 
 
 

그런 때 일본어에서는 "リベンジ revenge"라는 영어를 사용합니다.
"복수 復讐"라는 단어는 보복 살인처럼 더욱 진지한 장면에 사용되므로, KARA도 "リベンジ  revenge"라고 쓴 것 같아요.

또 "타카토시와 [같이]"를 "타카토시에게"로 바꾸었는데, 마치 일본 왕복 엽서 습관에 배운 것 같아요.ㅎ
이런 사소한 배려의 축적도 중장년층들까지 카라를 좋아하는 이유의 하나겠죠.
 

 
 

지영: じゃないですか 쟈나이데스카 (잖아요)
 
지영은 이 말을 자주 사용합니다.
자연스러운 일본어네요.
 
 
 
 

지영: おしゃれじゃん 오샤레장 (멋지잖아)
 
참고로 이 장면에서 지영이 "오샤레장(멋지잖아)"라고 말했었는데
"じゃん 장"는 "쟈나이데스카(잖아요)"의 속어 반말형입니다.
말투 승연 가끔 사용합니다
 
 
 
 

그런 장면은 좀처럼 볼 수 없네요. 카라 멤버들이 일본어로 말다툼을 하다니ㅋ
카라는 게스트이고 게다가 외국인이니까 기본적으로 정중한 말씨를 해서
그런 장면은 그다지 볼 수 없어서 꽤 신선했어요. 앞으로 그런 장면을 더 보고 싶네요.
 
 
무대가 없어서 아쉬웠지만, 그 대신  버라이어티 내용이 재미 있었어요.
카라는 뭐 할 때도 열심히 하니까 좋아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Pray for Korea

COMMENT
 
역시 일본활동도 오래하고 공부도 열심히 하다보니
이제는 일본어를 자유자재로 사용하는군요..^^
정말 자랑스럽습니다..^^)/
13-08-16 11:27
 
誇らしい+愛らしい~

자랑스럽다 + 사랑스럽다~
13-08-16 11:34
우와 정말 이런 코고로님께서 짚어주시면 더욱더 좋은 것 같아요

더불어 저희도 일본어 공부하는 것 같고 ㅎㅎㅎ

카라의 일본어 너무 좋네요 ^^
13-08-16 11:40
자세한 설명 감사합니다. 카라의 그림 실력을 볼 수 있어서 재미 있었습니다. ^^
13-08-16 11:41
헉! 승연양 한복~~~~ 아이시떼루~~~~~~
13-08-16 11:51
카라분들 일본어 실력 대단합니다~~~
13-08-16 12:15
 
니콜 "붓기가 없어진대" 장면 정말 귀여웠어요ㅎㅎ
13-08-16 12:41
     
 
원원님은 출연자들이 어떤 말투 하더라도 잘 번역하시네요.
그 번역도 원원님의 번역이 원문이죠
13-08-16 12:49
          
 
매끄럽게 한다고 해도, 항상 글 올리고 나서 수정에 수정을 거듭해야 하는....;;
부족한 번역인데 봐 주시면 감사할 따름이죠ㅎ;;
13-08-16 13:05
               
 
장면의 번역인데 고마운걸요.
덕분에 더 즐겁게 볼 수 있었어요.
13-08-17 01:57
"복수 復讐"라는 단어는 보복 살인처럼 더욱 진지한 장면에 사용되므로, KARA도 "リベンジ  revenge"라고 쓴 것 같아요.
이런건 처음 알았네요 . ㅎㅎ 하긴 한국에서도 영어랑 한국어 의미가 약간 다르죠 ㅎㅎ
13-08-16 13:04
     
 
그래요
직역하면 같은 의미인데 조금 다른 뉘앙스로 사용되는 외래어가 많아서 일본어 단어가 존재하는데 외래어를 사용할 수밖에 없는 장면이 많아졌습니다.
그래서 뉴스 방송 등에서도 많은 외래어가 사용되므로 최근에 어떤 남성이 방송국에 대해
"외래어가 너무 많아서 내용이 알아듣지 못하고 정신적 피해를 입었다."라는 민사 소송을 냈습니다.^^;
13-08-16 16:13
 
점점 자연스러우 지는거 같아요..^^
13-08-16 13:43
일본어가 점점 느는군요..
그래도 계속 일본에서 있는게 아니라 크게 늘기 어려울텐데도..ㅋㅋㅋ
이런글 일본어 공부에도 상당히 도움이 되니,, 추천 파팍..ㅋㅋㅋ
13-08-16 14:59
     
 
그래요. 평소에는 일본에 없는데 이 정도 수준인 것이 대단해요.
13-08-16 16:19
열심히 공부하는 카라~~~ 내가 부끄러워 지냉 ㅎㅎㅎ
13-08-16 15:28
 
그냥... 카라가 이뻐서... 카라가 하는 게 모두 이쁘게 보이는 거... 아닌가욤 ??? ㅎㅎㅎ
13-08-16 15:37
피카피카는 피카추 때문에 들어봤어요 ㅎㅎ
13-08-16 16:08
     
맞습니다 지다이라는 단어도 소녀시대덕분에 금방 눈에 들어오네요  ^ ^
13-08-17 03:06
계속 발전하네요ㅎㅎ
13-08-16 17:01
 
커서를 올리면 우측 상단에 아이콘이 보이는 걸 싫어하는 분들이 계셔서
이 플짤 올릴때 안보이게 했었는데 플짤을 이리 쓰실줄 알았다면 그냥 놔둘걸... 그랬나 싶어요.
그 아이콘이 캡처를 해주는 거거든요.
담부턴 그냥 보이게 놔두어야겠다.... 뒤늦게 생각이 드네요. ^^;;;
13-08-16 19:21
     
