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3-03-20 18:01
[인증/후기] 2013/03/19 박규리양 드라마『네일샵 파리스』서포트 후기 (日本語 / English / 中國語)
 글쓴이 : 서포트관리자1
조회 : 12,968   추천 : 157  
 글주소 : http://karaboard.com/732820
[+] 박규리 인증 사진 트윗 추가 ( http://j.mp/YsxDax )
[+] 日本語 翻訳 : kogoro님 ( http://j.mp/ZyAwZK )
[+] English translation : ultraman88 님 ( http://j.mp/YsxiV6 )
[+] Chinese Translation : karaoba 님 ( http://j.mp/ZYncLX )

03/19일에 있었던 박규리양 드라마 서포트는 서포트팀(하로하로, 메인로고) 외에 세나님, 부동심결님께서 동행해주셨습니다.
당일 서포트 준비는 오전 일찍부터 시작되었습니다.
두 조로 나뉘어서 한조는 수제도시락 수령을, 나머지 한조는 인쇄소에서 카라게시판 여러분들의 응원메세지를 편집하여 롤링페이퍼를 만들었습니다.

03/19日に行なった、パク・ギュリさんのドラマサポートは、サポートチーム(하로하로, 메인로고)の他、세나さん、부동심결さんが同行してくださいました。
当日、サポートの準備は午前中早くから開始しました。
二手に分かれて一組は手作り弁当を受け取りに、もう一組は印刷所でKARA掲示板のみなさんからの応援メッセージを記載したポスターを作りました。

On 03/19, the Drama support event was participated by the support team members 하로하로, 메인로고, 세나님, and 부동심결님.
The support preparation began very early in the morning of the day.
We divided into two teams. One team took care of the preparation of the handmade lunchboxes and the other team went to 
the graphic printing service to edit the cheer-message and produce the rolling paper.

在3月19日,应援队成员하로하로, 메인로고, 세나님, 和 부동심결님实施了对奎利新剧的应援活动。
活动准备工作在当天很早就开始了。
我们分成了两个队伍。一个队伍负责准备手工便当,另一个队伍去打印社编辑应援留言和贴纸。
수제도시락은 총 6개를 제작하였습니다. 
흑미전복영양밥, 페타치즈샐러드, 버섯불고기, 참치두부김치, 유자닭강정, 장어튀김, 새우꼬치, 과일 및 음료 구성입니다.
규리양의 것에는 여기에 특별하게 치맛살스테이크가 추가되었습니다.

手作り弁当は合計6個作りました。
黒米アワビの栄養ご飯、バターチーズサラダ、キノコ焼肉、マグロ豆腐キムチ、柚子タッカンジョン、
うなぎの天ぷら、エビ串、フルーツ、そしてドリンクという構成です。
ギュリさん用にはこれに特別にチマッサル(牛肉の特定部位)ステーキを追加しました。

We made a total of six handmade lunchboxes with each consisting the following items.
Black rice-abalone-risoto, feta cheese salad, mushroom bulgogi, tuna-tofu kimchi, orange chicken, fried eel, skewered shrimps, fruits and drinks.
For Gyuri, we also added flank steak as a special addition.

我们做了6大袋便当,每一袋都装有
黑米鮑魚燴飯,羊乳酪沙拉,蘑菇烤肉,金槍魚豆腐泡菜,orange chicken(橙子鸡?),炸鳗鱼,串燒蝦,水果和饮料。
我们还额外为奎利准备了牛後腹肉牛排。
 
 
 

수제도시락을 싣고 촬영지로 오전 11시에 도착
약속시간에 맞춰 스테프용 아웃백도시락을 배달 받았습니다.


手作り弁当を載せて撮影地に午前11時に到着。
約束時間に合わせてスタッフ用のアウトバック弁当が配達されました。 ※アウトバック: ファミリーレストランの名称
 

We arrived at the film site at 11 o'clock AM with the lunchboxes. 
We also received the Outback Lunchboxes for the film crew at the site.

上午11点我们带着便当来到了拍摄现场。
我们在拍摄现场收到了从 Outback(一个品牌) 点的便当,这些便当是专门为了参加拍摄的工作人员准备的。

 
 
 
 

그릴드 치킨 브레스트 도시락, 찹스테이크 도시락 두 종류로 총 65인분 준비했습니다.
 
