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작성일 : 12-07-29 16:05
[잡담] 일본의 인구구조와 과거의 Idol붐 관점에서의 KARA인기 -30년의 때를 넘어-
 글쓴이 : Kogoro
조회 : 4,533   추천 : 46  
 글주소 : http://karaboard.com/250307
일본에서는 1980년대에 아이돌 붐이 있었습니다.
인터넷등 없었던 시대이기 때문에, 정보는 텔레비전, 신문, 잡지등에서 얻고 있었습니다.
당연 음원 다운로드등도 없기 때문에, 물리 미디어가 현재보다도 아득하게 많이 팔리고 있었습니다.
그리고 그 시대에 idol에 몰두한 것이 지금의 40세 앞후세값입니다.
 
 

이것은 작년 10월 현재의 연령계층별의 일본의 인구분포입니다. 세로축이 인원수(단위:1000명), 횡축이 연령입니다.
60세대 전반과 40세전후로도 인구가 집중하고 있는 것이 보아서 해석된다고 생각합니다.
일본은 온세계에서도 사상 처음인 초고령화사회에 돌입해 가는 과도기에 있어, 전국민에게 차지하는 음악 팬의 주요세대의
20세이하의 인구비율이 격감 경향에 있습니다. 그것에 따라 총인구도 감소는 피할 수 없는 상태에 있어,
음악산업에 한하지 않고 모든 국내산업이 곤란해져 가는 상태입니다.
일본은 60세이상의 고령자가 극단적으로 많다고 하는 것을 제외하면, 이 인구구조는 대강 한국도 닮아 있다고 생각합니다.

전쟁후의 고도 경제 성장에 의해 국민 생활이 풍부해져, 텔레비전의 보급과 많은 젊은이인구를 유지할 수 있어서 1980년대에
아이돌 붐이 전성을 맞이했습니다. 현재의 40세의 전후의 사람은 Idol붐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당시 Idol에 몰두한 사람도 있으면 흥미 없고 방관하고 있었던 사람도 있을 것이지만, 적어도 그 대붐을
몸에 느낀 경험을 대부분의 사람이 가지고 있습니다.
「마쓰다 세이꼬」 「나카모리 아키나」 「곤도 마사히코」 「다하라 도시히코」등을 아시는 바 없습니까?
당시는 인기 있는 Solo가수가 많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현재는 Idol에 분류되는 가수로서는,
톱 레벨의 인기를 얻고 있는 Solo가수는 없습니다.
아키모토 프로듀스 아래 AKB48 정점 48시리즈, ARASHI 비롯한 쟈니즈사무소,
그리고 한류가수 현재의 Idol인기 독점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현재의 일본 음악시장 떠받치고 있는 것도 3개의 기둥입니다.

그건 그렇고에서는 왜 KARA가 일본에서 큰 인기를 얻을 수 있었습니까?
일본에서는 여성Idol그룹에 있어서는 AKB48이 음악업계를 석권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이 그룹이 대상으로 한다
고객층은 주로 20세대인가 그것이하의 남성입니다. 물론 중년이나 여성의 팬도 있습니다만, 비율로서는 청년남자가 압도적으로
많다고 생각합니다. 처음부터 보통은 Idol이라고 하는 존재 자체가 젊은층을 대상으로 하고 있어, 어느정도의 연령이 되면,
흥미를 잃는다고 할 것도 있습니다만, Idol에 몰두하고 있다라고 하는 것이 「부끄러움」이라고 하는 개념도 있습니다.
이기 때문에 당연한 결과로서 여성Idol그룹에는 청년남자가 주요고객이라고 하게 됩니다.

