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2-09-25 20:47
[잡담] 오사카인에게서 본 “식신보이즈” 오사카 편
 글쓴이 : Kogoro
조회 : 3,622   추천 : 31  
 글주소 : http://karaboard.com/385091
오사카 살고 있으므로, 프로그램 특히 재미있었습니다.
KARA 오사카에게 친밀감 있는 통천각 부근에서,
오사카 방언 구사하면서 말하므로, 프로그램 가장 즐긴 일본인 한사람입니다.
오사카 사는 KARA 얼마 프로그램 재미있게 보았는 전하고네요.
프로그램 KARA 지지 보다강고하게 했다 말할 수 있습니다 ㅎㅎㅎ
보다 가깝게 느껴졌습니다.
私は大阪に住んでいるので、この番組は特におもしろかったです。
KARAが大阪人に親しみのある“通天閣”とその付近で、
大阪の方言を駆使しながら話すので、この番組を最も楽しんだ日本人の一人です。
大阪に住むKARAファンがどれだけこの番組をおもしろく見たかお伝えしたいですね。
この番組がKARAへの支持をより強固にしたとも言えます(笑)
より身近に感じられました。
 
 
 
첫머리부터 오사카 방언 연호 ㅋㅋㅋ
하나의 예 제시하 “おおきに(오오키니) “ありがとう=고맙다 오사카 방언입니다.
폭포인 것 같이 오사카 방언 연호해서 처음부터 마음을 사로잡았습니다.
冒頭から大阪の方言を連呼ww
例を一つ挙げれば、“おおきに”は“ありがとう”の大阪方言です。
滝のように大阪方言を連呼して最初から私の心を捉えました。
 
 
 
 
“なんでやねん(난데야넨) 같습니다 최후에
“やねん(야넨)” or “ねん(넨)”에서 끝나는 적이 많은 오사카사투리 특징입니다.
이것 Nicole 좋아해이라고 오사카 방언으로 하고 있습니다.
Nicole 말하 왠지 모르게 특히 기쁘네요.
なんでやねん”も同様ですが最後が
“やねん” or “ねん”で終わることが多いのが大阪方言の特徴です。
これはNicoleが“好きだよ”と大阪方言で言っています。
Nicoleが言うとなぜか特にうれしいですね。
 
 
 
 
이것 하이레벨 슬랭입니다. ㅋㅋㅋ
“うまい=맛있어 발음 갈아 넣고 있는 것입니다.
한국어 말하면 맛있어 “어맛있 변화시키는 것 같은 느낌입니다. 
これはハイレベルのスラングです。(笑)
“うまい”の発音順を入れ替えてるんです。
韓国語で言えば“맛있어”を“어맛있”へ変化させるような感じです。
 
 
 
“めっちゃウマいやん” =굉장히 맛있어요” 오사카 방언입니다.
Hara 표현 프로그램 에서 몇번이나 사용하네요. 게다가 말씨 굉장하게 귀엽다^^
마음에 든 몇번이나 사용하는, Hara 좋은 부분입니다.
「めっちゃウマいやん」=「すごくおいしいね」の大阪方言です。
Haraはこの表現を番組の中で何度も使いますね。しかも言い方がすごくかわいい^^
気に入った言葉は何度も使うのがHaraの良い部分です。
 
 
 
 
한국어에서 세는 방법 2종류 네요?
“일 이 삼”  “하나 둘 셋”
일본어 2종류 있는 것입니다.
인원수, 개수 나타낼 이것명”마리” 장” 적절하게 붙이지 않으면 안되는 같습니다.
영어인 것 같이 one two three 아닙니다.
이것 입장권 영상입니다 KARA 일본어 고생 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
韓国語では数の数え方に2種類ありますね?
“いち に さん” “ひとつ ふたつ みっつ”
日本語も2種類あるんです。
人数、個数を表すときなどはこれに“人” “匹” “枚”などを適切に付けなければならないのも同じです。
英語みたいにone two threeだけじゃないんです。
これは入場券を買うときの映像ですがKARAが日本語で苦労した部分と思います。
 
 

 
Seungyeon “男だな! = 남자이구나!”  ㅋㅋㅋ
 
“男だ이라도 충분합니다, 직후 “な 붙이는 으로 재미있음 배증되는 것입니다.
붙이는 으로 감탄이라든가 감격 강조 표현 되는 것입니다.
 (이것 오사카 방언 아닙니다. )
게다가 Seungyeon 조금 신장시키는 발음 하고 있습니다.
더욱 감탄 감격 정도 늘어납니다. Seungyeon 속어표현, 감정표현 일본어 입니다.
 
