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2-04-24 17:58
[번역] 심심 할때 읽어 보는 승연이 응원스레드 글
 글쓴이 : deeppink
조회 : 2,665   추천 : 29  
 글주소 : http://karaboard.com/45738

 
제가 승연 스레드를 번역한 이유는
진짜로 잠복기를 거치고 나 역시 슨슨병에 걸려 있었는데
그 이야기를 여기 스레드에서 재현 하더군요.
 
저는 한승연 연대기로 인해
사실상 카라팬이 되었죠.
 
작년 이맘때 승연이 스레드 편집입니다.
어느 사이트에서 올렸지만 다 날라가서 재작업 했음
 
재미있었다면 추천이라도 ㅋ;
클릭질 한번이 귀찮은가...
 
재작업 했음 복사글이 아니어요.
 
 
PrWPzISb
승연이 귀엽지 않다고 생각하는 녀석은 어떻게 생각해?

bXSoKhIR
>>PrWPzISb
그 귀여움을 모르는 녀석들은 인생을 손해보고 있는거야
미적 감각이 좁은 것이지.
우리들 같이 시야가 넓은
사람 밖에 그 귀여움 모르는 거겠지,
슬픈 인간인거야

mpzqL0y3
기호는 사람마다 각자 다르긴 하지
그렇지만 실제로는 질투가 많다고 생각하지만
미인형 아니라고 한다면 모를까,
귀엽지 않다고 생각 한다는건 이해할 수 없다
 
mpzqL0y3
여자의 경우는 100 % 질투 겠지
남자의 경우는 정말로 이해 불능
승연보다 귀여운 얼굴은 세상에 없다고 생각 하니까
이 귀여움을 모르는 놈은 불쌍하다고 밖에 말할 수 없다

6dcng7zP
누가 뭐라고 말하건
승연은 나만의 것이다
항상 나를보고 미소 짓고있다

미안 중증이므로 통원 중입니다

os1KYJKX
승연은 이해할 수 없을 정도로 귀여운거 같아요.

9d8daoJZ
근심이 없는 만면의 미소가 있는 여자아이는 승연 밖에 없다
일본의 아이돌 중에 저런 미소가 있는 애는 본 적이 없어

 + / TV6l / m
눈이 포인트 일까
검은 자위가 크고 눈의 표정이 다양하고
항상 살아있는 느낌이 전해져 온다

xMT2aBHU
승연의 귀여움은 정말 중독성이 높아
마음속에 승연이 정착하여 버린 것 같다

aS3FmjSd
1. 처음에는 슨슨의 얼굴이 좋아졌다.
2. 다음은 곧은 마음이 좋아졌다.
3. 그 다음은 의외성이 있는 행동이 좋아졌다.
4. 얼굴뿐만 아니라 춤도 보게 되었다.
5. 망상이 심해졌다.
지금은 슨슨 없이는 살 수 없다

6LNjHVJL
승연의 귀여움은 컨트롤이 되질 않는다.
다른 아이돌과 아티스트는 관상용으로서,
빠져들다가도 한편으론 냉정한 내 자신이 있었다.
하지만 승연은 정말 정신이 흐트러져 버리게 된다.

AtDWbk3l
승연이를 보면 상냥한 기분이 되어버려
 
3RhWna7t
오늘도 슨슨
내일도 슨슨
슨슨을 생각하지 않는 날이 없어

NJmvy8if
승연의 귀여움은 특별 해요
비교 대상이 없을 정도

pOAuSHo4
슨슨 병이 드디어 진행하고있는 것 같다

MyRzDTNr
>>pOAuSHo4
치료는 불가능 하다는

P33xtf9s
승연의 귀여움은 속마음을 울려버려

/ DwVnjfA
마음이 정화되는 거야
 

KL9J4YMn
슨슨 부족으로 괴로워
 
O7E5tNNY
왜 이렇게 신경이 쓰이는 걸까?
이것이 슨슨 질환이라는 건가?

biRtV2Pm
슨슨이 꿈에 나타났으면...
 
