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4-03-31 21:54
[인증/후기] 햄승연양의 먹을거리를 찾아서~~!!! (2) 핸드메이드 도시락편
 글쓴이 : 캐미스트리
조회 : 3,198   추천 : 25  
 글주소 : http://karaboard.com/1388382
 안녕하세요 캐미스트리입니다 ^^


이번에도 너무 오랜만에 먹을거리를 찾아서 시리즈로 돌아왔네요 ^^

거두절미하고 바로 본론으로 들어가겠습니다 ㅎㅎ

오늘의 먹거리는

예상하셨겠지만

바로바로바로 김밥입니다~~!!

예전에 스타인터뷰속에 나온

아버지를 위해서 만든 삼각김밥을 기억하시나요?





정말 산것과 같은 비쥬얼의 삼각김밥

그때도 김만 사서 직접 만들었던 착한 효녀 승연양

저도 너무나도 먹고 싶었승연 ㅠㅜ

그러던 오늘 드디어


승연양이 직접 만든 정성어린 감동의 김밥을 맛보게 되었습니다

모두 같은 김밥이라고 생각하시면 오산입니다~~!!!

자 김밥을 살펴볼까요?

우선 제가 받은 김밥입니다

승연양이 다음은 누구를 줄까 하고 호기심어린 눈망울을 보이시다가

저와 눈이 딱 마주쳐서 받은 그 도시락~~~!!!


with Cantata

김밥을 살펴볼까요?

참치는 동원참치

김밥은 한승연~~~!!

이라는 문구를 넣은 것처럼

맛있는 김과 밥의 베이스에 깨 참치 치즈 계란 우엉 게맛살 시금치 단무지 햄~~~!!

처음 먹어보는 조합이였는데

너무나도 환상적이였습니다

정성이 들어갔기 때문에 더욱더 맛이 있었던것 같아요 ㅠㅜ

더불어

7주년 축하해요!!

10년 쯤은 껌이지~

우리 카라와 카밀리아로 오래오래 함께해요~~~!!!


































.

.

.

.

.

.

.

.

.

.


여기서 끝일거라고 생각하셨나요?

그냥 김밥만 있는줄 아셨죠?

아니랍니다 ㅎㅎ 종류도 다양했는데요

얼핏보면 햄버거와 같은 비쥬얼의 주먹밥입니다

김이 조금 단단했을지도 모르겠지만 그래도 볶음밥과 김과 더불어 위의 치즈까지

센스있게 장아찌같은 종류도 준비해준 승연양

이번에는 크기가 다른 주먹밥에 완전히 치즈로 겉표면을 완성

저도 참 좋아하는데요

제가 실제로 이것도 먹어보았습니다 ㅎㅎ

부드러운 치즈와 완벽히 간을 맞춘 볶음밥 햄도 당연히 들어있지영 ㅎㅎ

더불어 저 김밥은 그냥 김밥이아니라 전주비빔밥처럼 이미 조리가 된상태에서 김밥을 만든

다른분들 보니 저 김밥으로만 구성된 도시락도 보였습니다

이번에는 마늘과 장아찌로 마무리~~~!!!

김밥과 주먹밥 모두

처음 먹어보는데 맛있네요 동감합니다 ㅠㅜ

김밥에는 정성만 들어간 것이 아닌데요~~!!!

진짜 고민하다가

정해서 만든거니까

맛있게 먹어주기~!

승연양의 고민어린 흔적과 더불어

암말 말고  김밥 머겅 두번 머겅

개 털 든건 책임 못짐.

설마했는데

다른 도시락에서 흰색 강아지 털이 나왔답니다

털의 색을 비추어 봤을때 푸리로 의심됩니다 ㅎㅎ

정말 승연양이 고민하고 정성들여서 만들어준 핸드메이드 정성표 도시락~~!!!

