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20-06-29 19:20
[뉴스/속보] ‘故 구하라 오빠’ 구호인 “동생 유산으로 이혼 가정 돕고파”
 글쓴이 : book
조회 : 113   추천 : 4  
 글주소 : http://karaboard.com/1580778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82&aid=0000834049 [8]

故 구하라 오빠’ 구호인 “동생 유산으로 이혼 가정 돕고파”


월간지 <우먼센스>가 故구하라의 오빠 구호인과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걸 그룹 '카라' 출신 가수 구하라의 비보가 전해진 지 8개월 째. 오빠 구호인 씨는 자식에 대한 양육의 의무를 게을리할 경우 재산을 상속받지 못하도록 하는 일명 ‘구하라법’(민법 일부 개정 법률안)의 제정을 추진하고 있다.

실제로 구하라의 친모는 구하라가 9살, 구호인 씨가 11살이 될 무렵 집을 나갔고, 그녀의 사망 이후 변호사를 선임해 상속권을 주장하며 나타났다. 현행 민법상 구하라의 친모는 양육 의무를 완전히 저버렸음에도 친부와 절반씩 재산을 나눠 갖는 1순위 상속권자다. 오빠 구호인 씨는 <우먼센스>와의 인터뷰를 통해 "엄마의 부재로 힘겹게 살며 이룬 동생의 재산인 만큼 친모 대신 도움이 필요한 이들에게 쓰이길 소망한다"고 법안 발의 배경을 밝혔다.

구호인 씨는 남매의 유년 시절에 대해 "친척집에 얹혀 살다 보니 눈치 아닌 눈치를 보며 살았다. 그래서 나와 동생의 꿈은 늘 ‘내 집’을 갖는 것이었다"고 회상했다.

이어 "하라는 남들이 봤을 땐 ‘스타’이지만 내겐 그저 평범하고 안쓰러운 여동생일 뿐이었다. 과거에 대해 서로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다 보면 동생이 얼마나 사랑이 고픈 아이였는지, 마음이 아픈 적이 많았다"고 밝혔다.

무대 아래 구하라는 어땠냐는 질문에 그는 "맛있는 걸 좋아하고, 친구들과 수다 떠는 걸 즐기고, 게임에 빠지면 하루 종일 게임만 하는 아주 평범한 20대"라고 밝히며 "데뷔 이후 동생의 가장 큰 소원이 '노래를 잘 부르는 것'이었다. 한동안 집에 노래방 기계를 사 놓고 노래 연습에 푹 빠져 있더라. 사람들에게 인정받고 사랑받고 싶은 마음이 커 보였다"고 전했다.

구호인 씨는 구하라의 재산이 친모에게 가지 않을 경우, "아직 구체적으로 정한 건 없지만 동생과 같이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는 것이야말로 동생이 하늘에서 가장 바라는 것이라 생각한다. 이혼 후 양육비를 제대로 못 받고 있는 사람들의 재판 비용이나 이혼 가정에서 힘들게 지내는 아이들을 도와주고 싶다. 하라가 외롭고 힘들게 이룬 재산인 만큼 꼭 필요한 사람들에게 사용됐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한편 구호인 씨의 더 자세한 인터뷰는 <우먼센스> 7월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COMMENT
 
읽는 내내 마음이 아려오네요.. 언제나 건강하시고 잘 지내시기를 응원합니다
20-06-29 21:25:51
 
 

