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3-09-26 18:31
[인증/후기] 일본 카밀로서 "R의 법칙"을 잘 설명해야 할 것 같아요
 글쓴이 : Kogoro
조회 : 3,323   추천 : 26  
 글주소 : http://karaboard.com/1161271
 
遅ればせながら、日本カミリアである私が、KARAがRの法則に出演した時、感じた点をお伝えしますが、
すでにKARAの日本芸能をかなり見慣れてるので、普通に質疑応答する場面の中には今さら大きく取り上げるような点はあまりありません。
しかし、「これはKARA特有の反応じゃないかな?」と感じる場面はいくつかあります。
つまり「普通の日本語会話」ではなく、教室での学習では習得しにくい状況に応じた言い方や反応です。
本当に些細な点ですが、日本語セリフを丸暗記して話していた頃のKARAも知っているファンとしては、日本のMC等が言った言葉に対して、
教科書とは違った反応をした瞬間や、もっと感情が伝わりやすい日本語で言おうとする姿勢が見えた瞬間などに興味を惹かれます。
 
뒤늦게나마 일본 카밀안 제가 카라가 R의 법칙에 출연했을 때 느낀 점을 전달합니다만,
이미 카라의 일본 예능을 꽤 보길 익숙해져서 보통으로 문답하는 장면 중에는 이제 와서 크게 다루는 점은 별로 없습니다.
하지만 "이것은 카라 특유의 반응이 아닐까" 하는 느낌이 하는 장면은 몇개 있어요.
즉 "보통 일본어 대화"가 아니라, 교실에서의 학습에서는 습득하기 어려운 상황에 따른 말투와 반응입니다.
정말 사소한 점이지만, 일본어 대사를 암기해서 말하었던 때 카라도 알고 있는 팬들로서는 일본 MC 등이 한 말에 대해
교과서와 다른 반응하는 순간이나 감정이 더 전달되기 쉬운 일본말로 말하려는 자세가 보이는 순간 등에 관심을 끌립니다.
 
 
캡처는 또돌이님의 자막 플짤을 사용했습니다.
http://karaboard.com/bbs/board.php?bo_table=community&wr_id=1098417

 
 

자막에는 없지만 하라에 대해서 규리 이처럼 반응합니다.
 
ギュリ: そんな 손나
규리: 그런
 
ハラがギュリに「セーラームーンポーズをやってみてください」と言ったときのギュリの反応です。
相手の発言に驚いた時とかに瞬間的に出てくる言葉ですよね。ギュリとハラの表情でのやり取りも面白いです。
瞬間的に「そんな」のような感嘆の言葉が出てきたら、日本語に慣れてるんだなという気がします。

하라가 규리에게 "세일러 문 포즈를 해 보세요"라고 말했을 때의 규리의 반응입니다.
상대의 발언에 놀랐을 때 라든지 순간에 나오는 말이죠. 규리와 하라의 표정으로의 교환도 재미 있습니다.
순간적으로 "そんな" 같은 감탄 말이 나오면 일본어에 익숙한 거구나라는 생각이 듭니다.
 
 
    ※ちなみにこの放送の最大ポイントは、個人的にも、おそらく多くの他の方々にとっても、ギュリのセーラームーンポーズ場面でしょうが、
   セーラームーンというアニメ解説から始める必要もないかと思いますので、日本カミリアとしてお伝えすることは特にありませんw

    ※ 참고로 이 방송의 최대 포인트는 개인적으로도, 아마 많은 다른     분들에게도 규리의 세일러 문 포즈 장면겠지만,
    세일러 문이라는 애니 해설부터 시작할 필요도 아닌가 싶기 때문에 일본 카밀리아로서 전하는 것은 특별히 없습니다 ㅋ
 

 
 
 
 
 


ギュリとジヨンは笑いながら、ただ「それは・・・」って言っただけです。それでも意図は十分に通じるんじゃないですか。
実際に返答に窮した時によく使用される言い方ですからね。
それでMCがギュリとハラの反応をうまく受けて、笑いにつながったんじゃないですか。
 
규리와 지영은 웃으면서 그냥 "それは 소레와...(그것은...)"라고 말한 것 뿐입니다.  그래도 의도는 충분히 통할 거잖아요.
실제로 대답이 궁할 때 자주 사용되는 말투니까요.
그래서 MC 규리와 지영 반응을 받아 웃음으로 연결되었잖아요.
 