평생 잊지 못할 것 같아요 ㅠㅜ

더불어 태어나서 멤버분들중 처음으로

직접 소중한 문구와 함께 직접 전달 받은 첫 싸인인지라

더욱더 소중하게 느껴지네요 ㅠㅜ

정말 카밀리아여서 다행이고

너무나도 행복합니다

우리 앞으로

10년 쯤은 껌이니

승연할무니 될때까지 영원히 함께해요 ^0^



  • 트위터
  • 페이스북

COMMENT
 
너무 부럽고 정말 카라팬이라 햄볶아요...ㅜ.ㅜ
14-03-31 22:41
     
정말 카밀리아여서 햄볶아요~~!!! ㅠㅜ
14-03-31 22:50
 
오늘 행복함을 같이할수 있는 글이라 무한대로 추천하고 싶네요...^^
14-03-31 22:42
앗. 제것도 있군요 ㅎㅎㅎㅎㅎ

아니라오 아니라오 식당 김밥 아니라오 ㅋㅋㅋㅋ아 완전 웃겨 ㅋㅋㅋㅋㅋ
14-03-31 22:59
     
문구는 직접 나중에 남기실것 같아서 먹거리 탐구니 사진만 가져왔승연 ㅎㅎ

아니라오 아니라오 식당김밥 아니라오~~~!!

왠지 승연양이 하는것이 연상되어요 ㅎㅎㅎ
14-03-31 23:04
재미있는 후기 감사합니다. 멘트가 하나같이 다 재미있고 감동적인 글도 있고.... ^^
14-03-31 22:59
     
우와  재미있게 봐주셔서 너무나도 고맙습니다 ^^
14-03-31 23:04
 
A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초등학교 폭발시키는거였는데...
14-03-31 23:03
     
어벤져스2에서 마구 폭발 시킬텐데 그곳에도?
14-03-31 23:05
너무 좋은 글이네요 추천 두번 드세요 ㅠㅠ
나도 김밥 ㅠㅠ
14-03-31 23:04
     
우리 즐거운 추억 또 만들어봐요 ^^
14-04-01 00:09
 
ㅋㅋㅋㅋ결국 개털이 ㅋㅋ.어디선 승여니 머리카락을 원하는거 같더니..ㅋㅋ 승여니가 정성이 느껴져 기분좋아지네요..
14-03-31 23:05
     
머리카락이 나와서 DNA 분석이 필요한 곳도 있습니다 ㅎㅎ

정성 대박 마음이 느껴지지요 ㅠㅜ
14-04-01 00:10
개털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4-03-31 23:11
     
떼고 먹는거 봤승연 ㅎㅎ
14-04-01 00:10
멋진 체험을 공유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승연님의 메시지도 기쁘네요. ^^
14-03-31 23:29
     
저도 항상 좋은 글을 보고있는걸요

카라분들 덕분에 카밀리아분들이 행복한것 같네요 ^^
14-04-01 00:11
 
쳐쳐 묵묵-!!
14-03-31 23:38
     
깅이님 맛있게 드셨어요? ㅎㅎㅎ
14-04-01 00:13
          
 
당연하지요ㅋㅋ
14-04-01 00:17
               
전 깅이님이 그뒤에 또 드신걸 안다는 ㅎㅎ
14-04-01 00:18
부러워요 ㅎㅎ
14-03-31 23:39
     
무카도님 고민 말고 함께해요 ^^
14-04-01 00:14
 
흑흑흑,,,,, 다른 어떤것보다,,,, 소중한 물건이네요,,,
14-03-31 23:58
     
ㅠㅜ 정말 너무나도 소중한 ㅠㅜ
14-04-01 00:15
 
푸리털이라니..푸리털이라니..ㅋㅋㅋ
14-04-01 00:08
     
그래도 떼고 먹어도 그냥먹어도 엄청 맛있승연 ㅎㅎ
14-04-01 00:15
          
 
그렇겠승연... 햄메이드 도시락이니... 부럽... ㅠㅜ
14-04-01 00:18
               
우리 평생 함께 갈건데 기회는 또 올거예요 ^^
14-04-01 00:19
승연이가 신경 많이 썼군요~~ 후기 감사합니다 ㅎㅎ
14-04-01 00:19
     
정말 마음이 전해진 ㅠㅜ 카밀리아여서 참 다행입니다 ^^
14-04-01 00:23
으와... 진짜 정성스럽네요..
나도 먹고 싶다!
14-04-01 00:33
     
그러니까 우리 쭉 함께해요~~~!!!

