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3-03-10 20:04
[인증/후기] U-Express 라이브 탐험기 Vol.1 Voyage to U-Express Live.
 글쓴이 : Miracle5
조회 : 1,996   추천 : 27  
 글주소 : http://karaboard.com/713486
KARA은 만개의 아름다운 꽃!

KARA is lovely flower in full bloom!



이쪽의 오늘 기온은 20도를 넘었습니다.
여러가지 꽃도 피어나고 있습니다. 이쪽은 벌써 봄입니다.

Today's temperature is over 20 centi degrees.
Various flowers are blooming. Here comes spring.



늦었지만 U-EXPRESS LIVE 2013의 보고서를 씁니다.
또 쓸데없이 길지만, 괜찮다면 읽어 보세요.

It became late, but I wrote a report of U-EXPRESS LIVE 2013.
It's long and idly again, but please read it if you are alright.



To the spot.

도쿄에서 멀리 떨어진 곳에 살고 있는 나는 언제나처럼 일찍 일어나서 도쿄에 갑니다.
(얼마나 먼가 하면, 직선 거리로 말하면, 서울에서 상하이보다도 좀 먼 정도의 거리입니다)

회장의 마쿠하리 멧세에 가려면 철도보다 버스 쪽이 편리합니다. 환승 없이 회장의 바로 옆까지 앉아 가고, 도착도 빠릅니다.
그러나 표의 수가 한정돼 있고 표를 사는 것이 늦으면 탈 수 없는 것도 있습니다.

그리고 이번에도 비행기가 늦었네요!
이제 용서하십시오.(ToT)
비행기에서 내리면 나는 전력으로 버스가 있는 곳까지 달려야 했어요.
그렇지만 이번에는 비행기가 도착한 곳이 출구에서 가까운 곳이었습니다. 행운입니다!
이번에는 무슨 좋은 일이 일어날 것 같은 예감이 들어요! (^o^)

I live in the place far from Tokyo, so I get up early and go to Tokyo as usual.
(It's slightly far than the distance from Seoul to Shanghai in a straight line.)

A bus is more convenient than a railroad to go to Makuhari Messe of live show venue.
I can sit down without transfer to near by the venue, and the arrival is early, too.
However, the number of tickets is limited and may not get on when I will be late to buy a ticket.

And an airplane was delayed this time too!
Please give me a break. (ToT)
I had to run with my full speed to a bus when I got off an airplane.
But the place where an airplane arrived was the place that was near from the exit.
Lucky! I have a feeling that some good thing seems to be happen this time!





자, 회장에 도착한 것은 13시 전, 이미 많은 사람이 있습니다. Kamilia로 보이는 사람도 많이 있군요.

It was little before 13:00 when I arrived at the venue, there are already many people.
There are a lot of people like Kamilia, too.




그 중에서 이쪽을 찾았습니다. 한국 방송 "연예가중계" KARA도쿄 돔 콘서트 보고회에 나와 있던 선글라스의 사람입니다.
조금 무서웠지만 과감하게 말을 걸어 보면, 너무 밝은 좋은 사람이었습니다. 인사하고 악수를 해 주셨습니다. (^o^)

I found this one in there.
The man who wearing sunglasses, who appeared in the KARA Tokyo Dome concert report of the TV show broadcasted in Korea.
I was slightly fear, but I called out to him decisively.
He was a very spirited good person, and I said hello and I shook hands with him. (^o^)





많은 축하 꽃도 장식되어 있었습니다.
방송국이나 라디오 방송국에서 꽃이 많았습니다.
이번에는 저 게키단 히토리 선생님의 꽃은 찾지 못했어요?유감이다.

There are many flowers of celebrations from TV station and from radio station.
I'm afraid but the flower from that Sir. Gekidan Hitori was not found this time.




그런데, 꾸물거리다가는 라이브가 시작됩니다.
Red Bull을 마시고 기합을 넣어, KARA를 응원하러 갑시다!

Well, live show begins soon.
I swallowed up Red Bull and I was fired up, and let's go to cheer KARA up!