 

 
 
 

これも似ていますね。「こども」に「って」を付けただけである簡素な言い方ですが、
このような言い方と表情で恥ずかしさがむしろよく伝わります。
이것도 비슷하네요."こども 코도모(아이)"에 "って"를 붙였을 뿐인 간소한 말투지만
이러한 말투와 표정으로 부끄럼이 오히려 잘 전달됩니다.
 
 
結局、これらはすべて、たとえば「~です、ます」のような終止形にしなくても、瞬間的に最小限の言葉だけで、意図を伝えたんです。
些細なことですが、私には面白いニュアンスがたくさん伝わってきました。
결국 이들은 모두, 예를 들어 "입니다, 네요" 같은 종지형으로 하지 않아도 순간적으로 최소한의 말만으로도 의도를 전했어요.
사소한 점이지만, 저에게는 재미 있는 뉘앙스가 많이 전해져 왔습니다.
 
 
 
 


スンヨンがサンキューサマーラブの歌詞を説明しながら「あんなに」の部分を強調するでしょう?
승연이 Thank You Summer Love 가사를 설명하면서 "あんなに 안나니(그렇게)" 하는 부분을 힘주어 했잖아요.
 
 
 
ニコルもオリスタという雑誌でこの部分に言及しました。
니콜도 오리스타라는 잡지에서 이 부분에 언급했습니다.
 
ニコル: "あんなに"って表現が、どれくらいなのか、考えるだけで胸が締め付けられるんです。
니콜: "あんなに(그렇게)"라는 표현이 어느 정도인지 생각만 해도 가슴 아픕니다.
 
 
ところで「이, 그, 저」という代名詞は、日本語では「この、その、あの」に対応するようですが、カバーする範囲が若干違うんですね。
日本語で「あの」と言っても、よく「그」へ翻訳されてますからね。
微妙な違いは私もよく分かりませんが、とにかく日本語「あんなに」は印象深い思い出を思い出して回想するニュアンスがかなり強いです。
그런데 "이, 그, 저"라는 대명사는 일본어에서는 "この, その, あの"로 대응되는 것 같지만 커버하는 범위가 약간 다르군요.
일본말로 "あの"라고 해도 자주 "그"로 번역되니까요.
미묘한 차이를 저도 잘 모르겠지만, 아무튼 일본말 "あんなに 안나니"는  인상 깊은 추억을 떠올려 회상하는 뉘앙스가 꽤 강합니다.
 

HANABIでも「あんなに」があります。深い愛に落ちた過去の経験を回想する歌ですからね。
HANABI에서도 "あんなに(그렇게)"가 있습니다. 깊이 사랑에 빠진 과거 경험을 회상하는 노래니까요.
 
 
 
 
 
結局、私が伝えたいのは、KARAが日本語の歌を歌うときでも、ただ読音を読み上げるんじゃなく、歌詞に情感を込めてるだなあということです。
「あんなに」が「印象深い思い出」を含むことをKARAが知っていて嬉しいです。
결국 제가 전하고 싶은 것은 카라가 일본어 노래를 부를 때라도 그냥 독음을 읽는 것이 아니라, 가사에 정감을 담는구나라는 점입니다.
"あんなに"가 "인상 깊은 추억"을 포함한다는 것을 카라가 알고 있어서 기쁩니다.
 
 
 
 
 
 
 


この場面でニコルは、二度「ツアー」と言いました。ただし発音が異なります。
ニコルにとって英単語「tour」は三種類の発音があります。「tour, 투어, ツアー」。二度目で日本式発音「ツアー」に言い直したんだと思います。
スンヨンが「魁、音楽番付」という番組で「ツ(平仮名では、つ)」の発音が難しいと言いましたが、
今はメンバー皆が普通の会話中でも正確に「つ」って言いますね。

이 장면에서 니콜이 두번 "투어"라고 말했습니다. 다만 발음이 다릅니다.
니콜에게 영어 단어 "tour"는 세가지 발음이 있습니다. "tour, 투어, ツアー".  두번째로 일본식 발음 "ツアー"로 정정했다고 봅니다. 
승연이 "사키가케 온가쿠반즈케"라는 방송에서 "ツ(히라가나로는 つ)" 발음이 어렵다고 했지만,
지금은 멤버들 모두가 보통 대화 중에서도 정확히 "ツ(つ)"라고 하네요.
 
