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20-03-26 23:54
[뉴스/속보] 직격인터뷰] 故구하라 친오빠 “재단 설립 계획, 동생 이름 더 좋게 기억되길…”
 글쓴이 : 커즈
조회 : 394   추천 : 4  
 글주소 : http://karaboard.com/1578756
   http://naver.me/G8Zy77sJ [40]
   https://m.news.nate.com/view/20200326n45946 [44]
가수 고(故) 구하라의 친오빠 구호인 씨가 동생의 이름을 위해 소송과 입법청원을 진행하고 있다.

구호인 씨는 최근 친모를 상대로 상속재산분할심판을 청구했으며, 이달 18일 ‘구하라법’(민법 상속편 일부 개정안)의 제정을 청원했다. 이후 구호인 씨와 법률 대리인인 법무법인 에스 노종언 변호사는 공식입장 및 인터뷰를 통해 관심을 독려하고 있다. 구호인 씨는 26일 오후 본지와의 통화에서 동생의 이름이 긍정적으로 기억되길 바라는 마음을 전했다.

‘구하라법’은 민법상 상속결격사유에 ‘직계존속 또는 직계비속에 대한 보호 내지 부양의무를 현저히 해태한 자’를 추가하고(민법 제1004조 제6호 신설), 기여분 제도의 문구를 기존의 ‘공동상속인 중에 상당한 기간 동거·간호 그 밖의 방법으로 피상속인을 특별히 부양하거나 피상속인의 재산 의 유지 또는 증가에 특별히 기여한 자’에서 ‘공동상속인 중에 다른 공동상속인에 비하여 상당한 기간 동거·간호 그 밖의 방법으로 피상속인을 부양한 것으로 인정되거나 다른 공동상속인에 비 하여 피상속인의 재산의 유지 또는 증가에 기여한 것으로 인정되는 자’로 변경해 기여의 개념을 단순한 '특별한 기여'라는 개념에서 다른 공동상속인과 비교하여 결정되는 상대적 개념으로 바꾸어 기여분의 인정범위를 넓히고자 하는(민법 제1008조의2 제1항 수정) 취지다. 

30일 간 10만 명의 동의를 받아야 국회에 정식 접수돼 심사를 받는 해당 입법 청원에 현재까지 2만 명 넘는 네티즌이 동의했다.

이번 입법청원의 의미로 구호인 씨는 “2010년 천안함 사건, 2014년 세월호 사건 때도 비슷한 일이 있었고, 지금도 이런 상황을 겪고 계신 분들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그런데 아직 법 개정이 되지 않았고, 이번에 저희가 용기를 내지 않으면 나중에도 피해자가 나올 것이라고 생각했다. 동생에 관련된 일이고, 앞으로 피해를 볼 수 있는 사람들을 구하고자 하는 마음으로 ‘구하라법’이라는 이름의 법 제정을 청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원본보기

고 구하라의 구호인 씨가 ‘구하라법’ 입법청원의 의미와 향후 계획을 설명했다. 구호인 씨 SNS 제공
이름과 얼굴을 공개하며 SNS를 통해서도 청원 참여를 독려하고 있는 그는 “좋은 법을 만들어서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가고자 하는 일이라 저 스스로 떳떳하기 위해 이름과 얼굴을 공개했다”며 “동생에게 부끄럽지 않은 오빠가 되기 위해 끝까지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만약 10만 명의 동의가 이뤄지지 않더라도 ‘구하라법’ 입법을 위해 다른 방법을 계속 찾아나갈 계획이다. 구호인 씨는 “만약 10만 명의 동의가 이뤄지지 않는다면, 제가 변호사님과 함께 직접 국회의원 분들을 찾아가서 ‘구하라법’의 취지를 설명하고 법 제정을 요청드릴 생각이다. 끝까지 ‘구하라법’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 아직 결과는 장담할 수 없지만 좋은 법을 위해 힘쓰고 있으니 많은 분들이 도와주셨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앞서 노종언 변호사는 “향후 적절한 시기에 저희가 소송에서 승소하거나 친모 측이 상속분을 포기할 경우 그 재원을 어떻게 활용할 것인지에 대한 입장을 말씀드리겠다”고 전한 바 있다. 이에 대해 구호인 씨는 “동생의 이름을 딴 재단을 설립하는 공익사업을 생각하고 있다. 구하라 재단을 통해 싱글맘이나 양육비를 못 받는 분들, 힘든 가정 환경 속에서도 연예인을 지망하는 분들을 도와드리고 싶다. 변호사님과 계속 더 상의해서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런 재단의 성격은 구하라가 바라고 계획했던 일로도 볼 수 있다. 구하라는 연예계 활동 중 기부로도 많은 이들에게 선한 영향력을 과시했다. 구호인 씨는 “저희가 부모님의 사랑을 못 받고 자라서 동생이 그런 일을 보면 굉장히 마음 아파 했다. 힘든 환경에도 동생이 열심히 노력해서 연예계 활동을 해왔다. 그 노력만큼 저도 동생의 이름이 더 좋은 쪽으로 기억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계획들을 추진하겠다”고 이야기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COMMENT
ㅜ.ㅜ
20-03-27 07:34:00
 