Total 144,34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카라게시판 6월 모금 이벤트 당첨자 공지 ♥ (2) 운영자 07-01 228 2
공지 카라게시판 서버 3개월 임대 완료 및 하반기 모금 연장 공지​ 운영자 06-01 636 2
공지 [2020년 하반기] 서버비 모금 & 7월 모금 이벤트 공지 (3) 운영자 01-08 3234 6
공지 카라게시판 규정 및 주의사항 (8) 운영자 07-14 17627 11
144347 [잡담] 혹시 프리미어프로 잘아시는 분 계신가요? 블루다크 07-09 19 0
144346 [잡담] 모리타카 치사토(森高千里) - 내가아줌마가 되어도(私がオバさんになっても) (1) 하로 07-09 68 1
144345 [직찍] 햄 촬영 (3) 커즈 07-09 89 4
144344 [잡담] [HARA] '故구하라 협박' 최종범 사건 대법원 간다..검찰 상고 (2) 하로 07-08 89 3
144343 [국내영상] [知英][JY] Kang Ji Young(강지영) - 'NYLON' 화보 메이킹 필름 (1) 하로 07-07 90 2
144342 [카라작성글] 200707 졍스타그램 (1) 진녕우 07-07 113 1
144341 [카라작성글] 승연이 인별 (1) book 07-06 137 1
144340 [뉴스/속보] [인터뷰] 배우로 돌아온 강지영 "지난 5년, 결코 헛된 시간은 아니었어요" (1) book 07-06 81 1
144339 [뉴스/속보] 한승연, 유기견 보호소 봉사활동 "이렇게 애정이 그리워요..사지말고 입양하세요" (1) 커즈 07-06 68 1
144338 [잡담] [HARA] 신영대 의원, 상속권 상실선고 '구하라법' 대표발의 (1) 하로 07-06 111 1
144337 [정보/자료] 야식남녀 넷플릭스 7월13일 공개 (1) 꿀졍 07-05 80 1
144336 [사진/캡쳐] 강지영 새로운 프로필 사진 4pics (2) 블루다크 07-04 146 3
144335 [사진/캡쳐] 강지영 '야식남녀' 종영 인터뷰 HQ 사진 모음 (1) 블루다크 07-04 91 1
144334 [사진/캡쳐] 강지영 '야식남녀' 종영 인터뷰 기사 사진 모음 (3) 블루다크 07-04 98 2
144333 [카라이야기] 어제 하라님이 꿈에 나왔어요 (2) 실신한농노 07-04 116 3
144332 [잡담] 햄 팬미팅 좌석이 괜찮은데가 이제 몇자리 없어요 (1) 커즈 07-04 151 1
144331 [국내영상] [콜타임] 니콜 l Fregie "TENSION" Dance Cover l Choreo by Yanis Marshall Tiger 07-04 70 0
144330 [카라작성글] [GyuRi] InstaGram 게시글 ohnny cash - Hurt (1) 하로 07-04 112 1
144329 [뉴스/속보] 강지영 "故 구하라, 많이 그립고 마음 아파…유가족 돕고 싶다"(인터뷰) Tiger 07-03 107 1
144328 [뉴스/속보] [인터뷰종합] "故구하라, 아직도 마음 아파"…'야식남녀' 강지영, 걸그룹→배우 日5년이 만든 성숙… (3) book 07-03 142 4
144327 [사진/캡쳐] [SeungYeon] 200702 JTBC 아이돌피싱캠프 _ EP.03 (3) 하로 07-03 117 2
144326 [뉴스/속보] 최종범 2심서 징역 1년…구하라 오빠 "원통하고 억울" (1) Tiger 07-02 126 1
144325 [잡담] 승연 팬미팅 일반예매 관련 링크 (1) 커즈 07-02 100 2
144324 [카라작성글] 햄 인스타스토리 (1) 커즈 07-02 117 1
144323 [선플] 아이돌 피싱 캠프 3화 - 네이버TV 재생목록 선플운동! (1) Tiger 07-02 62 0
144322 [뉴스/속보] [현장IS] '故구하라 폭행혐의' 최종범, 징역1년 선고…불법촬영은 무죄 [종합] (2) 커즈 07-02 111 0
144321 [뉴스/속보] [HARA] 故'구하라 폭행·협박' 최종범, 항소심서 '법정구속'…징역 1년 (4) 하로 07-02 118 1
144320 [이벤트] Ygx오피셜 햄 팬미팅 일반티켓 예매 관련 (1) 커즈 07-02 98 1
144319 [잡담] 으라차차마이러브 goo글스토어와 네2버 유료서비스 (1) 커즈 07-02 86 1
144318 [선플] 아이돌 피싱 캠프 3화 선플운동 - 실시간톡 & 네이버tv Tiger 07-02 90 0
144317 [국내영상] Kang Ji Young(강지영) - '야식남녀' 마지막 촬영 소감 (1) 커즈 07-01 91 1
144316 [사진/캡쳐] 키이스트 오피셜 인스타그램 (1) 커즈 07-01 104 1
144315 [카라작성글] [JY]Instagram (1) 커즈 07-01 91 1
144314 [카라작성글] [SeungYeon] Instagram (1) 커즈 07-01 106 1
144313 [정보/자료] TV조선 라인업 (1) 커즈 07-01 104 1
 1  2  3  4  5  6  7  8  9  10  >  >>




★ 2020년 7월 10일 금요일 08: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