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9-11-29 13:20
[뉴스/속보] [HARA] 대한가수협회 "故 설리·구하라와 작별…댓글 중단·법안 마련" 촉구[전문]
 글쓴이 : 하로
조회 : 183   추천 : 2  
 글주소 : http://karaboard.com/1575359

 

 

다음은 대한가수협회의 입장문 전문이다.


고 설리 양을 떠나보내며 흘린 눈물이 채 마르기도 전에

다시 고 구하라 양과 작별을 고해야만 하는 뼈아픈 현실 앞에

우리 사단법인 대한가수협회 전 회원은 참담함을 넘어 분노를 금할 수 없다.

 

대중음악 한 세기의 역사 위에 세계를 제패한 BTS의 신화가 세워지기까지 우리 가수들은 국민과 희로애락을 함께하는 운명 공동체였다.

 

그러나 언제부터인가 

 

익명성 뒤에 숨어 가수들을 향해 혐오와 저주의 막말을 퍼붓는 광기 어린 대중과, 

트래픽에 목숨을 걸고 가수에 대한 사회적 타살을 방조하는 포털사이트 네이버의 부도덕한 경영, 

정의로운 펜 대신 악플을 유도하는 기사 빵을 구걸하며 스스로 황색 언론임을 자인하는 이 땅의 일부 신문, 방송사들, 

비극적 사태가 거듭되고 있음에도 그럴 때마다 몇 줄 대책으로 국민의 입과 귀를 막는 대한민국의 문화정책 입안자들로 인해 

 

가수들은 스스로 자신을 지켜내야만 하는 절박한 지경으로 내몰렸다.

 

한류의 뿌리인 문화적 토양의 피폐화가 가속화되고 애써 쌓아 올린 K-POP의 지속가능성마저 위협받는 이 즈음, 

우리는 베르테르 효과에 의한 참사를 방지하고 스스로를 지키기 위해 

작금의 사태에 책임이 있는 각 당사자에게 다음 사항을 즉시 이행할 것을 강력히 촉구하기에 이르렀다.

 

포털사이트 네이버는 연예기사 댓글 서비스를 즉시 중단하라.

 

국회는 사실에 기반한 기사 생산을 장려하고 악플을 유도하는 선정, 폭력적 기사를 처벌할 수 있는 법안을 마련하라.

 

문화체육관광부는 국가적 자산인 대중가수를 보호할 수 있는 현실적 대책을 수립하여 시행하라.


끝으로, 

 

우리는 스스로의 자구책을 강구함과 동시에

대중음악계의 안녕을 저해하는 악의 무리를 끝까지 추적하여 법의 심판대에 세울 것이며 

우리의 요구가 관철될 때까지 모든 수단과 방법을 총동원하여 행동에 나설 것임을 선언한다.

 

 

 

 

♡H.a.R..a♡

우리에게 하라는 언제나 기적

'㉦' 



  • 트위터
  • 페이스북

COMMENT
 
네이버에게 자정작용 기대는 난망하겠고 오로지 채찍만이..
19-11-29 17:55
 
 

