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3-03-26 21:26
[이벤트] 데뷔 6주년 축하글 "5장의 꽃잎의 아름다운 꽃 KARA : KARA the beautiful 5 petals flower."
 글쓴이 : Miracle5
조회 : 2,484   추천 : 35  
 글주소 : http://karaboard.com/744115
Miracle5 식물원에서 KARA의 데뷔 6주년을 진심으로 축하 드립니다.


From Miracle5 botanical garden, I celebrate the 6th anniversary of KARA debut heartily.

*English translation are in lower part.





5장의 꽃잎의 아름다운 꽃 KARA

Kara koreana hort. ex
K A R A (Girls Group속 주1)
주1 : Artist속이라는 설도 있다.
From Boston Public Library.

발견으로부터 아직 6년밖에 되지 않은 신종이다.
한국, 일본에 주로 생긴 관목에서 그 꽃은 매우 아름답다.
최근에는 아시아 국가에서도 발생이 확인되면서 많은 나라에 그 애호자가 있다.
장래적으로 유럽에서도 발생 가능성이 높다고 한다.

꽃잎은 5개로 각각 색깔이 다르다.

빨강:여신의 꽃잎
너무 아름답고 기품이 있다.
거울을 곁에 두면 그쪽 방향을 향하는 성질이 있다.
항상 꽃 전체를 지탱하는 기능을 하고 있다.

노란 색:애교의 꽃잎
너무 귀여운 모습이다.
식물이지만, 동물을 좋아하는 성질이 있다.
가장 작은 꽃잎이지만, 어떤 상황에서도 꺾이거나 구부러지거나 할 일이 없다.

청색:댄스의 꽃잎
바람에 팔랑 팔랑 흔들리는 모습이 마치 춤추는 것 같아서 이 이름이 있다.
수분, 영양소를 가장 많이 소비한다.
항상 웃는 것처럼 반짝 반짝 빛나다.

분홍색:꿀의 꽃잎
가장 좁은 꽃잎이지만, 본성은 강하다.
자신의 꿀을 아낌없이 남에게 주는 성질이 있다.
애호자가 다가가자 하트 모양이 되는 것이 많다.

보라 색:천진난만한 꽃잎
5개의 꽃잎 중 가장 크다.
다른 꽃잎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무럭무럭 자란 것 같다.
새로운 환경에 적응력이 대단해. 젊어서 기운이 있고 여러 방면에 그 꽃잎을 펼치고 있다.

각각 특징 있는 5개의 꽃잎이지만, 그들이 어우러져 꽃 하나로 아주 아름답고 향기롭다.
각각의 꽃잎의 애호자도 많지만, 어떤 꽃잎이 빠져도 안된다, 어느 꽃잎도 중요하다는 점에서는 의견이 일치하고 있다.

6년 전 발견 당시부터 꽃은 아름다운 피어 있었다.
몇번이나 마를 뻔했다. 그러나 그때마다 부활해, 착실하게 성장해, 아름다움도 힘도 늘어나고 있다.
앞으로 얼마나 크고 아름다운 될지는 모르겠어.

알 수 있는 것은 단 하나, 이 KARA라는 꽃은 결코 시들지 않는다.





KARA The beautiful 5 petals flower.

Kara koreana hort. ex
K A R A (Girls Group genus *note 1)
*note 1 There is the opinion to be the Artist genus.*
From Boston Public Library.


It is the new species that only six years pass from discovery.
It is a shrub grow in Korea, Japan mainly, the flower is very beautiful.
In these years, outbreak is confirmed in the Asian countries, and there is the lover in many countries.
It is said that it is more likely to grow in Europe in the near future.

The 5 petals varies in a color in each.

Red: Petal of the goddess
It is dignified very beautifully.
There is a property to turn to the direction that you put a mirror near it.
It always work to support the whole of the flower.

Yellow: Petal of the charm
It is very pretty form.
It is a plant, but there is a property to love animals.
It is a small petal, but never broken nor wound in any situation.