“男だ”だけでも十分なのですが、直後に“な”を付けることで面白さが倍増するんです。
“な”を付けることで“感心”とか“感激”を強調した表現になるんです。
(これは大阪方言ではないです。)
しかもSeungyeonはこの“な”を少し伸長させる発音をしています。
さらに“感心” “感激”の度合いが増します。Seungyeonは俗語表現、感情表現の日本語の神です。
 
 
 
 
“カメラさえも見なくなった = 카메라마저 지 않게 되었다.”
 
먹는 몰두해서 수록 잊고 있을 것 같습니다.
KARA 가장 빛나고 있는 순간네요. ㅎㅎㅎ
食べることに夢中になって収録中であることを忘れているかのようです。
KARAが最も輝いている瞬間ですね(笑)
 
 
 
 
Gyuri 먹는 빠르다.
마시고?이라고 말해지고 있네요.ㅎㅎㅎ
Gyuri 가장 달콤한 음식물 좋아합?
Gyuriは食べるのが早い。
“飲んでるの?”と言われてますね。(笑)
Gyuriが最も甘い食べ物が好きなんでしょうか。
 
 
 
 
탄산음료 셰이크 ㅋㅋㅋㅋㅋㅋ
누구나 네요?
炭酸飲料をシェイクwww
誰でもやったことありますよね?
 
 
 
 
오버 리액션 ㅋㅋㅋ
어느 것 정도 지독한 통천각 가면 1 마셔 보아.
オーバーリアクションww
どれほどひどい味なのか通天閣に行ったら一回飲んでみますよ。
 
 
 
“これ罰ゲームじゃない? = 이것은 벌칙 게임 아냐?”
재미있다.ㅎㅎㅎ  Jiyoung센스 발군입니다.
웃어버리는 장면 매우 많습니다.
おもしろいww Jiyoungセンス抜群です。
笑ってしまう場面がとても多いです。
 
 
 
 
구시카쓰가 나오는 것을 기다리고 있는 사이, 모두가 양배추를 먹고 있습니다.
이해가 가요. 가만히 기다리고 있을 수 없는 것이네요.
눈앞에서 구시카쓰를 만들고 있는 것을 보고 있으면 기다리고 있는 사이,
무엇인가를 입에 넣고 싶어져요.
串カツが出てくるのを待っている間、皆がキャベツを食べています。
理解できますよ。じっと待っていられないんだね。
目の前で串カツを作っているのを見てると待っている間、
何かを口に入れたくなるんですよ。
 
 
 
 
공용 용기 들어간 소스 공동으로 사용하므로 소스 담그는,
구시카쓰 1마다 1라고 하는 암묵적인 있습니다.
“2度づけ禁止 = 2 담가 금지이라고 하는 표어 있습니다.
共用の容器に入ったソースを共同で使うのでソースに浸けるのは、
串カツ1本ごとに1回という暗黙のルールがあります。
“2度づけ禁止”という標語もあります。


 
“ホンマ” ... “ほんとう = 정말 오사카 방언입니다.
Gyuri 의도 이것 정말로 맛있어이라고 하는 의미 생각합니다. 
“ホンマ”...“ほんとう”の大阪方言です。
Gyuriの意図は“これは本当に美味しいよ”という意味だと思います。
 
 
 
 
Jiyoung “サクサク(사쿠사쿠)이라고 하는 의태어 사용해서 구시카쓰 리뷰하고 있습니다.
스넥 과자 연상하면 좋다 생각합니다.
Jiyoung 이전 일본 다른 프로그램에서 의태어, 의성어
흥미 있다라고 말하고 있었으므로 많이 알고 있는 것이지요.
Jiyoungが“サクサク”という擬態語を使って串カツをレビューしています。
スナック菓子を連想すればいいと思います。
Jiyoungは以前に日本の他の番組で“擬態語,擬声語”に
興味があると言っていたのでたくさん知っているんでしょうね。
 
 
 
