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20-05-26 18:48
[뉴스/속보] [SC줌人] 강지영, 日→韓 5년만에 컴백…카라 떼고 배우 갈아타기 '성공'?
 글쓴이 : book
조회 : 227   추천 : 2  
 글주소 : http://karaboard.com/1580202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573713 [37]

[스포츠조선 고재완 기자] 걸그룹 카라 출신 배우 강지영이 한국 드라마로 안방극장에 돌아왔다.


강지영은 25일 첫 방송한 JTBC 새 월화극 '야식남녀'에서 계약직 조연출 김아진 역을 맡았다. CK채널 예능국 계약직 4년차 조연출로 연출 데뷔조차 불투명한 그는 회식자리에서 자신의 기획안에 대해 태클 거는 본부장에게 똘끼에 가까운 객기를 부린 덕에 연출 데뷔의 기회를 얻는 인물이다.

한국에서 드라마는 처음이다. 그동안은 일본에서 배우로 활동해왔다. 때문에 그가 한국에서도 배우로 인정받을 수 있을지가 '야식남녀'에 달려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강지영은 2008년 'Rock U' 활동때부터 카라에 합류해 팀의 막내로 최전성기를 함께 했다. 일본에서 활동하면서는 유창한 일본어 실력과 함께 특유의 큐티함으로 멤버 중 인기가 많은 멤버로 꼽히기도 했다.

이같은 인기 덕분에 카라가 해체된 후에도 강지영은 일본 활동을 주로 했다. 2014년 일본의 대형 기획사 스위트파워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으로 일본 드라마 '지옥선생 누메'를 시작으로 '히간바나, 경시청 수사7과' '암살교실' 등에 출연했고 도쿄FM '지영의 계절'이라는 프로그램 DJ를 맡기도 했다. 각종 싱글을 발매하는 등 전방위적으로 활동하며 인기를 누린 강지영이 5년 만에 한국의 안방극장을 찾게 됐다. 강지영의 한국 활동은 지난해 12월 키이스트와 전속계약을 맺으며 예견됐다.

이미지 원본보기그렇게 처음 선택한 작품이 '야식남녀'다. '야식남녀' 속 김아진은 강지영 특유의 통통 튀고 귀여운 매력을 발산할 수 있는 캐릭터다. 강지영도 제작발표회에서 "'야식남녀'라는 작품을 만나게 돼 행운이다. 작년에 한국에 돌아와 '야식남녀'를 만나 대본을 읽고 김아진 캐릭터에 큰 매력을 느꼈다. 김아진이라는 역할은 어떤 일이 있어도 쓰러지지 않는 여리지만 잘 웃고 잘먹고 잘 울기도 하고 특유의 긍정마인드가 있는 인물이다"라고 설명했다.

그의 말처럼 방송을 통해 공개된 김아진은 긍정 마인드와 뜨거운 열정으로 똘똘 뭉친 캐릭터로 강지영에게 안성맞춤이었다. 강지영도 그간 일본에서 닦아온 연기력을 무난히 선보이며 합격점을 받았다. 온종일 일과 사람에 시달려도, 맛있는 음식과 시원한 한 잔 술로 훌훌 털어낼 수 있는 밝은 성격을 가진 캐릭터를 사랑스러운 연기로 그려냈다. 발랄하면서도 당찬 목소리와 행동은 통통 튀는 아진의 성격을 이해시키기에 충분했고 위기의 순간에 느끼는 불안한 감정 변화를 자연스럽게 표현하며 몰입을 더했다.

