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2-10-09 17:17
[잡담] 옛날의 KARA를 모르는 일본인에게서 ∼도쿄돔에 이르기까지 ∼
 글쓴이 : Kogoro
조회 : 4,122   추천 : 34  
 글주소 : http://karaboard.com/410227
알고 있는 초기 KARA, 한국 여러분에게 비교하면, 지극히 일부밖에 모르겠습니다.
2010까지 KARA 존재조차 모르기 때문에 ...


KARA 처음에는 당연, 노래 댄스 좋아해서 시작한 가수라고 하는 직업.
에서도 좋아하는 일 하고지만, 직업 이상, 역시 명확한 결과 원한다.
그리고 주변에서 요구되는 대강 결과.
이것 일반적인 사회 사람 조금도 변하지 않는다.
결과 내기 위해서 사람들 무엇 하는 것인?
대부분 경우 노력 계속하는 .

노력. 일회일회 그다지 어렵지 않지만, 계속하는 대단히 곤란.
크게 꽃이 핀다 하는 보증 확증 없는 것이기 때문에, 자신 하고 있는 무의미하게 끝나는 아닐,
처음부터 계속 방법 틀리는 아닌 것인라고 하는 불안 항상 계속해서 안는다.
기 때문에 빨리 결과 원해서 초조 불안 매일.
항상 눈앞에서, 보이거나 숨겨지거나 하는 헛걸음 수고한 보람이 없음이라고 하는 결과 자신 한계 느끼거나,
마음 접혀버려 좌절되는 사람 어느 것 정도 있을 것인가?
KARA 직전까지 것일 것이다.
이렇게 열심히 하고 있는데도 인정해 주시지 않는 것인라고.


에서도 그런 한가운데라도, 아무런 부담 없는 것 같은 미소 무대 선다.
그리고 결과 수반하지 않는 노력이나 과정 유일하게 인정해 주는 존재 .
결과 수반하지 않아 착실한 계속 알고 있는 한국 KARA 떠받치고,
떠받쳐 주는 기대 응하는 결과 내기 위해서 KARA 과정 모색하고, 계속 유지한다.

과정, 계속 가치 느껴 주시는 사람 없으면, 인간 마음 접혀버리는 .
처음에는 인원수 적었을 것이지만, 확실하게 존재했다.
기 때문에 보다좋은 결과 목표로 하고, 과정 계속 있었다.
KARA DNA 이중나선구조인 것 같이 서로 얽혀서 쌍방 서로 유지하는 의해.


에서도 과정 계속 더욱 어려워진 일본 진출.
견본 되는 선배 없다. 언어 문화 틀린다. 암야 콘텍트 렌즈 찾을 것 같은 상태.
무엇 어떻게 하면 걸즈 그룹 일본에서 결과 내놓을 수 있는 것인?
아마 아무에게도 모른다. 전례 되는 선배 없다. 당연 그녀들 없다.
이라면 자기들 있는 그대로 일본 부딪쳐 보는 수 밖에 없었다.
지만 단 하나, 엔터테이너로서 최고의 자질 인품 가지고 있었다.
우리들 일본 KARA 여명기 유지한다 하는 곡예 할 수 없었지만,
배어 나오는 인품 KARA 음악 끌린 이외, 다양한 끌려,
많은 음악 무엇 생각할 CD 사거나 콘서트 갔다.
그리고 수많은 기록 일본에서 수립했다.
그러나, 아마 KARA본인에게 실감 그다지 없다.
본인 아마, 특별한 지 않고 있다.
위업 이룰 수 있었던 것일 자기들 구체적으로 모른다.
아니 오히려, 모르기 때문에 위업 할 수 있었다.

외국에서 가수에게 대한 인상 정반대서 예상외인 차원에서,
게다가 첨단 둥근 화살 왠지 모르게 가슴 쏘아 쳐 일본 우리편으로 하고,
KARA 내년 도쿄돔 공연이라고 하는 최대의 위업을 성취한다.