언젠가 기회가 있승연~~~!!
14-04-01 00:34
 
김밥 종류도 다양하네요.
멘트 하나하나가 다 깨알 같네요.
정성이 듬뿍 담긴 선물입니다.
오늘 받으신분들 축하합니다.

김밥은 오래두면 안되니까 다 드시고,
박스는 잘 보관하세요.^^
14-04-01 00:50
     
저는 먹자마자 박스 버렸어요 칸타타 캔도...ㅋㅋㅋ
막 음식물 묻어있기도 하고 지저분해서...ㅋㅋ 포스트잇만 가져왔어요....ㅋㅋㅋ
14-04-01 00:55
     
나중에 드립력이 낮아져서 쓸 멘트가 없다는 글도 보인 ㅎㅎ

얼마나 고민했으면 ㅎㅎ

승연양이 먹으라구 했으니까 빨리 먹었승연 ㅎㅎ
14-04-01 00:56
          
 
그럴만할거에요.
50개 생각해내는데 얼마나 힘든지 아니까요. ㅋㅋ
14-04-01 01:08
               
한분은 짧지만 강한 문구를 받으셨답니다

사랑합니다

다섯글자 ^0^
14-04-01 06:18
 
추천을 안 누를수가 없네요. 승연이 정성이 가득 느껴지네요.
특히 10년쯤은 껌이지~ 감동 ㅠ
14-04-01 00:57
     
그래 그랬었지 널 사랑하기에

세상은 나에게 커다란 감동이었어

그 순간을 잃는다면 내가 살아 온 짧은 세월은 너무나 보잘 것 없어
14-04-01 00:59
     
 
저도 그 멘트가 참 좋아요.
승연아 오래보자꾸나.
14-04-01 01:09
 
14-04-01 01:14
     
더불어 숙빈햄씨의 먹을거리를 찾아서도 있답니다 ㅎㅎ

http://www.karaboard.com/bbs/board.php?bo_table=community&wr_id=882653&sca=&sfl=mb_id%2C1&stx=qnddk&spt=-82536&page=3 -1탄

http://www.karaboard.com/bbs/board.php?bo_table=community&wr_id=913060&sca=&sfl=mb_id%2C1&stx=qnddk&spt=-82536&page=2 - 2탄

먹을거리시리즈는 멤버별과 방송에 모두 먹은 것으로 다양하답니다 ㅎㅎ
14-04-01 06:05
          
 
처음에는 장옥정 먹거리 글을 찾으려고 한건데, 본 기억이 나서요.
검색어에는 위에 링크가 걸려서,,,,ㅎㅎ
14-04-01 11:42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승연아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엉엉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10년 20년이 지나도 항상응원할게 ㅠㅠ
14-04-01 01:30
     
우리 함께 응원해요 ㅠㅜ
14-04-01 06:06
I want to taste ><
14-04-01 07:21
     
I hope so
14-04-01 15:00
 
멋진 이벤트에 참가할 수 있어 좋았네요.^^
좋은 추억이 되었네요☆
김초밥이 맛있을 것 같습니다. 그러나, 저는 치즈가 먹을 수 없습니다 (>_<)
14-04-02 14:36
     
치즈가 들어가지 않은 김밥도 있었승연~~~!!

우리 오래오래 함께 해서 추억을 만들어 나가요 ^^
14-04-02 23:26
우왕~!!! 승연언니의 정성이 담겨있는 ㅠㅠ
14-04-02 17:10
     
정성이 듬뿍~~~!!! ㅠㅜ
14-04-02 23:27
아... 진짜 한승연이란 사람...
14-04-02 21:16
     
카밀리아여서 참 다행이예요 ㅠㅜ
14-04-02 23:27
 
아... 나도... 먹어보고 싶다... 푸리 털이 있어도 먹을거 같아...
14-04-03 00:06
     
승연양이 만든 음식이라면 무엇이든 너무 맛있게 먹을 수 있승연~~!!!
14-04-03 00:58
멋진 글 감사합니다 근대 푸리털은 버리셧나여? ㅎㅎ
14-04-04 12:28
     
제가 먹은것은 아니지만 푸리털 인증샷을 봤는데

그뒤는 과연 어찌 되었을지 ㅎㅎ
14-04-04 18:23
 
 

