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2-06-04 17:50
[번역] 일본 아저씨팬의 차분하면서도 애정이 느껴지는 KARASIA 감상 후기입니다.
 글쓴이 : 신상불명
조회 : 2,872   추천 : 34  
 글주소 : http://karaboard.com/157488

글 내용에 공감할 부분이 있어 소개합니다.

「귀엽다」라고 찬양만 하는 내용이 아니라,

전반적인 것을 조목조목 차분히 언급하며 분석하는 와중에도

KARA에 대한 애정을 숨기지 않는 모습이 인상깊더군요.

아저씨팬이라서 그런지, 글 말미에는 카라팬들에게 교훈적인(?) 내용을 제시하는 모습도 좋았습니다.

글 내용이 화려하거나 재미있지는 않지만 일독해볼 가치가 있습니다.


오역 및 의역있습니다


=================================================


KARASIAで感じたKARAの進化、共に成長していこう


KARASIA에서 느꼈던 KARA의 진화, 함께 성장해 나가자

 



今回のKARASIA日本ツアーで強く感じたのは、

ソロパフォーマンスのクオリティの高さが圧巻だったということ、

そしてKARAが着実に進化しているのを肌で感じさせてくれたということだ。

이번 KARASIA 일본 투어에서 강하게 느낀것은,

솔로 퍼포먼스의 높은 퀄리티가 압권이었다는 것,

그리고 KARA가 꾸준히 발전하고 있다는 것을 피부로 느끼게 해줬다는 것이다.




メンバーのソロパフォーマンスではかつてないKARAを見ることができた。

同じパフォーマンスを何度も見ていれば多少は飽きが来るところが、

見るたびに印象深く記憶に刻みつけられる。こんな経験は初めてだ。

멤버의 솔로 퍼포먼스는 일찍이 없었던 KARA를 볼수 있었다.

같은 퍼포먼스를 몇번이나 보고 있으면 다소 싫증이 나야 하는데,

(오히려) 볼때마다 인상 깊게 기억에 새겨진다. 이런 경험은 처음이다.



特にわかりやすい例がハラだった。

특히 알기 쉬운 예가 하라였다.

 


一時期ハラの歌唱力について批判する記事が出たことがある。

それを見て一番傷いたのは当然ハラ本人だろう。

しかしその記事を真っ向から否定するほど

ハラの歌唱力は高いものではなかったのも事実だ。

한때 하라의 가창력에 대해 비판하는 기사가 나온 적이있다.

그것을 보고 가장 상처받았던 것은 당연히 하라 본인일 것이다.

그러나 그 기사를 정면으로 부정할만큼

하라의 가창력이 높지 않았던 것도 사실이다.



しかし今回のソロを初めて聞いたとき、正直驚いた。

声はとてもよく伸びるようになり、安心して聞いていられる。

そこに持ち前の可愛らしさを加えて、

単独でも十分に戦える立派な歌手になった。

하지만 이번 (하라의) 솔로를 처음 들었을 때, 솔직히 놀랐다.

목소리가 아주 잘 성장해서, 안심하고 들을수 있었다.

거기에 특유의 사랑스러움을 더해서,

혼자도 충분히 맞서 싸울수 있는 훌륭한 가수가 되었다.



きっと我々には想像もつかない悲しみを経て、

努力を積み重ねてきた結果が今回のツアーで発揮できたのだと思う。

분명 우리들이 상상도 할수없는 쓰린 슬픔을 거쳐서

노력을 쌓아온 결과가 이번 투어에서 발휘됐다고 생각한다.




そして舞台演出のレベルも格段に上がっている。

그리고 무대연출 레벨도 크게 향상됐다.



昨年の日本ファンミ演出は無料だったとは言えかなり稚拙だったが、
それに比べるとKARASIAは雲泥の差で、緩急よくまとまっていた。

数曲やって暫く休憩を基本とし、たまにトークやファンイベントを織り交ぜ、

中盤に圧巻のソロを持ってきて、プレゼントのボールを会場全体に配り、

最後まで観客を惹きつけることに成功していた。

지난해 일본 팬미팅의 연출은 무료공연이었다고 해도 꽤나 미숙한 부분이 있었지만,

그것에 비하면 KARASIA는 하늘과 땅차이로 완급이 잘 정리되어 있었다.

