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2-05-02 23:34
[팬메이드] 카라 피규어에 분노한 히틀러
 글쓴이 : 이나
조회 : 2,425   추천 : 36  
 글주소 : http://karaboard.com/76982


3월에 만들었다가 디스가 심한거 같아서 버렸던건데
걍 수정없이 올려봅니다.

개그는 개그일뿐ㅋ
  • 트위터
  • 페이스북
아이같이 LOVE U 매일같이 LOVE U inalovekara.tumblr.com twitter.com/inalovekara

COMMENT
 
앗 이나님의 새로운 패메이드 영상이다.
일단 추천부터 받으시고요.

믿고 보는 이나님의 팬메이드~
12-05-02 23:34
이나님 패러디는 일단 선추천 후감상ㅋㅋㅋ
12-05-02 23:36
 
작전명 발키리네요. 이 영화 재미있게 보았는데..

규리 언니는 좀 비슷하잖아..ㅋㅋㅋㅋ

아놔~ 드마리스 ㅋㅋㅋㅋㅋㅋㅋ
12-05-02 23:39
 
재미있네요. 대사가 리얼합니다.
12-05-02 23:39
 
역시 센스가 남다르세요^^ 재밌게 잘봤습니다
12-05-02 23:39
아 재밌네요ㅋㅋㅋ이걸 제작자가 봐야할텐데..
12-05-02 23:40
 
아 최고에요....ㅎㅎ
12-05-02 23:41
ㅎㅎ 잼나네요  대단한 작품!!!  >_<
12-05-02 23:41
싱크 개 쩜...ㅎㄷㄷㄷ
12-05-02 23:42
 
이나님 혹 지영캅, 인셉션 이전에 만든 작품도 있나요?
그 이전 작품은 못 봐서요.
혹 그 이전에 만든게 있으시면 그것도 올려주세요.

지영캅이야 워낙 유명하고, 인셉션은 제가 글 올릴 때 여러번 인용해서요.
12-05-02 23:42
     
 
인셉션이 처음 만든거예요ㅎㅎㅎ
인터넷 강좌 뒤져가면서..ㅎㅎㅎㅎㅎ
12-05-02 23:49
          
 
그럼 첫 작품부터 퀼리티가 장난 아니네요.
저 인셉션 보고나서 완전 놀랐거든요.

뭐 지영캅이라는 히트작도 있지만요. ^^
12-05-02 23:51
               
 
공부하는 느낌으로 만든거라..
만드는데만 한달 정도 걸렸네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2-05-02 23:54
                    
한달이요? 우와.. 저처럼 조급증 말기인 사람은 엄두도 못낼 작업이군요;;
12-05-03 09:05
               
 
헐................
시작을 엄청나게 빡시게 했네요.
그래서인지 퀄리티가 장난 아니었어요.
인셉션은 감동을 느꼈다니까요.
12-05-02 23:56
                    
 
부끄럽습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2-05-02 23:57
          
와 첫 작품이;; 굉장한 능력자시네요..
12-05-02 23:53
와우~ 이거정말 진짜 같아요 ㅎㅎㅎㅎ 대단히 잘만드셨다
12-05-02 23:43
ㅋㅋㅋ 재밌네요. 싱크도 대박이고...

잘 봤습니다

12-05-02 23:43
웃으면서 두번 봤습니다.. 마지막에는..그래도 사야겠지 하는 내용으로 했으면 더 애절했을텐데요.. 감사합니다.
12-05-02 23:45
울지마 , 규리 언니는 좀 비슷하잖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2-05-02 23:47
     
 
저도 그 부분에 빵~ ㅎㅎ
영화가 오래되서 기억이 가물가물한데 원래 영화에서는 저 장면에서 뭐라고 하는건가요?
12-05-02 23:52
          
그건 몰라요 ㅋ
12-05-02 23:55
 
센스...싱크대박..
12-05-02 23:47
개그라구요...? 이건 내 진심하고 똑같은데...
12-05-02 23:47
피규어가 그 얼굴로 미스터를 부르고 있더라고 ㅋㅋㅋ

