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작성일 : 20-02-20 18:40
[잡담] 네이버도 연예 뉴스 댓글 잠정 폐지...인물 연관검색어도 중단
 글쓴이 : 커즈
조회 : 378   추천 : 3  
 글주소 : http://karaboard.com/1578303

카카오에 이어 네이버도 연예 뉴스 댓글을 잠정 폐지하기로 했다. 네이버는 인물명에 대한 연관검색어 서비스도 중단하기로 했다. 연예 뉴스 댓글과 인물명 연관검색어 중단은 3월 중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네이버 뉴스 서비스를 총괄하는 유봉석 전무는 2월19일 보도 자료를 내고 "인터넷의 본질적 특징인 ‘양방향 소통’의 가치도 소중히 해왔다"라면서 "하지만 인터넷 공간에서 벌어지고 있는 연예인 개인의 인격권 침해에 대한 우려가 커졌고 네이버도 연예인 활동을 폭넓게 다루는  연예뉴스 댓글 공간을 제공하고 있는 만큼 연예인의 인격권 침해 문제에 대해 책임을 공감한다"라고 연예 뉴스 댓글 폐지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기술과 운영 정책을 통해 연예뉴스 댓글들의 연예인 인격권 침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시도했지만 기술적인 조치만으로 연예인들의 고통을 해소하는 것은 부족했다"라면서 "연예인이기 전에 인격권을 보호 받아야 할 개인의 고통에 공감하는 것이 우선이라 판단했다. 연예인을 아끼고 응원하는 팬들의 댓글이 아무리 많아도 소수의 악플이 연예인 개인에게 끼치는 부정적 영향력이 너무 크다"라고 덧붙였다.

네이버는 연예 정보 서비스의 구조적인 개편이 완료될 때까지 연예뉴스 댓글을 폐쇄한다는 방침이다. 이의 일환으로 연예인을 포함해 인물명 검색 시 제공되는 연관검색어 서비스도 완전 폐지하기로 했다.

유봉석 전무는 "연관 검색어는 이용자가 입력한 검색어와 함께 추가로 궁금해할 수 있는 키워드를 제안하하는 기능"이라며 "하지만 이용자가 입력한 검색어를 기반으로 하다 보니, 이 공간에서 확인되지 않은 루머나 인격권을 침해할 수 있는 키워드가 노출되는 경우가 발생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자동 완성 기능의 경우 폐지는 면했다. 유봉석 전무는 "자동완성 기능은 이용자의 편의를 위한 필수적인 기능인 만큼,  상시적인 개선을 통해 부작용을 최소화할하겠다"라고 말했다.

네이버는 앞으로 연예 정보 서비스를 스타의 개인적 근황이나 사생활에 대한 과도한 관심을 불러 일으키는 콘텐츠 대신 실제 활동의 결과물인 작품 중심으로 소통할 수 있는 공간으로 탈바꿈시킨다는 목표다. 유봉석 전무는 "연예인들이 그들의 활동을 응원하는 팬들과 자유롭게 소통하는 즐거움을 나눌 수 있는 새로운 차원의 경험을 제공하겠다"라고 강조했다.

 

황치규 기자(delight@bloter.net) 

  • 트위터
  • 페이스북


COMMENT
늦었지만 잘한 일이네요
20-02-20 20:29:44
 
다행이고 잘된 일이지만 개인적으로는 마음이 싱숭생숭하네요.. 악플 달리는 곳들 죄다 이렇게 사라지면 끝일 보잘것 없는 것들일 뿐인데... 이런 쓰잘데기 없는 것들을 왜 다 겪어야 했을까 싶은 생각 때문에 드는 억울한 감정이 쉽게 가시질 않네요..
20-02-20 22:20:23
     
 
맞아요ㅠㅠ아무리 늦어도 작년6월에 했어도 이러지 않았을텐데 생각이들면서 복잡하고 아직안심은 할수없네요
20-02-20 22:41:49
 
사람 여럿 죽이더니 빨리도 폐지했네..
20-02-21 11:38:02
     
 
동의합니다ㅠㅠ 빨리좀 폐지좀 해주지ㅠㅠ
20-02-21 15:15:37
 
 