촬영장소 건물이 협소한 관계로 조금 떨어진 길거리에서
무지개참치님이 예쁘게 만들어 주신 카라게시판 스티커를 부착하기 시작했습니다.


グリルチキンブレスト弁当、チャプステーキ弁当の2種類で合計65人分を準備しました。
 
撮影場所の建物が狭い関係で少し離れた路上で무지개참치さんがきれいに作ってくれた
KARA掲示板ステッカーを貼り付け始めました。
 

We ordered two types of lunchboxes, grilled chicken breast and chopped steak, all for 65 people.

Due to the confined space at the building where the filming was being held, we decided to put on the pretty
stickers made by 무지개참치님 on a street corner close by.

我们点了65人分量的便当,烤雞胸肉和牛排便当两种。
因为我们不能进入正在拍摄的建筑物,我们就在附近的一个街道拐角处开始贴由 무지개참치님 设计的美丽的贴纸。




길을 지나시던 행인분들은 물론이고,
촬영하면서 지나다니시던 스테프 분들도 저희를 보며 웃으면서 지나가시네요.
네일샵파리스 드라마 촬영에 서포트가 들어가는 것은 저희가 최초였기 때문에
아마도 스테프 분들도 처음 보는 희귀한 광경이였을겁니다. ^^;;

스티커가 부착되는 동안 세나님께서 인근 대형마트로
도시락과 함께 들어갈 음료수를 사러 가셨는데,
마트에 음료수 수량이 부족한 관계로 두 곳을 들러서 사오시느라 예상시간보다 조금 늦어졌습니다.
자, 이제 모든 인원이 길거리에서 음료수 스티커 부착에 열중하고 있는데...
 
"아~ 안녕하세요. 정말 감사합니다."
 
... 하는 소리에 돌아보니
어디선가 순정만화에서나 나올 법한 미소년(?)이...
 
바로, 우리들의 공식 여신님!!
짧은 뱅 헤어, 검은 셔츠에 보라색 니트를 받쳐입은 규리양이 환한 미소로 서 있었어요.
저희에게 먼저 인사를 건네주었네요.
다이어트 중이신지 도쿄돔 공연 때보다 홀쭉해진 모습.
어쩌면 이렇게 보이쉬한 스타일조차 완벽하게 어울릴 수가 있나요. ㅠㅠ
평소의 규리양과는 또 다른 매력...
 
스티커를 부착하고 있던 저희의 손이 일순간 멈춰버렸습니다.
 
"우와~ 이거 뭐예요? 우와, 패밀리 레스토랑 도시락이 올 줄은 몰랐어요~
...근데 뭐하시는 거예요?"

 
아... 스티커 부착을...;;;
규리양도 저희가 길거리에서 스티커 사진을 열심히 붙이고 있는 현장이 너무 재미있었나보네요. 
 
"이래서 우리 팬들 좋아해요. ㅋㅋ 뭔가 허.술.해.서.^^ 너무 좋아~ ㅋㅋ"
주위 스테프 분들 일동 웃음
 
하지만 그런 훈훈한 분위기 속에서도...
스티커 부착이 완료된 도시락이 몇몇 스테프 분들에 의해 현장에 전달되고 있던 상황이였고,
곧바로 음료수도 같이 전달 되어야 했던 상황이였기에
언제까지고 저희가 손 놓고 있을 상황이 아니였어요.
우리는 규리가 보는 앞에서 다시 옹기종기 쪼그려앉아
음료수에 스티커를 부착하는 작업을 이어가야 했습니다.
 
그런데 거기서 갑자기!!
규리양이 저희 옆으로 와서 딱!!!!! 오셔서 같이 쪼그려 앉으시더니
"저도 도와줄께요." 하면서
음료수에 스티커 붙이는 작업을 같이 해주시기 시작한거예요!
헉!!!!
 
"이거봐요. 저 되게 잘하죠? 예전에 저도 이런 거 많이 해봤어요..."
라면서 즐겁게 스티커를 붙이는 규리양의 모습에
저희는 감동했습니다.
팬들 생각해주는 마음이 어찌 그리 고울 수 있나요.
무엇보다 스타와 팬이 함께 하는 스테프들 도시락 준비라니...!!!
옆에 계신 매니저 분도 그 광경이 재밌으셨는지 폰카로 사진을 찍으시자,
"이런건 내 폰으로 찍어야지, 오빠껄로 찍으면 어떡해~"
라고, 규리양이 웃으면서 말하고...^^;;
감사하게도, 현장 스테프 몇 분들도 스티커 부착을 함께 도와주셨습니다.
덕분에 크게 지체하지 않고 스티커 부착 작업을 완료할 수 있었습니다.
 