“マシソヨ(맛있어요)” + “やん(얀)”
“やん(얀)”도 오사카 방언입니다.
한국어를 모르겠습니다만, 번역기를 사용할 때에 구어 표현을 하면 최후가 “요”이 되는 적이 많으므로,
한국어의 구어의 최후의 “요” 닮아 닮아 있다고 생각하면 좋다고 생각합니다. 그 오사카 방언 버전입니다.
Seungyeon 드디어 한국어 일본어 섞은 개그까지 말하기 시작했습니다. ㅋㅋㅋ
“マシソヨ” + “やん”
“やん”も大阪方言です。
韓国語を分かりませんが、翻訳機を使うときに口語表現をすると最後が“요”となることが多いので、
韓国語の話し言葉の最後の“요”に似ていると思えばいいと思います。その大阪方言バージョンです。
Seungyeonはとうとう韓国語と日本語を混ぜたギャグまで言い始めました(笑)
 
 
 
 
“Nicole 카운터 어울리네요.”
“ニコルちゃん カウンターが似合うね”
 
 
하긴
確かに
 
 
 
KARA가 일본어 대단히 능숙해져서 멋대로 로케 진행하는 ...”
“KARAが日本語上手くなりすぎて勝手にロケ進める...”
 
 
하긴
일본인이라든가 통역 지 않아 자기들것만으로 일본 관광할 수 있어.
Hara 가고 싶다라고 말하고 있었던 오사카 수족관 가이유칸, 좋으면 안내 ㅎㅎㅎ
얼마 안된 추가 요금으로 가이드 붙어서 백그라운드까지 안내 주시기 때문에 추천.
確かに
日本人とか通訳がいなくても自分たちだけで日本の観光できますよ。
Haraが行きたいと言っていた大阪の水族館 “海遊館”、よろしければ私が案内しますよ(笑)
わずかな追加料金でガイドのかたが付いてバックグラウンドまで案内してもらえるからお勧め。


 
 

한사람 한사람 순서대로 리뷰하지 않으 안되는데도
모두 자신 먹는 밖에 생각하고지 않네요. ㅎㅎㅎ
한사람씩이에요라고 해지....
一人一人が順にレビューしないといけないのに
皆自分が食べることしか考えてないですね。
“一人ずつだよ”と言われると....
 
 
 
 
“なんで~? = 왜~?” 불만 말하는 Hara ㅎㅎㅎ
なんで~?  不満を言うHara (笑)
 

웃음 끊어지지 않는 프로그램이었네요.
오사카 있어서 이것 최강인 영상일지도 모르겠습니다.
한번 더 보아 최고이었습니다.
재미있는 장면 그 외에도 있습니다, 졸려졌으므로 끝납니다 ^^;
笑いが絶えない番組でしたね。
大阪のファンにとってはこれが最強の神映像かもしれません。
もう一度見ても最高でした。
おもしろい場面は他にもありますが、眠くなったので終わります ^^;
 
 
 
 
이 수록의 직후, KARA는 “요시모토 새희극”에 출연한 것이네요.
요시모토 새희극을 공연하고 있는 “난바 그라운드 풍류(통칭NGK)”은
통천각으로부터 도보로 30분정도이므로 그다지 멀지 않습니다.
NGK에 향하는 도중에는 전기기기, CD/DVD, 애니메이션 상품, 프라모델,
TV게임등의 가게가 줄지어 서는 “덴덴타운”이 있습니다.
오사카 버전의 아키하바라이네요.
또, NGK부근은 오사카내에서 유수한 번화상가이기 때문에, 음식, 쇼핑,
영화관, 어뮤즈먼트의 가게가 무수하게 있습니다.
아마 요전에의 소이카라이벤토도 그 부근에서 개최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오사카를 방문하는 기회가 있으면, KARA의 궤적을 쫓아 보는 것도 좋을지도 모르겠는데요.
 
この収録の直後、KARAは“吉本新喜劇”に出演したんですね。
吉本新喜劇を公演している“なんばグランド花月(通称NGK)”は
通天閣から徒歩で30分程度なのでそれほど遠くないです。
NGKへ向かう途中には電気機器、CD/DVD、アニメグッズ、プラモデル、
TVゲームなどの店が立ち並ぶ“でんでんタウン”があります。
大阪バージョンの秋葉原ですね。
また、NGK付近は大阪内で有数の繁華街ですから、飲食、ショッピング、
映画館、アミューズメントの店が無数にあります。
おそらく先日のソイカライベントもその付近で開催されたと思います。
大阪を訪れる機会があれば、KARAの軌跡を追ってみるのもいいかもしれませんよ。
 
