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20-07-13 13:43
[뉴스/속보] 강지영 "故구하라 재판 증인 서는 父 감사, 도움 됐으면"[SS인터뷰②]
 글쓴이 : 블루다크
조회 : 791   추천 : 1  
 글주소 : http://karaboard.com/1580951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68&aid=0000678430 [127]

강지영은 “나도 아진이랑 비슷하게 주변에 좋은 사람들이 많은거 같다. 그래서 아진이에 더 감정 이입이 잘 됐다. 김승수 선배님은 너무 멋진 선배님이시다. 나도 언젠가 그런 선배가 되고 싶다는 생각도 하고 도움만 받고 살았으니 언젠가 도움이 되고 싶다는 생각도 커졌다”고 운을 뗐다.


애틋한 재회로 마무리 된 정일우와의 러브라인은 어땠을까. 그는 “정일우 씨는 연기경력도 많고 하니까 많이 의지가 됐다. 어렸을때부터 즐겨 보던 작품에 나오는 배우와 호흡하는 것도 신기했다. 많이 이끌어주셔서 감사드리고 배려도 많이 해주셨다”고 말했다.

‘야식남녀’는 기존 드라마들과 같이 16부작이 아닌 12부작으로 다소 짧은 호흡으로 진행됐다. 강지영은 “엔딩에서 두 남녀가 재회하긴 했지만, 둘이 더 빨리 이어졌으면 더 좋지 않았을까 싶은 생각도 있다. 하지만 현실적으로 엔딩이 너무 좋았다. 인연이라면 어떻게든 다시 본다고 생각하기에 마음에 들었다. 설렜다”고 덧붙였다. 

 

 

‘야식남녀’로 호평을 받았지만, 카라 출신인 강지영에게 ‘연기돌’은 또 다시 넘어야 할 새로운 과제기도 하다. 그는 “이번에 좋게 봐주셔서 마냥 기뻤다. 아이돌 출신이지만 오히려 인사성과 밝음은 연기를 할 때도 좋은 점으로 작용한다. 다만 더욱 다양한 연기와 장르를 소화하려면 밝은 모습 뿐 아니라 여러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아직도 하고 싶은 것도, 도전하고 싶은 것도 참 많다. 연기로만 봐도 액션도 도전해보고 싶고 욕심이 많다”고 다부지게 말했다. 무대 위 강지영의 모습과 카라 재결합은 기대할 수 없는걸까. 그는 “많이들 여쭤보신다. 그런데 멤버들 모두 홀로서기를 한지도 얼마 안됐고, 1세대 선배님들이 재결합 하시는걸 보니 본인의 길을 이뤄낸 후 다시 만난 모습이 멋지더라. 우리도 그러고 싶다. 언니들과는 여전히 친하게 잘 지내고 있다”고 말했다.


강지영의 아버지는 故구하라의 친오빠 구호인 씨가 친모를 상대로 제기한 상속재산 소송 증인으로 나선다는 소식이 전해져 화제를 모았다. 강지영은 “언니에게 도움이 되고 싶어서 내린 결정이지만 사실 너무 조심스러웠다. 내 이름이 들어가면 언니 가족들이 불편해하시면 어쩌나 걱정했는데 다행히 좋게 생각해주셨다. 예전부터 아빠와 하라 언니 아버지께서 각별하셨다. 도와드리고 싶은 마음에 아빠가 결정하신거 같다. 감사드린다”고 마음을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tal 144,87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44841 [카라작성글] [SeungYeon] twitter (1) 하로 01-02 180 2
144840 [잡담] 2021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 하로 01-01 131 2
144839 [카라작성글] [Nicole] InstaGram (1) 하로 01-01 153 2
144838 [카라작성글] [知英][JY] InstaGram (1) 하로 01-01 135 2
144837 [국내영상] 1월 1일, 강지영 과즙 미모 보고 시작할까요? #2021_새해인사|Kang Ji Young (1) Tiger 01-01 198 2
144836 [잡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 포에버영 01-01 122 2
144835 [잡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 홍이 01-01 106 2
144834 [잡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 Tiger 12-31 115 2
144833 [잡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1) Sherlock 12-31 106 2
144832 [잡담] 새해 카라 첫 곡 꿀팁입니다 (2) 심볼 12-31 153 3
144831 [국내영상] 카라 - 시크릿 월드 (1) backshaa44 12-31 173 2
144830 [국내영상] 카라 첫 1위 했을때 (3) backshaa44 12-28 325 2
144829 [국내영상] 한승연이 읽어본 나무위키 (1) backshaa44 12-28 217 2
144828 [뉴스/속보] [知英][JY] 아주 주관적인 인터뷰의 기억 _뉴스컬쳐 (1) 하로 12-26 235 3
144827 [국내영상] [Nicole] 무민 오리지널 75주년 전시회 다녀왔어요 ! (1) 하로 12-26 225 3
144826 [잡담] 2020년 구글에서 가장 많이 검색한 k-pop 아이돌 64위 구하라 (1) 카라사랑나라사랑 12-26 171 3
144825 [잡담] (질문)님들 카라 연말영상중에 (1) 니콜친위대중사 12-26 183 1
144824 [카라작성글] [知英][JY] InstaGram Story (1) 하로 12-25 185 2
144823 [카라작성글] [Nicole] InstaGram (1) 하로 12-25 176 2
144822 [카라작성글] [GyuRi] InstaGram, twitter (1) 하로 12-25 162 2
144821 [잡담] *** 열람 자격이 필요한 글입니다 *** (7) Sherlock 12-25 440 5
144820 [사진/캡쳐] 크리스마스 배너와 대문입니다~~ (4) 블루다크 12-24 158 5
144819 [뉴스/속보] 펫비타민 결방관련 by 펫비타민공식오피셜 (1) 커즈 12-24 172 2
144818 [카라이야기] 오랜만에 써니사이드 보고있는데 (1) 실신한농노 12-22 204 2
144817 [잡담] 한승연이 연기 쪽으로도 활동하고 있죠. (1) backshaa44 12-22 273 1
144816 [뉴스/속보] 故 구하라 오빠·친모, 상속 재산 '6대4'로…"구하라법 아직이라" [전문] (3) 블루다크 12-21 199 1
144815 [잡담] 관리자님 대문 페이지가 이상해요~ㅠㅠ (3) 블루다크 12-21 170 1
144814 [잡담] 화이트 리메이크 뮤직비디오 보는데 귤햄꿀 너무 예쁘네요 (5) 커즈 12-21 234 3
144813 [잡담] 카정 인증되었습니다 (2) 정류장관리자 12-21 208 0
144812 [잡담] 근데 콜누나..... 니콜친위대중사 12-20 182 0
144811 [카라작성글] [Nicole] InstaGram Story (1) 하로 12-20 175 2
144810 [국내영상] 카라 한승연 파트 모음 (1) backshaa44 12-19 206 2
144809 [잡담] 펫b타min 일단 방송날짜가 1월7일까지 나왔네요 (2) 커즈 12-18 196 2
144808 [잡담] 24일 31일 펫b타민결방 (1) 커즈 12-18 168 2
144807 [국내영상] 펫비타민 네이버TV 재생목록 영상 (1) Tiger 12-18 172 2
<<  1  2  3  4  5  6  7  8  9  10  >  >>




★ 2021년 1월 16일 토요일 21: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