하지만 이제 시작일 뿐이다. 강지영이 아직 한국에서 배우로서 보여준 모습은 '야식남녀' 뿐이다. 그가 일본에서 얼마나 단단해져서 돌아왔는지는 시간이 좀 더 지나야 확인할 수 있다. 카라의 강지영이 아닌 배우 강지영으로서도, 일본이 아닌 한국에서도 좋은 활약을 보여줄 수 있을지 지켜볼 일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tal 144,35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카라게시판 6월 모금 이벤트 당첨자 공지 ♥ (2) 운영자 07-01 269 2
공지 카라게시판 서버 3개월 임대 완료 및 하반기 모금 연장 공지​ 운영자 06-01 679 2
공지 [2020년 하반기] 서버비 모금 & 7월 모금 이벤트 공지 (3) 운영자 01-08 3282 6
공지 카라게시판 규정 및 주의사항 (8) 운영자 07-14 17678 11
144355 [사진/캡쳐] 200630 JTBC '야식남녀' Ep.12 (마지막회) - 강지영 캡처+움짤 블루다크 5시간 전 8 0
144354 [사진/캡쳐] 200629 JTBC '야식남녀' Ep.11 - 강지영 캡처 블루다크 5시간 전 6 0
144353 [사진/캡쳐] 스타톡 강지영 (1) book 07-11 22 0
144352 [국내영상] COLE TIME 니콜 vlog l 해장에도, 출출할 때도 딱인 연어 오차즈케 만들기! (1) 진녕우 07-11 37 1
144351 [국내영상] 강지영 "야식남녀 정일우·이학주 성격? 대유잼b"[Who일담] (1) Tiger 07-10 77 0
144350 [국내영상] [뉴스에이드] 강지영, 민트초코 호불호 논쟁에 답하다 [랜덤Q&A] (3) 블루다크 07-10 109 1
144349 [뉴스/속보] 규리, 직접 그린 그림 멋지네..여전히 예쁜 얼굴♥ (1) book 07-10 62 1
144348 [국내영상] 강지영의 솔직담백 덕질인터뷰|덕질하는기자 (1) Tiger 07-10 91 0
144347 [잡담] 혹시 프리미어프로 잘아시는 분 계신가요? (1) 블루다크 07-09 93 1
144346 [잡담] 모리타카 치사토(森高千里) - 내가아줌마가 되어도(私がオバさんになっても) (1) 하로 07-09 103 1
144345 [직찍] 햄 촬영 (3) 커즈 07-09 134 4
144344 [잡담] [HARA] '故구하라 협박' 최종범 사건 대법원 간다..검찰 상고 (2) 하로 07-08 116 3
144343 [국내영상] [知英][JY] Kang Ji Young(강지영) - 'NYLON' 화보 메이킹 필름 (1) 하로 07-07 103 2
144342 [카라작성글] 200707 졍스타그램 (1) 진녕우 07-07 126 1
144341 [카라작성글] 승연이 인별 (1) book 07-06 150 1
144340 [뉴스/속보] [인터뷰] 배우로 돌아온 강지영 "지난 5년, 결코 헛된 시간은 아니었어요" (1) book 07-06 95 1
144339 [뉴스/속보] 한승연, 유기견 보호소 봉사활동 "이렇게 애정이 그리워요..사지말고 입양하세요" (1) 커즈 07-06 80 1
144338 [잡담] [HARA] 신영대 의원, 상속권 상실선고 '구하라법' 대표발의 (1) 하로 07-06 119 1
144337 [정보/자료] 야식남녀 넷플릭스 7월13일 공개 (1) 꿀졍 07-05 91 1
144336 [사진/캡쳐] 강지영 새로운 프로필 사진 4pics (2) 블루다크 07-04 160 3
144335 [사진/캡쳐] 강지영 '야식남녀' 종영 인터뷰 HQ 사진 모음 (1) 블루다크 07-04 103 1
144334 [사진/캡쳐] 강지영 '야식남녀' 종영 인터뷰 기사 사진 모음 (3) 블루다크 07-04 112 2
144333 [카라이야기] 어제 하라님이 꿈에 나왔어요 (2) 실신한농노 07-04 125 3
144332 [잡담] 햄 팬미팅 좌석이 괜찮은데가 이제 몇자리 없어요 (1) 커즈 07-04 162 1
144331 [국내영상] [콜타임] 니콜 l Fregie "TENSION" Dance Cover l Choreo by Yanis Marshall Tiger 07-04 85 0
144330 [카라작성글] [GyuRi] InstaGram 게시글 ohnny cash - Hurt (1) 하로 07-04 120 1
144329 [뉴스/속보] 강지영 "故 구하라, 많이 그립고 마음 아파…유가족 돕고 싶다"(인터뷰) Tiger 07-03 116 1
144328 [뉴스/속보] [인터뷰종합] "故구하라, 아직도 마음 아파"…'야식남녀' 강지영, 걸그룹→배우 日5년이 만든 성숙… (3) book 07-03 155 4
144327 [사진/캡쳐] [SeungYeon] 200702 JTBC 아이돌피싱캠프 _ EP.03 (3) 하로 07-03 131 2
144326 [뉴스/속보] 최종범 2심서 징역 1년…구하라 오빠 "원통하고 억울" (1) Tiger 07-02 134 1
144325 [잡담] 승연 팬미팅 일반예매 관련 링크 (1) 커즈 07-02 106 2
144324 [카라작성글] 햄 인스타스토리 (1) 커즈 07-02 127 1
144323 [선플] 아이돌 피싱 캠프 3화 - 네이버TV 재생목록 선플운동! (1) Tiger 07-02 72 0
144322 [뉴스/속보] [현장IS] '故구하라 폭행혐의' 최종범, 징역1년 선고…불법촬영은 무죄 [종합] (2) 커즈 07-02 117 0
144321 [뉴스/속보] [HARA] 故'구하라 폭행·협박' 최종범, 항소심서 '법정구속'…징역 1년 (4) 하로 07-02 125 1
 1  2  3  4  5  6  7  8  9  10  >  >>




★ 2020년 7월 12일 일요일 05: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