b1gJe/WN
슨슨의 귀여움은 너무해.
하라가 밀착하고 싶어하는 것도 무리는 아니야.

bh1K + ktq
이렇게 마음을 빼앗긴 적은 없었어.
아이돌에 빠지다니, 그리고 이런 상태가 되버렸어

KeNckOi
최근 승연이 너무 신경쓰여서 평소 생활 속에서 멍하게 되버릴 때가 있다
완전히 승연의 매력에 빠져버렸어.
이건 완전히 병인거야
 
6N + Y077d
나를 제외하고 모든 남자는 승연이가 추남이라고 생각하고 있으면 좋겠다 
그러면 슨슨은 나의 것이 되겠지 

5IGmvJ2I
20 대 후반에 접어들고 아이돌에 빠져버린 내가 제정신인가?
라고 생각했지만 이 스레드 보니 용기가 생겼음

9EJsdlNZ
나는 내년 40 세다 w

H7GE2j5t
저는 37 세입니다

enoKBawb
슨슨 질환의 발병률은 연령에 관계가 없음
예외도 있지만
슨슨 질환은 일반적으로 잠복기가 길지요

WVFht30P
아무것도 이상할 것은 없어
KARA는 아저씨 팬들도 많아

VYlycahV
슨슨 병은 아름다운 마음을 가진 사람이 발병하기 쉬운겁니다.

qFdD0KTt
상담할게 있습니다만.
슨슨이 꿈에 나와주지를 않습니다。。。

PywuqPc9
승연의 이상​​형의 남자가 되기 위해
선탠을 하지 않고 스타일을 좋게하기 위해서 근육 트레이닝을 시작했음.
왠지 몸매가 달라져서 기분이 좋다는.
목표로는 야마시타, 강동원, 김현중.

RWVM6CTi
승연이는 정말 엄청 귀엽다. 
내가 28 년 살아 오면서 이렇게 아이돌에 집착했던 적은 없었어요.
 
억지로 한가지 말하자면, 15 년 정도 전에 "히로스에 료코" 
하지만 승연 쪽이 단연 끌리고 노래도 댄스도 엄청 잘하니까.
아~, 최근 승연의 일이 머리에서 떠나지 않아서, 일도 손에 잡히지가 않아.

S7xnouoY
승연은 여러분들에게는 천사일지도 모르겠지만, 실은 내 아내입니다.
 
lFTTBM / u
오늘 아침에 꿈에서 슨슨을 안고 있었어
애절하고 행복한 시간이었어
슨슨의 온정을 그대로 느끼면서, 숨소리를 듣고 있었어
좋은 냄새가 나더군
잠에서 깨어나니 눈물이 나왔어.

YURfLdPH
>>lFTTBM / u
헐~ 뭐라고? 그건 정말 심한 슨슨 질환이네 w

9yzqari0
>>lFTTBM / u
부럽다
아직 꿈에 나와준 적이 없어
조언을 좀 해줘 w

WtnfekM9
>>lFTTBM / u
실제로 꿈에서 본 것은 아니지만, 그 마음 아픈 정도 만큼은 잘 안다.
승연의 귀여움은 특별한 감정을 불러 일으키는거야.

1GWoVYiu
이 스레드에 와서 나와 같은 병 상태의 사람들이 있다는 것을 알게되서 기쁘네요.

30년 이상 살아 오면서 지금까지 아이돌 이라든가 여성 탤런트에 빠진 것은
한번도 없었던 제 자신에게 지금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를
이 스레드에 와서 알려달라고 했었던.
 
그건 "슨슨 병"이라는것 같네요.
 
아이돌에 빠져버리다니 정말 위험하고 정말 재수 없는것 아닌가 하며
자책감에 휩싸여 있는 나를 이 스레드가 안심시켜 주었음.
 
참고로 2ch에 쓰는 것도 처음이고,
"모에"라는 것이 어떤 의미 인지도 잘은 모르는 저이지만
여러분 앞으로도 잘 부탁드립니다.
 