...그 전에 낼 것을 잘 내 두어야 겠어요.
어!이것은 도쿄 돔에서도 경험한 긴 행렬...네, 이것이 화장실의 행렬입니다.
괜찮으려나?라이브에 맞을지? (^o^;)

...I must out the thing which I should out properly.
Oh, there is the line that have a long that I experienced at Tokyo Dome before.
...Yes, this is the line to the restroom.
Is it alright?
Can be in time for live show? (^o^;)





In the hall.


안은 넓네요!
장내는 이러한 배치로 되어 있습니다.
상품 매장이나 음식의 포장 마차, 쉼터의 의자와 테이블을 놓고 있는 공간과 객석과 무대 공간으로 나뉘어 있었습니다.

Inside is large!
The hall is located like this.
It parted the space of the goods counter and a stand of the food, the resting place with chairs and tables, and the space of the stage and audience seats.



휴식 장소. Resting place.



상품 매장이 텅 비어 있었습니다. 하기야 KARA관련 게 아무것도 없는 것이다.
CD판매장에는 KARA의 CD도 있었지만, Girls Forever 같은, 당연히 모두 가지고 있는 것 뿐입니다.
오늘 Bye Bye Happy Days을 팔면 KARA팬 이외의 사람도 많이 산 텐데. 아쉬워요.

Goods sales counter was almost empty.
It is natural, that's because they did not have any KARA-related stuff.
There was the CD of KARA in the CD counter, but is only a thing that everyone have already such as 'Girls Forever'.
Even a lot of people who are not KARA fan also would buy it, if they sold Bye Bye Happy Days today.
I disappointed.




좌석의 장소는 너무 좋아요!A6블록에서 전부터 12번째입니다.
하나님 고맙습니다!역시 오늘은 나의 럭키 데이입니다

My seat was very good! It was the 12th row in A6 block.
Thank you, God! It is my luckey day today!





자리에 도착하면 우선 이웃에 인사합니다."소리를 지르고 날뛰지만 용서해 주세요."라고 말씀 드렸습니다.
예쁜 젊은 여성 두분이었습니다. 나오토 씨 팬이라고 그래. 과자도 받았습니다. 맛있었습니다. 감사합니다.

At first I say hello towards the neighbor if I sit down in my seat.
I said "I'll shout loudly and dance hard, but, please forgive me".
There were beautiful young 2 women. They seems to be a fan of Naoto.
They gave me the cake. It was delicious. Thank you.



앞 좌석에는 작은 여자와 아버지가 있었습니다. ^^
KARA를 보러 왔는가?

Little girl and her father in a seat in front of me.
Did you come to watch KARA? ^^




다음 번에 KARA의 스테이지로 이어집니다.
The story will continue, the stage of KARA.


[인증/후기] U-Express 라이브 탐험기 Vol.2 Voyage to U-Express Live.



  • 트위터
  • 페이스북




처음  1  2  3


COMMENT
 
やっとコメントを書き込みます。
ちょっとたくさん遅れたんです...(笑)

すでに日本の天気は20℃と呼ばれるようです。
夏の天候ですね。
今日ここ春を催促する雨が降っています。

이제서야 댓글을 씁니다.
좀 많이 늦었지요...ㅎㅎ

벌써 일본의 날씨는 20℃ 되나봐요.
여름 날씨네요.
오늘 여기는 봄을 재촉하는 비가 내리고 있어요.
13-03-13 00:40:48
     
네, 제가 사는 곳은 일본에서도 따뜻한 지역입니다.
13-03-13 00:51:29
 
"소리를 지르고 날뛰지만 용서해 주세요.

ㅋㅋㅋ
Miracle5님은 역시 유머가 대단하십니다.
아마도 함께 공연을 보면 옆에 있는 사람들도 분명히 즐거울 거 같습니다.
13-03-13 00:41:52
     
아니, 아마 시끄럽고, 견학의 방해라고 생각합니다. ^^;
13-03-13 00:52:41


처음  1  2  3


 
 

