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2-12-09 17:45
[잡담] 용산 쿨트랙에서
 글쓴이 : 오공비리
조회 : 2,570   추천 : 42  
 글주소 : http://karaboard.com/598595
어제 오전에 근무를 하고, 오후엔 직원 결혼식이 용산역 7층 아이컨벤션에서 있어서 정장을 차려입고 거기를 갔다.

생각보다 차가 안밀려서 무려 한시간이나 일찍 도착하였다... 하지만 용산역에 풀어놓으면 난 혼자서 하루 종일도 놀 수 있다... 

악기점, 서점, 컴퓨터매장, 전자제품 매장.....

여기 저기 구경다니다가 서점내에 쿨트랙이 있는게 생각나서 

'솔로 컬렉션 한정반 있으면 하나더 사야지' 하고 갔더니 딱 하나가 남아있었다. 그거 집어들고...

카라 섹터가 있길래 보니 옛날 앨범들이 진열되어 있는데 

2집 레볼루션 일반반을 하나 샀다. (내가 가진 것중에 한정반만 있고 일반반이 없었음)

스텝 잇 업도 있길래 살까 하다가 일본판을 이미 샀는데 또 사기가 좀 그래서 (가격이 쎄다...) 그냥 참았다.

그리고 '이야기 해주세요' 라는 앨범 (종군위안부 피해여성 돕기 모금위해 인디 여성아티스트들이 모여 만든 앨범) 
을 그전부터 한번 사볼까 하는 맘을 갖고 있었는데 

나온 김에 한번 보자 싶어서 진열대 여기저기를 두리번 거리고 있는데...

매장 아저씨 (아저씨라 해봤자 나보다는 젊었다)가 다가오더니 "뭐 찾으세요? 찾으시는 가수가 있나요?" 

나 : "어... 여러 가수들이 한꺼번에 모여 만든 건데..." 

아저씨 :  "그럼 이리 오세요." 

따라가 봤더니

아저씨 : "여기 많아요. 트롯트 모음집도 있구요... 아님 뭐 쎄시봉 좋아하시나요?" 

ㅠ.ㅠ...... 정장을 입은 머리 반백의 중년 아저씨는 트롯트나 쎄시봉을 들으리라는 이 몹쓸 선입견... 

그래서 '이야기 해 주세요'  앨범을 설명해 줬다. 

아저씨 : "그런게 있었나요? (긁적)" ... 

계산대에서 자료검색을 해 보더니 "위안부 돕기 앨범 말씀하시는 건가요?" 
나 : (끄덕끄덕)
입고된게 있었다고 찾아보겠다고... 한참을 찾더니 결국 찾았다. 

계산대로 가는 중에 아까부터 매장안에 있던 중국 교포로 보이는 사람들이 
(뭐 사가면 애들이 좋아하냐, 가져갈때 포장 안뜯어도 통관되냐 지들끼리 그런 이야기하면서 K pop 가수 진열대에서 계속 얼쩡거리고 있었음)  
'스텝 잇 업'을 들고 만지작 거린다.
그거 좋다고 사시라고 넌지시 한마디 해줬다.  

아저씨 : "더 필요하신거 있으세요?"

나 : "아니, 이렇게 세 장 계산해주세요."

아저씨 : (카라 엘범을 받아 바코드를 찍으면서) "자녀분들이 카라 좋아하시나봐요." (또 이 몹쓸 선입견...)  

보통 같으면 그냥 그렇다고 하고 계산을 했을텐데, 
아무래도 중년이 아이돌을 좋아하는 것을 상상도 못하는 듯한 이 분의 선입견을 이 기회에 확실히 깨는 게 좋겠다 싶어서 정면으로 치고 나갔다.

나 : "아니 그건 내가 들을꺼에요~"

아저씨 : "손님께서 들으시려구 카라 씨디를 사시는거라구요???" 

나 : "네. 왜 뭐 이상해요?"

아저씨 : "아뇨 아뇨..." (그러나 뜨악한 표정은 숨길수 없다...) 

나 : "이거 한정반 또 있어요?" 

아저씨 : "어, 이건 물건이 더 안들어와요. 지금 한 개가 더 남아있기는 해요. 혹시 또 필요하신가요?..."

나 : "아뇨. 나는 이미 하나 샀는데 좋아서 또 사는거여요." (아저씨 또 뜨악...)

아저씨 : "카라 포스터도 드릴까요?..." 

근데 준다는게 다 이미 있는거(스텝, 판도라) 라 

'그것들은 이미 갖고 있다'고 했더니 또 뜨악....

카운터 안의 서랍을 뒤지더니 판도라 작은 명함 사이즈 사진을 준다. 근데 뒤에 낮익은 번호가 찍혀 있는... 

나 : "이거 저번 싸인회에서 입장권 번호표로 나누어 주던 건데 요게 남았나보죠?"  

아저씨 : (완전 뜨악 + 식겁한 표정) "네... 맞아요..." 


