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3-11-07 20:38
[번역] 김장
 글쓴이 : arisan
조회 : 2,170   추천 : 27  
 글주소 : http://karaboard.com/1230649
   http://ameblo.jp/loveyouwithallmyheart/entry-11674485497.html [215]
저는 작년 이맘때 김장을 모방해 봤는데 직접 담근 김치가 의외로 맛있는 것으로 나타났고 이후 시간이 있으면 직접 만들게 되었습니다.
배추
외에도 오이, 무, 참마 김치로 담가 보았지만 이것이 맛있는입니다.
장간이
잘 되지 않아서 실패 있었지만"실패는 성공의 어머니"네요..점점 되어 왔습니다~

그럼
이번에 만든 김치 레시피를 간단히 소개하겠습니다.
 
떡 가루와 물을 끓여 찹쌀풀 만듭니다.

거기에 고춧가루, 새우젓, 까나리 액젓, 국물, 마늘, 생강, 양파와 사과를 갈은 등을 볼에 넣고...
 

이렇게 됩니다.
 

그것에 무(소금으로 수분을 낸 것)으로, 어패류 굴을 추가합니다.
 

손으로 부드럽게 섞습니다.
 

부추와 쪽파를 넣고 양념 완성됩니다.
미리
소금에 절여 둔 배추와 양념입니다.
 

양념을 배추 한장 한장 바릅니다.
바르
이렇게 됩니다. 이 시점에서 이미 맛있어요~!
 

2일 정도 상온에서 발효시키고 냉장고에 보관합니다.

김치를
담가 4일째에 이런 느낌입니다~!
 

김치를 만들었을 때에 처음 먹는 것은 보쌈으로 정하고 있습니다.
돼지
삼겹살 흰 파, 양파, 마늘과 함께 끓입니다.
야채를
함께 삶은 이유는 육질을 부드럽게 하기 때문입니다.
 

삶은 돼지 고기를 식히고 나서 자르고 김치를 덧붙이면 보쌈 완성됩니다.
오늘은
취향을 바꾸, 한국술 막걸리와 함께 먹습니다.
 

석이 씨와 고고마 Advice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처음  1  2  3  4  5


COMMENT
와... 정말 대단하시네요... ^^    먹음직스럽네요...  보쌈에 막걸리 먹고 싶네요....
13-11-09 18:18:24
     
 
감사합니다
보쌈은 막걸리의 새콤 달콤함이 잘 어울리네요~!
13-11-10 05:43:10
Looks good! I would like to taste ^_^
13-11-10 11:13:11
     
 
The kimchi which I cooked this time was the most yummy .
13-11-10 13:29:15
 
素晴らしいですね!
ポッサムは私も大好きです。

훌륭하네요!
보쌈은 나도 정말 좋아합니다.
13-11-10 11:41:46
     
 
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
ポッサムはシンプルだけど美味しいですよね^^

감사합니다
보쌈은 심플하지만 맛있죠^^
13-11-10 13:31:45
 
엄청납니다. 맛이 좋을 수밖에 없겠네요. 굴을 그렇게 넣으시면 한국사람이 너무 좋아하는 맛이 되는데.. 그 맛을 아신다니 반갑습니다.
그렇게 풀을 쑤어서 넣어주시면 유산균들이 좋아라하죠~
돼지고기 삶으실 때 된장과 생강도 조금 넣어주시면 더 좋습니다^^
13-11-11 00:11:50
     
 
굴을 넣으면 김치는 맛있네요.
김치는 만들어서 바로도 맛있지만 시간이 지나고 발효를 시작했을 때, 산미가 강하게 되기 시작했을 무렵의 맛의 변화도 즐겁습니다.
유산균에 감사합니다~^^
13-11-19 13:41:46


처음  1  2  3  4  5


 
 