도쿄돔 공연 성공을 기원하면서
 
 
 
 
私が知っている初期のKARAのことは、韓国のファンの方々に比べれば、ごく一部しか知りません。
2010年までKARAの存在すら知らなかったのですから...
 

KARAも最初は当然、歌やダンスが好きで始めた歌手という職業。
でも好きなことをやっているが、職業である以上は、やはり明確な“結果”も欲しい。
そして周りから求められるのは概ね“結果”のみ。
これは一般的な社会の人も何ら変わりない。
その“結果”を出すために人々は何をするのか。
ほとんどの場合は努力を継続すること。
 
努力。一回一回はそれほど難しくはないが、継続するのは非常に困難。
大きく花が開くという保証も確証もないのだから、自分のやっていることが無意味に終わるのではないか、
そもそも継続の方法が間違っているのではないのかという不安を常に抱え続ける。
だから早く結果が欲しくて焦燥と不安の毎日。
常に目の前で、見えたり隠れたりする“無駄足”“骨折り損”という結果に自分の限界を感じたり、
心が折れてしまい挫折する人がどれほどいるか。
KARAもその直前まで行ったんだろう。
こんなに頑張っているのになぜ認めてもらえないのかと。
 
でもそんな最中でも、何の負担もないような笑顔で舞台に立つ。
そして結果の伴わない努力や過程を唯一認めてくれる存在がファン。
結果が伴わなくても地道な継続を知っている韓国のファンはKARAを支え、
支えてくれるファンの期待に応える結果を出すためにKARAは過程を模索し、継続を維持する。
この“過程、継続”に価値を感じてくださる人がいなければ、人間の心は折れてしまうもの。
最初はその人数は少なかっただろうが、確実に存在した。
だからより良い結果を目指して、過程を継続することができた。
KARAとファンがDNAの二重螺旋構造みたいに絡み合って双方がお互いを支えることによって。
 

でもその過程と継続がさらに難しくなったのが日本進出。
見本となる先輩もいない。言語も文化も違う。闇夜にコンタクトレンズを探すみたいな状態。
何をどうやればガールズグループが日本で結果を出せるのか。
おそらく誰にもわからない。前例となる先輩もいない。当然彼女たちも知るはずもない。
であれば自分たちの“ありのまま”を日本にぶつけてみるしかなかった。
だがただ一つ、エンターテイナーとして最高の資質“人柄”を持っていた。

我々日本のファンはKARAの黎明期を支えるという芸当はできなかったが、
そのにじみ出る“人柄”にKARAの音楽に惹かれた以外の、多様な層も惹かれ、
たくさんの“非音楽層”が何を思ってかCDを買ったりコンサートに行った。
そして数々の記録を日本で打ち立てた。
しかし、おそらくKARA本人にはその実感があまりない。
本人たちはおそらく、特別なことをしていない。
なぜ偉業を成しえたのか自分たちも具体的には知らない。
いやむしろ、わからないから偉業を成し得た。
 
外国からの歌手に対する印象とは裏腹で予想外の次元からの、
しかも先端が丸い矢になぜか胸を射ぬかれた日本のファンを味方に付けて、
KARAは来年の東京ドーム公演という最大の偉業を成し遂げる。
 
 
~東京ドーム公演の大成功を祈りつつ~
  • 트위터
  • 페이스북
Pray for Korea

COMMENT
박수와 더불어 추천 날려드립니다 ㅎ
12-10-09 17:20
옛날의 카라라... 한국에서 높은 위상에 오르기까지 너무나도 산전수전을 다 겪었지요... 솔직히 그 것에 비하면 일본 진출 및 성공은 빠른 시간 안에 이루어 낸 것이지요... 물론 여기에는 일본 팬들의 열정적인 지지도 있었고... 그럼으로 이러한 열정과 지지만 있다면 도쿄돔 단독콘서트 대성공 할거라 믿습니다!
12-10-09 17:24
글솜씨가 좋으시네요~~
볼때마다 감탄합니다~~
카라에 대한 애정이 넘쳐나는것도 보이시고~~~
추천~~~
12-10-09 17:38
추천입니다!
12-10-09 17:44
 