모든 도시락과 음료가 배달되고나서
조심스레 서포트 인증 사인을 부탁드렸더니,
흔쾌히 승락해주었습니다.
규리양이 음료수에 붙이고 남은 스티커 한 장을 손에 들고 있었는데,
"이거 남은 건데 여기다가 붙일께요~"
하더니, 사인지를 담아온 인쇄소 봉투에 삐딱하게 붙여주었습니다. ㅋㅋ 


行人の方々はもちろん、
撮影スタッフの方々も私たちを見て笑いながら通り過ぎて行きました。
ネイルサロンパリスのドラマ撮影にサポートが入るのは私たちが初めてだったので、
おそらくスタッフの方々も初めて見る珍しい光景だったでしょうね。^^;;

ステッカーを貼り付けている間、세나さんが近くの大型マートへ
弁当と一緒に入れる飲み物を買いに行ってくださったんですが、
マートの飲み物の在庫が足りなくて、二カ所回って買って来られたので予定より少し遅れました。
さあ、すべての人員が路上で飲み物にステッカーを貼るのに熱中していると...
  
「あ、こんにちは。本当に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
 
...という声に振り返ってみると
どこかの純情漫画にでも出てきそうな美少年(?)が...
 
まさに私たちの公式女神様っ!!
短いバングヘア、黒いシャツの上に紫のニットを着たギュリさんが爽やかな笑顔で立っていました。
私たちに先に挨拶してくれました。
ダイエットしているのか、東京ドーム公演の時よりやせたようです。
どうしてこんなにボーイッシュな格好も完璧に似合うんでしょうか ㅠㅠ
普段のギュリさんとはまた違った魅力...
 
ステッカーを貼っていた私たちの手が一瞬止まってしまいました。
 
「うわー これ何ですか?  うわっ、ファミリーレストランのお弁当が来るとは思ってませんでしたー
....ところで何してらっしゃるんですか?」
 
あ、ステッカー貼り付けを...;;;
ギュリさんも私たちが道端でステッカー写真を熱心に貼ってる現場がとても面白かったようですね。
 
「だから私たち、ファンが好きなんです(笑)  なんだか、け、な、げ、で ^^  大好きー(笑) ^^ 」
周囲のスタッフの方々一同 (笑)
   
    (直訳すると日本語では誤解を受ける可能性がある言葉になるので「けなげ」はかなり意訳してます。言語慣習が違うので 当然直訳では対応できない
    場合もあります。「けなげ」「いじらしい」など、ちょっとみすぼらしく見えることでも一生懸命にやる姿を温かく表してると解釈してください)
 
でもそんな温かい雰囲気の中でも...
ステッカー貼り付けが完了したお弁当を何人かのスタッフの方が配っている状況で、
すぐ飲み物も一緒に渡さなければならない状況だったので、
いつまでも手を止めていられる状況ではなかったんです。
私たちはギュリの目の前でまた固まってしゃがみこんで
飲み物にステッカーを貼る作業を続けなければなりませんでした。
 
ところがそこで突然!!

ギュリさんが 私たちのそばにぴったり!!!!  来て一緒にしゃがみこんで
 
「私も手伝います。」と言って
 
飲み物にステッカーを貼る作業を一緒にやり始めたんです。
 
はっ!!!!!
 
「これ見て? 私上手でしょ? 前に私もこんなこといっぱいしてたんですよ...」
と楽しそうにステッカーを貼るギュリさんの姿に
私たちは感動しました。
ファンを思いやる気持ちがなぜこんなにきめ細かいんでしょう。
何よりもスターとファンが一緒にスタッフのお弁当の準備だなんて...!!!
横にいらっしゃるマネージャーの方もその光景がおもしろいのかケータイカメラで撮っていると、
 
「こういうのは私のケータイで撮ってほしいのに、兄さんので撮るなんてー」
とギュリさんが笑いながら言って...^^;
ありがたいことに、現場スタッフの方々もステッカーを一緒に手伝ってくれました。
おかげであまり遅れずにステッカー作業を完了することができました。
 
すべての弁当と飲み物を配り終えてから
おそるおそる認証サインをお願いしたら、
快く承諾してくれました。
ギュリさんが飲み物に貼って残ったステッカーを1枚手に持ってましたが、
「これ余ったけど、ここに貼っときますからねー」
と言ってサイン色紙を入れてきた封筒に斜めに貼ってくれましたww


Both the passing pedestrians as well as the staff members smile and chuckled as they walked by us. Because we are the 
first team to provide support event for the filming at "Nailshop Paris," it must have been a rare sight for the crew members.