OCLSbufm
슨슨 질환의 사람은 모두
"왜 빠져버린거지"라고 생각하고 있어 대부분

7bRqWhn7
KARA로써 최초로 걸그룹에 빠졌다는 사람들이 꽤 있네요

슨슨 병동은 깊은 KAMILIA들이 많이 있는 좋은 스레드 입니다.
뭐 천천히 입원하고 가세요.
 

tq + Pc4pl
슨슨 질환은 분명 질병인데 기분은 나쁘지 않아

z3NO6X8s
여기 병원에는 좋은 사람이 많은 것 같네요

중병에 걸려있으면서도 모두들 즐기고 있네요
이것도 슨슨 덕분인가!

2g4dowCF
슨슨을 슨슨하고 싶어 나도
이 질병 어떻게 좀 해주세요 w
 

TPpwIJq4
>>2g4dowCF
그것은 다른 질병이겠지 w

lDX8J3hl
>>2g4dowCF
당신은 욘욘병 환자 분이군요 w
그쪽도 잠시 통원이 필요합니다 w
 

RNeZxDN4
슨슨이 너무 귀여워서 미칠 것만 같다
도토리 머리를 쓰다듬고 어루만지고 싶어

27Lza +4 J
우리들의 병든 모습을 슨슨에 들키면...

z7Qe4yfe
아마
"슨슨한다"
옳바르게 번역되지 않을꺼라고 생각합니다.

번역 말아줘요, 부탁합니다.
※ 욘욘질환과 난민판은 번역 하지 않음 걱정 안해도 됩니다. ㅋ
 
 

4HauYDg2
슨슨 병을 오로지 숨겨 왔던 억압에서 해방된 사람이 많아졌다.

LD2PErvV
월요일이 시작되었지만 슨슨을 생각하면서 이번주도 노력 하자!

nVbax0HY
슨슨은 유일무이한 존재지요.
이번주도 힘내자 슨슨

K6GPrruS
승연이를 너무 좋아해서 잠들 수가 없습니다.

XAWWxBGH
꿈을 꾸고 나서 말 하는 건 아니고
승연의 동영상 보는 것 만으로도 눈물이 나오게 되었어

NJHPmgCf
KARA가 태어난 것은 한국의 기적
승연이 태어난 것은 인류의 기적
슨슨 · · ·

3B4TGQ6T
슨스레 주민 들아, 너희들은 최고야.

같은 슨스레 사람으로서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모두 좋은 사람이야.
슨슨 환자중에 나쁜 놈은 없다. 아마도.
 

Fht391mU
>>3B4TGQ6T
슨슨은 천사이기 때문이야

gleAz6cI
승연을 좋아하는 감정이 심해져 30대 후반이지만, 결국 카밀리아에 들어갔다...
참고로 회원 번호는 10000 번 이상입니다만.
 
이 번호대면, 콘서트 팬클럽 선행도 경쟁 할수 밖에 없는가?
갑자기 돔에서 해주지 않을까.
 
 

TePjxvhk
오늘 여후배가 갑자기 고백을해서 놀랬었어
그런데 좋아하는 아이가 있어 라고 하고 거절했다
누구? 라고 물었지만, 승연이라고는 말할 수 없었어...
 

0TPA73Pz
>>TePjxvhk
방법이 잘못 됬네
좋아하는 아이가 있는 kara 라고 하며 거절 했어야지.
 

fN2q5lWv
분명히 슨슨이 마음속에 정착해 붙어 버리면 · · ·
괴로운 심정을 알 수있어
 

V0tvfBx6
>>TePjxvhk
그후배 귀여워?
 
 
TePjxvhk
>>V0tvfBx6
귀여운 편...이라고 생각하지만 승연이 초절정 너무 너무 귀여워서 
다른 여자에는 관심이 안가는 ...

俺このままじゃ女の子と付き合えなくなる…!
나는 이대로 여자를 사귀지 않을듯 ...!
 