거기에 한국에서 KARA가 왔습니다.
미디어가 크게 올린 효과도 있어, 「KARA=Hip Dance」라고 하는 정도의 인식은 국민 수준으로 단숨에 퍼졌습니다.
그런데 보통은 그렇게 해서 미디어가 의도적으로 붐을 만들려고 한들, 그 Idol자신에게 매력이 수반하지 않고 있으면,
고정 팬이 붙을 일도 없고, 순식간에 잊혀버리는 것입니다만, KARA는 내가 지금까지 기사에 써 왔다
대로, 남길 일 없고 그 매력을 어필했습니다.
그리고 그 매력을 어필한 효과의 대상이 재미있는 곳입니다만, 여성 아이돌 그룹이 보통 상정한다
청년남자,또는 젊은층을 상하에 크게 넘는 연령층 에까지 그 효과가 파급했습니다.
중년이나 작은 어린이에게까지 그 효과가 파급한 것입니다. 여기서 아까의 연령분포의 그래프를 봐 주십시오.
40세의 전후의 일본인이 대단히 많은 것이 알아 줄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보통 Idol이 상정하지 않고 있는 이 연령층에 어필할 수 있으면, 엄청나게 큰 시장이 됩니다.
게다가 이 연령층이라고 하는 것은, 유아∼중학생정도의 어린이가 있는 적이 많고, 부모의 영향을 받은 어린이까지 함께 팬
에 해 버린다고 하는 것을 상정할 수 있습니다. 또 반대로 어린이가 먼저 팬이 되고, 함께 텔레비전을 보고 있는 동안에
부모도 팬이 되어버린다라고 할 것도 있을 것입니다.
막히고, 보통 Idol그룹이 상정하지 않고 있었던, 중년과 유아를 팬으로서 개척한 것이 KARA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현재 인터넷이나 위성방송 보급되고 있어 KARA 한국에서 활동이나 과거 영상 보는 용이해지고 있습니다.
그리고 현재의 40세대전후 사람 이러한 IT기술 비교적 저항 없고 구사할 있습니다. 정보에서도 외국 대단히 가까워
그것 무리없이 대응할 수 있는 연령층 상한 40세대라고 하는 지요.
 
Idol이라고 하면 현실적으로는 비즈니스 상품입니다. 그것은 KARA도 같습니다. 연령을 거듭하면 당연 그러한 것은
충분히 이해하고 있으므로, 80년대의 Idol붐을 경험한 사람 정도, 보통 Idol에 매력을 느끼거나 열중하게
되거나 하는 것은 적어집니다. 「필경 돈 벌이를 위한 우상에 지나지 않는다」 그렇게 생각하면 냉정한 눈으로 보아버리는 것입니다.
당시의 일본의 Idol이 정말로 「만들어졌다」 Idol이었기 때문입니다. 철저하게 귀여움을 어필하기 위해서
좋아하는 음식물까지 변경시켜져, 아마 사무소가 준비한 귀여움을 어필하는 말을 말하게 합니다.
이기 때문에 KARA도 결국은 당연 비즈니스에서는 있어서, 처음에는 그러한 눈으로 보아버리는 것입니다만, 실제의 KARA를 보면,
좋아하는 음식물은 「일식 소고기밥」 「불고기」에서 만들어 낸 귀여움을 어필할 리도 없고, 익숙하지 않은 일본어를 구사해서
열심히 자신의 의사를 자신의 말로 이야기하는 것입니다.
그렇게 해서 비즈니스성을 완전히 지워 없애버릴 만큼의 캐릭터를 과시했기 때문, 인생경험을 거듭해 온 아저씨로
조차, 그전의 일본국내에서 찾아낼 수 없었던 「천연물이 순수한 매력」에 저항할 수 없었다고 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사실, KARASIA에서는 일반적인 콘서트에서는 보여지지 않을 정도, 아저씨 팬이나 작은 어린이의 팬이 많이 있었습니다.
 
당시 만들어졌다 Idol 몰두해 나이 포개서 아이돌 비즈니스 깨달은 현재의 중년이나 당시 방관하고 있어서 Idol
흥미 가리키지 않은 현재의 중년세대(일본 인구 많은 비율 차지하는 세대), 30 넘어서 다시 Idol분야 끌어 들이고,
그것 따라 어린이세대까지 매력 어필 있었기 때문, 특정 세대부터 집중 지지 얻어서는 없어,
지지 세대합계 상당히 되었다 있다 생각합니다.

이렇게 해서 부모와 자식으로 응원하고 싶은 가수로서 인지되기 때문에는, 그 가수의 캐릭터는 물론 중요합니다만,
노래에도 대중성이 필요하게 됩니다. KARA의 일본 데뷔곡Mr.로 HipDance를, JetcoasterLove에서 펭귄Dance를
GOGO Summer에서 KARAPARA댄스를 보여 주고, 그 댄스에 명칭을 붙여서 함께 춤추고 싶어지는 댄스를 널리 퍼뜨렸습니다.
HipDance는 정확하게 흉내하는 것은 난이도가 높습니다만, 해 보는 것 뿐이라면 누구나 해 보고 싶어집니다.
이렇게 해서 KARA의 입장은, 특정한 애니메이션 팬을 대상으로 한 매니악한 애니메이션이 아니고,
「DORAEMON」 「SAZAESAN」과 같은 부모와 자식으로 즐길 수 있는 애니메이션과 같은 존재가 되었다라고 하는 것은 한다.
이것이 무엇을 의미할 것인가라고 하면,그리고 시청자가 특정한 세대나 매니아에게 치우치지 않고 있는 애니메이션이나 프로그램은
장수프로그램이 되고 있어, KARA가 정기적인 일본 활동을 그만두지 않는 한 장수 그룹으로서 일본에서 인기를 계속해서 얻을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Idol은 일정 연령에 달하면 은퇴등이라고 하는 정설을 타파해서 KARA에는 활동을 계속해 주시도록 바랍니다.
 