카라 도쿄돔 콘서트 성공을 기원합니다..^^
12-10-09 17:56
과거의 카라 추억은 소중하지만, 그것이 특별한 것라고는 생각하지 않습니다..
언제나 지금이 가장 중요하지요..
현재 카라의 성공은 일본팬들의 열성적인 지지가 함께했기에 가능한 기적이었습니다.

카라아이들이 '고맙습니다'라고 말하는 것은 결코 거짓이 아닙니다.
충분히  Kogoro님과 여러 일카밀분들은 자랑스러워 하셔도 됩니다.
12-10-09 18:03
KARA와 팬이 DNA의 이중나선구조인 것 같이 서로 얽혀서 쌍방이 서로를 유지하는 것에 의해.
===> 명언(名言)이네요.
12-10-09 18:41
     
공감 백만개....(>ㅁ<)d
12-10-09 18:59
캬~~~ 달필이시네요, 추천 必 !!!
12-10-09 19:08
[암야에 콘텍트 렌즈를 찾을 것 같은 상태] 보통사람들은 아마 시도도 하지않고 포기할상황이겠지만...

아이들은 손과무릎에 피가나도 끝까지 포기하지않고 그것을 찾아낸거겠지요..

그래서 더 정이 가고 응원하고 싶고 그런가봅니다...

그나저나 코고로님은 글로 밥벌이를 하는분이 아닌가싶네요...

글솜씨가 예사가 아닙니다..^^
12-10-09 20:02
 
비쥬얼 & 인품 & 노래 이 셋중에 하나만 끌려도 전부에 반해 버리지요.
12-10-09 20:21
카라는 사람들 마음에 감동을 주었죠
12-10-09 20:26
돔공연 대성공을 진심 기원합니다.
12-10-09 20:33
또다른 시작이 되길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12-10-09 23:33
Kogoroさん、素敵な文章です。
感動しました。
Kogoro씨, 멋진 문장입니다.
감동했습니다.
12-10-09 23:58
정말 좋은 글 감사해요~~~
12-10-10 01:00
 
感動しました。
12-10-10 12:44
좋은 글 감사합니다.  언제나 좋아해주고 함께하는 존재가 팬이라는 걸 새삼 느끼게 되었습니다. ^^
나에게서의 카라의 존재는 평범해보이지만 결코 평범하지 않은 특별한 걸그룹 ^^
12-10-11 12:56
 
 

