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9-04-27 16:54
[번역] 강지영 인터뷰 - 제 1 회 술을 마실 때는 "오늘도 열심히했다 -!」라고 기분이
 글쓴이 : 블루다크
조회 : 494   추천 : 4  
 글주소 : http://karaboard.com/1574052

(번역기를 사용해서 이상하지만 그래도 올려봅니다.)

 

 

 

한국 아이돌 그룹"KARA"의 멤버로 데뷔, 2014년부터 일본에서 본격 활동을 시작한 토모 히데 씨.현재는 배우 "지영"으로서 많은 드라마나 영화에 출연하는 한편 "JY"명의의 가수로도 활약하고 있다.현재 25세.큰 주당을 공언하는 그녀 음악의 거리·키치죠지에서 잔 한 손에 술의 이야기를 들었다.

"와아! 대단한 스피커!". 이노카시라 공원에 가까운 뮤직&카페바 "QUATTRO LABO"에 들어가자마자, 토모히데씨의 눈은 커스터마이즈한 알텍의 대형 스피커에 못박혔다.스피커 앞에는 DJ부스, 벽에는 3000장이 넘는 아날로그 레코드가 있다.카운터에 걸터앉은 토모히데씨의 앞에는, 타케즈쿠의 하이볼이 놓여졌다.

 

이 하이볼, 맛있네요. 저는 술을 좋아해서, 보통 마시는 것은 붉은 와인이 많습니다만, 맥주든 하이볼이든 일본술이든 뭐든지 마실 수 있습니다.다음 날 촬영이 있을 때는 안 마시지만, 술 마실 때는 오늘도 열심히 했다-!라고 기분이 되잖아요.그곳을 무척 좋아하시는군요


친구들과 술마시러 갈때는 밥이 맛있는 곳을 고릅니다.맛있는 음식은 술을 맛있게 먹을 수 있지요?고기요리라면 레드와인, 일식이나 스시라면 백포도주나 일본술, 요리에 따라 맞추는 술도 바꾸는 일이 잦을까?

최근 빠져있는 것이, 오이를 넣은 "큐컨버 진토닉".가게마다 맛이 많이 바뀌는 것도 재미있네요.저, 마셔도 얼굴 안 나와요. 

 

가끔 마시러 가는 것은, 같은 사무소에서 연령도 가까운 여배우 사쿠라바 나나미씨.SNS의 사진이나 동영상이라도 잘 친했던 모습을 보이는 미녀 두 사람이지만, 도대체 어떤 여자 모임을 하고 있을까.


그녀도 꽤 술이 세지요.SNS에 둘이서 놀고 있는 글을 올리고 있지만 그것은 술 마시지 않는 사진입니다(웃음). 나나 미토 밥에 갈 때는 처음에 "뭐 먹고 싶어?"부터 시작합니다.예를 들면, "고기가 먹고 싶다" "냄비가 먹고 싶다"라고 되었으면, "좋은 가게, 알고 있어?" "이전에 갔던 거기가 맛있었어요" "이 가게에 가보고 싶다"라고 이야기하고 결정했어요.


나와 함께 할 때 뿐 아니라, 사적으로 친구와 식사하러 갈 때는 수다를 떨 수 있는 가게를 선택하는 것이 많네요.도쿄에서는, 알아도 눈치채지 못한 척 해 주고 있다고 할까, 말을 걸어오거나 지로지로 보는 것은 별로 없기 때문에, 오프(off)를 즐기고 있습니다.

 

 

가게 선택에서 중시하고 있는 것이, 요리에 가세해, 가게의 음악이나 분위기라고 한다.


음악은 중요하지요. 재즈 같은 음악이든, 옛날 록이든. 시끄러운 소리가 아니라 기분 좋은 것이라면 장르는 무엇이든. 좋은 음악을 들으며, 맛있는 요리와 술이 있다면 최고죠.그동안 음악을 즐기기 위해 술 마시러 갈 경험이 없었는데 요즘 그런 식으로 마시는 것도 괜찮다는 생각이 들어서요. 



지영씨는 6월 23일 나고야 블루 노트에서 "JY with야마모토 가진언 BAND"를 개최.JY와 토모히데씨의 악곡을 많이 다루는 야마모토 카즈히코씨와의, 하룻밤 제한의 조인트 라이브다.


평상시의 회장에서의 라이브와는 전혀 다른 느낌이 되는 것 같아, 두근두근 하고 있습니다.전에, 회장의 분위기를 잡고 싶어서, 처음으로 도쿄의 블루 노트에 가봤어요.음악을 즐기면서 맛있는 것을 먹고 술을 마신다는 건 아주 좋네요.조명도 소리도 좋았어요. 그런데 여러분이 밥이나 술을 마시는 앞에서 노래하는 것이 처음이고, 식기와 포크와 나이프가 스치는 소리가 나거나 음료수를 주문하는 소리가 나는 가운데 잘 집중할 수 있을까 해서요.지금까지 없었던 느낌이니까 어떻게 될까?나도 스테이지 위에서, 여러분처럼 술을 마셔 보면 재미있을려나?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만, 만약 마시고 춤추면 어쩌나...라고 생각하고(웃음)

 

모처럼 블루노트로 하니까, 자신의 곡도 재즈처럼 아렌지를 해 보기도 하고, 또, 쇼와 가요의 커버도 부르고 싶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싱글의 커플링곡으로 야마구치 모모에씨의 "꿈앞 안내인"이나 "Crazy Love"를 커버하고 있습니다만, 모모에씨나 나카모리 아키나씨를 좋아하고, 모모에씨 전용의 iPod도 가지고 있는 정도입니다(웃음). 쇼와 가요를 좋아하는 것은, 가사가 지금의 시대에는 없는 감성이기도 하기 때문에.아마도 그 시절, 당시 여러분이 느꼈던 것, 본 것이 지금과는 다르겠지요.그 감성이 아주 신선하게 느껴져요.