 
 
 
日本では1980年代にアイドルブームがありました。
インターネットなどなかった時代ですから、情報源はテレビ、新聞、雑誌などで
当然音源ダウンロードなどもありませんから、物理メディアが現在よりも遥かにたくさん売れていました。
そしてその時代にidolに夢中になったのが今の40歳前後の世代です。

これは去年10月現在の年齢階層別の日本の人口分布です。縦軸が人数(単位:千人)、横軸が年齢です。
60歳代前半と40歳前後に人口が集中しているのが見て取れると思います。
日本は世界中でも未曾有の超高齢化社会に突入していく過渡期にあり、全世代に占める音楽ファンの主要世代である
20歳代以下の人口比率が激減傾向にあります。それに伴って総人口そのものも減少は避けられない状態にあり、
音楽産業に限らずあらゆる国内産業が困難になっていく状態です。
日本は60歳以上の高齢者が極端に多いということを除いて、この人口構造は概ね韓国も似ていると思います。

戦後の高度経済成長により国民生活が豊かになり、テレビの普及と多くの若者人口に支えられて1980年代に
アイドルブームが全盛を迎えました。現在の40歳の前後の人はIdolブームを経験しています。
当時Idolに夢中になった人もいれば興味なく傍観していた人もいるでしょうが、少なくともその大ブームを
肌身に感じた経験をほとんどの人が持っています。
「松田聖子」「中森明菜」「近藤真彦」「田原俊彦」などをご存知ありませんか?
当時は人気のあるSolo歌手がたくさんいました。しかし現在はIdolに位置づけられる歌手としては、
トップレベルの人気を得ているSolo歌手はいません。
秋元さんがプロデュースするAKB48を頂点にもつ「48」シリーズと、嵐をはじめとするジャニーズ事務所、
そして韓流歌手が現在のIdol人気を独占しています。そして現在の日本音楽市場を支えているのもこの「3本柱」です。

さてではなぜKARAが日本で大きな人気を得ることができたのでしょうか。
日本では女性IdolグループにおいてはAKB48が音楽業界を席巻しています。そしてこれらのグループが対象とする
顧客層は主に20歳代以下の男性です。もちろん中高年や女性のファンもいますが、割合としては若年男子が圧倒的に
多いと思います。そもそも通常はIdolという存在自体が若年層を対象にしており、ある程度の年齢になると、
興味を失うということもありますが、Idolに夢中になっているということが「恥」という概念もあります。
だから当然の結果として女性Idolグループには若年男子が主要顧客ということになります。

そこへ韓国からKARAがやって来ました。
メディアが大きく取り上げた効果もあり、「KARA=Hip Dance」という程度の認識は国民レベルで一気に広がりました。
ところが通常はそうやってメディアが意図的にブームを作ろうとしても、そのIdol自身に魅力が伴っていなければ、
固定ファンが付くこともなく、あっという間に忘れ去られてしまうのですが、KARAは私がこれまで記事に書いてきた
通り、余すことなくその魅力をアピールしました。
そしてその魅力をアピールした効果の対象がおもしろいところなのですが、女性アイドルグループが通常想定する
若年男子、または若年層を上下に大きく超える年齢層にまでその効果が波及しました。
中高年や幼児にまでその効果が波及したのです。ここでさきほどの年齢分布のグラフをご覧ください。
40歳前後の日本人が非常に多いことがお分かりいただけると思います。
通常のIdolが想定していないこの年齢層へ訴求することができれば、とてつもなく大きな市場になります。
しかもこの年齢層というのは、幼児~中学生程度の子供がいることが多く、親の影響を受けた子供まで一緒にファン
にしてしまうという事が想定できます。また逆に子供が先にファンになり、一緒にテレビを見ているうちに
親もファンになってしまうということもあるでしょう。
つまり、通常のIdolグループが想定していなかった、中高年と幼児をファンとして開拓したのがKARAだと言えます。
また現在はインターネットや衛星放送が普及しておりKARAの韓国での活動や過去の映像を見ることが容易になっています。
そして現在の40歳代前後の人はこういったIT技術を比較的抵抗なく駆使することができます。情報面でも外国が非常に身近になり
それに無理なく対応できる年齢層の上限が40歳代であるということも大きいでしょう。
 