연타 날려주고 유유히 나왔다. ㅋㅋ


 [이 게시물은 운영자님에 의해 2013-01-13 15:50:19 커뮤니티에서 복사 됨]
  • 트위터
  • 페이스북
카라 카라 고고씽~




처음  1  2  3


COMMENT
멋지십니다! ㅋㅋㅋ
13-01-13 16:54:53
ㅋㅋㅋㅋㅋ
13-01-13 22:46:06


처음  1  2  3


 
 

Total 144,67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인증/후기] 네일샵 파리스 제작발표회 짧은 후기 (81) 무지개참치 04-26 6490 44
[번역] [번역]카라팬 남편과 동방팬 아내의 재미있는 KARASIA In 사이타마 여행기~[1] (24) 소나기13 06-09 2031 44
[팬메이드] Happy Halloween!!! (64) HirochinCo 10-30 2387 44
[잡담] 쩝..... 안나온 기념.... 사인반 이벤 함 갈가요??? (182) 살아있는시체 09-12 2376 44
[잡담] 일본인인 내가 느끼는 KARA의 일본어 (82) Kogoro 07-13 6103 44
[인증/후기] 카라게시판이 준비한 2013 카밀리아데이 기념 케이크 제작과정 (52) 메인로고 06-16 4556 43
[커버] 왔어요~왔어요~ 숙녀는 못돼 커버가 왔어용~ (66) 우요쿠 09-06 2131 43
[사진/캡쳐] Fantastic Girls첫회 한정반 A는 KARA그 자체입니다! (81) Miracle5 08-07 3876 43
[사진/캡쳐] 130807 "Majesty JAPAN" 스캔과 번역 (58) Kogoro 08-07 6262 43
[정보/자료] Bye Bye Happy Days 가사 철저 분석 (歌詞を徹底分析) (51) Kogoro 03-16 5577 43
[잡담] 정말이지 깜짝 놀랐습니다. (51) 일코중무장 07-16 3548 43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61) 여햄햄 09-02 2018 43
[잡담] 일본에서 유명하게 된 계기 "샤베쿠리 007" 일본인의 고찰 (사진이 많습니다) (29) Kogoro 07-15 8020 43
[잡담] 일본인인 내가 생각, KARA 일본 인기 이유 (39) Kogoro 06-23 3262 43
[잡담] 2012.06.10 카밀리아 팬미팅 실루엣 토크. (80) godstarsidus 06-15 3135 43
[팬메이드] 카라게시판 메인영상 ?? (39) 식용유 04-28 2618 43
[인증/후기] 나고야 콘서트 후기 (118) 원원 11-03 4290 42
[잡담] 카라와 함께 성장하는 카라게시판~!! (38) 석이 09-16 1790 42
[잡담] 한승연, 꿈은 갈망이 아닌 확신이다. (54) 게으리 09-11 3030 42
[인증/후기] 자기전 올리는 뮤뱅 후기 (56) Rody 09-06 4125 42
[인증/후기] 일본카밀 관점에서 SGC SUPER LIVE 영상 후기? (46) Kogoro 07-22 3810 42
[플짤] [MV] Thank You Summer Love.SSTV.자막본 (88) xoQk 07-19 5522 42
[인증/후기] 영화 감상 감상문 Karasia in Seoul -3D- reported by Miracle5 in 4D! Vol.2 (33) Miracle5 07-13 4158 42
[인증/후기] <카밀리아데이 기념> 제주도 성지 파괴 모음 (노약자 클릭 주의) (105) 메인로고 06-11 4132 42
[인증/후기] 일본인이 KARASIA in 서울 DVD 후기를 새삼스럽게 썼습니다 (56) Kogoro 05-17 2709 42
[번역] 일본방송 산마노만마에 나온 KARA~방송후기 + 감동의 짱구풍 만화~ (19) 소나기13 04-23 3247 42
[인증/후기] NHK MUSIC JAPANの収録に行ってきました。(NHK MUSIC JAPAN의 수록 다녀왔습니다.) (30) ozma1102 04-02 4741 42
[인증/후기] 푸르릉의 후쿠오카 카라시아 후기 #1 (46) 푸르릉 05-03 1977 42
[팬메이드] 초등 3학년 딸이 그린 카라 그림 - 판도라 - 올려봅니당 ~! (38) nicorrrrri 02-12 2336 42
[잡담] 용산 쿨트랙에서 (42) 오공비리 12-09 2571 42
[인증/후기] 카라 도쿄돔 공연 참관(3) (67) 단고무시 01-08 2858 42
[직캠] 드디어 기다리신던 궁금해 하시던 ...도쿄돔 최고의 이벤트였던 응원봉 파도파기 직캠입니다. (21) 푸르릉 01-08 2098 42
[인증/후기] 푸르릉의 후쿠오카 카라시아 후기 #1 (48) 푸르릉 05-03 2435 42
[잡담] 카라시아 투어를 통해 본 카라의 콘서트는...? 축제다~!! (확장판) (38) 석이 05-29 3771 42
[뉴스/속보] 카라 제 24회 일본 쥬얼리 베스트드레서상 특별상 수상 (28) 규램 09-27 2676 42
<<  1  2  3  4  5  6  7  8  9  10  >  >>




★ 2020년 10월 25일 일요일 17: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