Total 144,09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플짤] 130203.TokyoDoom.KARA-Lupin+STEP (22) xoQk 02-05 1658 28
[번역] [자막] KARASIA 2013 TOKYO DOME BS스카파tv 방영분 자막 ver1.1 (3월29일 버전업) (31) 후시딘 02-05 4594 28
[해외영상] 120605 슷키리 한글자막 (25) 쯧쯧 06-05 3146 28
[잡담] K.A.R.A 증후군 보고서 (20) 세이버 01-23 2539 28
[번역] 타가수팬 또는 일반인의 눈에 비친 2013 KARASIA 도쿄돔콘서트~ (26) 소나기13 01-09 2480 28
[직캠] 열화와 같은?? 요청에 따라 진짜 마지막 스피드업... (17) 푸르릉 01-09 1538 28
[잡담] (경미님 대박!) 류현진선수 카라콘에 참석! (44) 아름다운미리내 01-07 2982 28
[잡담] [자랑질 주의] 일본 카밀이신 Hirochin Co님이 선물을 보내주셨어요! +_+ (41) 마나짱 12-15 2505 28
[잡담] 안녕하세요. 처음으로 공연후기 남겨보네요. US Irvine SBS super concert 2012 (34) 카라여신 11-12 4281 28
[뉴스/속보] 일본내 한류 위기? 카라는 끄떡없네! (20) 이슬서너이 09-07 1611 28
[커버] 니콜 - Lost (Japan) [Short Cover] (10) 암코양이 09-06 1768 28
[잡담] 일본인 관점 고찰 "메렝게의 기분 (올해 방송분)" / 日本人視点の考察「メレンゲの気持ち(今年放送分) (23) Kogoro 08-06 2242 28
[잡담] 이제부터 카라와의 일상 중계는 없습니다. (34) 메인로고 06-16 1572 28
[움짤] 뻘짤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 (33) 심통이 07-18 2239 28
[인증/후기] 규리 인증 싸인 (34) 부동심결 06-03 2983 28
[정보/자료] 카라게시판 이용 Tip !! [이미지 외부 계정 퍼오는 방법 포함] (72) 아름다운미리내 04-15 14317 28
[잡담] 쇼챔피언 1위 공약인증샷 (33) 살아있는시체 08-26 1306 27
[카라작성글] 한승연 트윗 (14:40) (17) 카라트윗봇 08-04 1548 27
[정보/자료] 시크릿 러브 OST - 세상속으로 풀버전 MP3 (28) 생뚱 07-13 3099 27
[정보/자료] 시크릿 러브 OST - My Angel 끼워맞춘 풀버전 MP3 (36) 생뚱 07-11 2239 27
[팬메이드] 자작 KARA Orgel 만들어봤어요^^ (미니 완두콩 케이스) (26) 독독 01-31 1591 27
[카라이야기] 카라가 했던 좋은말들 모음입니다~^▽^ (26) 이퓨 01-24 2723 27
[팬메이드] JI-YOUNG MANGA (じよんちゃんまんが) (36) HirochinCo 01-03 4385 27
[번역] 김장 (88) arisan 11-07 2171 27
[인증/후기] 승연언니 선물 받은 것만 인증 ㅎㅎ(저는 커피빈) (28) 썬글 10-12 2619 27
[팬메이드] 와~누가 만들었는지 모르지만 진짜 잘 만들었네요~^^)b (31) 몽이 10-09 2087 27
[인증/후기] Karanesia sincerity. 인도네시아의 멋진 Kamilia. (38) Miracle5 09-22 3598 27
[잡담] 숙녀가 못 돼(Damaged Lady)은 완전한 판타지입니다! (16) Miracle5 09-04 1655 27
[인증/후기] Miracle5 1st Korea Tour 2013 "MIRACLEA" Vol.9 : 노래방=KARAOKE=KARA OK! (45) Miracle5 08-17 1821 27
[번역] 130812 "TV LIFE" 승연 인터뷰 스캔과 번역 (24) Kogoro 08-12 3379 27
[번역] 와랏테이이토모 자막 (31) 원원 07-29 2303 27
[잡담] 카라 역대 싱글 첫 날 판매량 (역대 최고네요.!!) (51) 석이 07-24 2335 27
[가입인사] . (51) Beethoven 07-22 1010 27
[사진/캡쳐] 코스모폴리탄 2013.8월호 [ 구하라 ] 화보 스캔 (27) Binoo 07-22 8801 27
[팬메이드] niconico blondy nicole。 (27) HirochinCo 06-30 1911 27
<<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




★ 2020년 5월 30일 토요일 22: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