Total 143,35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팬메이드] 뮤뱅컴백예고 + 단체티저 + 개인티저 조금씩 합쳐서 티저 편집해봤어요! (23) 공백 08-15 1850 25
[카라작성글] 구하라 인스타그램 (00:17) (6) 카라인스타봇 08-06 1320 25
[카라작성글] 구하라 인스타그램 (01:04) (16) 카라인스타봇 07-27 1182 25
[카라작성글] 한승연 트윗 (18:00) (11) 카라트윗봇 07-22 1914 25
[잡담] 전관리자로서 한말씀 드립니다. (31) 햄편식중 06-02 1802 25
[직찍] [14.05.24] KARA Fan Meeting ::by.별을수놓다 (30) 별을수놓다 05-26 2819 25
[잡담] 규리더 이야기 (스압) (42) 초논네™ 05-04 4578 25
[인증/후기] 햄승연양의 먹을거리를 찾아서~~!!! (2) 핸드메이드 도시락편 (58) 캐미스트리 03-31 3199 25
[인증/후기] 승연누나 싸인받았습니다~~~~~ (38) Siun시운 02-18 1696 25
[직캠] 급하게 잘라왔어요 (17) 자이언트강 02-14 1743 25
[직찍] 설맞이 미공개사진 쬐끔 투척...130928 원주 KPOP FESTIVAL 축하무대중 STEP (27) 늑대가죽 01-30 3468 25
[카라이야기] 듣고 싶은 말...하고 싶은 말.. (66) 햄앓이 01-20 1430 25
[플짤] 들었다 놨다 햄~ (33) 아름다운미리내 01-01 2562 25
[인증/후기] 2013.12.20 뮤직뱅크후기. 정말정말...힘들었던 공방...ㅜ (28) 죽어도카라 12-20 2329 25
[잡담] 안녕? (48) KaRaStaFF 12-03 2406 25
[정보/자료] 작년 2012년 음악저작권 수익 (15) 빛가운데 10-30 2431 25
[잡담] 드디어 2nd 투어가 시작되네요 (26) Kogoro 10-07 1614 25
[인증/후기] 13.9.29 니콜 23번째 생일 서폿 목록.후기및 니콜양의 인증 싸인! (51) 서포트관리자 09-30 4810 25
[인증/후기] 여덕의 서울 팬싸 후기~! (50) 울막내강졍 09-21 2385 25
[잡담] 화신, 말 몰라도 감동 받았네요. 승연 응원합니다. (16) Kogoro 09-11 1902 25
[카라작성글] [트윗배달] 구하라 트윗 (11:29) (26) 카밀특별시 09-08 1992 25
[잡담] 지금 카라를 격하게!!! 응원해야 하는 이유 (30) 지나아빠 09-08 1444 25
[잡담] 카라 (18) 녹슨 09-07 1023 25
[잡담] 1년 같던 하루가 지났네요. 지켜주지 못해 미인해 (22) 응징 09-06 1327 25
[잡담] 욕먹을 각오하고 카게 회원분들에게 간언드립니다. (29) 살아있는시체 08-27 1409 25
[잡담] 관심 밖으로 저물어가는 니코동 작업을 계속 하는 이유... (26) 직퀘 08-24 1311 25
[잡담] 뮤직드래곤에서 카라의 일본어를 더 자세히 봅시다 (28) Kogoro 08-16 2361 25
[카라작성글] [트윗배달] 승연 트윗 (11:43) (29) 호빵짭짭 08-15 1931 25
[잡담] 긴급 카게 언저리 뉴스 (53) noONE 08-14 1345 25
[팬메이드] 카라 컴백 남장여인^^ (53) 파랑새 08-12 1877 25
[인증/후기] Kamilia School입학 일기 Vol.3 (46) Miracle5 08-07 2868 25
[인증/후기] 130727 Karanesia Breaking Fast and Celebrating Seungyeon's Birthday ^_^ (17) angelsanctuary 07-28 2160 25
[잡담] 2013학년도 카라게시판 능력평가 (75) 응답하라구 07-22 1132 25
[번역] KAMILIA SCHOOL (37) arisan 06-26 1794 25
[인증/후기] 지금 보내고 싶" 고마워"의 대합창 (24) ozma1102 06-25 1584 25
<<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


★ 2019년 11월 16일 토요일 05:00 최종변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