 

fN2q5lWv
>>TePjxvhk
질병이 완치 때 까지는 안되겠지요.
언제가 될지는 모르겠지만 w

연중 일상에서 승연이 머리에서 떠나질 않으니,
사귄다 해도 그 아이에게도 미안 하겠구요
 
 

V0tvfBx6
>>TePjxvhk
그 아이 유명인으로 말하면 누구 닮았어?
승연이라는 최고의 여성을 알게 되면 일반인들은 모두 한숨나오게 보여 버리는구나
 

TePjxvhk
>>fN2q5lWv
これがスンスン病か!
이것이 슨슨 병인가!
ついに患ってしまった…
결국 앓게 되어 버렸다 ...
 
>>V0tvfBx6
음, 누구 일까
키가 작은 것과 웃는 얼굴이 좀 T-ara의 보람을 닮은지도
 

V0tvfBx6
>>TePjxvhk
성형없이 그런거라면 귀여운 거네
티아라에는 관심이 없지만

ILufNpay
지금까지 살아 오면서, 만난 적도 말한 적도 없는 여자를
이 정도 까지 좋아하게 된 적은 없었음.
승연은 정말 유일한 것 같아.
 

BP038ENH
지금까지 관심 없었던 친구가 미스터 MV보고 웃으면 매우 귀여운 아이가 있는데
웃고 있지 않으면 귀엽지가 않아 라고 말하기 시작했음
슨슨 병의 잠복기에 들어갔다고 봐도 틀림 없을것 같다

KmS1BoFJ
나의 꿈에 나왔던 부르마 체육복의 승연은 최강
이론은 받아들이지 않는다

uRrmlPia
おまいらがなぜスンスン病とかヨンヨン病とか病んでいるのか、
너희들이 왜 슨슨 병이라던가 욘욘 병이라던가를 앓고 있는지,
やっと俺にも理解できた。
드디어 나도 이해하게 되었다.
 
 
 
4Ep2dQOq
너희들 슨슨 병의 감염에 공통점이 있는지 질문 하고 싶은데
지금까지 슨슨 이외에 다른 아이돌에 빠진 경험이 있는지
다른 k-pop 그​​룹에 관심이 가는 아이는 있어?
대답 해줘.

B1cVf38b
>>4Ep2dQOq
슨슨 정도 깊이 박힌 것은 처음임.
KARA 이외에는 티파니는 조금 관심이 가던 시기가 있었고.
지금은 특히 없습니다만.
외모만을 보고 귀엽구나 정도면 하나 둘씩은 있지만.
 
 
ypvMJsxG
컴퓨터 다시 시작 승연 부족 · · ·
9hqZwXnc
슨슨의 숨소리를 듣고 싶어

9hqZwXnc
>>4Ep2dQOq
티파니도 웃는 얼굴이 좋지요
KARA 이외 귀엽다고 생각한 것은 A Pink 중 한 명,
어제 뮤직 뱅크보고 있었지만 처음 노래하던 아이 였나
 
 
eiIL / bvD
하라스레드에 부끄러운 키모레스를(※ 에로적인 글) 쓰곤 했었어.
슨슨 병과 ハラハラ病(하라하라 병)을 앓고 있는 나는 나중엔 어떻게 되버릴지 ...
 
 
q/lq9qBB
슨슨의 귀여움은 특별해.
可愛さで人を泣かせるのはスンスンだけ。
귀여움으로 사람을 울리는 것은 슨슨뿐.
 
 
yC2lveIE
승연이 열심히 하는 모습에 눈물샘이 풀려버리는거.

TaDTYl1 /
승연 정도 열중 하는 것은 처음이다.
아이돌에 빠진다 라고 하는 것은 이런 것인가.
 
 
CB/773Io
이 스레드 갈피를 잡을 수가 없다 wwwww
모두 이상 해지고 있다.
 
 
TaDTYl1 /
>>CB/773Io
승연의 귀여움에 이상해지지 않는다는게 오히려 이상한 거야.
단언할 수 있어.
 