 
 
 


ニコルが「ずっと」を三度繰り返しました。
私もkaraboardで「ずっと」が多くの場合「계속」へ翻訳されるのを知りましたが、どうやら「계속 계속」のように反復して使用される単語ではないようですね。
ところが日本語ではよく反復されます。
 
니콜이 "ずっと 즛토(계속)"를 세번 반복했습니다.
저도 카게에서 ずっと가 대개 "계속"으로 번역되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만, 아무래도 "계속 계속"처럼 반복해서 사용되는 단어는 아닌 것 같군요.
그런데 일본어에서는 자주 반복됩니다.
 
 
Bye Bye Happy Days "즛토 즛토"
 
 
 
「ZUTTO」という歌が結婚式でよく歌われます。
"ZUTTO 즛토"라는 노래가 결혼식에서 곧잘 불려집니다.
 
 
 
 
実は「ずっと」はいろんな意味で使われるんですが、日本人にとって特別な言葉だと思ってくださって構いません。
あ、ニコルは「ずっと」の本質をよく知ってるんだろうなって感じがします。ニコルが一番よく「ずっと」って言いますよ。
사실은 "ずっと"는 여러가지 의미로 사용되는데, 일본인에게 특별한 말로 생각하셔도 됩니다.
아, 니콜은 "ずっと"의 본질을 잘 알고 있겠지라는 느낌이 듭니다. 니콜이 가장 자주 "ずっと" 해요.
 

ところでニコルは名古屋公演行けば、ウナギご飯だけじゃなく、「味噌カツ」も一度食べてみてほしいですね(笑)。
味噌味のソースをかけて食べる豚カツですよ。
그런데 니콜은 나고야 공연 가면 장어 밥만 아니라, "みそかつ 미소까스"도 한번 먹어 보았으면 좋겠어요.ㅎㅎ
된장 맛 소스를 쳐서 먹는 나고야 명물 돈까스(돼지고기 프라이)에요.
 

 
 
 


「ダメ」もよく繰り返して使われますね。「ダメダメの歌」という歌まであるほど...
"ダメ 다메(안돼)"도 자주 반복 사용되네요. 
"ダメダメ의 노래"라는 노래마저 있을 정도로...
 
 
 
 
ところでハラが「ダメダメ」と言った言い方は完全にタメ口なんですが、日本語の特徴として、日常会話的な場では相手が目上の人であっても、
基本的に敬語ならば時折ため口を混合してもいいという習慣があり、こんなときため口で言う適切な言葉のうちの一つが、「だめ」なんですよ。
失礼にならず、むしろ愛嬌があります。
これをうまく使い分けるのがハラとジヨンです。すごくかわいいですよ。
ところでこのMCは変態ですねw  ハラが日本へ来るときは、もう私だけ信じてついてくればいいです。
 
그런데 하라가 "ダメダメ  다메다메" 했던 말투는 완전히 반말인데, 일본어 특징으로서 일상 대화적인 자리에서는 상대가 윗사람이라도
기본적으로 경어라면 때때로 반말을 혼합해도 되는 습관이 있고, 이런 때 반말로 말하는 적절한 말 중 하나가 "ダメ"에요.
실례가 되지 않고 오히려 애교가 늘어납니다.
이걸 잘 가려서 쓰는게 하라와 지영입니다. 너무 귀여워요.
그런데 이 MC는 뵨네군요ㅎ  하라가 일본에 올 때 이제 나만 믿고 따라오면 되요.
 
 
 
 

実はこの場面に一番やられました。
この番組はMC以外の人は皆、KARAメンバー達より年下の子達です。
こんな状況は少なくとも日本芸能ではめったにないでしょう?(まあ芦田真菜ちゃんはあまりに幼い子供なので別としてw)
だからKARAメンバーが日本の後輩たちに対する話し方を見ることができる良い機会なんですよ。こういう意味で破壊力がすごい一言がこれです。

사실은 이 장면에 제일 당했어요.
이 프로그램은 MC이외의 사람은 모두 카라 멤버들보다 연하의 아이들입니다.
이런 상황은 적어도 일본 연예에서는 좀처럼 없잖아요? (뭐, 아시다 마나짱은 너무 어린 아이이므로 별도로 하고요 ㅎ)
그래서 카라 멤버가 일본 후배들에 대한 말투를 볼 수 있는 좋은 기회이거든요.  이런 의미에서 파괴력이 대단해 한마디가 이것입니다.
 
 
Hara: "やってみよ? 얏테미요?(해봐요)"
 
 
 
これはため口なんですが、スンヨンにも全く同じことを言いました。
이것은 반말인데 승연에게도 똑같은 말을 했어요.
 