정말 대사 하나하나 웃겨 죽겠네 ㅋㅋ
12-05-02 23:48
 
자막 내용에 진지하게 공감하다 마지막 드마리스에 빵~ ㅎㅎ
12-05-02 23:50
 
이나님의 분노가 대사속에 잘 나와있네요. ㅋ
12-05-02 23:52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12-05-02 23:54
 
이나님 팬될꺼 같아요..^^
12-05-02 23:5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2-05-02 23:55
 
우와 잘 만드셨네요^^ 제작사가 이거 봤어야하는데...
12-05-02 23:56
 
12-05-02 23:58
히틀러의 나치가 사용하는 문양은 인도기원의 우만자(卐)에서 따온거라고 하네요...
12-05-02 23:59
 
명작이 사장 될뻔 했군요~~~
님 쫌 짱이신 듯

추천, 추천
12-05-02 23:59
 
추천 -_-b
12-05-03 00:00
 
이거 정말 웃기고 싱크 대박이네요 ㅎㅎㅎ 근데 매진됐다는 게 더 미스테리ㅠㅜ
12-05-03 00:02
     
데슾에서 나온 퀄을 보고 어이쿠야 하고 다 사들인거 아닐까요?
12-05-03 00:09
 
우악~~!!!! 드마리스....ㅋㅋㅋ 명작입니다. ㅎㅎㅎ
12-05-03 00:03
속.. 속이 시원하다!!
12-05-03 00:05
아놔....이런 명작이..
12-05-03 00:11
 
추천을 안누를래야 안누룰수가 없네요 마지막 결정타 드마리스 ㅋㅋㅋㅋㅋㅋ
12-05-03 00:11
12-05-03 00:18
대애애애박~~~
12-05-03 00:21
추천 합니다 ~~~~~~~~
12-05-03 00:26
ㅋㅋㅋㅋㅋ
12-05-03 00:26
  ㅎㅎㅎㅎㅎ
12-05-03 00:28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센스쩌시네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2-05-03 00:30
ㅋㅋㅋㅋ대박입니다 최고 b
12-05-03 00:38
분위기는 심각,살벌한데...대사 웃기네요...ㅎㅎ

12-05-03 00:42
ㅋㅋㅋㅋ 그럴만도 하지 ㅋㅋㅋㅋ

이거 영어 일어 자막도 만들어야 겠어요 ㅋㅋㅋㅋ 국제적으로 히트칠듯 ㅋㅋㅋㅋㅋ
12-05-03 00:44
이거 너무웃김ㅋㅋㅋ 이런개그너무좋음ㅋㅋㅋㅋㅋㅋ
12-05-03 00:54
이나님 센스쟁이~
완죤 짱! 짱! 짱!
ㅋㅋㅋㅋ
12-05-03 01:21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2-05-03 01:57
와 대박이네요...    드마리스라는 부분에서.....  ㅋㅋㅋㅋㅋ
12-05-03 02:17
속이 시원하네요 ㅎㅎ
12-05-03 02:33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대박!!
12-05-03 02:35
 
진짜 재밌어요ㅋㅋㅋㅋㅋㅋ특히 dsp 데습빠들 할때 싱크로율ㅋㅋㅋㅋㅋㅋ
12-05-03 02:46
 
너무 웃으면서 봤습니다..

그 깨알같은 대사~ 눈물짜며 웃으며 봤습니다.

마지막에 드마리스 CF 음악 들은건 저 뿐인가요?
드마리스 자막과 함께 CF 음악도 나옵니다~
12-05-03 04:20
12-05-03 05:21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12-05-03 08:42
아 진짜 대사 하나하나 깨알같이 재밌습니다.!! 추천 쾅쾅!!

아침에 기분좋게 웃고갑니다.
12-05-03 09:0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2-05-04 14:12
웃다가 울뻔했어요 ㅋㅋㅋㅋㅋ
12-05-10 21:25
 
 

