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9-05-12 14:13
[잡담] 카라 멤버 최애 논쟁
 글쓴이 : 비겐
조회 : 493   추천 : 3  
 글주소 : http://karaboard.com/1574160

-4월 중순 어느날..

 자주 듣는 모 팟캐스트에서 대화도중 패널 하나가 뜬금없이 카라하면 구하라라며

 다른 분들은 누가 좋은지 알려달라는 드립을 날림.

-나머지 패널들도 당근 **가 최고지~라며 대화를 잠시 나누다 다른 주제로 넘어감.

-그러자 팟캐 댓글창에 카라 최애 논쟁 댓글들이 며칠에 걸쳐 이어짐.

  (정치시사 팟캐라 연예관련쪽으로는 평소엔 완전 황무지)


 

 

 

 

                      


 


 


                   

 

 

 

 


                      

 


                 

 


         

 


               

 

 

 

 

 

결론(?)

-카라는 국민걸그룹~!!

-그동안 팬의 입장에 갖힌 상태에서 생각하고 바라보다보니 평소 포털에 달리는 악플과 악의적인 기사들에

  알게모르게 위축됐었던 듯 싶음.

  그러다 모처럼 시궁창 같은 코뮤니티와 포털 댓글들의 게토에서 벗어난 곳의 분위기를 접하고 보니 보통 사람들에게는

  너무 당연하게 여전히 예쁘고 귀여운 당대의 인기 걸그룹이더라..

-카라 얘기가 나오면 원**, ** 등등 여타 아이돌이 같이 언급될 법도 한데 거의 카라 얘기로만 일관..

  ​팟캐 청취층이 약간 여초성향이라 BTS가 언급됨.

 (“카라도 좋은데 요즘 추세에 맞춰 방탄이 최고쥬~”)

참고로 본 팟캐 주청취층은 40-50대 이상

 

사족 : 근데 왜 지영이 좋다는 사람은 없는지.. 실물 영접하면 3초내 영혼 강탈될 사람들이..+_+;;

 

 

 

  • 트위터
  • 페이스북

COMMENT
이건 확실히 논쟁이 날 수밖에 없는 주제네요. 심지어 팬인 저도 매일 바뀌는데ㅋㅋ 근데 정말 지영이 언급 없는 건 신기합니다.
19-05-12 16:25
     
카라팬들에게 지영이는 아직도 아기처럼 느껴져서 최애의 범주에 넣기는 좀 찔리기때문이 아닐까요??
19-05-13 13:11
전 카라에 차애 멤버는 없습니다


최애가 5명인걸요
19-05-12 18:58
재미있네요. 고맙습니다.
19-05-12 22:37
최애를 정해놓고 승연이나 하라를 논하면 라이트팬일 가능성이 높음...
카라에 정통하면 규리여신을 빼놓을 수가 없죠... ^^*
19-05-13 13:05
 
 

Total 143,34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43027 [카라작성글] 한승연 트윗 (13:50) 카라트윗봇 06-10 353 1
143026 [사진/캡쳐] 190609 한승연 -- '2019 아시 모델 어워즈' 기사 사진 모음 블루다크 06-10 644 3
143025 [정보/자료] 니콜 횃불 06-10 440 1
143024 [국내영상] 주간아 횃불 06-10 420 1
143023 [사진/캡쳐] [SeungYeon] 190609 「2019 아시아 모델 어워즈」꽃다발 _ ETERNAL SUNSHINE 하로 06-10 434 2
143022 [국내영상] [SeungYeon] 190609 「2019 아시아 모델 어워즈」인기 스타상 (배우부문) 수상 하로 06-10 535 1
143021 [사진/캡쳐] [SeungYeon] 190609 「2019 아시아 모델 어워즈」레드카펫 & 인기 스타상 (배우부문) 수상 (1) 하로 06-10 475 3
143020 [국내영상] [SeungYeon] 190609 「2019 아시아모델어워즈」레드카펫 하로 06-10 396 1
143019 [국내영상] 카라 - 큐피드 무대모음 횃불 06-10 395 1
143018 [잡담] 윤흥관 트윗 횃불 06-10 417 1
143017 [정보/자료] 190612 Digital Single「everlasting love」On Sale!! 횃불 06-10 732 1
143016 [잡담] 이전 아시아 모델상 횃불 06-10 354 1
143015 [카라작성글] 한승연 트윗 (00:21) 카라트윗봇 06-10 299 2
143014 [해외영상] 니콜 프라미스를 들고 바로 생각난 곡 횃불 06-09 369 1
143013 [카라이야기] 햄이 인기스터상이네 횃불 06-09 426 3
143012 [카라이야기] 190518 라쿠텐 라이브 / 190608 MBS 라디오 by ponta super 횃불 06-09 460 0
143011 [잡담] 일단 같이가 4회 창고에 쿨가이 06-09 342 3
143010 [사진/캡쳐] [Nicole] 190609 First 写真集「hana.」発売記念 EVENT @ HMV&BOOKS SHIBUYA (1) 하로 06-09 446 2
143009 [카라작성글] 니콜 트윗 (22:06) 카라트윗봇 06-07 328 0
143008 [뉴스/속보] [Nicole] "KARA" 니콜, 구하라에게 "자신을 소중히" 하로 06-07 545 3
143007 [사진/캡쳐] [Nicole] 190607「Nicole CONCERT 2019~Summer Wave~」Osaka BIG CAT 하로 06-07 445 2
143006 [사진/캡쳐] 190519 TV조선 일단 같이가 Ep.1 - 한승연 캡처,움짤 (2) 블루다크 06-07 551 5
143005 [카라작성글] 니콜 트윗 (00:42) 카라트윗봇 06-07 389 0
143004 [뉴스/속보] 강지영, 「센다이 대줄다리기」 소재의 영화에서 히로인으로. 주연은 미우라 타카히로 (3) 쿨가이 06-04 685 3
143003 [국내영상] 190601 한승연 -- 일단 같이가 Ep.3 Full CUT (1) 블루다크 06-02 720 3
143002 [잡담] 일단 같이가 3회 창고에 쿨가이 06-02 483 3
143001 [잡담] 닮았나? (1) 미켈란 06-01 803 2
143000 [카라이야기] 하라를 기다리며.. [스압] 비겐 06-01 603 5
142999 [카라작성글] 니콜 트윗 (23:20) 카라트윗봇 05-30 497 0
142998 [잡담] 카라 멤버들의 뚱뚱한 컨셉 특수분장은 전통인건가....그렇다면 다음은 누구? (2) 하로 05-30 662 1
142997 [뉴스/속보] [知英][JY] 지영이 체중 100 킬로에!? 만화 "どすこい! すけひら'영화화 11월 개봉 하로 05-30 638 3
142996 [뉴스/속보] [Nicole]「Nicole CONCERT 2019~Summer Wave~」Official Goods & Schedule (1) 하로 05-29 554 1
142995 [국내영상] 일단 같이가 / 스테이지 k 횃불 05-29 584 1
142994 [잡담] 하라의 뜻에 따라 마감을 전하고 있었다. 횃불 05-27 725 0
142993 [잡담] 긴 삼일이었습니다. (1) Sherlock 05-27 596 4
<<  1  2  3  4  5  6  7  8  9  10  >  >>


★ 2019년 11월 12일 화요일 13:00 최종변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