 
 
 
 
 
 
 
 
 
 
 
 
 
 
 
 
 
 
 
 
 
 
 
 
 
 
 
 
 
 
 
 
 
 
 
 
 
 
 
 
 
 
 
 
 
 
 
 
 
 
 
 
 
 
 
 
 
 
 
 
 
 
 
 
 

 
  • 트위터
  • 페이스북
ミクロスンかわいいねミクロスン < ㅋ 너무 웃기다




처음  1  2


COMMENT
이걸다 재작업하시다니 너무 수고 많이하셨습니다 ^^ 추천쾅!!!
12-04-24 18:23:05
공감가는 글들이 많네요;;

번역 감사합니다~
12-04-24 18:31:45
역시 슨슨스레 가 제일 재밌어요 ㅋ
12-04-24 18:32:38
     
아시는군요 ㅋ 재미있는면도 공감 되는 부분도 있기 때문에...
12-04-24 18:45:04
 
번역글 잘 봤습니다.
12-04-24 18:37:39
CB/773Io
이 스레드 갈피를 잡을 수가 없다 wwwww
모두 이상 해지고 있다.
//
TaDTYl1 /
>>CB/773Io
승연의 귀여움에 이상해지지 않는다는게 오히려 이상한 거야.
단언할 수 있어.
//

이성과 감성이 공존하는 그곳이군
12-04-24 18:40:12
슨슨 ~ ♥
12-04-24 18:49:37
     
사카이님 반가워요.
번역 잘 보고 있습니다.

2.18 톤서트 뒷풀이 때 인사 했지요.

슨슨~
12-04-24 21:19:35
오랜만에 다시보는 느낌이지만, 정말 부드럽게 가꾸어 주셨네요 ^^ 잘 봤습니당~!
12-04-24 18:52:19
승연이 팬들이 정말 많네요
12-04-24 20:21:16
슨슨의 귀여움은 너무해.
하라가 밀착하고 싶어하는 것도 무리는 아니야.
-----------------------------------------------------------------
으헉~
12-04-24 20:33:56
 
다들 슨슨병에 걸려 난리도 아니군여.. 하지만 다들 왜 슨슨병에 걸렸는지 이해들을 못하고 있음..
슨슨병에 왜 걸렸는지 좀 더 장황하지만 명확한 설명을 할 수 있는 저도.. 슨슨병에서 헤어나올 길은 도저히 없다는 사실..
알면 알수록 더 빠져드는 여자.. 알아갈수록 더 알 수 없는 여자 승연.. 알아갈수록 더 깊어가는 질환 슨슨병..
12-04-24 20:48:35
여성적인 면만봐도 최고라 할수 있지요
하지만 잘 모르는 사람이 많다는거
그래서 한번 빠지면 헤어나지 못합니다.
역시 여자는 미모도 그렇지만 다양한 표정변화야 말로 최고로 오래가지요
아무튼
햄은 미로같은 여자입니다
12-04-24 22:10:25
간만에 잘 봤습니다~~ ㅎㅎㅎ
12-04-24 22:19:52
역시 슨슨스레!!!!

하지만....

이눔들아!! 내가 탑시드다!!!

딮핑님 쌩유~
12-04-24 22:24:52
상담할게 있습니다만.
슨슨이 꿈에 나와주지를 않습니다。。。

증상이 부족한 자신을 도와달라는 ㅎㅎ
12-04-25 01:17:24
슨슨 스레 올만에 보네요...  번역 감사합니다....^^
12-04-26 01:13:16


처음  1  2


 
 