Total 144,11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인증/후기] face paintfacepaint 했습니다 @kamilia school (36) hirosan 06-28 2385 27
[번역] KARA 일본 팬미팅(카밀리아스쿨)에 입학했던 일본 여성팬들 간단후기~ (20) 소나기13 06-24 2299 27
[직찍] 카라 대형사진 (23) 늑대가죽 06-16 2749 27
[잡담] 카라가 아름다운 이유 (25) 대져 05-23 1469 27
[잡담] 최근 승연 인터뷰 기사를 보면 여러가지를 생각합니다 (33) Kogoro 05-22 1939 27
[잡담] 규리 오빠 생일 축하해요 (51) ☆세나☆ 05-22 1274 27
[해외영상] [라디오] 하라 OST - 사랑의 마력『恋の魔力』한국어 ver, 갈릴레오 시즌 2 by karapei (+Text) (43) 석이 05-19 7424 27
[번역] 무지개참치さんの 「ネイルサロンパリス制作発表会、簡易レビュー」 日本語翻訳 (32) Kogoro 04-27 4858 27
[잡담] 뭔가 기분이 묘하네요... (35) 아름다운미리내 04-15 1323 27
[인증/후기] 일년 전 오늘 2012/04/14에 Karasia Japan의 첫날을 본 감격 (44) Miracle5 04-14 1316 27
[잡담] 그럼 다시 카라의 일본어에 대해서 (30) Kogoro 07-30 2000 27
[잡담] HirochinCo님께서 선물을 보내주셨습니다 ^---^ (41) 무지개참치 04-04 1468 27
[번역] 뮤직제팬 관람후기(카밀들 많이 뿌듯했나봐요^^) (24) 거믄날개 04-02 2427 27
[정보/자료] KARA 일본의 CM CUVILADY는 팔리는가? (36) pochittona 03-25 1826 27
[인증/후기] U-Express 라이브 탐험기 Vol.1 Voyage to U-Express Live. (44) Miracle5 03-10 1997 27
[팬메이드] 직퀘의 카덕입문기 (29) 직퀘 03-03 1531 27
[팬메이드] KARA, 8th New Single "Bye Bye Happy Days!" (34) URAKARA 03-01 3493 27
[잡담] 죄송합니다만 카라 글 작성 예 (21) Kogoro 02-12 1360 27
[잡담] 아이돌에 빠진 경험이 없는 일본인이 왜 KARA에 빠지는 것인가? (32) Kogoro 02-10 2092 27
[해외영상] 130205 スッキリ!(KARA東京ドーム公演 密着SP) (9) kj0625 02-05 1567 27
[잡담] 카라 팬질 2주 - 이제는 나도 삼촌팬.. (31) 세이버 01-29 1528 27
[잡담] 뉴비 카밀리아의 현제까지 현황... 약간의 긴글 (31) 까마긔 01-26 1787 27
[팬메이드] JiYoung님의 생일에 바치는 노래 JiYoung Heaven (43) Miracle5 01-18 1567 27
[공지] 카라게시판은 이런 곳입니다. (41) 봄빛여름 04-18 8534 27
[직캠] 드뎌 마지막 직캠이네요.... (30) 푸르릉 01-09 1852 27
[인증/후기] 도쿄돔 후기 (1) - 규리를 확보하라!!! (21) 낮은곳의목소리 01-09 1960 27
[번역] 2013 KARASIA 도쿄돔 콘서트 이모저모~ (날림번역 두번째) (23) 소나기13 01-07 1586 27
[뉴스/속보] 레코드협회주관, 27회 일본 골든디스크 시상식, KARA 올해의 아티스트 포함 3관왕!! (24) 석이 01-07 2829 27
[잡담] 심야에 쓰는 일본여행 및 출장후기...kara in the every corner!! (34) 묵묵삼촌팬 11-12 1621 27
[정보/자료] KARASIA Summary of the set list (30) karapei 07-19 2214 27
[정보/자료] 일본의 각종신문 지면의 기사를 모았습니다. (20) Kogoro 09-11 1836 27
[잡담] MBC Fm4u에서 카라가 1위를 차지...!!! (15) 블루 09-09 1676 27
[인증/후기] 별 영양가 없이 그저 길기만 한 엠카 사녹 후기 (26) 메인로고 09-06 1420 27
[인증/후기] 집에 도착하자마자 쓰는 뮤뱅 본방 후기^_^ (35) 국민여신박규리 08-24 1330 27
[잡담] 안녕하세요 카라게시판 트위터 관리자 블루다크입니다~ (22) 블루다크 08-21 1385 27
<<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




★ 2020년 6월 3일 수요일 08: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