여러곡을 (노래한) 후 잠시 휴식하는 것을 기본으로, 가끔씩 토크와 팬이벤트를 곁들이고

중반에 압권의 솔로파트를 가져오는가 하면, 선물로 공을 공연장 전체에 배부하는 등,

최후까지 관객들을 사로잡는데 성공했다.



もちろん構成面だけではない。

물론 (공연) 구성면 뿐만이 아니다.

 


自分たちが何をすれば観客がうまく盛り上がってくれるか、

どうすれば一体感のある最高のライブに仕上げることができるかを、

この日本ツアーを通してKARA自身がよく学び、よく成長してきた。

자신들이 무엇을 하면 관객들의 분위기가 고조되는지,

어떻게 하면 일체감 있는 최고의 라이브에 마무리를 할수​​있는지,

이번 일본 투어를 통해 KARA 자신이 충분히 배우고, 잘 성장해 왔다.



一番大事なのはKARA自身が楽しむことだ。

楽しんでいる姿を、Kamiliaに体全体で表現することだ。

それだけでも十分なのだが、それだけではなかった。

今までを振り返り、Kamiliaに感謝の気持ちを必死に伝えてくれた。

Kamiliaの愛をしっかりと受け止め、それを包容し、さらに膨らませて愛を返す。

それが会場全体を包み込み、結果として観客が一丸となって

最高のパフォーマンスにつながったのだと思う。

제일 중요한 것은 KARA 자신들이 즐기는 것이다.

즐기고 있는 모습을, Kamilia에게 몸전체로 표현하는 것이다.

그것만으로도 충분하지만, 그것만이 아니었다.

지금까지를 되돌아보고, Kamilia에게 감사의 마음을 필사적으로 전해주었다.

Kamilia들의 사랑을 제대로 받아서, 그것을 포용하고, 더욱 큰 사랑으로 돌려준다.

그것이 공연장 전체를 감싸안아, 결과적으로 관객과 하나가 되어

최고의 퍼포먼스로 이어진 것이라고 생각한다.




KARAの成長が著しいと感じるのは、

どん底を経験したからこそ得た強さが底辺にあるのだと思う。

あの解散騒動のときにそれぞれのメンバーがどれだけ泣いて、

葛藤し、悩み抜いたかは想像を絶する。

KARA의 성장이 명백하다는걸 느끼는 것은,

밑바닥을 경험했기 때문에 얻은​​ 강함이 저변에 있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그 해산소동때 각각의 멤버가 얼마만큼이나 울고,

갈등하고, 괴로워했는지는 상상을 초월한다.



Kamiliaにとっても大変つらい思い出であったが、

他のアイドルグループにはない経験が逆に強みとなっている。

KARAの団結力が醸成され、お互いを信頼しあっているからこそ、

パフォーマンスの中で心の底から楽しもうとすることができる。

Kamilia게 있어서도 매우 힘든 추억이었지만,

다른 아이돌그룹에는 없는 (그런) 경험이 역으로 강점이 되고 있다.

KARA의 단결력이 조성되고, 서로를 신뢰하고 ​​있기에 

퍼포먼스중에서도 마음속 깊은곳에서부터 진정으로 즐길수 있는것이다.



我々Kamiliaも同じだ。

よく言われることだが、人間はジャンプするときに一度しゃがむ。

大きく飛躍する前にはどん底を経験する。

逆に言えば、どん底を経験した人間は本当に強くなれるということだ。

それをしっかりと心に刻みつけて生きていきたいと思う。

우리들 Kamilia도 마찬가지다.

흔히들 말하지만, 인간은 점프를 할때 한번 (몸을) 웅크린다.

크게 도약하기 전에 밑바닥을 경험한다.

반대로 말하면, 밑바닥을 경험한 사람은 진정으로 강해진다는 말이다.

그것을 확고히 마음에 새기며 살고싶다고 생각한다.