While the stickers were being attached, 세나님 went to a Supermarket nearby to get the drinks to accompany the lunchboxes.
Due to the lack of enough drinks, 세나님 had to go to two different places. That caused him to be a bit late than the originally
planned time. 

Now, all the team members are busily attaching the stickers on the street corner.

"Ah~Hello. Thank you very much."

...we turn around when we hear a voice
Out of nowhere, a very beautiful boy you might see from a romantic manga appears...

It is, our official Goddess!
There she was standing with a bright smile, a short bang hair, and wearing a black shirt and a violet colored neat sweater.
She had given us a greeting first.
She maybe is on a diet; she looked a bit thinner than the time of the Concert at Tokyo Dome.
How come even this kind of boyish style suits her so perfectly. ㅠㅠ
This is a different attractiveness compared to her typical self.

All of our hands stopped at once from attaching the stickers.

"Wow~what is this? Wow, I didn't know that lunchboxes from family restaurant~
...but, what are you doing?"

Ah...attaching stickers...;;;
Gyuri must thought our situation of having to attach stickers on a street corner was funny.

"This is why I like our fans. ㅋㅋ Somewhat lacking (or a bit imperfect). ^^I like it so much~ ㅋㅋ"
The film crew nearby laugh in unison.

However, even in that warm atmosphere...
The completed lunchboxes were being delivered to the actual film site by several crew members.
And the situation was that we had to bring the drinks as well, we were not stop our work and idly chat.
So, we had to squat by the items and continue attaching the stickers while Gyuri watched us.

But then, all of sudden!!
Gyuri comes next to us and 딱!!!!! Comes next to us and squats down beside us
"I will help as well." And she starts helping us attaching the stickers. 
Huk!!!!!!

"Look. Aren't I good? I have a lots of experience doing similar things way back..."
We could not help but be touched by the image of Gyuri happily attaching 
the stickers as she said this.
How pretty is her thoughtful heart, thinking of her fans.
But most of all, imagine the picture of the STAR and the fans preparing the lunch packs for the crew...!!
Gyuri's manager, who was standing nearby must have thought this was a funny scene, took a photo with a smartphone.

"How can you take photo with yours? For something like this, you should take it with mine," 
she commented smiling.
Thankfully, several crew members also helped out in attaching the stickers.
Due to the help, we were able to complete the work with not too much delay.

After the completion of delivery all of the lunchboxes and drinks, we carefully asked her for confirmation photo shot. She heartily accepted.
Also, she was holding one last sticker remaining in her hand. 
"I will attach this one last remaining one here~"
With that, she put the sticker crookedly on the envelope which we had carried the prepared autograph sheet.

路过的行人和工作人员都冲我们笑了。我们是"Nailshop Paris" 的第一个应援团对,对于工作人员来说一定很稀奇。
在我们贴贴纸的时候,세나님去附近的超市买给工作人员准备的饮料,由于第一个超市没有足够的饮料,他不得不又跑了一家超市,所以他回来的比预计的迟了些。
这时,在街角的我们正在忙于贴贴纸。
“啊~你好。非常感谢你们。”
...我们转身向声音来的方向望去。
不知从哪冒出了一个非常美丽的男孩儿,一个只会在浪漫漫画里才能出现的美丽男孩儿...
对了,他就是我们的女神!
她站在那里,面带灿烂的笑容,短发,身穿黑衬衫和紫色毛衣。
她先问候了我们。
她好像在节食,看上去比在东蛋演唱会的时候更瘦了。
这种男性打扮也这么适合她。 ㅠㅠ
与平时的她相比,现在的她有着一种截然不同的吸引力。
我们一下子都呆住了。
“喔~这是什么?喔,我不知道这些便当原来是来自家庭式餐廳~...可是,你们在做什么呢?”
啊...在贴贴纸...:::
奎利看到我们在街角贴贴纸的样子一定特别好笑。
“这就是为什么我爱我们的粉丝。ㅋㅋ有一点点缺陷(或者说不是非常完美)。^^我非常喜欢~ ㅋㅋ"
附近的工作人员都笑了。
虽然现场的气氛很热烈...
几个工作人员已经开始分发贴好贴纸的便当。
我们还需要准备饮料,没有时间停下来闲谈。
虽然奎利在看着我们,我们害死不得不蹲下去继续贴贴纸。
可是,忽然!!
奎利走到我们身边!!!来到并且蹲在了我们身边
“我也来帮忙。”接着她开始帮我们贴贴纸。

