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20-07-01 18:50
[뉴스/속보] [POP이슈]"강지영父 증인 신청"..故구하라 친오빠, 친모 상대 상속소송 첫 재판
 글쓴이 : 커즈
조회 : 311   추천 : 2  
 글주소 : http://karaboard.com/1580810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12&aid=0003315357 [26]

이미지 원본보기

故구하라/사진공동취재단

[헤럴드POP=천윤혜기자]구하라 친오빠가 친모를 상대로 낸 상속 소송 재판이 처음으로 열렸다.

오늘(1일) 광주 가정법원 가사2부(남해광 부장판사)는 구하라의 친오빠 구호인 씨가 친모를 상대로 낸 상속재산분할 심판청구 소송에 대한 첫 재판을 진행했다.

앞서 구호인 씨는 친모를 상대로 상속재산분할심판청구소송을 제기한 바 있다. 양육의 의무를 저버리고 어린 시절 집을 나갔던 친모가 구하라가 사망하자 상속 순위에 따라 직계 존속이 50%를 받아야 한다며 고인의 재산에 대한 권리를 주장하자 소송을 제기한 것.

구하라의 친오빠는 이와 함께 구하라법 입법을 청원했다. 구하라법은 부모나 자식 등에 대한 부양 의무를 게을리하거나 저버린 이에게는 재산 상속을 받을 자격이 없다는 내용의 민법 개정안. 이는 10만 명의 동의를 받아 소관 상임위인 법사위로 넘어갔지만 지난 20대 국회에서 통과되지 못했다. 21대 국회에서 구하라법의 입법을 다시 추진할 예정.

이날 재판을 위해 법정에 출석한 구호인 씨는 저"재판과 별개로 국회에서 구하라법이 통과됐으면 좋겠다"며 "(승소한다면) 재단을 만들어 동생같이 어려운 형편에서 꿈을 위해 노력하는 아이들이나 이혼 후 양육비를 제대로 못 받는 사람들을 도와주려고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변호인은 "상속 재판과 별개로 친모 측에 구씨의 생전 양육비를 추가로 청구할 예정"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재판은 가사사건의 특성상 비공개로 진행됐다. 다만 친모는 법정에 출석하지 않았다. 이날 구호인 씨 측은 다음 재판에서의 증인으로 구하라와 같은 그룹 멤버였던 강지영의 아버지, 구하라의 생전 친구, 구하라의 친고모를 신청했다.

한편 다음 재판은 오는 8월 12일 오후 3시에 열릴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COMMENT
 
정말 감사하네요.. 모두의 마음이 모여서 모든 게 다 잘 되기를..
20-07-01 22:09:37
 
 