そして私がこんなにもKARAに惹きつけられる最大の理由は、

私が理想とする生き様を体現してくれているからだ。

그리고 내가 이렇게 KARA 끌리는 가장 큰 이유는,

내가 이상적이라고 생각하는 삶의방식을 구현해 주고 있기 때문이다.


決して背伸びしない、ありのままの姿、自然体を見せてくれること。

常に向上心を持って、パフォーマンスと能力に磨きをかけていること。

人を喜ばせるために自分には何ができるかを常に考えていること。

결코 허세부리거나 발뒷꿈치를 들지 않는, 있는 그대로의 모습, 자연체 보여주는것.

항상 향상심을 가지고 퍼포먼스와 능력을 연마하는것.

사람을 기쁘게하기 위해 자신이 무엇을 할수있는지 항상 생각하는것.



KARAがどんどん成長しているのだから、

Kamiliaも成長しないと釣り合わなくなると思う。

KARA가 점점 성장하고 있으니까,

Kamilia도 성장하지 않으면 안된다고 생각한다.



KARAを追いかけてワイワイ楽しむことはもちろん良いのだが、

KARAように家族を大事にすること、友人を大事にすること、

目の前のことに全力で取り組むこと、それを楽しむこと、

自分をより理想の自分に変えていくこと、

そういう意識を持ってKARAと向きあうことで

Kamiliaが得られることは何倍にも増すと思う。

KARA를 따라다니며 와~와~ 하며 떠들고 즐기는 것도 물론 좋지만,

KARA처럼 가족을 소중히 하는것, 친구를 소중히 하는것,

눈앞의 일에 전력으로 추진하고, 그것을 즐기는것,

자신을 더욱 더 이상적인 자신으로 바꾸어 나가려 하는것,

그런 의식을 가지고 KARA (함께) 나아간다면

Kamilia 얻을수 있는 것은 몇배나 증가할 것이라고 생각한다.



自分たちが成長し続け等身大の姿を見せると言い続けてきたKARA。

KARAとKamiliaが鏡となり、お互いを見てどんどん高みに向かっていければ、

これほど素晴らしいことはないだろう。

자신들이 계속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주겠다고 말해왔던 KARA.

KARA Kamilia가 거울이 되어, 서로를 비춰보며 점점 높은곳으로 나아간다면,

그보다 더 좋은일은 없을것이다.



これからもずっと、できる限りずっと、

人間として一回りも二回りも大きくなった姿をKARAに見せていきたい。

앞으로도 계속, 가능한 한 계속,

인간으로서 한해 두해 커진 (Kamila의) 모습을 KARA보여주고 싶다.

  • 트위터
  • 페이스북

COMMENT
 
비슷한 마음을 글로 잘나타내주엇군요 ..
12-06-04 17:54
     
전 이런 조목조목한 분석글이 좋더라고요.
12-06-04 18:05
 
저절로 눈물이 나는 글이내요..ㅜ.ㅜ
12-06-04 17:54
     
우세요. 으앙~(T_T)
12-06-04 18:04
 
원문 링크가 있으면 더 좋겠습니다~
12-06-04 17:55
     
전에 XXX에 있을때 원문링크 남겼다가 안좋은 기억이 있어서 일부러 안적었습니다.
아시고 싶으시면 쪽지로 알려드리겠습니다.
12-06-04 17:57
          
 
알겠습니다^^
12-06-04 17:58
신기하게도 찬양만 하는것도 아닌데 공감도 되고 감동도 주는 글이라고 생각해서 번역해봤습니다
12-06-04 17:56
공감 100퍼센트 ㅎㅎㅎㅎ
12-06-04 17:57
     
그쵸? 저도 공감이 되서 가져왔습니다.
12-06-04 18:12
오오 ㅠㅠ 이건 댓글을 안남길수가 없다.... 어쩜이리 내가 말하고 싶은걸 잘도 정리해서 글을 써줬담.... 역시 카밀은 똑같은맘이에요 ㅠ
12-06-04 17:59
     
똑같은맘~똑같은맘~
너도 나와 똑같은맘~
12-06-04 18:04
오~내공이 대단하신분이네요...