Total 1,41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411 [잡담] 청원 100프로 완료 됬어요ㅠㅠ (5) 커즈 04-03 95 4
1410 [잡담] ▶◀ 사사베 키요시 감독 사망, 향년 62세…강지영 주연 영화, 유작됐다 (3) 하로 04-02 132 3
1409 [잡담] 지금 국회청원 들어가지시는 분 계신가요? (16) Tiger 04-01 146 0
1408 [잡담] 법원, 오덕식 판사가 맡았던 ‘n번방’ 사건 재판부 교체…“본인 요구” (5) 하로 03-30 184 2
1407 [잡담] 일본개그 탈모 치료 (1) 하로 03-30 111 2
1406 [잡담] ▶◀ '코로나 확진' 일본 코미디계 대부 시무라 켄(志村けん) 사망 (4) 하로 03-30 162 0
1405 [잡담] 카라데뷔 13주년 (1) 니콜친위대중사 03-29 96 2
1404 [잡담] 데뷔 13주년 축하드려요 (1) book 03-29 75 3
1403 [잡담] 데뷔13주년 축하합니다. (1) 커즈 03-29 86 5
1402 [잡담] 데뷔 13주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3) 실신한농노 03-29 97 4
1401 [잡담] 카라 데뷔 13주년// (1) Sherlock 03-29 95 6
1400 [잡담] (청와대 청원) N번방 담당판사 오덕식을 판사자리에 반대,자격박탈을 청원합니다. (2) Tiger 03-27 131 5
1399 [잡담] 이렇게라도 니콜을 보니.. (4) 니코리나 03-26 159 6
1398 [잡담] 하라법에 관한 청원 글을 인스티즈에 올렸더라구요 (4) 커즈 03-20 184 2
1397 [잡담] '구하라법 입법 청원' 공유 비밀댓글 인증 이벤트 - 경품 수령 원하시는 분들이 없어 다른 이벤트… (1) Tiger 03-18 497 5
1396 [잡담] 카라 스텝 뮤비 1억 돌파 축하드립니다 (1) book 03-17 132 3
1395 [잡담] 1억뷰 축하해요❤❤❤❤❤ (4) 실신한농노 03-17 169 5
1394 [잡담] Kara step 뮤비가 오늘 99,94173뷰 돌파에요 (3) 커즈 03-16 155 4
1393 [잡담] 스텝 뮤직비디오 현재 조회수 99,988,592..! 곧 1억이네요 (3) Tiger 03-16 183 3
1392 [잡담] 하라 hello 들을때마다 눈물이 쏟아져서... (4) 꿀졍 03-07 267 7
1391 [잡담] 하나비는 진짜 명곡이네요! 혹시 inst 어디서 구할 수 없나요? (3) 갈비 03-06 296 0
1390 [잡담] 오늘 네2버에 연예뉴스 댓글 폐지 된거보고 너무 마음이 슁숭생숭하네요 (4) 커즈 03-06 308 6
1389 [잡담] Many Faces 앨범 // (3) Sherlock 03-04 302 8
1388 [잡담] Nicole에게 어울릴만한 곡 (1) 하로 03-04 273 6
1387 [잡담] 안녕하세요 ! (5) 끼리코 03-03 366 8
1386 [잡담] 금요일 하라 기대가 됩니다 (1) 루시아 03-01 345 6
1385 [잡담] Tune 방송 대기하시는 분 있으신가요? (3) Tiger 03-01 284 1
1384 [잡담] 카라누나들 옛날 사진들이 많이 없네요... (3) 니콜친위대중사 02-28 330 1
1383 [잡담] 시범운행 중입니다. 창고에서 구경해주세요~ (1) 정류장관리자 02-26 345 2
1382 [잡담] 서버비 모금 방향에 대해서 + 이벤트를 열어보려 하는데 어떨까요? (6) 운영자 02-25 355 4
1381 [잡담] 네이버도 연예 뉴스 댓글 잠정 폐지...인물 연관검색어도 중단 (5) 커즈 02-20 379 3
1380 [잡담] 다들 마스크 꼭 쓰고 건강 잘챙기세요~ (1) 블루다크 02-19 337 6
1379 [잡담] 마스크 왕국 (2) 비겐 02-18 393 3
1378 [잡담] 요즘 일본에서 활동하는 니콜누나 보면... (4) 니콜친위대중사 02-08 489 1
1377 [잡담] 댓글 달 때 나오는 프사가 정보수정해도 없어지질 않네요. (3) 전승 02-05 434 1
 1  2  3  4  5  6  7  8  9  10  >  >>




★ 2020년 4월 6일 월요일 22: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