Blue: Petal of the dance
A state to bow to wind flutteringly seems to totally dance, and there is this name.
It use most water, a nutrient.
It always shine shiningly as if it smile.

Pink: Petal of the honey
It is the thinnest petal, but the core is strong.
There is a property to give honey to another person without regret.
When a lover approaches, it often becomes the form of the heart.

Purple: Petal of innocence
It is the biggest in five petals.
It caught the love from other petals and seemed to be brought up strong and healthily.
It has ability to apply to new environment.
There are spirit and youthfulness and stretches out the petal in various areas.

It is five characteristic petals in each, but they harmonize and are very beautiful as one flower and are fragrant.
There are many lovers of each petal.
However, they agree at the point to be important for all petals which must not be short of just one petal.

The flower bloomed beautifully from the discovery those days six years ago.
It was about to die many times, but it revived each time and grew up steadily.
And both the beauty and the strength increased.
Nobody know how big it will glow and how beautiful it will become in future.

There is only one thing to be known, this flower KARA will never die.

  • 트위터
  • 페이스북

COMMENT
아름다운 카라군요..ㅋ
13-03-26 21:30
     
Miracle5식물원에 어서 오세요!
13-03-26 21:33
 
역시 miracle5님 글은 좋아요~^^
항상 잘 보고 있습니다~^^
추천!!!!!!!!1
13-03-26 21:30
     
감사합니다
저의 식물 도감에서 잘 공부해 가세요. ^^
13-03-26 21:35
와우.. 정말 흥미롭고 재미있었어요~

이런식으로 카라를 비유한다니.. 쎈스 쵝오입니다 ㅋ
13-03-26 21:35
     
감사합니다
나는 아이돌을 하기 전은 학자이었습니다.
13-03-26 21:47
 
다섯이 모여 파워레인져~~~~~? 아니 카라~~
13-03-26 21:41
     
저는 KARA를 파워 레인저에 비유하는 대신 파워 레인저를 KARA에 비유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13-03-26 21:48
대단하십니다... 저는 졌습니다... -_-;
13-03-26 21:42
     
KARA를 사랑하는 마음에 대소도 우열도 없습니다. ^^
13-03-26 21:52
miracle5식물원이라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대폭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비유가 대단히 훌륭해요!!!! 추천 100만개!!^^
13-03-26 21:42
     
감사합니다
추천의 저금이 생겼습니다.
13-03-26 21:53
 
로맨티스트네요. 이 종류의 글은 저는 쓸 수 없습니다. 존경합니다.
이 글만 보면 도저히 뵨네라고 생각되지 않습니다.
13-03-26 21:48
     
아니, 아니, 아니, 어디서 어떻게 보아도 뵨네이 아니다!
순수 배양 진성 Kamilia!
13-03-26 21:55
얻을수있다면 기르고 싶네요^^
온갖 정성을 다 쏟아서 기르렵니다ㅎ
13-03-26 21:49
     
애정을 쏟을 만큼 무럭무럭 크게 아름다운 자랍니다. ^^
13-03-26 21:57
 
잘 읽었어요 ㅎㅎ 감성적인 아름다운글~! 추천드립니다 ^^
13-03-26 21:57
     
아름답다니.. 쑥스러워 버립니다...
더 칭찬하세요!!!
13-03-26 21:59
나는 보라색꽃에 사는 벌이 되고 싶지영..+_+  졍벌! >_< ㅋ
13-03-26 22:03
     
애호가가 나타났다!
13-03-26 22:37
가슴으로 느껴지는
너무나 아름다운 글입니다.
13-03-26 22:08
     
와! 감사합니다.
꼭 더 칭찬하세요! ^^
13-03-26 22:39
추천 안할수가없네요
나짐 감동먹었음
13-03-26 22:21
     
감사합니다
공감해 주면 기쁩니다
13-03-26 22:42
 
이 글 감동이네요.
13-03-26 22:39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기쁩니다
13-03-26 22:42
아이디어가 넘치는 뵨네!  ^^:::