 
 

Vサインポーズを「やってみよ 」と言いましたが、実際には非常に親しいお姉ちゃんであるスンヨンへの言い方より、
日本の年下の女の子への言い方の方が優しい口調です。しかも語尾の抑揚を上げて疑問形のように言いました。
つまりスンヨンには「やってみてよ」というニュアンスに近く、日本の高校生には「やってみない?」というニュアンスに近いんじゃないかと思います。
相手が年下の人だから親しくなくてもタメ口で話しかけたが、配慮も込めた言い方なんです。
字で書けばまったく同じタメ口ですが、発音と抑揚の差で上手に使い分けました。
良いコミュニケーションをするために、とても役立つ能力じゃないでしょうか?
 
V 사인 포즈를 "やってみよ 얏테미요"라고 했지만, 실제로는 매우 친한 언니인 승연에게 말투보다
일본의 연하 여자에게 말투가 더 상냥한 어조에요. 게다가 어미 억양을 올려서 의문형처럼 말했습니다.
즉 승연에게는 "해봐줘"라는 뉘앙스에 가깝고, 일본 고등 학생에게는 "해볼래?"라는 뉘앙스에 가까운 게 아닌가 봅니다.
상대가 연하의 사람이니까 친하지 않아도 반말로 말을 걸었지만 배려도 담긴 말투에요.
글씨로 적으면 똑같은 반말지만, 발음과 억양 차이로 잘 구분해서 썼어요.
좋은 커뮤니케이션 하기 위해 많이 도움이 될 능력이 잖아요?
 
 
 
 

とても情感がこもった口調です。遠くを見つめて、思い浮かべるかのような表情と仕草と口調で言いました。
私は韓国語で話うする、KARAの芸能を字幕で見ても、やはり多彩な感情表現を感じることはできないんです。
だから普通のインタビューの返答とは違う、日本語で言った感情的な表現はとても貴重なんです。
ふと「あ、いい」と感じます。
 
매우 정감이 담긴 말투에요.  먼 곳을 응시하고 떠올리는 듯한 표정과 몸짓과 말투로 말했습니다.
저는 한국어로 이야기하는 카라 예능을 자막으로 보아도 역시 다채로운 감정 표현을 느낄 줄 몰라요.
그래서 보통 인터뷰 답변과 다른 일본어로 말하는 감정적 표현은 아주 귀한 거예요.
문득 "아, 좋아."라고 느낍니다.
 
 

言葉の伝達においてビジネスとして本格的に駆使しなければならないなら、たくさんの単語や表現を知らなければならないでしょうが、
日常的な会話とか外国歌手が芸能出演する程度なら、良い雰囲気を作る方が重要じゃないかと思います。
KARAも日本活動によく慣れたんでしょうね。私たちも日本語の日常会話についてKARAに見習わなければならない点もあるようです。
 
말의 전달을 비즈니스로서 본격적으로 구사해야 한다면 많은 단어나 표현을 알아야 하겠지만,
일상적 대화나 외국 가수가 연예 출연하는 정도라면 좋은 분위기를 만드는 게 더 중요하지 아닌가 싶습니다.
이런 점에서 KARA는 일본 활동에 많이 익숙한 것 같네요. 저희도 일본어 대화에 대해서 카라를 배워야 하는 점도 있는 것 같습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Pray for Korea




처음  1  2


COMMENT
 
^___^)b
13-09-26 23:52:34
Kogoro님의 글을 통해 일본인이 느끼는 카라에 대해서 더 자세히 알게 되어 좋네요. ^^
후기 잘 읽었습니다. ^^
감사합니다.
13-09-27 02:19:02
     
 
설명하면 장황하게 되지만 실제로는 어디까지나 "느낌"요^^
13-09-27 23:47:13
 
같은 일팬으로서,, 동감합니다,,,, 응?  ㅡ,.ㅡ
13-09-27 11:25:36
     
 
かけでき님... ㅋㅋㅋ
13-09-28 00:36:38
일본인인 내가 읽어도"과연!"라고 생각한 해설!
오랜만에 Kogoro님이 컴백해 왔네요. ^^
13-09-28 11:14:33
우와 정말 대단한 해설

짱구 그림이 보이는 노래는 듣고 깜짝 놀랐어요 ㅎㅎㅎ

너무나도 소중한 글 잘 읽고 갑니다 ^^
13-10-06 21:20:31


처음  1  2


 
 