진짜 마음이 복차오르네요...
12-06-04 18:01
     
정말 글에서 내공이 느껴지더군요. 그래서 가져와봤습니다.
12-06-04 18:03
신상불명님 말씀데로 차분하지만 카라에대한 애정이 느껴지네요~~~~ 추천합니다^^
12-06-04 18:01
     
한번 곰곰히 생각할만한 내용이라 번역해봤습니다. 감사합니다~
12-06-04 18:03
인생이 무언지..조금은 느껴본 사람만이 쓸수있는 글이네요...
역시 덕은...논눼덕이 진국임...ㅠㅠㅠㅠㅠ
잘봤구요 수고하셨씀돠~~  ^_^
12-06-04 18:04
     
아저씨 팬이 많아서 그런지 글에서 연륜이 느껴지더군요.
감사합니다
12-06-04 18:06
대단한 논네로군!!!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12-06-04 18:07
     
미리내님도 대단한 논네로군 !!!
12-06-04 18:10
좋은 번역글 잘 읽었습니다..ㅎㅎ
12-06-04 18:24
     
이글은 중복아니죠? ㅎㅎ
요즘은 번역할때 두세번 다른 팬사이트 검색해본후에 번역합니다.
12-06-04 18:29
추천 드림 ^^
12-06-04 18:36
     
캄사합니당~
12-06-04 18:38
카라가 성장한만큼 카밀도 생활에 적극적이어야 한다... 삶의 활력소가 되는 말이군요
12-06-04 18:37
     
확실히 아저씨팬은 뭔가(?) 달라도 다름요.
12-06-04 18:39
감사요~ 정독했습니다~^^
12-06-04 18:43
     
두번읽겅~ 세번읽겅~^^
12-06-04 18:49
          
아예 즐겨찾기 했습니다....다른곳에 퍼다 자랑하려고요 ㅋㅋㅋ
12-06-04 18:53
 
삶과 내공, 연륜 그리고 진정 아름다운 것을 볼 줄 아는 마음을 가지신 분이네요...
이런 분들을 팬으로 두고 있는 카라도 그 만큼 아름다운 마음을 가지고 있겠지요...
12-06-04 19:05
     
이런 일본 아저씨팬을 보면 한국 아저씨팬들도 자신을 뒤돌아보고 팬이 나아갈 지침을 생각할수 있지요.
12-06-04 19:11
 
정말,,, 진심이 우뤄나오는 글 같습니다,,,, 소중한 글이네요,,
마음이 정화되기도 합니다,,
이해할수있게,, 번역해주셔서 잘 읽었습니다,,, 신상불명님 감사합니다 ^^
12-06-04 19:13
     
손님~,눈이 높으시군요.^^
자자, 이런 글은 매일 오는게 아니랍니다~ㅎㅎㅎ
12-06-04 19:15
정말 심금을 울리는 글....
12-06-04 19:29
     
엉~엉~(T_T) 그냥 우세요.
12-06-04 20:30
이런 글들을 카라 맴버들까지 일일이 모두 읽을런지는 잘 모르지만
이런 글들이 여러사람들에게 널리 읽혀짐으로써
그 절절한 마음이 어떤 식으로든 카라에게 전달되리라는 것은 확실하다고 생각하구요.
그것은 카라가 오랫동안 팬들의 곁에서 빛나는 별 카라로 존재하게 하는 자양분이 될 것입니다.

쓰신 일카밀분에게도 고맙고, 좋은 글 소개해주신 신상불명님께도 감사드립니다.
12-06-04 19:49
     
가끔씩 카라 팬질하면서 지치거나 방황하시는 분들 이 글을 보고 힘내셨으면 좋겠습니다
12-06-04 20:30
감동의 물결이 밀려오는구만
내가 카라팬이 아니었다면 이런 느낌을 몰랐을겁니다 .
12-06-04 19:54
     
당연하죠~잉. 카라팬 아니었으면 어디서 이런 느낌 봤겠습니까? ㅎ
12-06-04 20:31
그리고 내가 이렇게 KARA에 끌리는 가장 큰 이유는,

내가 이상적이라고 생각하는 삶의방식을 구현해 주고 있기 때문이다.