 

  • 트위터
  • 페이스북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tal 143,36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43185 [해외영상] [知英][JY] 190804 '그리고,살다' EP.01 知英 cut 하로 08-05 431 3
143184 [해외영상] [知英][JY] 190804 NHKFM 라디오 '오카다 요시카즈 오늘 밤, 록 바에서 ~ 드라마 사람들의 음악 이야기 회의… 하로 08-05 677 3
143183 [잡담]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창고에 쿨가이 08-03 543 3
143182 [뉴스/속보] [SeungYeon] 카라 출신 한승연,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출연 (1) 하로 08-01 570 2
143181 [국내영상] [SeungYeon] 190802 (금) PM 20 : 00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한승연 츨연 _ TV 조선 (1) 하로 08-01 481 3
143180 [잡담] 나의 금리 예상 횃불 08-01 499 0
143179 [잡담] 연준에 쏠린 전 세계​ 횃불 08-01 455 0
143178 [카라이야기] 141229 하라 온 앤 오프 전편방송 횃불 08-01 369 0
143177 [뉴스/속보] 니콜 3년만 단독 공연을 개최 ( FANTASY + Lunar) 횃불 08-01 413 1
143176 [잡담] 박경락 사망 횃불 08-01 512 0
143175 [정보/자료] [Nicole] 190729 Nicole 「Promise」Recochoku video clip Daily Rank 10 하로 07-30 441 2
143174 [카라이야기] JY - Koiwo Shiteitakoto / KARA 프렌치 키스 (Close-up Ver.) 횃불 07-30 685 0
143173 [카라작성글] 구하라 트윗 (12:48) 카라트윗봇 07-29 477 1
143172 [카라작성글] 니콜 트윗 (15:41) 카라트윗봇 07-27 392 1
143171 [카라작성글] 구하라 트윗 (14:39) 카라트윗봇 07-27 386 0
143170 [잡담] 그럼 3.4,5 위는 뉴규? (2) 횃불 07-27 557 0
143169 [잡담] 현 세계의 최고파워 2인은 누구일까요? / 국내 유튜버 월수 (1) 횃불 07-27 504 0
143168 [잡담] 박정현 편지할게요 (2) 병든성기사 07-27 488 0
143167 [요청/건의] KARA - LOVE CLICK 영상 가지신분 있나요? (2) kipid 07-27 408 0
143166 [요청/건의] 하라 솔로 컴백무대랑 온앤오프 공유가능할까요? (5) 꿀졍 07-26 432 0
143165 [사진/캡쳐] [#한승연] ♥승연♥과 함께한 하루, 정말 행복햄♬ 블루다크 07-26 507 4
143164 [사진/캡쳐] 190602 TV조선 '일단 같이가' Ep.3 -한승연 캡처,움짤 (2) 블루다크 07-26 466 5
143163 [뉴스/속보] [HaRa] "지옥으로 몰고도 반성無".. 최종범, 징역 3년 구형 (5) 하로 07-25 541 4
143162 [잡담] 니콜 약속 횃불 07-25 429 2
143161 [뉴스/속보] [Nicole] 190724 Nicole ニコル、新曲「Promise」MV 출시 하로 07-24 452 4
143160 [사진/캡쳐] [知英][JY] InstaGram (1) 하로 07-24 487 2
143159 [직찍] 190721 한승연 생일팬미팅 직찍2(스압주의) (1) 무한카라도전 07-24 502 6
143158 [직찍] 190721 한승연 생일팬미팅 직찍1(스압주의) (2) 무한카라도전 07-24 537 6
143157 [사진/캡쳐] 지영,하라 데뷔 11주년 배너 대문 (4) 블루다크 07-24 437 6
143156 [사진/캡쳐] 승연 생일 배너와 대문입니다~ (2) 블루다크 07-23 420 4
143155 [카라작성글] 니콜 트윗 (13:28) 카라트윗봇 07-23 423 1
143154 [카라작성글] 한승연 트윗 (16:46) (1) 카라트윗봇 07-22 519 2
143153 [잡담] 같이 할래GG 창고에 쿨가이 07-21 376 1
143152 [뉴스/속보] [SeungYeon] 한승연 YOU TUBE 준비중...... 하로 07-21 593 2
143151 [뉴스/속보] [SeungYeon] TV조선 (금) PM 20 : 00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출연, 8월 방송예정 (2) 하로 07-21 503 2
<<  1  2  3  4  5  6  7  8  9  10  >  >>


★ 2019년 11월 22일 금요일 12:00 최종변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