天哪!!!!!!
“看,我做的不错吧?以前我有很多类似的经验...”
我们不由自主的被眼前奎利贴贴纸的画面所感动。
这么体贴她的粉丝,简直太美了。
重要的是,想象一下明星和她的粉丝们一起为工作人员准备午餐的画面吧...!!
站在旁边的奎利的经纪人一定是觉得这场面非常有趣,用他的智能手机把这个场景拍了下来.
“你怎么用你的手机拍照?这种情况你应该用我的手机拍下来,”
她笑着说道。
之后几个工作人员也来帮我们贴贴纸,非常感谢他们。
在这些帮助下我们没有太迟的完成了应援任务。
发放完便当和饮料后,我们小心翼翼的向奎利请求确认照。她非常爽快的接受了。
这时,她手上还握着最后一个贴纸。
“我要把最后一个贴在这里~”
说着她就把贴纸贴到了我们事先准备好的装有签名表的信封上面。
 
 


저희가 준비해 온 사인용지를 보더니,
"나 이 사진 되게 마음에 들어하는건데~" 라고 말해주었습니다.
사인용지는 롤링페이퍼와 동일한 이미지입니다.
 

私たちが準備してきたサイン色紙を見て、
「私この写真すごく気に入ってるのー」と言ってくれました。
サイン色紙の写真はポスターの物と同じ写真です。


She looked at the autograph sheet and mentioned, 
"I really like this photo~"
The autograph sheet has the same image as the rolling paper.

她看着签名薄板说道,“我非常喜欢这张照片~”
签名表上的图片跟贴纸上的是一样的。




마땅히 사인을 할 공간이 없었는데
건물 대리석 벽에 용지를 대고 서포트 인증 사인을 해주었어요.
사인을 하는 동안 저희가 카라게시판을 알고 있는지 물어보았습니다.
 
"네, 잘 알죠. 저 거기 자주 놀러가요.^^ 저 즐겨찾기까지 해놨어요..!!
다들 아이디가 어떻게 되세요? 여기 사인용지에 쓸 건 아니고, 궁금해서요.^^"
 
저희 아이디를 조심스레 알려드리자,
 
"아~ 그 분이셨어요?. 많이 봤어요. 저번에 후기 쓰신 것도 읽었어요."
하고 답변해주었습니다.
이 말인즉슨,
평소에 어떤 사람이 어떤 글을 쓰는지...
다 지켜보고 있다는거지요!!
 

대화를 하는 동안 사인을 하고,
"카. 라. 게. 시. 판." 입으로 또박또박 말해주면서
상단에 'To. 카라게시판' 까지 써주어서
 사인이 완성되었습니다.
'To. 카라게시판 ♡ 늘 잘 보고 있어요!!! 맛있게 잘 먹겠습니다. 'ㅁ'!! 규리 of KARA'


当然サインをするような場所はなかったんですが
建物の大理石の壁に色紙をあててサポート認証サインをしてくれました。
サインをする間、私たちのKARA掲示板を知ってるか聞いてみました。
  
 「はい、よく知ってます。私そこによく遊びに行くんですよ^^ 私 お気に入りにまで入れておきました..!!
 
みなさん ユーザーネームは何ですか? このサイン色紙に書くからというわけじゃなくて、知りたいんです。」

 私のユーザーネームをおそるおそる伝えると、
 
「あー!! あの方ですか? たくさん見ましたよ。この前レビューを書かれたのも読みましたよ。」

と答えてくれました。
この言葉はつまり、
普段どんな人がどんな文を書いてるのか
全部見守ってるということですね!!
 

会話をしながらサインを書いて、
「カ、ラ、けい、じ、ばん」と口ではっきり言いながら、
上に "To. KARA掲示板"とまで書いてくれて サインが完成しました。
‘To. KARA掲示板♡ いつも楽しく見ています!!!  おいしくいただきます。 'ㅁ'!!  ギュリ of KARA’


There was no suitable place for her to autograph the sheet.
So, she used the marble wall of the building as backing to give us her autograph.
While she was writing her autograph, we asked her that we are from KARABOARD.

