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작성일 : 20-05-18 17:03
[잡담] 어제 오늘 이 노래를 들으면서... 카라노래는 아니지만 자꾸 누구 생각이...
 글쓴이 : 홀맨
조회 : 179   추천 : 3  
 글주소 : http://karaboard.com/1579901

 

어제 오늘 리뷰할 일이 있어서 이 노래를 듣는데 가사 땜에 자꾸 하라 생각도 나고... 뭉클했어요. 

(아이유 팬들 사이에서 저 뮤비 속 이구아나(?)가 하라를 의미한다는 얘기도 도네요....) 

본인이 대놓고 밝히지는 않았지만 가사의 표현과 상징들 속에서 결국 '스물 여덟을 다 채우지 못하고 먼저 떠난 이들과의 기억, 추억'을 

악몽처럼 다시 떠오르더라도 계속 간직하겠다는 그녀의 의지가 담겼다고 할까요. 

--------------------------------------------------------------------------------------

So are you happy now?

Finally happy now, yeah?

뭐 그대로야 난

다 잃어버린 것 같아

 

모든 게 맘대로 왔다가 인사도 없이 떠나

이대로는 무엇도 사랑하고 싶지 않아

다 해질 대로 해져버린

기억 속을 여행해

 

우리는 오렌지 태양 아래

그림자 없이 함께 춤을 춰

정해진 이별 따위는 없어

아름다웠던 그 기억에서 만나

Forever young

 

Oh oh oh, oh-oh oh oh

Oh oh oh, oh-oh oh oh

Forever we young

Oh oh oh, oh-oh oh oh

이런 악몽이라면 영영 깨지 않을게

 

섬 그래 여긴 섬 서로가 만든 작은 섬

Yeah, mm, forever young

"영원"이란 말은 모래성

작별은 마치 재난문자 같지

그리움과 같이 맞이하는 아침

서로가 이 영겁을 지나

꼭 이 섬에서 다시 만나

 

지나듯 날 위로하던 누구의 말대로 고작

한 뼘짜리 추억을 잊는 게 참 쉽지 않아

시간이 지나도 여전히

날 붙드는 그곳에

 

우리는 오렌지 태양 아래

그림자 없이 함께 춤을 춰

정해진 안녕 따위는 없어

아름다웠던 그 기억에서 만나

 

우리는 서로를 베고 누워

슬프지 않은 이야기를 나눠

우울한 결말 따위는 없어

난 영원히 널 이 기억에서 만나

Forever young

 

Oh oh oh, oh-oh oh oh

Oh oh oh, oh-oh oh oh

Forever we young

Oh oh oh, oh-oh oh oh

이런 악몽이라면 영영 깨지 않을게 

 

 

  • 트위터
  • 페이스북
Holeman


COMMENT
저도 이 노래 최신 곡이라 좀 들었는데 가사에 그런 의미가 있었군요
저도 아이유랑 하라 누나랑 니콜 누나가 인기가요 MC 했을 때 공방 3번 갔었는데요
아이유가 하라 누나랑 인기가요 MC 여러번 하고 꽤 친했을텐데
절친한 친구를 작년 10월과 11월에 잃어서 아이유 정말 힘들거라는 생각이 들더군요ㅠ
20-05-18 17:36:37
 
이노래가 먼저 세상에 별이된 동료들 생각해서 작곡한 곡이래요.. 그동료중에 하라도 포함되서 만들어진 곡이라네요ㅠㅠ
20-05-18 20:09:19
 
아이유님 잘 지내시고 앞으로 좋은 일만 있으시기를..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20-05-18 20:17:28
 
 