Idolといえば現実的にはビジネス商品です。それはKARAも同じです。年齢を重ねると当然そういうことは
十分に理解していますので、80年代のIdolブームを経験した人ほど、通常のIdolに魅力を感じたり夢中に
なったりすることは少なくなります。「所詮は金儲けのための偶像に過ぎない」そう考えると冷静な目で見てしまうものです。
当時の日本のIdolがまさに「作られた」Idolだったからです。徹底的にかわいさをアピールするために
好きな食べ物まで変更させられ、おそらく事務所が用意した台詞をしゃべらされます。
だからKARAもつまるところは当然ビジネスではあるので、最初はそういう目で見てしまうのですが、実際のKARAを見ると、
好きな食べ物は「牛丼」「焼肉」で作り出したかわいさをアピールするわけでもなく、不慣れな日本語を駆使して
懸命に自分の意思を伝えようとするのです。
そのビジネス性を完全に消し去ってしまうほどのキャラクターを見せつけたため、人生経験を重ねてきたおじさんで
すら、かつての日本国内で見出せなかった「天然物の純粋な魅力」に抗うことができなかったということです。
事実、KARASIAでは一般的なコンサートでは見られないくらい、おじさんファンや幼児ファンがたくさんいました。

つまり当時「作られた」Idolに夢中になり歳を重ねてアイドルビジネスを悟った現在の中年や当時傍観していてIdolに
興味を示さなかった現在の中年世代(日本人口の多くの割合を占める世代)を、30年の時を超えて再度そのIdol分野へ引き込み、
それに伴ってその子供世代にまで魅力を訴求することができたために、特定世代からの集中した支持を得てはいなくても、
支持の世代合計は相当大きなものになったということができると思います。
 
こうして親子で応援したい歌手として認知されるためには、その歌手のキャラクターはもちろん重要ですが、
楽曲にも大衆性が必要になります。KARAの日本デビュー曲Mr.でHipDanceを、JetcoasterLoveでペンギンDanceを
GOGO SummerでKARAPARAダンスを披露し、そのダンスに名称を付けて一緒に踊りたくなるダンスを広めました。
HipDanceは正確に真似しようとすると難易度の高いものですが、やってみるだけならだれでもやってみたくなります。
こうしてKARAの位置づけは、特定のアニメファンを対象としたマニアックなアニメではなく、
「ドラえもん」や「サザエさん」のような親子で楽しめるアニメのような存在になったということです。
これが何を意味するかというと、そして視聴者が特定の世代やマニアに偏っていないアニメや番組は長寿番組に
なっており、KARAが定期的な日本活動をやめない限りは長寿グループとして日本で人気を得続けることができると思います。
Idolは一定年齢に達すると引退などという定説を打ち破ってKARAには活動を続けてもらいたいと願います。
  • 트위터
  • 페이스북
Pray for Korea




처음  1  2  3


COMMENT
정성어린 글 감사합니다. 동감입니다 ^^
12-07-31 01:01:37
 
정말 감탄하내요..
12-07-31 13:26:06
 
잘 봤습니다. 사랑과 정성이 가득한 글이네요~
12-07-31 16:12:14
정말 좋은 글입니다.
세밀한 분석과 문장으로 정리하는 능력이 뛰어나시군요!

감사합니다^^
12-08-01 01:08:50
 
엄청난 글입니다 정말.. 잘 읽었습니다.

그렇군요.. 왜 어필할 수 있는가.. 하면 향수는 있되 마케팅임을 이젠 알아버려서 그 향수만으로는 되지 않는데
마케팅의 흔적이 없는 순수함을 처음 접하고는 과거의 그 향수에 마음껏 빠져버리게 되는 것이었군요.