"Of course, I know well. I visit the site often. ^^  I even saved the site 
on my Bookmark..!! What are your ID's? I won't write on this autograph 
sheet but just curious.^^"

We cautiously gave her our ID's. 

She replied, "Ah! You are him? I saw many times. I even read your postscript writeup 
the last time."
What she means is, she is usually watching who is writing kind of postings.



I am watching.

She wrote her autograph while chatting,
"KA. RA. BOARD." She enunciated the word.
She even wrote "To. KARABOARD" on the top and completed her autograph.

"To. KARABOARD ♡ I read your board all the time!!!  I will thankfully have the meal. 'ㅁ'!! Gyuri of KARA.


她把签名表放在大理石墙面上完成了签名。
当她签名的时候我们问她是否知道我们来自 KARABOARD.
“当然了,我很了解。我经常访问这个网站。^^我还把网址存在了收藏夹里面..!! 你们的用户名是什么?我不会写到这个签名表上面,只是非常好奇.^^”
我们依次告诉了她我们的用户名。
她说道,“啊!你就是他?我看到你的用户名好多次。我还读了上次你写的后记。”
她的意思是,她经常浏览并关注各位都在发些什么样的帖子。


[奎利]我正看着呢-_-

她边签名边跟我们谈话,
“KA. RA. BOARD.”她特意加强语气说道。
她甚至还在最上面写了“至 KARABOARD"”,签名留言如下。
“至 KARABOARD ♡ 我一直都在看你们的论坛!!! 非常感谢你们送来的美食。 'ㅁ'!! Kara的奎利。”


 


사인을 마치고, 저희에게 일일히 악수도 청하고,
"정말 잘 먹을께요. 감사해요."
하고 몇 번이고 저희에게 인사를 해주었습니다.
그리고는 도시락을 들고 근처에서 곧바로 인증사진을 찍는 규리양...^^
점심식사를 마치고, 트위터로 인증사진을 올려주었습니다.


サインを終えて、私たち一人一人に握手を求めて、
 「本当においしくいただきますからね。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
 何度も私たちに挨拶をしてくれました。
そしてお弁当を持って近くですぐに認証写真を撮るギュリさん...^^
昼食を終えて、ツイッターに認証写真を上げてくれました。
 

After completion of her autograph, she shook hands with each of us.
"I am really thankful for the meal."
She thanked us many times.
And she gave us the confirmation shot right nearby..^^
Plus, she posted on her Tweeter the confirmation shot after her lunch meal.


签完名后她跟我们每个人一次握了手。
“我非常感谢你们送来的美食。”
她谢了我们
很多次。
然后她在附近拍了确认照..^^
接着她吃完午餐后即在推特里发出了确认照。




그렇게 서포트가 완료되었습니다.
 
급작스럽게 정해진 서포트라
짧은 기간의 모금과 메세지 모집에도 불구하고,
카라게시판 여러분들이 물심양면으로 도와주셔서
이번 드라마 서포트를 성공적으로 마친 것 같습니다.
이 자리를 빌어 카라게시판 (특히 멀리서까지 도와주신 해외 팬 여러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모두 모두 수고하셨고, 정말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카라와 함께하는 즐거운 카라게시판을 만들어갑시다!! ^^


こうしてサポートが完了しました。
急きょ決まったサポートと短期間の募金とメッセージ募集にもかかわらず、
KARA掲示板のみなさんが物心両面で支援してくださって
今回のドラマサポートを成功裏に終えることができました。
この場を借りてKARA掲示板(特に遠くから支援してくださった海外ファンの皆さん)に感謝申し上げます。
みんなみんな、お疲れさまでした。そして本当にありがとうございました。
今後もKARAと一緒に楽しいKARA掲示板を作っていきましょう! ^^


In that manner, our support event was completed.