 
 
통천각

 
덴덴타운
 
 
 
NGK
 

 
 


 
  • 트위터
  • 페이스북
Pray for Korea




 1  2  맨끝


COMMENT
음~ 역시 이런걸 보고 있으면 여행이 가보고 싶네!!!
12-09-25 20:52:27
잘읽었습니다 ㅎㅎㅎ 재미있네요 ㅎㅎ
Kogoro님의 실제 모습이 궁금해지는데요?
12-09-25 20:56:17
 
이때 활동 넘 좋았어요...^^
12-09-25 20:57:53
정말 재미있게 봤었던 프로그램 이네요 ㅎㅎㅎ
12-09-25 21:05:18
호호 자세한 설명 감사합니다~
Kogoro님의 글을 읽을 때 마다 꼭 한번 일본에 가보고 싶어 지네요..  ^^

ほほ詳細な説明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
Kogoroさんの文を読むたびに、ぜひ一度日本に行ってたくなりますね。 ^^
12-09-25 21:08:33
 
저 프로그램 기억이 새롭고 KARA도 즐거운 시간을 보냈었죠.^0^

そのプログラム記憶が新しくKARAも楽しい時間を過ごしましたよ。^0^
12-09-25 21:10:34
 
아... 또 보고싶어진다... -_-;;;
12-09-25 21:11:30
Mr. Kogoro, please write about "Vienna sausage and Magic Marker" when you awake. (^-^)
잠이 깨면 ”윈나 소세지 와 매직 펜” 에 대해서도 써 주십시오.
12-09-25 21:12:49
     
한국에서는, Vienna sausage=윈나? Magic Marker=매직? 말합니까?
12-09-25 22:18:41
          
 
in korea, Vienna sausageをワィンナ-とは言いません but Magic Markerは マジックと言います.
12-09-26 14:29:48
               
Oh, so?
Hara made a pun with "Vienna sausage" in this program.
She's amazing!
아, 그렇습니까?
에서도, 하라 는 소세지에서 말장난을 했습니다.
그녀는 굉장하네요!
12-09-26 20:27:14
정성스런 후기 잘 읽었습니다.

이번 일본활동에서도 카라가 오사카에서 방송했으면 좋겠네요..
12-09-25 21:16:03
맛있어요 얀 할 때 얀이 뭔가 궁금했는데 님 덕분에 알게됏네요. 글 잘 읽었습니다.
12-09-25 21:35:09
Hara shined and be looked so cute by this program.
Some jokes like "Parfait is a drinks for Gyuri" was came out also.

이 프로그램에서는 하라 가 빛나고 있었네요.
그녀는 매우 귀여웠습니다.
규리 에는 파르페는 마실 것,이라고 하는 농담도 있었습니다.
12-09-25 22:40:26
 
大阪はいつか訪問するとKARAの足跡をたどってみたい。
放送と複数文等であまりにも慣れてきた大阪の街とレストランです。 (笑)

오사카는 언젠가 방문하면 카라의 발자취를 따라가 보고 싶어요.
방송과 여러 글들로 너무나 익숙해진 오사카 거리와 음식점입니다. ㅎㅎ
12-09-25 23:35:43
이런 프로그램 또 나왔으면 좋겠네요~
12-09-26 00:42:35
     
Yes, I'm looking forward too.
글쎄요. 또 이런 프로그램을 보고 싶네요.
12-09-26 01:02:32
 
寝る前にもう一度おさらいを決定しました。
Kogoroさんの記事を見れば復習するしかないですね。^^

자기 전에 다시 복습을 결정했습니다.
Kogoro님 글을 보면 복습 할 수 밖에 없군요. ^^
12-09-26 01:05:25
大阪方言に対する詳しい説明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     

오사카 방언에 대한 자세한 설명 감사합니다...^^
12-09-26 01:10:58
많이 돌아다녀본 거리들이네요..ㅎㅎㅎ
12-09-26 08:08:06


 1  2  맨끝


 
 