Total 143,35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잡담] 뒈~~~~~박 대박대박대박 (니콜 촬영 패러디) (59) 메인로고 07-06 2552 34
[인증/후기] 20130615 팬미팅 뒷풀이 메인로고님의 BBHD커버 (64) 이슬서너이 06-16 2096 34
[번역] 일본팬의 KARA 데뷔 6 년임에도 변함없는 인기의 비밀 (22) 신상불명 06-08 2738 34
[플짤/움짤] 130415 정오의 희망곡 구하라 카라게시판 인증.swf (33) ㅍㅍㅇㅎ 04-15 2553 34
[카라작성글] [트윗배달] 박규리 트윗 (10:25) (71) 하로하로 03-21 2577 34
[팬메이드] 어제의 칭찬댓글에 삘받은 초딩카밀의 역작 - Rock U - 올려봅니다~~~~ (33) nicorrrrri 02-13 1474 34
[번역] KARA를 사랑하는 모든 사람에게 (35) Ken3 02-09 1891 34
[팬메이드] 히로친사님의 멤버별 생일 일러스트를 보고 생각해 봅니다. (8개월만에 완성된 그림) (42) 무지개참치 01-26 6206 34
[번역] 2013 KARASIA 도쿄돔 콘서트 이모저모 (공연감상위주~) (16) 소나기13 01-08 2461 34
[인증/후기] 소망이의 도쿄돔 후기..! (38) 눈물빛소망 01-07 1981 34
[번역] 日本のカミルリア必読 (일 카밀분들 필독?) 카라 인터뷰 일본어 해석본 (40) 하라하라도찌세츠나이… 10-29 4421 34
[잡담] 옛날의 KARA를 모르는 일본인에게서 ∼도쿄돔에 이르기까지 ∼ (18) Kogoro 10-09 4123 34
[잡담] 박성우 만화가가 유명한 사람인가봐요? [박성우 화백님 인증 댓글 포함] (113) 거믄날개 09-25 3971 34
[잡담] 뉴센에게 헌정하오... (28) 직퀘 08-28 1501 34
[잡담] [카라툰]주말 여행에서... (58) 일코중무장 06-25 2766 34
[잡담] 펜보다 강한카라. (28) 라엘론 06-05 1688 34
[번역] 일본 아저씨팬의 차분하면서도 애정이 느껴지는 KARASIA 감상 후기입니다. (58) 신상불명 06-04 2872 34
[이벤트] 필리핀 카밀리아의 열정과 응원 (1080p) Happy 7th Anniversary to KARA! 0329 (60) Kamiliakara 03-27 2949 33
[플짤] 들었다 놨다 햄~ (47) 아름다운미리내 01-01 2611 33
[가입인사] 가입인사 드립니다. (116) 굽발 02-13 562 33
[공지] 카라게시판에서 준비한 하라양의 생일서폿!!! (39) 서포트관리자1 01-07 3476 33
[인증/후기] 13.11.7 동물농장후기. 다정다정하신승연언니♥ (28) 죽어도카라 11-08 2685 33
[인증/후기] 밑도끝도 없이 떠난 오사카 여행(불운+막장+스압) (31) 콜오브뷰티 11-05 2955 33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처음으로 글 씁니다. (87) 여름 09-07 1442 33
[플짤] 2013 드라마 어워즈 - 숙녀가 못 돼 Cut (영상 교체) (55) 강지영구하라 09-05 3240 33
[국내영상] 카라 미리듣기 유투브 카라 4th Album "Full Bloom" (31) ultraman88 08-29 2742 33
[인증/후기] 영화 감상 감상문 Karasia in Seoul -3D- reported by Miracle5 in 4D! Vol.3 (38) Miracle5 07-14 3395 33
[번역] 파란폭소 - rei릴 자막 작업 일단 완료 하였습니다 (36) 하트바다 04-08 1624 33
[커버] 원하시던데로... way 창작안무 입니다... ㅎㅎ (30) 현이두리 01-20 1351 33
[인증/후기] 더기스타일 참전기: (마지막 후기편) 콘서트를 본뒤,, 느꼈던,, 6가지 감정들,,, (52) 더기 01-11 1471 33
[플짤/움짤] [공익광고] 2013년에도 카라와 함께 하세요. (32) 식용유 01-10 1819 33
[인증/후기] 3시간에 걸친 도쿄돔 후기요~ (52) 햄승천하 01-07 2829 33
[잡담] 안녕하세요. 처음으로 공연후기 남겨보네요. US Irvine SBS super concert 2012 (37) 카라여신 11-12 2076 33
[잡담] KARA STAR INTERVIEW JAPANESE TRANSLATION (74) arisan 11-04 6131 33
[번역] [번역]카라팬 남편을 위해 동방팬 아내가 카라음반을 구입!!! (일본 중년부부 이야기) (24) 소나기13 09-11 1977 33
<<  1  2  3  4  5  6  7  8  9  10  >  >>


★ 2019년 11월 14일 목요일 22:00 최종변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