Despite a short fundraising and message gathering period due to the sudden decision for support, we were able to complete the
support event successfully as a result of the moral and material support from you the members of KARABOARD.
We want to take this opportunity to thank the KARABOARD (especially those foreign fans who helped from far distances). 
Thank you very much for everyone's labor and efforts. 
Even going forward, let's all make KARABOARD much enjoyable!!^^


至此,我们的应援活动圆满结束了。
应援活动是一个突然地决定,尽管募集资金和收集信息的时间很仓促,在KARABOARD的成员们精神和物质的支持下,我们成功的完成了应援活动。
我们想借此机会感谢KARABOARD的成员们(尤其是那些身在远方的外国粉丝们)。
非常感谢你们的努力与支持。
今后,让我们把KARABOARD建设的更加丰富多彩!!^^


2013년 3월 21일 트윗 추가


 

 

어쩌다 보니 결과적으로 내 조공을 내가 준비했음...ㅋㅋㅋㅋㅋ아 재밌당>_< 내 사람들 짱!

— gyuri (@gyuri88) 2013년 3월 21일

 

 


 

[奎利]    从某种意义上讲,成了我自己给自己应援了...ㅋㅋㅋㅋㅋㅋ哈,好有趣>_< 我的人们最棒了!

  • 트위터
  • 페이스북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MMENT
1등 ㅋㅋㅋ
텍스트 작성은 메인로고 뵨네가 해서 다소 오글거리니 이해하시길.. =_=
13-03-20 18:02:26
왔구나~~~ 선 추천 선 댓글후 정독....
13-03-20 18:03:06
선 추선 선 댓글!!! (2)
13-03-20 18:03:54
     
333333333
13-03-20 19:03:22
 
드디어 떳다.......................
13-03-20 18:04:47
대박 아ㅏㅏㅏ 역시 규리님...나도 저현장에 참여하고싶다 엉엉
13-03-20 18:04:57
수고하셨어요 퇴근합니다 ㅎ
13-03-20 18:05:19
오오!
13-03-20 18:05:32
 
즐겨찾기~ 즐겨찾기~ 즐겨찾기~즐겨찾기~ 즐겨찾기~ 즐겨찾기~즐겨찾기~ 즐겨찾기~ 즐겨찾기~즐겨찾기~ 즐겨찾기~ 즐겨찾기~

논네들 이제 아셨죠.
규리가 즐겨찾기까지 해서 보고 있는 곳입니다.ㅋ
13-03-20 18:05:40
 
와~정말 수고하셨어요~^^
정말 마음이 두근두근 하셨겠어요~^^
스티커를 같이....ㅋㅋㅋㅋㅋㅋㅋㅋㅋ
즐겨찾기 추가까지 해놓으셨다니.....ㅎㄷㄷ
뵨네들 주의하라구~!^^
13-03-20 18:07:13
아......규리가 이 변태논네들의 온갖 망상글을 다 봤다고 생각하니 뭔가 등골이 오싹하네요.
13-03-20 18:07:18
Way the go karaboard! ^_^
13-03-20 18:07:44
논네들 어찌할꺼임 이제 규리님이 다보고있었음 ..ㅋㅋㅋㅋ
13-03-20 18:08:05
     
 
ㅋㅋㅋㅋㅋㅋㅋ이제 다 들통났어요~^^;;;
13-03-20 18:09:58
선 추천^^
ㅋ "허 술" 해서 좋아한다니^^
13-03-20 18:08:55
 