결코 허세부리거나 발뒷꿈치를 들지 않는, 있는 그대로의 모습, 자연체를 보여주는것.

항상 향상심을 가지고 퍼포먼스와 능력을 연마하는것.

사람을 기쁘게하기 위해 자신이 무엇을 할수있는지 항상 생각하는것.


KARA가 점점 성장하고 있으니까,

Kamilia도 성장하지 않으면 안된다고 생각한다.


KARA를 따라다니며 와~와~ 하며 떠들고 즐기는 것도 물론 좋지만,

KARA처럼 가족을 소중히 하는것, 친구를 소중히 하는것,

눈앞의 일에 전력으로 추진하고, 그것을 즐기는것,

자신을 더욱 더 이상적인 자신으로 바꾸어 나가려 하는것,

그런 의식을 가지고 KARA와 (함께) 나아간다면

Kamilia가 얻을수 있는 것은 몇배나 증가할 것이라고 생각한다.


이 대목이 특히 와닿네
12-06-04 20:26
     
카라 팬으로서 마음에 새겨둘만한 내용이죠?
12-06-04 20:45
좋은글 잘 봤습니다 ^^
12-06-04 20:26
     
재밌게 보셨으면 전 만족입니다. ^^
12-06-04 20:32
아 눙물이 또~~
12-06-04 20:35
     
그냥 우세요~ 울어요~ (T_T)
12-06-04 20:36
 
우와 멋진 글이네요.
글 하나하나에서 카라에게 담긴 애정이 가득하네요.
좋은 글 보고나니 나까지 기분이 좋아지네요.
12-06-04 20:42
     
 
멋진 번역을 해주신 신상불명님 감사합니다.
덕분에~ 덩달아 입가에 흐믓한 미소가...
12-06-04 20:43
          
아니, 이사람이 !
웃지말고 울라니까...(T_T)
12-06-04 20:46
          
 
전 울지 않아요~
왜 울어요. 좋은거 보고 웃어야죠~ ㅋ
12-06-04 20:56
추천을 아니 누를수가...없다.

댓글이 아니 달릴수가...없다.

어찌나....그 마음에 공감이 가는지...
12-06-04 20:43
     
후후후 그렇죠?
12-06-04 20:50
역시  사회를  사람들을 어느정도 겪어본 사람으로써  논네팬이 쓸 수 있는 글이네요.

논네 팬들이 비록 여타 팬덤에 비해서 밖으로 보여주는것 적더라도 카라 애들을 생각하는 마음만은 누구에게도 지지 않는듯
12-06-04 21:01
     
연륜이 묻어나는 가볍지 않은 내용이랄까요...
뭔가 은둔무림 고수같은 느낌?
12-06-05 00:17
좋은 글이네요. 번역 고맙습니다. ^^
12-06-04 21:24
     
카게분들 재밌게 읽었다면 만족입니다. 캄사합니당~
12-06-05 00:18
좋은 글.. 더 좋은 번역.. 감사합니다.. 잘 봤습니다..
팬들에게도 교훈이 되겠네요..
12-06-04 21:52
     
읽을만하죠? 카라팬들도 이 글보고 팬질하는거 힘냈으면 좋겠습니다.
12-06-05 00:20
 
너무 멋진 글입니다 ㅜㅜ
12-06-09 23:04
 
 