Total 142,95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가입인사] 가입인사 드립니다 ~그리고 카밀이 된 후 카라에 대한 생각 변화(?) (60) 보헤 10-12 1840 37
[가입인사] 남편을 카덕으로 만드는 방법을 가르쳐주세요 ~! (57) nicorrrrri 10-04 3550 37
[잡담] 작은 노력이 이룬 기적.. (56) 롹유 09-17 1405 37
[잡담] 카라를 왜? 좋아하시나요? (57) 무지개참치 07-09 1750 36
[인증/후기] 뮤직뱅크 후기... 좀 늦었네요..^^ (20) 아쭈군 09-08 2000 36
[인증/후기] 카라 한승연양 생일 선물 전달 - 인증 사인 추가 (40) 부동심결 08-14 5473 36
[뉴스/속보] K팝스타 '카라', 수출입銀 사무라이본드 띄운 숨은 공신? (33) 희상짱 06-05 2430 36
[잡담] 2012.05.28 사이타마 콘서트 보러 일본 가다!! (31) godstarsidus 06-03 2426 36
[잡담] 2012.05.27 사이타마 콘서트 보러 일본 가다!! (38) godstarsidus 06-03 2810 36
[잡담] KARASIA 일주년기념 글 "균등한 5명" 긴 글 주의... (28) Kogoro 02-18 1914 36
[팬메이드] 카라 피규어에 분노한 히틀러 (64) 이나 05-02 2426 36
[공지] 카라게시판 총관리자는 살아있는시체님으로 결정되었습니다 (69) 임시관리자 06-06 2026 35
[카라작성글] [트윗배달] 니콜 트윗 (오후 4:28) (50) 블루다크 01-22 2072 35
[인증/후기] 푸르릉의 카라시아 2013 in 후쿠오카 공연 관람 후기 #1 (62) 푸르릉 10-20 2781 35
[잡담] 고만들좀 하자구요~ (24) 대져 10-04 1754 35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뒤늦게 가입인사 드립니다! (49) 지나아빠 09-07 1548 35
[잡담] 카라는 부처가 못돼지만, 카밀리아는 이미 부처님이시다. (37) Autumn 09-06 1542 35
[가입인사] 가입했습니다 ! ^_^ (55) 송하라 08-25 1667 35
[인증/후기] Miracle5 1st Korea Tour 2013 "MIRACLEA" Vol.8 : 내가, KARA팬이다! (41) Miracle5 08-17 2072 35
[인증/후기] Kamilia School입학 일기 Vol.1 (53) Miracle5 08-03 3073 35
[가입인사] 안녕하세요!!야수타로입니다*^ㅁ^* (56) yasutaro 06-25 2055 35
[이벤트] 데뷔 6주년 축하글 "5장의 꽃잎의 아름다운 꽃 KARA : KARA the beautiful 5 petals flower." (46) Miracle5 03-26 2453 35
[가입인사] 初めまして(처음 뵙겠습니다) (64) Shun 03-05 1507 35
[인증/후기] 푸르릉의 후쿠오카 카라시아 후기 #3 (39) 푸르릉 05-04 1831 35
[잡담] 오랜만에 장문 "카라는 원장이고 간호사이다" (26) Kogoro 01-27 2823 35
[인증/후기] 극장 중계 개인적 감상 (16) Kogoro 01-07 1930 35
[잡담] 용산 쿨트랙에서 (36) 오공비리 12-09 2065 35
[카라이야기] KARA의 2013년의 혼신의 활동에 감사! 그리고 나는 지금을 사는. (31) Miracle5 01-19 1608 34
[인증/후기] 푸르릉의 카라시아 2013 in 후쿠오카 공연 관람 후기 #2 (55) 푸르릉 10-20 2806 34
[인증/후기] 진짜 한승연 최고ㅠㅠ팬들 선물 일일이 챙겨줌ㅠㅠ사람맞음?ㅠㅠㅠㅠㅠ(동물농장 방청 후기) (48) 은빛카라마을 10-10 3635 34
[잡담] 초6때부터 고3까지 카라팬이 된지 6년, 6년이란 세월속에 카라가 내게준 크나큰 선물 (58) 바라기 10-09 1503 34
[인증/후기] 2nd Karasia 요코하마 후기 - 1 (54) 대져 10-09 3559 34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바운스 카라입니다.^^ (130) 바운스카라 08-15 2040 34
[사진/캡쳐] CD의 몇몇 사진 Thank You Summer Love (27) Miracle5 07-25 2704 34
[카라작성글] [트윗배달] 박규리 트윗 (12:36) (53) 하로하로 07-16 1874 34
<<  1  2  3  4  5  6  7  8  9  10  >  >>


★ 2019년 5월 19일 일요일 23:00 최종변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