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20-06-29 20:09
[뉴스/속보] [스브스타] "단지 하라를 좋아해서"…故 구하라 잊지 못한 팬의 순애보
 글쓴이 : 커즈
조회 : 162   추천 : 4  
 글주소 : http://karaboard.com/1580779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55&aid=0000824533 [12]

이미지 원본보기


세상을 떠난 가수 故 구하라를 잊지 않고 꾸준한 애정을 보여주고 있는 한 팬이 화제입니다.

어제(2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나 홀로 구하라 갤러리를 지키고 있는 팬'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글쓴이는 "1월 말부터 현재까지 꾸준히 글을 올리며 구하라 갤러리를 지키고 있는 한 팬이 있다"며 디시인사이드 구하라 갤러리 게시판 캡처본을 올렸습니다. 
이미지 원본보기캡처본에 따르면 'Piano'라는 닉네임을 쓰는 한 팬은 단 하루도 빼놓지 않고 매일 꾸준히 구하라의 다양한 사진을 올리고 있었습니다.

그는 구하라에게 "날씨가 많이 풀렸다. 따뜻한 햇볕 보며 잘 지내길", "하라가 슬프지 않고 행복했으면", "하라 덕분에 나도 외롭지 않았다" 등 가끔 짧은 편지를 남기기도 했습니다. 
이미지 원본보기이에 한 누리꾼이 "왜 계속 사진을 올리느냐"고 물었고, 해당 팬은 "하라를 좋아하는 것 외에 별다른 이유가 있을까요?"라는 뭉클한 답변을 내놓기도 했습니다.

또 다른 누리꾼이 "Piano님의 사랑 정말 대단하시다. 보답받지 못할 수도 있는 일인데. 천국에 있는 구하라 님에게도 그 사랑이 전해질 것"이라는 글을 남기자, "보답은 이미 받았다. 하라가 존재했었단 것만으로 큰 보답이다. 하라 생각날 때마다 갤러리에 들러달라"고 답했습니다.
이미지 원본보기팬의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보다가 나도 눈물이 났다", "저분도 구하라도 행복했으면 좋겠다", "저런 팬이 있어 줘서 내가 다 고맙다" 등 훈훈한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사진=디시인사이드 구하라 갤러리, 구하라 인스타그램) 

 

 

  • 트위터
  • 페이스북


COMMENT
 
정말 따스한 분이시네요.. Piano님께서 늘 행복하시기를 바랍니다
20-06-29 21:30:45
 
 