Total 143,35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잡담] 뒈~~~~~박 대박대박대박 (니콜 촬영 패러디) (59) 메인로고 07-06 2552 34
[인증/후기] 20130615 팬미팅 뒷풀이 메인로고님의 BBHD커버 (64) 이슬서너이 06-16 2096 34
[번역] 일본팬의 KARA 데뷔 6 년임에도 변함없는 인기의 비밀 (22) 신상불명 06-08 2738 34
[플짤/움짤] 130415 정오의 희망곡 구하라 카라게시판 인증.swf (33) ㅍㅍㅇㅎ 04-15 2554 34
[카라작성글] [트윗배달] 박규리 트윗 (10:25) (71) 하로하로 03-21 2577 34
[팬메이드] 어제의 칭찬댓글에 삘받은 초딩카밀의 역작 - Rock U - 올려봅니다~~~~ (33) nicorrrrri 02-13 1474 34
[번역] KARA를 사랑하는 모든 사람에게 (35) Ken3 02-09 1891 34
[팬메이드] 히로친사님의 멤버별 생일 일러스트를 보고 생각해 봅니다. (8개월만에 완성된 그림) (42) 무지개참치 01-26 6206 34
[번역] 2013 KARASIA 도쿄돔 콘서트 이모저모 (공연감상위주~) (16) 소나기13 01-08 2461 34
[인증/후기] 소망이의 도쿄돔 후기..! (38) 눈물빛소망 01-07 1982 34
[번역] 日本のカミルリア必読 (일 카밀분들 필독?) 카라 인터뷰 일본어 해석본 (40) 하라하라도찌세츠나이… 10-29 4421 34
[잡담] 옛날의 KARA를 모르는 일본인에게서 ∼도쿄돔에 이르기까지 ∼ (18) Kogoro 10-09 4123 34
[잡담] 박성우 만화가가 유명한 사람인가봐요? [박성우 화백님 인증 댓글 포함] (113) 거믄날개 09-25 3971 34
[잡담] 뉴센에게 헌정하오... (28) 직퀘 08-28 1501 34
[잡담] [카라툰]주말 여행에서... (58) 일코중무장 06-25 2766 34
[잡담] 펜보다 강한카라. (28) 라엘론 06-05 1688 34
[번역] 일본 아저씨팬의 차분하면서도 애정이 느껴지는 KARASIA 감상 후기입니다. (58) 신상불명 06-04 2873 34
[이벤트] 필리핀 카밀리아의 열정과 응원 (1080p) Happy 7th Anniversary to KARA! 0329 (60) Kamiliakara 03-27 2950 33
[플짤] 들었다 놨다 햄~ (47) 아름다운미리내 01-01 2612 33
[가입인사] 가입인사 드립니다. (116) 굽발 02-13 562 33
[공지] 카라게시판에서 준비한 하라양의 생일서폿!!! (39) 서포트관리자1 01-07 3477 33
[인증/후기] 13.11.7 동물농장후기. 다정다정하신승연언니♥ (28) 죽어도카라 11-08 2685 33
[인증/후기] 밑도끝도 없이 떠난 오사카 여행(불운+막장+스압) (31) 콜오브뷰티 11-05 2955 33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처음으로 글 씁니다. (87) 여름 09-07 1442 33
[플짤] 2013 드라마 어워즈 - 숙녀가 못 돼 Cut (영상 교체) (55) 강지영구하라 09-05 3240 33
[국내영상] 카라 미리듣기 유투브 카라 4th Album "Full Bloom" (31) ultraman88 08-29 2742 33
[인증/후기] 영화 감상 감상문 Karasia in Seoul -3D- reported by Miracle5 in 4D! Vol.3 (38) Miracle5 07-14 3395 33
[번역] 파란폭소 - rei릴 자막 작업 일단 완료 하였습니다 (36) 하트바다 04-08 1624 33
[커버] 원하시던데로... way 창작안무 입니다... ㅎㅎ (30) 현이두리 01-20 1351 33
[인증/후기] 더기스타일 참전기: (마지막 후기편) 콘서트를 본뒤,, 느꼈던,, 6가지 감정들,,, (52) 더기 01-11 1471 33
[플짤/움짤] [공익광고] 2013년에도 카라와 함께 하세요. (32) 식용유 01-10 1819 33
[인증/후기] 3시간에 걸친 도쿄돔 후기요~ (52) 햄승천하 01-07 2830 33
[잡담] 안녕하세요. 처음으로 공연후기 남겨보네요. US Irvine SBS super concert 2012 (37) 카라여신 11-12 2076 33
[잡담] KARA STAR INTERVIEW JAPANESE TRANSLATION (74) arisan 11-04 6131 33
[번역] [번역]카라팬 남편을 위해 동방팬 아내가 카라음반을 구입!!! (일본 중년부부 이야기) (24) 소나기13 09-11 1977 33
<<  1  2  3  4  5  6  7  8  9  10  >  >>


★ 2019년 11월 15일 금요일 01:00 최종변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