이토록 아름다운 글에 추천은 당연한 일!
13-03-26 22:42
     
뵨네가 아니에요! 순수, 무구, 순정, 한결같은 Kamilia입니다!
하지만 추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13-03-26 23:59
 
최근 연구결과가 누락됐네요..
카라꽃은 최초 발화시 네장의 꽃잎으로 시작해 겨울을 한번 지나면서 꽃잎이 하나 늘어나 다섯장의 꽃잎이 됩니다..
첫단계시의 모습을 First Blooming이라 학계에서는 칭하며, 새롭게 작은 5개의 꽃입으로 변화되는 시점을 꽃잎이 귀여운 살랑살랑 흔들린다 하여 Rock U라고 부릅니다.
이후 소녀와같이 꽃잎이 확 펴지는 Pretty Girl 시기를 거쳐, 5꽃잎이 혁명적인 완전체로 완성되는 시기인 Revolution기가 됩니다..
식물원 도감에 정보 추가를 요청합니다...ㅡㅡ
13-03-26 22:47
     
대져님 매우 대단합니다!
이렇게 간단하게, 이 정도의 글을 쓰니까 믿을 수 없습니다.
"겨울을 한번 지나면서"의 부분은 특히 감동했습니다!

너무 멋진 것으로 이 글을 추가하면 나의 글 등은 흐려 날아가 버립니다. (^^;)
이것은 대져님의 작품으로서, 개별적으로 기사화하고 있었으면 하는 멋진 글입니다.
꼭 STEP, Pandora, Karasia등도 포함한 대작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13-03-27 00:15
 
가슴 따뜻해지는 멋진 상상력에 추천 한방!! ^^

그리고 바로 윗글..진짜로 추가하지는 마시길... 농담입니다 ^^;
13-03-26 22:54
     
추천 감사합니다. ^^
상상력이라는 점에서는 전혀 부족합니다.
나 그 글을 쓰는데 얼마나 시간이 걸린 것인가...
이에 비해 대져님의 글은 화려합니다.
13-03-27 00:20
역시 Miracle5 님~
13-03-26 23:19
     
읽어 주셨네요. 감사합니다~ ^^
13-03-27 00:21
카라꽃을 멤버들에게 각각 선물할수 있다면 커다란 감동이 될텐데 ...
13-03-27 00:43
     
오호 그것은 이루고 싶어 멋진 꿈요.
13-03-27 01:18
정말 멋진 꽃이네요 ㅎㅎㅎ 카라꽃~
13-03-27 01:40
     
네, 학회에서도 화제 소란입니다.
13-03-27 08:26
새로운 경지, KARA 식물학 ~
후학의 귀감임니다 ㅎㅎ
13-03-27 02:06
     
나는 학자였지요. ^^
13-03-27 08:27
 
오~멋진 표현입니다
13-03-28 01:04
     
감사합니다
읽어 주시고, 기쁩니다 ^^
13-03-30 00:16
추천밖에 드릴 게 없습니다.
13-03-29 23:22
     
감사합니다~ ^^
13-03-30 00:16
 
제가 계속해서 추천을 하게 로그인하게 만드시는 미라클님 ^^
13-03-29 23:39
     
아, 반갑습니다!
또 계속하고 로그인해 주세요.
13-03-30 00:17
 
 