Total 66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661 [뉴스/속보] 강지영 "故구하라 재판 증인 서는 父 감사, 도움 됐으면"[SS인터뷰②] 블루다크 8시간 전 33 1
660 [뉴스/속보] '야식남녀' 강지영 "5년만 한국 복귀, 스타보단 진짜 배우 되고파"[SS인터뷰①] (1) 블루다크 8시간 전 25 1
659 [뉴스/속보] [인터뷰+] 카라 강지영에서 배우 강지영으로 블루다크 8시간 전 19 1
658 [뉴스/속보] 강지영 "카라 재결합? 언젠간 자연스럽게"[SPO★톡] 블루다크 07-12 73 1
657 [뉴스/속보] [Y터뷰②] 강지영 "父, 故 구하라 소송 증인 참여...잘 해결되길" 블루다크 07-12 55 1
656 [뉴스/속보] [Y터뷰①] 강지영 "'야식남녀'로 편견 깨고 싶었죠" 블루다크 07-12 41 1
655 [뉴스/속보] 강지영 "'카라 강지영'은 소중했던 추억, 더 열심히 할걸"[SPO★톡] (1) 블루다크 07-12 64 1
654 [뉴스/속보] 카라에서 배우로…강지영 "5년만에 온 한국, 제자리 찾은 느낌" 블루다크 07-12 50 1
653 [뉴스/속보] 강지영 "15살에 카라 데뷔, 아직 20대예요"[NC인터뷰②] 블루다크 07-12 45 1
652 [뉴스/속보] 강지영, 멈춰있던 기억을 깨고[NC인터뷰①] 블루다크 07-12 39 1
651 [뉴스/속보] 강지영 "배우 홀로서기, '난 카라였으니까' 절대 안 하기로 다짐"[인터뷰S] 블루다크 07-12 56 1
650 [뉴스/속보] [스타톡] 강지영 "정일우와 키스신 롱테이크? 자연스럽게" 블루다크 07-12 35 1
649 [뉴스/속보] 규리, 직접 그린 그림 멋지네..여전히 예쁜 얼굴♥ (1) book 07-10 71 1
648 [뉴스/속보] [인터뷰] 배우로 돌아온 강지영 "지난 5년, 결코 헛된 시간은 아니었어요" (1) book 07-06 103 1
647 [뉴스/속보] 한승연, 유기견 보호소 봉사활동 "이렇게 애정이 그리워요..사지말고 입양하세요" (1) 커즈 07-06 87 1
646 [뉴스/속보] 강지영 "故 구하라, 많이 그립고 마음 아파…유가족 돕고 싶다"(인터뷰) Tiger 07-03 125 1
645 [뉴스/속보] [인터뷰종합] "故구하라, 아직도 마음 아파"…'야식남녀' 강지영, 걸그룹→배우 日5년이 만든 성숙… (3) book 07-03 169 4
644 [뉴스/속보] 최종범 2심서 징역 1년…구하라 오빠 "원통하고 억울" (1) Tiger 07-02 148 1
643 [뉴스/속보] [현장IS] '故구하라 폭행혐의' 최종범, 징역1년 선고…불법촬영은 무죄 [종합] (2) 커즈 07-02 132 0
642 [뉴스/속보] [HARA] 故'구하라 폭행·협박' 최종범, 항소심서 '법정구속'…징역 1년 (4) 하로 07-02 144 1
641 [뉴스/속보] '야식남녀' 강지영, 안정적 연기력으로 배우 역량 입증 (1) 커즈 07-01 108 1
640 [뉴스/속보] [POP이슈]"강지영父 증인 신청"..故구하라 친오빠, 친모 상대 상속소송 첫 재판 (1) 커즈 07-01 157 2
639 [뉴스/속보] 네이트, 카카오 다음·네이버 이어 연예뉴스 댓글 없앤다 “역기능 우려 반영”(종합) (2) 커즈 06-30 139 2
638 [뉴스/속보] [단독] 한승연, TV조선 단막극 '응보' 주인공…2년 만 안방 컴백 (3) 커즈 06-30 212 3
637 [뉴스/속보] [스브스타] "단지 하라를 좋아해서"…故 구하라 잊지 못한 팬의 순애보 (1) 커즈 06-29 163 4
636 [뉴스/속보] ‘故 구하라 오빠’ 구호인 “동생 유산으로 이혼 가정 돕고파” (1) book 06-29 131 4
635 [뉴스/속보] YGX 오피셜 팬미팅 공지 (3) 커즈 06-23 262 2
634 [뉴스/속보] 강지영, 100kg 파격 변신···'으라차차! 마이 러브' 7월 2일 국내 개봉 (3) 커즈 06-17 238 2
633 [뉴스/속보] '아이돌 피싱캠프' 토니안·이진호·한승연, 첫 만남부터 낚시 대결..."왜 이러냐 오늘" (2) 커즈 06-17 204 1
632 [뉴스/속보] [D:FOCUS] 한승연 “동물농장 MC로 접한 유기견 실태 충격, 봉사 꾸준히” (1) book 06-16 205 2
631 [뉴스/속보] 한승연, "유기견 봉사활동 추천"..유기견 제품∙사료 1톤 기부 [화보] (2) 커즈 06-16 170 2
630 [뉴스/속보] [라이프앤도그] 한승연과 반려견 푸이 누비가 함께하는 러블리 휴캉스 타임 (3) 커즈 06-15 203 3
629 [뉴스/속보] [팝업★]"스트레스 받아서 체중계 버려"..한승연, 운동으로 가꾼 명품 몸매 (2) 커즈 06-15 187 4
628 [뉴스/속보] [知英][JY] LINE MUSIC 지난 5년 동안 LINE 벨소리 ® 로 가장 많이 설정 된 곡 1 위 JY "좋아하는 사람이있는 것" (4) 하로 06-13 225 3
627 [뉴스/속보] 한승연, 유튜브 개설 인증 "민낯 일상부터 익스트림 취미까지 모두 공개" (6) 커즈 06-10 256 5
 1  2  3  4  5  6  7  8  9  10  >  >>




★ 2020년 7월 13일 월요일 22: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