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20-07-02 15:17
[뉴스/속보] [현장IS] '故구하라 폭행혐의' 최종범, 징역1년 선고…불법촬영은 무죄 [종합]
 글쓴이 : 커즈
조회 : 255   추천 : 0  
 글주소 : http://karaboard.com/1580841
   http://naver.me/xXQsqA5j [30]
가수 고(故) 구하라에 상해 등 피해를 입힌 혐의로 2심 재판에 넘겨진 최종범이 법정구속됐다.

2일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항소 1부 심리로고 구하라의 전 남자친구 최종범에 대한 항소심 선고 공판을 열고 징역 1년의 실형을 내렸다. 협박, 강요, 상해, 재물손괴, 성폭력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위반(카메라 등 이용 촬영) 등 5개 혐의로 기소된 최종범은 지난해 8월 1심에서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 받았다. '리벤지 포르노' 논란이 불거졌던 성폭력범죄 혐의에 대해선 무죄 판결이 내려졌다. 2심에서도 같은 판단을 했으나 형량을 높여 징역 1년의 실형을 판결했다.

2심 재판부는 양측의 항소 이유뷰터 살폈다. "피고인은 항소 이유에 이익이 될 수 있는 의미있는 주장이 없었다. 요건을 갖추지 못한 항소"라고 지적했다. 검사 항소 중 사실오인 주장에 대해선 "사건 사진이 피해자 의사에 반해 촬영 됐음에도 유죄로 보지 않은 1심 판결이 위법하다고 했지만 2심에서 새로운 증거는 없었다. 이 사진 촬영 전후 피고인과 피해자 행동을 비추어보면 검사 제출 증거만으론 피해자 의사에 반해 촬영됐다고 보기 어렵다고 판단해 원심 판결을 유지한다"고 설명했다.

재판부는 또 "검찰의 양형부당 주장에 대해 보면 성관계는 사생활 중에서도 예민한 영역으로 이를 촬영한 영상을 유포하겠다는 것은 돌이킬 수 없는 정신적 상처를 주고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하는 행위다. 더구나 연예인인 피해자를 악용해 언론을 통해 영상을 유포하겠다고 한 것은 죄질이 좋지 않다. 피해자는 실제 유포는 없었으나 그 존재 자체가 알려지는 것만으로도 심각한 정신적 고통을 받았을 것으로 보인다. 피고인은 피해자로부터 용서받지 못했고 가족들도 강한 처벌을 주장하고 있다"면서 항소 이유를 받아들였다.

최종범은 현장에서 법정구속됐다. 재판부는 "징역1년에 처하고 증죄를 압수한다. 7일 이내 대법원에 상고할 수 있다. 협박죄 등 일부 공소사실을 유죄로 징역을 판단했다. 도망갈 우려가 있어 이날부터 구속영장을 발부한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11월 24일 세상을 떠난 구하라를 대신해 공판에 참관한 친오빠 구호인 씨는 "최종범은 1심에서 실형을 면하고 법원에서만 반성의 태도를 취해왔다. SNS에 개업 파티를 하는 사진을 올리는 등 반성의 태도를 보이지 않았다"면서 이번 징역 판결을 받아들였다. 그러면서도 "불법촬영이 무죄로 판단된 것은 가족으로서 안타깝고 억울하다. 고인은 재판이 진행되는 동안 의사에 반해 촬영된 사진이라고 주장해왔다. 단순히 연인관계였다는 것으로 무죄로 판단한 것이 아쉽다"고 입장을 밝혔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 트위터
  • 페이스북


COMMENT
 
답이 없네요 증거가넘치는데 무죄라니
20-07-02 15:18:09
1년 형이 약해..
20-07-02 16:32:07
 
 