Total 143,49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가입인사] 가입인사 드립니다 ~그리고 카밀이 된 후 카라에 대한 생각 변화(?) (60) 보헤 10-12 1866 37
[가입인사] 남편을 카덕으로 만드는 방법을 가르쳐주세요 ~! (57) nicorrrrri 10-04 3602 37
[잡담] 작은 노력이 이룬 기적.. (56) 롹유 09-17 1433 37
[팬메이드] 카라 피규어에 분노한 히틀러 (64) 이나 05-02 2491 37
[잡담] 카라를 왜? 좋아하시나요? (57) 무지개참치 07-09 1788 36
[인증/후기] 뮤직뱅크 후기... 좀 늦었네요..^^ (20) 아쭈군 09-08 2027 36
[인증/후기] 카라 한승연양 생일 선물 전달 - 인증 사인 추가 (40) 부동심결 08-14 5569 36
[뉴스/속보] K팝스타 '카라', 수출입銀 사무라이본드 띄운 숨은 공신? (33) 희상짱 06-05 2456 36
[잡담] 2012.05.28 사이타마 콘서트 보러 일본 가다!! (31) godstarsidus 06-03 2457 36
[잡담] 2012.05.27 사이타마 콘서트 보러 일본 가다!! (38) godstarsidus 06-03 2837 36
[잡담] KARASIA 일주년기념 글 "균등한 5명" 긴 글 주의... (28) Kogoro 02-18 1963 36
[공지] 카라게시판 총관리자는 살아있는시체님으로 결정되었습니다 (69) 임시관리자 06-06 2059 35
[카라작성글] [트윗배달] 니콜 트윗 (오후 4:28) (50) 블루다크 01-22 2117 35
[인증/후기] 푸르릉의 카라시아 2013 in 후쿠오카 공연 관람 후기 #1 (62) 푸르릉 10-20 2818 35
[잡담] 고만들좀 하자구요~ (24) 대져 10-04 1779 35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뒤늦게 가입인사 드립니다! (49) 지나아빠 09-07 1580 35
[잡담] 카라는 부처가 못돼지만, 카밀리아는 이미 부처님이시다. (37) Autumn 09-06 1568 35
[가입인사] 가입했습니다 ! ^_^ (55) 송하라 08-25 1692 35
[인증/후기] Miracle5 1st Korea Tour 2013 "MIRACLEA" Vol.8 : 내가, KARA팬이다! (41) Miracle5 08-17 2125 35
[인증/후기] Kamilia School입학 일기 Vol.1 (53) Miracle5 08-03 3112 35
[가입인사] 안녕하세요!!야수타로입니다*^ㅁ^* (56) yasutaro 06-25 2117 35
[이벤트] 데뷔 6주년 축하글 "5장의 꽃잎의 아름다운 꽃 KARA : KARA the beautiful 5 petals flower." (46) Miracle5 03-26 2485 35
[가입인사] 初めまして(처음 뵙겠습니다) (64) Shun 03-05 1535 35
[인증/후기] 푸르릉의 후쿠오카 카라시아 후기 #3 (39) 푸르릉 05-04 1865 35
[잡담] 오랜만에 장문 "카라는 원장이고 간호사이다" (26) Kogoro 01-27 2869 35
[인증/후기] 극장 중계 개인적 감상 (16) Kogoro 01-07 1968 35
[잡담] 용산 쿨트랙에서 (36) 오공비리 12-09 2094 35
[카라이야기] KARA의 2013년의 혼신의 활동에 감사! 그리고 나는 지금을 사는. (31) Miracle5 01-19 1646 34
[인증/후기] 푸르릉의 카라시아 2013 in 후쿠오카 공연 관람 후기 #2 (55) 푸르릉 10-20 2890 34
[인증/후기] 진짜 한승연 최고ㅠㅠ팬들 선물 일일이 챙겨줌ㅠㅠ사람맞음?ㅠㅠㅠㅠㅠ(동물농장 방청 후기) (48) 은빛카라마을 10-10 3677 34
[잡담] 초6때부터 고3까지 카라팬이 된지 6년, 6년이란 세월속에 카라가 내게준 크나큰 선물 (58) 바라기 10-09 1534 34
[인증/후기] 2nd Karasia 요코하마 후기 - 1 (54) 대져 10-09 3607 34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바운스 카라입니다.^^ (130) 바운스카라 08-15 2065 34
[사진/캡쳐] CD의 몇몇 사진 Thank You Summer Love (27) Miracle5 07-25 2738 34
[카라작성글] [트윗배달] 박규리 트윗 (12:36) (53) 하로하로 07-16 1900 34
<<  1  2  3  4  5  6  7  8  9  10  >  >>


★ 2019년 12월 16일 월요일 03:00 최종변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