Total 66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661 [뉴스/속보] 한승연, 씨네드라마 '학교기담-응보' 출연..가을 호러퀸 도전[공식] (1) book 08-14 55 3
660 [뉴스/속보] 8월 20일 문명특급 - 니콜 출연!! (3) Tiger 08-06 228 2
659 [뉴스/속보] [GyuRi] 박규리, 걸그룹 출신 첫 큐레이터 도전…피카프로젝트 합류 (1) 하로 07-23 271 3
658 [뉴스/속보] 강지영, 이젠 어엿한 배우로…“계속 변화하고 성장할래요” [인터뷰] (1) book 07-22 210 2
657 [뉴스/속보] [Ma 인터뷰] 강지영, 떡잎부터 다른 신인 배우의 애티튜드 블루다크 07-14 238 1
656 [뉴스/속보] 강지영 "故구하라 재판 증인 서는 父 감사, 도움 됐으면"[SS인터뷰②] 블루다크 07-13 250 1
655 [뉴스/속보] '야식남녀' 강지영 "5년만 한국 복귀, 스타보단 진짜 배우 되고파"[SS인터뷰①] (1) 블루다크 07-13 231 1
654 [뉴스/속보] [인터뷰+] 카라 강지영에서 배우 강지영으로 블루다크 07-13 199 1
653 [뉴스/속보] 강지영 "카라 재결합? 언젠간 자연스럽게"[SPO★톡] 블루다크 07-12 283 1
652 [뉴스/속보] [Y터뷰②] 강지영 "父, 故 구하라 소송 증인 참여...잘 해결되길" 블루다크 07-12 243 1
651 [뉴스/속보] [Y터뷰①] 강지영 "'야식남녀'로 편견 깨고 싶었죠" 블루다크 07-12 208 1
650 [뉴스/속보] 강지영 "'카라 강지영'은 소중했던 추억, 더 열심히 할걸"[SPO★톡] (1) 블루다크 07-12 266 1
649 [뉴스/속보] 카라에서 배우로…강지영 "5년만에 온 한국, 제자리 찾은 느낌" 블루다크 07-12 244 1
648 [뉴스/속보] 강지영 "15살에 카라 데뷔, 아직 20대예요"[NC인터뷰②] 블루다크 07-12 222 1
647 [뉴스/속보] 강지영, 멈춰있던 기억을 깨고[NC인터뷰①] 블루다크 07-12 212 1
646 [뉴스/속보] 강지영 "배우 홀로서기, '난 카라였으니까' 절대 안 하기로 다짐"[인터뷰S] 블루다크 07-12 260 1
645 [뉴스/속보] [스타톡] 강지영 "정일우와 키스신 롱테이크? 자연스럽게" 블루다크 07-12 191 1
644 [뉴스/속보] 규리, 직접 그린 그림 멋지네..여전히 예쁜 얼굴♥ (1) book 07-10 241 1
643 [뉴스/속보] [인터뷰] 배우로 돌아온 강지영 "지난 5년, 결코 헛된 시간은 아니었어요" (1) book 07-06 250 1
642 [뉴스/속보] 한승연, 유기견 보호소 봉사활동 "이렇게 애정이 그리워요..사지말고 입양하세요" (1) 커즈 07-06 238 1
641 [뉴스/속보] 강지영 "故 구하라, 많이 그립고 마음 아파…유가족 돕고 싶다"(인터뷰) Tiger 07-03 276 1
640 [뉴스/속보] [인터뷰종합] "故구하라, 아직도 마음 아파"…'야식남녀' 강지영, 걸그룹→배우 日5년이 만든 성숙… (3) book 07-03 326 4
639 [뉴스/속보] 최종범 2심서 징역 1년…구하라 오빠 "원통하고 억울" (1) Tiger 07-02 318 1
638 [뉴스/속보] [현장IS] '故구하라 폭행혐의' 최종범, 징역1년 선고…불법촬영은 무죄 [종합] (2) 커즈 07-02 275 0
637 [뉴스/속보] [HARA] 故'구하라 폭행·협박' 최종범, 항소심서 '법정구속'…징역 1년 (4) 하로 07-02 293 1
636 [뉴스/속보] '야식남녀' 강지영, 안정적 연기력으로 배우 역량 입증 (1) 커즈 07-01 261 1
635 [뉴스/속보] [POP이슈]"강지영父 증인 신청"..故구하라 친오빠, 친모 상대 상속소송 첫 재판 (1) 커즈 07-01 312 2
634 [뉴스/속보] 네이트, 카카오 다음·네이버 이어 연예뉴스 댓글 없앤다 “역기능 우려 반영”(종합) (2) 커즈 06-30 277 2
633 [뉴스/속보] [단독] 한승연, TV조선 단막극 '응보' 주인공…2년 만 안방 컴백 (3) 커즈 06-30 379 3
632 [뉴스/속보] [스브스타] "단지 하라를 좋아해서"…故 구하라 잊지 못한 팬의 순애보 (1) 커즈 06-29 309 4
631 [뉴스/속보] ‘故 구하라 오빠’ 구호인 “동생 유산으로 이혼 가정 돕고파” (1) book 06-29 272 4
630 [뉴스/속보] YGX 오피셜 팬미팅 공지 (3) 커즈 06-23 394 2
629 [뉴스/속보] 강지영, 100kg 파격 변신···'으라차차! 마이 러브' 7월 2일 국내 개봉 (3) 커즈 06-17 377 2
628 [뉴스/속보] '아이돌 피싱캠프' 토니안·이진호·한승연, 첫 만남부터 낚시 대결..."왜 이러냐 오늘" (2) 커즈 06-17 340 1
627 [뉴스/속보] [D:FOCUS] 한승연 “동물농장 MC로 접한 유기견 실태 충격, 봉사 꾸준히” (1) book 06-16 346 2
 1  2  3  4  5  6  7  8  9  10  >  >>




★ 2020년 8월 15일 토요일 22: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