정말 응원합니다..
20-03-27 13:47:36
 
질 되길
20-03-27 19:33:51
 
 

Total 144,34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43993 [번역] 하라 포토북 헤어메이크업 담당하신 쿠리하라 사토미님의 글 (1) Tiger 05-10 419 6
143992 [선플] 선플 카테고리 추가 내용 안내 운영자 05-10 312 2
143991 [국내영상] 걸그룹도 피할 수 없는 부기와의 전쟁! - 유용한 부기제거 팁&부기제거 템 실제 리뷰 (1) book 05-09 284 3
143990 [국내영상] 니콜 Vlog l 미국식 최애 스팸 샌드위치 (1) book 05-09 352 2
143989 [뉴스/속보] [호텔가] 제주신화월드, JTBC '아이돌 피싱 캠프' 촬영 현장 공개… 토니, 한승연 등 낚시 트레이닝 (1) 커즈 05-09 371 3
143988 [사진/캡쳐] 캐릭터 포스터 (HQ) - #야식남녀 (1) book 05-08 341 4
143987 [직찍] 예능 관계자 인스타 (2) 커즈 05-08 431 3
143986 [직캠] SeungYeon 협찬 인스타 (2) 커즈 05-08 339 3
143985 [국내영상] [메이킹] 힐링 에너지 팡팡, 야식남녀의 매력적인 캐릭터 포스터 촬영 현장 비하인드! VER.1 (2) 커즈 05-08 307 3
143984 [국내영상] 부모의 자격을 묻다, 구하라법 ㅅ화ㅌㅅ대 5월6일 방송분 (1) 커즈 05-08 298 3
143983 [카라작성글] [SeungYeon] Instagram (1) 커즈 05-08 295 3
143982 [국내영상] [뷰티앤뷰] 침대 밖은 위험해~ 집에서 쉽게 하면서도, 효과는 만점! 스페셜 #방구석뷰티아이템 직접 리뷰! Tiger 05-07 248 1
143981 [뉴스/속보] 승연이 새예능 jtbc래요 (6) 커즈 05-07 462 4
143980 [공지] 강지영 <야식남녀> 첫방송 본방사수 이벤트 & 불판 안내 (2) 운영자 05-07 846 3
143979 [사진/캡쳐] 강지영 야식남녀 캐릭터 포스터 (1) book 05-06 355 3
143978 [카라작성글] 규리여신 인스타그램 (1) book 05-06 300 3
143977 [카라작성글] 승연이 인스타그램 (1) book 05-06 307 4
143976 [사진/캡쳐] 카라 폴더를 보면서~~~ (1) 깡통로봇 05-06 314 3
143975 [사진/캡쳐] 야식남녀 강지영 (2) book 05-05 364 4
143974 [뉴스/속보] '야식남녀' 정일우X강지영, 눈빛부터 '달콤 로맨스 케미' (1) book 05-05 352 2
143973 [국내영상] GIFT EVENT! - 규리&은정이 구독자님들을 위해 직접 선물을 드려요! (1) book 05-05 305 2
143972 [사진/캡쳐] 야싯남녀 스틸컷 (1) book 05-05 310 4
143971 [카라작성글] 니콜이 승연인스타에 좋아요 눌렀어요. (2) 커즈 05-05 368 3
143970 [카라작성글] [SeungYeon] Instagram (2) 커즈 05-05 318 3
143969 [국내영상] 규리여신 인스타그램 라이브 (1) book 05-04 320 4
143968 [카라작성글] 규리여신 인스타그램 (1) book 05-04 273 3
143967 [요청/건의] 일단 같이가 모든편 요청합니다 (2) 1stMiniWait 05-04 300 1
143966 [뉴스/속보] 카라 출신 한승연, 남다른 미모의 근황..깜찍한 토끼 (1) 커즈 05-04 346 3
143965 [잡담] 야식남녀에 지영이 솔로곡 나오면 좋을텐데.... (2) 하로 05-04 291 3
143964 [국내영상] '야식남녀' 첫 티저 - "저, 볼륨 좀 높여주세요↗" (3) Tiger 05-04 373 4
143963 [카라작성글] [SeungYeon] Instagram (1) 커즈 05-03 316 3
143962 [잡담] 오늘이 We're With You 나온지 10주년이 되는 날이네요! (2) 1stMiniWait 05-03 284 3
143961 [사진/캡쳐] 예전 인연 블로그에 올라온 사진 색감을 좀 보정해보았습니다 ㅎ (4) 블루다크 05-02 334 6
143960 [사진/캡쳐] 200421 비디오 스타 - 한승연 캡처 + 움짤 (4) 블루다크 05-02 389 5
143959 [국내영상] 남.녀.불.문! 연예인 다이어트 필수템이라는 #효소다이어트 이번 기회에 완전정복! (2) book 05-02 307 3
<<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




★ 2020년 7월 8일 수요일 10: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