Total 143,60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잡담] 오사카인에게서 본 “식신보이즈” 오사카 편 (26) Kogoro 09-25 3623 31
[잡담] 제가 생각하는 출동글의 원칙. (부제: 출동글, 이렇게 올려 주십사....) (19) 아름다운미리내 09-12 1899 31
[잡담] 일본의가요 프로그램에서 KARA의 취급 방법 / 日本の歌謡番組でのKARAの取り扱い方 (21) Kogoro 08-05 2550 31
[잡담] 이제 와서이지만 ... KARASIA 오사카 공연보고 (15) Kogoro 07-08 2414 31
[번역] 일블로그 소소한 카라이야기 8 (36) 사마엘 05-18 4867 31
[팬메이드] 카라 아이들이 너무 자랑스럽네요~ ^-^ (33) 무지개참치 05-17 2044 31
[카라작성글] [트윗배달] 박규리 트윗 (12:35) (44) 카밀특별시 05-12 2682 30
[잡담] 카라게시판 "댓글"의 힘 (77) Kogoro 03-24 2236 30
[팬메이드] 여자만화구두.. 스릴러 버젼.. (33) 식용유 02-15 2253 30
[카라이야기] 카라 찬양할 때 사용할 수 있는 정보들을 모아봤습니다.ㅎㅎ (카라가 더 좋아지는 글) (41) 이퓨 01-19 4365 30
[공지] 재계약 관련 공지 (47) 커뮤니티관리자 01-15 5549 30
[잡담] Honey가 왜 저희 일본 카밀들에게 특별한 느낌이 있을까 (47) Kogoro 12-22 2427 30
[잡담] 혹시 요즘 일본 보도로 피폐하신 분들께 (31) Kogoro 11-29 2236 30
[인증/후기] 고베 마지막 공연 후기 vol.2 (26) Kogoro 11-27 2763 30
[번역] 고베 KARASIA의 감상 (43) arisan 11-26 2487 30
[번역] 후쿠이의 편의점에서 우연히 카라를 만났다 (35) Kogoro 11-19 4482 30
[공지] 131023 카라게시판 오사카 콘서트 서프라이즈 이벤트 (KARA..ing) 보고. (46) 복습관리자 10-24 3893 30
[팬메이드] 몸풀기 영상 - 지금 전하고 싶은말 (With 매튜킴) (56) 햄앓이 10-20 2529 30
[인증/후기] 후쿠오카 KARASIA 2일째 (기적은 일어났다) (62) ozma1102 10-19 3083 30
[잡담] 답답하세요? (35) 아름다운미리내 09-03 1367 30
[번역] 130823 "오리스타" 스캔과 번역 (33) Kogoro 08-23 2784 30
[국내영상] KARA(카라) - 둘 중에 하나(Runaway) Music Video (40) 버드 08-21 3569 30
[잡담] KARA응원의 개인 사이트를 만들었습니다.- karaloveonly.com - (50) KARALOVEONLY 08-19 1823 30
[인증/후기] Miracle5 1st Korea Tour 2013 "MIRACLEA" Vol.10 : URAKAGE촬영대 (61) Miracle5 08-17 2164 30
[잡담] 韓 -日 4집 정규앨범 대박기원 / KARA를 좋아하는 건.. (25) 대져 08-13 1796 30
[인증/후기] 늦었지만 일본여행 다녀온 후기 써봅니다. (53) 무지개참치 08-11 5940 30
[잡담] 첫글이지만 고생하시는 분들께 힘내셨으면 해서.... (23) tune 08-10 1179 30
[인증/후기] 6.15 KAMILIA DAY 팬미팅 아주 간단한 후기 (77) 무지개참치 06-16 3310 30
[번역] KARA 일본적인 "Kawaii - 카와이(귀여움)"의 심금을 울리는 목소리의 비밀 (30) 신상불명 06-08 3324 30
[잡담] 안녕하세요 ☞☜ 처음글써보는여덕입미당.. (51) 예차뉘 05-26 1568 30
[사진/캡쳐] 일본팬이신 HAMILIA 님께서 카라게시판 이벤트를 위해 BBHD앨범을 제공해 주셨습니다. (39) 무지개참치 05-03 3785 30
[플짤/움짤] 나 애인있어! (36) 아름다운미리내 01-03 3038 30
[잡담] 또다른 도약 (32) 게으리 01-29 1705 30
[번역] KARASIA 도쿄돔과 일본의 카라팬 소모임 (팀 : 5KARAto 편) (22) 소나기13 01-22 2003 30
[인증/후기] 2박 3일 도쿄돔 원정!![※도쿄돔양과는 관계가 없습니다.※] (30) 초귤 01-08 1659 30
<<  1  2  3  4  5  6  7  8  9  10  >  >>




★ 2020년 1월 20일 월요일 12: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