 
해설 글 쓸 때는 역시 자막 영상이 있다고 가장 빠릅니다.
스스로 번역하는 수고가 불필요하고 더 정확한 번역 이니까요.
최근에는 자막을 잘 보고 번역 능력자가 어떻게 번역되었는지 보는 것도 낙이에요.
어쩐지 형태로 뜻을 아는 한글도 약간 늘어났으니까요
13-08-16 23:09
          
예전에 SGC 무대에서 일본 카밀리아분이 FANCAM 찍은 영상중에서 LUPIN 구호 전부 따라하고
중간에  스고이(일본어로) 에쁘다(한국어로)라고 말해서 놀랍고도 신기했습니다
일카밀분들도 왠만한 한국어 단어는 거의 아시는 듯 ^ ^
13-08-17 03:16
 
일어로 말다툼을 하다니 .... 일본 땅 밟는 순간부터 일어로만 말하기 ?
13-08-16 21:29
     
 
일본에 있을 때도 방송이나 일본인과 이야기 할 때 이외에서는 당연히 한국어로 말하겠죠 ㅎ
13-08-16 23:07
 
と 글자에 x 표를 하고 さん을 쓴건 왠지 카라가 수정한 거 같아요.
센스가 좋네요.

이렇게 설명을 들으니 재미난 장면이 많네요.
13-08-17 01:56
오, 정말 많이 배우고 갑니다. ^^
13-08-17 04:03
 
재밌게 잘 봤습니다.^^
13-08-18 00:18
 
 

Total 143,35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팬메이드] 뮤뱅컴백예고 + 단체티저 + 개인티저 조금씩 합쳐서 티저 편집해봤어요! (23) 공백 08-15 1850 25
[카라작성글] 구하라 인스타그램 (00:17) (6) 카라인스타봇 08-06 1320 25
[카라작성글] 구하라 인스타그램 (01:04) (16) 카라인스타봇 07-27 1181 25
[카라작성글] 한승연 트윗 (18:00) (11) 카라트윗봇 07-22 1914 25
[잡담] 전관리자로서 한말씀 드립니다. (31) 햄편식중 06-02 1802 25
[직찍] [14.05.24] KARA Fan Meeting ::by.별을수놓다 (30) 별을수놓다 05-26 2819 25
[잡담] 규리더 이야기 (스압) (42) 초논네™ 05-04 4578 25
[인증/후기] 햄승연양의 먹을거리를 찾아서~~!!! (2) 핸드메이드 도시락편 (58) 캐미스트리 03-31 3198 25
[인증/후기] 승연누나 싸인받았습니다~~~~~ (38) Siun시운 02-18 1696 25
[직캠] 급하게 잘라왔어요 (17) 자이언트강 02-14 1743 25
[직찍] 설맞이 미공개사진 쬐끔 투척...130928 원주 KPOP FESTIVAL 축하무대중 STEP (27) 늑대가죽 01-30 3468 25
[카라이야기] 듣고 싶은 말...하고 싶은 말.. (66) 햄앓이 01-20 1430 25
[플짤] 들었다 놨다 햄~ (33) 아름다운미리내 01-01 2561 25
[인증/후기] 2013.12.20 뮤직뱅크후기. 정말정말...힘들었던 공방...ㅜ (28) 죽어도카라 12-20 2328 25
[잡담] 안녕? (48) KaRaStaFF 12-03 2406 25
[정보/자료] 작년 2012년 음악저작권 수익 (15) 빛가운데 10-30 2431 25
[잡담] 드디어 2nd 투어가 시작되네요 (26) Kogoro 10-07 1614 25
[인증/후기] 13.9.29 니콜 23번째 생일 서폿 목록.후기및 니콜양의 인증 싸인! (51) 서포트관리자 09-30 4810 25
[인증/후기] 여덕의 서울 팬싸 후기~! (50) 울막내강졍 09-21 2385 25
[잡담] 화신, 말 몰라도 감동 받았네요. 승연 응원합니다. (16) Kogoro 09-11 1901 25
[카라작성글] [트윗배달] 구하라 트윗 (11:29) (26) 카밀특별시 09-08 1992 25
[잡담] 지금 카라를 격하게!!! 응원해야 하는 이유 (30) 지나아빠 09-08 1443 25
[잡담] 카라 (18) 녹슨 09-07 1023 25
[잡담] 1년 같던 하루가 지났네요. 지켜주지 못해 미인해 (22) 응징 09-06 1327 25
[잡담] 욕먹을 각오하고 카게 회원분들에게 간언드립니다. (29) 살아있는시체 08-27 1409 25
[잡담] 관심 밖으로 저물어가는 니코동 작업을 계속 하는 이유... (26) 직퀘 08-24 1311 25
[잡담] 뮤직드래곤에서 카라의 일본어를 더 자세히 봅시다 (28) Kogoro 08-16 2361 25
[카라작성글] [트윗배달] 승연 트윗 (11:43) (29) 호빵짭짭 08-15 1931 25
[잡담] 긴급 카게 언저리 뉴스 (53) noONE 08-14 1345 25
[팬메이드] 카라 컴백 남장여인^^ (53) 파랑새 08-12 1877 25
[인증/후기] Kamilia School입학 일기 Vol.3 (46) Miracle5 08-07 2868 25
[인증/후기] 130727 Karanesia Breaking Fast and Celebrating Seungyeon's Birthday ^_^ (17) angelsanctuary 07-28 2160 25
[잡담] 2013학년도 카라게시판 능력평가 (75) 응답하라구 07-22 1132 25
[번역] KAMILIA SCHOOL (37) arisan 06-26 1793 25
[인증/후기] 지금 보내고 싶" 고마워"의 대합창 (24) ozma1102 06-25 1584 25
<<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


★ 2019년 11월 15일 금요일 01:00 최종변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