오예!저의 응원 메세지가 똭~!^^
13-03-20 18:09:33
 
규리랑 함께 스티커를... 우왕... 부럽......
13-03-20 18:09:35
아 왜 눈물나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고생하셨어요!!!!! 규리도 스티커 붙이느라 고생했규리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푸하하하하하하핳ㅎㅎㅎㅎㅎㅎㅎ
13-03-20 18:09:36
대박!!!
13-03-20 18:09:44
규리 등장한 이후로 정신이 가출하는 바람에 사진찍을 생각도 못해서 사진이 없음 ㅠㅠ
13-03-20 18:11:1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Total 144,42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2020년 하반기 카라게시판 서버 연장 완료 공지 운영자 08-01 77 2
공지 ♥ 카라게시판 7월 모금 이벤트 당첨자 공지 ♥ 운영자 08-01 83 1
공지 [2021년 상반기] 서버, 도메인 연장 모금 & 8월 모금 이벤트 공지 (3) 운영자 01-08 3911 6
공지 카라게시판 규정 및 주의사항 (8) 운영자 07-14 18299 11
[인증/후기] 2013/03/19 박규리양 드라마『네일샵 파리스』서포트 후기 (日本語 / English / 中國語) (317) 서포트관리자1 03-20 12969 157
[직캠] 큰맘먹고 올립니다. 지영의 학원천국 직캠 (66) 푸르릉 01-07 7842 95
[잡담] 감사합니다. 그리고 고맙습니다. (114) 수처리 06-29 4334 82
[잡담] 일본에서 아이돌 활동 상식을 뒤집어 엎은 카라 (102) Kogoro 02-26 4478 81
[팬메이드] 어서와 카게는 처음이지?.. (카게 메인용으로..한번) (44) 식용유 06-01 2936 78
[정보/자료] [DIAGRAM] 2007~2013 카라연대표 (213) ㆍ케이 02-02 10100 77
[인증/후기] 용산 사인회때 아이들과 나눈 대화 !!!!! (61) 무지개참치 09-03 8624 75
[팬메이드] 유튭에 떡밥 던지고 왔지영~ (73) 돼순이 04-19 5900 75
[잡담] 용산 사인회 및 조공 후기입니다(좀 긴데 별로 재미는 없음) (54) 조합과비율그리고타이… 09-03 7243 74
[커버] "숙녀가 못 돼" 댄스 커버 (by.깅) (53) 깅이 09-25 2983 72
[카라작성글] [트윗배달] 박규리 트윗 (13:17) (95) SaintHam 03-19 4530 72
[번역] 日本人から日本カミリアへ KARA掲示板紹介文/일본인에게서 일본 카밀리아에 KARA게시판 소개글 (75) Kogoro 02-15 8427 71
[잡담] 안녕하세요? KaRaStaFF 김xx 입니다!^^a.. (78) KaRaStaFF 08-27 3508 70
[잡담] 인사 。 (154) HirochinCo 02-08 5000 68
[팬메이드] 우라카라 오프닝 - 히로친사(ヒロチン社) 일러스트 ver (54) 식용유 07-07 4517 65
[뉴스/속보] 어제 일본 타워레코드 가게 전체 앨범판매 1위 판도라 (25) 딸기랩 09-04 6117 65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72) wooz 09-03 3975 63
[잡담] (직캠)KARAの新曲 ”BYE BYE HAPPYDAYS 오늘 공연중 (76) 초나무 03-02 4408 63
[직캠] 도쿄돔 팬캠.....기다리시던...무려 스텝!!!!!!!!!!!!!!!!!!!!!!!!!!! (31) 푸르릉 01-08 3004 63
[해외영상] KARA The Animation staring Seungyeon (50) Asanama 03-09 3227 62
[인증/후기] 극장중계, 상황설명(KARASIA 도쿄돔) (34) Kogoro 01-07 4009 62
[플짤] [MV] SeungYeon - Guilty (M-on.TV) (84) xoQk 09-04 8322 62
[잡담] 카게분들에게 묻습니다. (31) 푸르릉 08-27 2212 62
[잡담] "페케퐁 (ペケポン)"& "왕의 브런치 (王様のブランチ)" 일본인 관점의 고찰(日本人視点の考察) (59) Kogoro 07-24 4355 62
[인증/후기] 귤탄전 생일 선물 전달 및 사인 인증 (59) 부동심결 05-30 5419 62
[팬메이드] 우라카라 오프닝 - 히로친사(ヒロチン社) 일러스트 ver (51) 식용유 07-07 4309 61
[잡담] 2012.05.26 사이타마 콘서트 보러 일본 가다!! (40) godstarsidus 06-02 2796 59
[인증/후기] 눈물, 파고, 그리고 하라 in Osaka (56) 대져 10-24 5427 58
[해외영상] KARA The Animation staring Hara (51) Asanama 03-10 3292 57
[해외영상] KARA The Animation staring Gyuri (61) Asanama 03-09 3343 57
[직캠] 기분이다...카라떡후님이 요청하신..오리온 직캠입니다. (36) 푸르릉 01-09 2660 57
[잡담] 벌써 4집 활동 마무리 단계인가요... (50) wooz 09-26 3826 56
[잡담] 많은 일본 아이들이 카라를 사랑하는 것은 왜 (71) Kogoro 07-03 4276 56
[잡담] 일본인이 본 파란폭소와 뮤직드래곤 (60) Kogoro 04-17 4895 56
[카라작성글] [트윗배달] 구하라 트윗 (20:25) (65) 하로하로 01-13 4806 56
 1  2  3  4  5  6  7  8  9  10  >  >>




★ 2020년 8월 4일 화요일 02: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