Total 66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660 [뉴스/속보] 8월 20일 문명특급 - 니콜 출연!! (3) Tiger 08-06 166 2
659 [뉴스/속보] [GyuRi] 박규리, 걸그룹 출신 첫 큐레이터 도전…피카프로젝트 합류 (1) 하로 07-23 239 3
658 [뉴스/속보] 강지영, 이젠 어엿한 배우로…“계속 변화하고 성장할래요” [인터뷰] (1) book 07-22 172 2
657 [뉴스/속보] [Ma 인터뷰] 강지영, 떡잎부터 다른 신인 배우의 애티튜드 블루다크 07-14 214 1
656 [뉴스/속보] 강지영 "故구하라 재판 증인 서는 父 감사, 도움 됐으면"[SS인터뷰②] 블루다크 07-13 224 1
655 [뉴스/속보] '야식남녀' 강지영 "5년만 한국 복귀, 스타보단 진짜 배우 되고파"[SS인터뷰①] (1) 블루다크 07-13 207 1
654 [뉴스/속보] [인터뷰+] 카라 강지영에서 배우 강지영으로 블루다크 07-13 178 1
653 [뉴스/속보] 강지영 "카라 재결합? 언젠간 자연스럽게"[SPO★톡] 블루다크 07-12 253 1
652 [뉴스/속보] [Y터뷰②] 강지영 "父, 故 구하라 소송 증인 참여...잘 해결되길" 블루다크 07-12 214 1
651 [뉴스/속보] [Y터뷰①] 강지영 "'야식남녀'로 편견 깨고 싶었죠" 블루다크 07-12 183 1
650 [뉴스/속보] 강지영 "'카라 강지영'은 소중했던 추억, 더 열심히 할걸"[SPO★톡] (1) 블루다크 07-12 237 1
649 [뉴스/속보] 카라에서 배우로…강지영 "5년만에 온 한국, 제자리 찾은 느낌" 블루다크 07-12 215 1
648 [뉴스/속보] 강지영 "15살에 카라 데뷔, 아직 20대예요"[NC인터뷰②] 블루다크 07-12 196 1
647 [뉴스/속보] 강지영, 멈춰있던 기억을 깨고[NC인터뷰①] 블루다크 07-12 190 1
646 [뉴스/속보] 강지영 "배우 홀로서기, '난 카라였으니까' 절대 안 하기로 다짐"[인터뷰S] 블루다크 07-12 232 1
645 [뉴스/속보] [스타톡] 강지영 "정일우와 키스신 롱테이크? 자연스럽게" 블루다크 07-12 175 1
644 [뉴스/속보] 규리, 직접 그린 그림 멋지네..여전히 예쁜 얼굴♥ (1) book 07-10 219 1
643 [뉴스/속보] [인터뷰] 배우로 돌아온 강지영 "지난 5년, 결코 헛된 시간은 아니었어요" (1) book 07-06 232 1
642 [뉴스/속보] 한승연, 유기견 보호소 봉사활동 "이렇게 애정이 그리워요..사지말고 입양하세요" (1) 커즈 07-06 220 1
641 [뉴스/속보] 강지영 "故 구하라, 많이 그립고 마음 아파…유가족 돕고 싶다"(인터뷰) Tiger 07-03 252 1
640 [뉴스/속보] [인터뷰종합] "故구하라, 아직도 마음 아파"…'야식남녀' 강지영, 걸그룹→배우 日5년이 만든 성숙… (3) book 07-03 299 4
639 [뉴스/속보] 최종범 2심서 징역 1년…구하라 오빠 "원통하고 억울" (1) Tiger 07-02 288 1
638 [뉴스/속보] [현장IS] '故구하라 폭행혐의' 최종범, 징역1년 선고…불법촬영은 무죄 [종합] (2) 커즈 07-02 256 0
637 [뉴스/속보] [HARA] 故'구하라 폭행·협박' 최종범, 항소심서 '법정구속'…징역 1년 (4) 하로 07-02 271 1
636 [뉴스/속보] '야식남녀' 강지영, 안정적 연기력으로 배우 역량 입증 (1) 커즈 07-01 242 1
635 [뉴스/속보] [POP이슈]"강지영父 증인 신청"..故구하라 친오빠, 친모 상대 상속소송 첫 재판 (1) 커즈 07-01 292 2
634 [뉴스/속보] 네이트, 카카오 다음·네이버 이어 연예뉴스 댓글 없앤다 “역기능 우려 반영”(종합) (2) 커즈 06-30 262 2
633 [뉴스/속보] [단독] 한승연, TV조선 단막극 '응보' 주인공…2년 만 안방 컴백 (3) 커즈 06-30 361 3
632 [뉴스/속보] [스브스타] "단지 하라를 좋아해서"…故 구하라 잊지 못한 팬의 순애보 (1) 커즈 06-29 296 4
631 [뉴스/속보] ‘故 구하라 오빠’ 구호인 “동생 유산으로 이혼 가정 돕고파” (1) book 06-29 256 4
630 [뉴스/속보] YGX 오피셜 팬미팅 공지 (3) 커즈 06-23 382 2
629 [뉴스/속보] 강지영, 100kg 파격 변신···'으라차차! 마이 러브' 7월 2일 국내 개봉 (3) 커즈 06-17 363 2
628 [뉴스/속보] '아이돌 피싱캠프' 토니안·이진호·한승연, 첫 만남부터 낚시 대결..."왜 이러냐 오늘" (2) 커즈 06-17 320 1
627 [뉴스/속보] [D:FOCUS] 한승연 “동물농장 MC로 접한 유기견 실태 충격, 봉사 꾸준히” (1) book 06-16 328 2
626 [뉴스/속보] 한승연, "유기견 봉사활동 추천"..유기견 제품∙사료 1톤 기부 [화보] (2) 커즈 06-16 283 2
 1  2  3  4  5  6  7  8  9  10  >  >>




★ 2020년 8월 10일 월요일 02: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