Total 143,83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팬메이드] 히로친사(ヒロチン社)씨의 새로운 일러스트 (34) 무지개참치 07-15 1975 27
[팬메이드] 배너 (banner)응모하겠습니다 (34) HirochinCo 07-03 1649 27
[가입인사] 처음 뵙겠습니다 (47) mitan 06-06 1495 27
[번역] KARA 의 여운 ... (ToT) 너희들 진짜 최고야 !(오늘 트윗 모음) (34) 가이드 05-16 2996 27
[인증/후기] 별로 재미는 없을 후쿠오카 카라시아 후기 6 - 마지막 (63) 햄편식중 05-05 1923 27
[인증/후기] 푸르릉의 후쿠오카 카라시아 후기 #4 (35) 푸르릉 05-04 1704 27
[인증/후기] Miracle5의 도쿄돔 여행기 Vol.9 : Tokyo Dome traveler's diary. (57) Miracle5 02-18 1503 27
[가입인사] 개솜에서 눈팅회원으로 지내다가 넘어왔는데 카라 팬이된 과정 한번 적어봅니다 (45) 깡지깡지 04-18 3443 27
[카라작성글] 한승연 트윗 (19:16) (12) 카라트윗봇 10-12 2585 26
[카라작성글] 한승연 트윗 (18:18) (12) 카라트윗봇 09-11 1287 26
[카라작성글] 한승연 인스타그램 (17:50) (12) 카라인스타봇 07-18 1220 26
[카라작성글] 한승연 인스타그램 (17:43) (17) 카라인스타봇 07-18 1131 26
[공지] 승연 생일서포트 계획입니다. (26) 메인로고 06-25 3188 26
[직찍] 승연이가 직접 나눠준 도시락ㅠㅠㅠ직접 다 싼거래요 ㅠㅠ (54) 은빛카라마을 03-31 3595 26
[잡담] 카라 게시판 회원 그리고 모든 카밀리아분들께... (26) seungyeonlove 01-20 1487 26
[잡담] 군간부숙소 카밀화 작업 완성 (47) 햄장교 11-18 2032 26
[잡담] 지영이 실제 고등학교 동창분이 말해준.... 지영이 무학여고 시절 몇개의 에피소드.... (33) 은빛카라마을 11-09 5192 26
[팬메이드] 하루노(はる乃) 님의 일러스트 ㅋㅋ (27) 석이 11-03 2462 26
[인증/후기] 24일 오사카 콘서트 풍경 - 완성 (79) 랄랄라찌 10-27 3757 26
[인증/후기] 2013.10.26 멜론팬싸후기. (28) 죽어도카라 10-26 2663 26
[인증/후기] 22일 출발한 원정대 첫날 풍경 - 멘트 추가했습니다. (71) 랄랄라찌 10-25 3234 26
[번역] KARASIA 요코하마 첫날 공연 매우 자세한 후기 (Part0 + Part2 ~ Part4 추가) (28) Kogoro 10-19 2600 26
[잡담] 우리 애기들의 화음의 비밀~~(그리고 니코리가 카라에서 빠지면 안되는 결정적 이유) (26) 찰리브라운 10-07 2451 26
[인증/후기] 한승연양의 26번째 생일! 카라게시판 서포트 물품들!! (26) 서포트관리자 09-28 4246 26
[인증/후기] 한승연 생일 서포트 인증사인 (53) ☆세나☆ 09-28 3899 26
[인증/후기] 일본 카밀로서 "R의 법칙"을 잘 설명해야 할 것 같아요 (27) Kogoro 09-26 3324 26
[잡담] 카밀 여러분, 간단한 부탁 하나 드릴게여^^ (37) 아름다운미리내 09-10 1311 26
[정보/자료] == 오사카 공연 카게 공식 숙소입니다. (댓글로 신청) == (35) 푸르릉 09-10 3557 26
[가입인사] 인사를드립니다^^ (91) tsuchi 08-24 1243 26
[사진/캡쳐] 130812 "Songs" 스캔과 번역 (30) Kogoro 08-12 9290 26
[잡담] 시부야에서 일본 카게분들을 만나고 왔습니다. ^-^ (42) 무지개참치 08-05 1676 26
[직캠] 130804 왕십리cgv 에픽:숲속의전설 무대인사-한승연 (22) 자이언트강 08-04 1699 26
[인증/후기] スンヨンと写真撮ってきました! (21) nobirin 07-29 2284 26
[플짤] 스키리 130723 (자막 O) (33) 강지영구하라 07-23 2661 26
[잡담] 이번 일본싱글 PV에 대해 쓴소리 좀 해보겠습니다. (33) 썬키스트 07-21 1480 26
<<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




★ 2020년 4월 5일 일요일 05: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