Total 56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562 [뉴스/속보] [ORICON NEWS][YouTube 차트] KARA 미스터가 TOP10 진입 (1) 하로 12-06 62 3
561 [뉴스/속보] [知英][JY] 강지영, '야식남녀'로 韓 복귀 하나..키이스트 "출연 검토 중" (4) 하로 12-05 166 6
560 [뉴스/속보] [단독] 강지영, ‘야식남녀’ 출연, 데뷔 후 국내 첫 드라마 (4) 실신한농노 12-05 119 8
559 [뉴스/속보] [HARA] [Towe Record] 『Midnight Queen』J-POP Single Weekly TOP30 (2) 하로 12-03 163 6
558 [뉴스/속보] [知英][JY] 카라 강지영, 키이스트와 전속계약…한국 활동 본격 재개 (1) 하로 12-02 188 4
557 [뉴스/속보] [HARA] 『프로덕션 오기』 코멘트 하로 11-29 194 2
556 [뉴스/속보] [디패Go] "그리고 눈물을 쏟았다"…구하라의 마지막 콘서트 블루다크 11-29 175 2
555 [뉴스/속보] [HARA] 대한가수협회 "故 설리·구하라와 작별…댓글 중단·법안 마련" 촉구[전문] (1) 하로 11-29 184 2
554 [뉴스/속보] [HARA] MTV Japan 11/29(金) 23:00-24:00(初回/60分)「KARA VideoSelects」 (1) 하로 11-28 241 1
553 [뉴스/속보] [HARA] 故구하라 유족, 자필 메모 공개 안 해…"日보도는 잘못" 하로 11-28 151 0
552 [뉴스/속보] [HARA][billboard] Goo Hara Was a K-Pop Royal (1) 하로 11-27 231 1
551 [뉴스/속보] 故구하라 측 "함께 추모해준 모든 분들에 감사..스카이캐슬 추모공원 안치"[공식] 쿨가이 11-27 259 0
550 [뉴스/속보] [HARA] [전문] 故 구하라 조문 일정 변경 “25일 오후 3시~26일 밤 12시까지” 하로 11-25 226 1
549 [뉴스/속보] 하라 팬 조문 가능하다고 해요.. (1) 실신한농노 11-25 397 0
548 [뉴스/속보] [HARA] ‘구하라 비보’ 최종범 항소심 영향 주나…법조계 “‘공소권 없음’ 아냐” 하로 11-24 214 0
547 [뉴스/속보] [HARA] [전문] 구하라 측 공식입장 전문.....구하라 측 “유족 충격 커…추측성 보도 자제” 하로 11-24 292 0
546 [뉴스/속보] [HARA] 구하라 日소속사 측 "비보 접하고 사실관계 조사중" 하로 11-24 198 0
545 [뉴스/속보] [HARA] 경찰, 24일 가수 구하라 사망 신고 접수 하로 11-24 222 0
544 [뉴스/속보] [SeungYeon] 191122 카라 출신 한승연, '반려견 동반 산책 캠페인' 홍보대사 위촉 하로 11-22 168 2
543 [뉴스/속보] [HARA] 191111 TV Tokyo 심야 02:50 ~ Melodix_Premium「Midnight Queen」TV 첫 방송 출연 하로 11-10 321 3
542 [뉴스/속보] [TMI NEWS] 팬 덕분에 해외 진출! 한국 걸그룹 최초 도쿄돔 입성! '카라' 괸돌이 11-06 340 1
541 [뉴스/속보] 영화 'どすこい! すけひら' 관련 사이트입니다. 괸돌이 10-19 363 4
540 [뉴스/속보] 모델 프레스에서 구하라 인터뷰 기사가 게재되었습니다. 괸돌이 10-19 327 4
539 [뉴스/속보] [Nicole] iTunes Japan 뮤비 다운로드 주간 11위 Champions(Prod.Tom&Jame) (3) 하로 10-11 271 2
538 [뉴스/속보] [GyuRi] 카라 출신 박규리, 동원건설 회장 장손과 '열애' (1) 하로 10-01 416 2
537 [뉴스/속보] [iTunes] Apple Music KOREA 니콜Champions, 하라Midnight Queen 음원 출시 (2) 하로 09-25 368 4
536 [뉴스/속보] [HaRa] 190925 PM 21 : 00 NTV konkurabe今夜くらべてみました 출연 (2) 하로 09-25 995 3
535 [뉴스/속보] [GyuRi] 191009「한국영화 100년 기념음악회」박규리 출연 _ 창원 (1) 하로 09-21 461 3
534 [뉴스/속보] [SeungYeon] 한승연, ‘2019 제2회 대한민국패럴스마트폰영화제’ 홍보대사 위촉 (1) 하로 09-20 507 5
533 [뉴스/속보] [GyuRi] 15일 일요일 저녁 9시 GRACE 팬카페 채팅 이벤트 하로 09-15 366 0
532 [뉴스/속보] 니콜 Champions 횃불 09-14 475 0
531 [뉴스/속보] TGC KITAKYUSHU 2019 + 190913 라이브영상 (하라) 횃불 09-14 446 0
530 [뉴스/속보] [Nicole] 니콜「Champions(Prod.Tome&Jame)」뮤직비디오 Short Ver.공개 (1) 하로 09-11 494 2
529 [뉴스/속보] [HaRa] 검찰, '구하라 협박' 최종범 1심 판결 불복…항소장 제출 (2) 하로 09-05 412 1
528 [뉴스/속보] [HaRa] HARA LINE LIVE 방송 21 : 30부터 (5) 하로 09-04 406 1
 1  2  3  4  5  6  7  8  9  10  >  >>


★ 2019년 12월 7일 토요일 05:00 최종변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