그리고 도라에몽이나 사자에상과 같은 저변 확보는 장수로 이어진다라고 하는 부분도 흐뭇하네요..
12-08-05 15:58:27


처음  1  2  3


 
 

Total 143,83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잡담] 제가 카라를 좋아하는 이유 10,000 가지 중 하나. (57) 국민여신박규리 08-02 2259 56
[인증/후기] <장옥정, 사랑에 살다> 서포트 후기 (61) 서포트관리자 06-28 5233 55
[팬메이드] 進撃のKARA (진격의 거인 패러디) (35) 식용유 06-13 2135 55
[인증/후기] 오사카 이벤트 후기 (67) Kogoro 04-08 3509 54
[공지] 카라게시판 방향성투표 결과발표 및 관련공지 (80) 운영자 07-07 5026 53
[인증/후기] [대구팬싸후기] 이제부터 저는 일본카밀리아 되겠습니다. 하라덕분이랄까, (168) 더기 09-14 5179 53
[직찍] Happy Birthday to Miss Ham picture. (60) HirochinCo 07-24 3369 53
[잡담] 샤베쿠리 007 (2 번째 출연) 일본인 관점의 고찰 / しゃべくり007(2回目出演)日本人視点の考察 (49) Kogoro 07-19 3164 53
[카라작성글] 한승연, 카게 2주년 기념 축하-눈팅인증 (138) 버드 04-15 3193 52
[플짤/움짤] Karasia Player~! (43) 기적하라 07-27 4039 52
[해외영상] KARA The Animation staring Nicole (51) Asanama 03-10 2624 51
[카라작성글] [트윗배달] 니콜 트윗 (23:06) [+日本語, English Translation] (102) 햄앓이 10-06 4945 50
[잡담] 임팩트있는 일카밀의 한마디. (36) 거믄날개 01-08 1811 50
[잡담] nicole birthday (42) wooz 10-07 1707 49
[잡담] 저는 여전히 새멤버 반대이고 앞으로도 새멤버는 존재 자체를 절대로 인정하지 않을겁니다 (2) 동네인 07-01 1503 48
[인증/후기] 오사카 카밀의 오사카 공연 후기 (91) Kogoro 10-26 10377 47
[잡담] 카라시아 투어를 통해 본 카라의 콘서트는...? 축제다~!! (확장판) (46) 석이 05-29 5948 47
[잡담] 문화의 가교란 이런 것이잖아요 (40) Kogoro 05-26 2329 47
[이벤트] 6주년 축하합니다。 (43) HirochinCo 03-29 1634 47
[해외영상] KARA The Animation staring Jiyoung (36) Asanama 03-10 2177 47
[잡담] 직캠러와 쇼부치는 중... (19) 푸르릉 01-09 1653 47
[번역] [바이두-카라게시판] 니콜MV Lost (feat. 2AM 진운) (13) 사람안의하늘 09-03 2494 47
[인증/후기] 푸르릉의 후쿠오카 카라시아 후기 #2 (58) 푸르릉 05-03 1888 46
[잡담] 일본의 인구구조와 과거의 Idol붐 관점에서의 KARA인기 -30년의 때를 넘어- (45) Kogoro 07-29 4534 46
[팬메이드] [카라툰] 4화. 뭐하는 곳이지? (75) 일코중무장 07-14 3138 46
[공지] 조금 걱정되는 점이 있어 글을 남깁니다. (52) 커뮤니티관리자 05-02 2751 45
[인증/후기] 오사카 뵨네와 가고시마 뵨네 (95) arisan 04-08 2891 45
[인증/후기] 2013/03/19 박규리양 드라마『네일샵 파리스』서포트 후기 1인칭 Ver. (스압주의) (120) 하로하로 03-22 2636 45
[플짤/움짤] 여러분, 도쿄돔입니다! 아..아니...규리입니다 ^^; (53) 아름다운미리내 01-08 5114 45
[번역] 카라팬의 마음을 100% 반영한 일본 아저씨 팬의 절절한 글입니다. (대박 공감글이니 베스트 보내주셈 ㅋㅋ… (80) 신상불명 05-19 3475 45
[인증/후기] 23일 오사카 콘서트 풍경 (54) 랄랄라찌 10-27 3431 44
[국내영상] KARA(카라) - 숙녀가 못 돼 (Damaged Lady) M/V Trailer (3rd Teaser) (76) Kamiliakara 08-30 4222 44
[잡담] . (54) Beethoven 07-25 1673 44
[인증/후기] 영화 감상 감상문 Karasia in Seoul -3D- reported by Miracle5 in 4D! Vol.1 (32) Miracle5 07-13 3042 44
[팬메이드] 카라 게시판 공인(?) 소식지 쉴드 10호. (69) 식용유 06-01 1879 44
<<  1  2  3  4  5  6  7  8  9  10  >  >>




★ 2020년 4월 6일 월요일 08: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