Total 144,11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잡담] 카게가...ㅎㄷㄷ합니다.. (34) 대져 04-28 1446 29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49) 보우보 04-10 1314 29
[인증/후기] 한승연양 드라마『장옥정, 사랑에 살다』카라게시판/카라홀릭 등 현장 화환사진 (64) 하로하로 04-01 4810 29
[잡담] 내가 생각하는 카라는 '절친' (24) 미연 03-30 1246 29
[잡담] 스키리로 보이는 카라의 자신감과 애교 (24) Kogoro 03-26 1948 29
[번역] 일본에서 규리 서포트 관련 반응을 좀 (25) Kogoro 03-22 2724 29
[뉴스/속보] [단독]'그겨울' 김규태PD, 걸그룹 카라 5부작 드라마로 만난다 (53) 머나먼바닷가 03-22 1930 29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카게분들 좋은밤 되시고계신지요 :) 가입인사 올립니다 (58) 카라천하 03-05 1343 29
[플짤] 내겐 너무 예쁜 승연 (22) 또돌이 02-23 2031 29
[번역] 사소하지만 사소하지않은 이야기 + 100명의 댄서 (17) 소나기13 02-22 1858 29
[잡담] 한승연 닮은 딸..!? (51) 응징 02-20 2047 29
[직캠] 도쿄돔 직캠 순서대로~ 총정리~! (20) ㅍㅍㅇㅎ 01-10 5231 29
[인증/후기] 도쿄돔 굿즈 구매 후기 (32) 콜이한테맞고싶다 01-07 2287 29
[잡담] 제가 시간을 내서 "카라게시판 댓글 알리미 Ver 1.0" 을 제작중입니다... (36) 아쭈군 08-01 1594 29
[팬메이드] 한글날 기념 배너 (26) 갈빛베짱이 10-09 1474 29
[잡담] 덕질은 참으로 유용하다.~! (37) Autumn 09-06 1692 29
[번역] [번역]KARA 콜렉션을 본 남녀카라팬 감상후기 총정리편(arisan님과 aikostar님)+M/V (19) 소나기13 09-05 2285 29
[잡담] 발라드에 담을 수 있었던 KARA의 일본어 / バラードに込められたKARAの日本語 (10) Kogoro 08-12 1709 29
[공지] KaraBoard (karaboard.com) English user guide (106) 에고 08-03 12101 29
[잡담] 여덕 경미의 카라팬 스토리...? (재미없음) (20) godstarsidus 07-31 2153 29
[잡담] KARA 일본 CM에서 "말장난"분석 / KARA 日本CMでのダジャレ解析 (31) Kogoro 07-28 5617 29
[잡담] 지하철의 중심에서,,, 카라팬임을,,, 외치다,,, (험짤 포함ㅋ) (71) 더기 07-25 1991 29
[팬메이드] 우라카라 오프닝 (히로친사님 일러스트Ver) 70%완성 (31) 식용유 07-05 2221 29
[번역] 많은 KARA 의 매력이 꽉 찬, 즐거운 라이브(오늘 트윗 모음) (28) 가이드 05-17 3053 29
[번역] 심심 할때 읽어 보는 승연이 응원스레드 글 (37) deeppink 04-24 2666 29
[잡담] 신규 운영자에 지원한 Tiger입니다. (27) Tiger 12-03 1035 28
[잡담] 우리가 "더" 지영이를 아끼고 응원해야하는 이유... (23) 승연시아버지 01-04 1252 28
[카라작성글] 한승연 트윗 (22:38) (12) 카라트윗봇 08-23 1310 28
[직찍] 140214_미니드라마 여자만화 구두 제작발표회 직찍. (20) 카밀특별시 02-15 2304 28
[잡담] 카게에서 배운 카라와 카밀리아의 관계 (22) 매튜 01-17 1308 28
[인증/후기] 2nd Karasia 여행 종합 후기 - from 요코하마 to 고베 (22) 대져 11-26 2104 28
[인증/후기] 굳이 일본으로 멀리 바다건너서까지... 네 진짜 가길 잘했어요ㅠㅠ쩔ㅠㅠ(23일 참가) (26) 은빛카라마을 11-24 3483 28
[인증/후기] 131026 뒤늦게 올리는 멜론 팬싸 후기(멘붕+분노=해피엔딩) (28) 콜오브뷰티 11-07 2879 28
[잡담] KARASIA 보러간 카밀들의 멘트를 많이 본 소감 (25) Kogoro 11-04 2478 28
[인증/후기] KARASIA OSAKA 2일째 Review (68) arisan 10-27 2475 28
<<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




★ 2020년 6월 3일 수요일 08: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