Total 1,42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427 [잡담] [知英][JY] 화요일 시청률 (1) 하로 05-27 150 2
1426 [잡담] [知英][JY] 월요일 시청률 하로 05-26 104 2
1425 [잡담] Fansy 일본 팬사이트 공지 (3) 커즈 05-25 148 2
1424 [잡담] 귤 생일 축하합니다^^ (1) 포에버영 05-21 88 3
1423 [잡담] [HARA] '故 구하라 폭행·협박 혐의' 최종범, 오늘(21일) 항소심 1차 공판 (2) 하로 05-21 138 3
1422 [잡담] 멜론, 실시간 차트 폐지…가요계 "음원 조작 의혹 잡음 줄 것" (1) 하로 05-21 137 3
1421 [잡담] 귤탄절! (1) Sherlock 05-21 115 2
1420 [잡담] 승연 인스타 셀카사진 보고ㅋ친구분 반응과 승연의댓글ㅋ 커즈 05-20 159 4
1419 [잡담] [HARA] '구하라법' 국회 통과 위해 노력할 겁니다 (1) 하로 05-20 151 4
1418 [잡담] 옛날에 팬픽이랍시고 써본 글 올려봅니다.(미완) (2) 니콜친위대중사 05-19 127 2
1417 [잡담] 어제 오늘 이 노래를 들으면서... 카라노래는 아니지만 자꾸 누구 생각이... (3) 홀맨 05-18 180 3
1416 [잡담] [HARA] 20대 국회 마지막 본회의 20일 개최… 구하라법 등 폐기 수순 (9) 하로 05-17 250 0
1415 [잡담] [KARA] 200501 SBS radio #근로자의날 #노동절 에 함께한 노동요 숨.듣.띵 !! (4) 하로 05-16 202 3
1414 [잡담] 이쯤에서 다시 보는 레전드 루머 (4) Sherlock 05-16 218 4
1413 [잡담] COVID - 19 시대의 새로운 마케팅 _ 포트나이트 온라인 게임 월드투어 (1) 하로 05-16 164 2
1412 [잡담] jtbc 드라마 인스타 (1) book 05-13 202 4
1411 [잡담] 근데 승연이는 무슨촬영을 했던걸까요? (4) 커즈 05-12 284 1
1410 [잡담] 방금 승연 누나 인스타 라이브 갑자기 꺼진건가요? (6) 1stMiniWait 05-12 244 2
1409 [잡담] 야식남녀에 지영이 솔로곡 나오면 좋을텐데.... (2) 하로 05-04 197 3
1408 [잡담] 오늘이 We're With You 나온지 10주년이 되는 날이네요! (2) 1stMiniWait 05-03 183 3
1407 [잡담] 모바일로 댓글 추천 누르는거요 (6) 커즈 04-30 193 2
1406 [잡담] [HARA] ‘구하라법’으로 불리는 민법 개정안 국회 법사위 법안소위에서 보류 (3) 하로 04-30 277 2
1405 [잡담] [HARA] 故구하라 친오빠, 친모 상대 상속재산 소송 7월 재판 (2) 하로 04-28 208 3
1404 [잡담] 니콜 누나가 제 댓글에 좋아요라고 눌러줬어요 ㅎ (2) 1stMiniWait 04-28 251 2
1403 [잡담] 카라가 시대를 앞서간 그룹이라고 생각합니다 (7) 1stMiniWait 04-27 254 5
1402 [잡담] 님들 질문좀 할께요;;; (5) 니콜친위대중사 04-22 305 1
1401 [잡담] 심타 사연이 산다 (1) 쪼심 04-21 264 2
1400 [잡담] 카라 멤버들이 세계적인 민낯, 동안 여신이라고 생각합니다 (2) 1stMiniWait 04-19 277 3
1399 [잡담] 지영이 드라마 촬영지에 커피트럭 온거라네여 (2) book 04-17 335 4
1398 [잡담] Beauty & View 귤 누나가 운영하는건가요? (2) 1stMiniWait 04-13 287 1
1397 [잡담] 하라 사진집 받았습니다 (2) Tiger 04-10 272 4
1396 [잡담] 승연누나 정말 겸손하고 검소하고 모범이 되요 1stMiniWait 04-10 313 2
1395 [잡담] [HARA] HARA 국내 판매처 (3) 하로 04-08 374 4
1394 [잡담] Baby Boy 들으면 들을수록 정말 감동적이지 않나요? (1) 1stMiniWait 04-08 245 4
1393 [잡담] 청원 100프로 완료 됬어요ㅠㅠ (5) 커즈 04-03 259 4
 1  2  3  4  5  6  7  8  9  10  >  >>




★ 2020년 6월 1일 월요일 02: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