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3-04-23 21:12
[잡담] "산마노만마"를 본 오사카 사람의 감상문 (2)
 글쓴이 : Kogoro
조회 : 2,327   추천 : 31  
 글주소 : http://karaboard.com/800652
 

 
산마뵨네의 이 손은 도대체 뭐에요?
KARA와 즐거운 프로을 만들어 준 것은 감사하지만...
승연도 만마 짱과 놀았을 때가 아냐
왜 산마의 손을 떨쳐 버리지 않는가?
그렇게까지 마음을 줄 필요는 없는데... 못말려
엉덩이 춤도 왜 그렇게 재미나게?
평소처럼 춤추면 좋을텐데
고 있을 텐데...
너무 좋은 프로인데 이 부분만 아쉽네요
 
さんまビョンネのこの手はいったいなんですか?
KARAと楽しい番組を作ってくれたことには感謝するが…
スンヨンもまんまちゃんと遊んでる場合じゃない
なんでさんまの手を振り払わないの?
そんなにまで心を許す必要ないのに…まったく
ヒップダンスもなんでそんなに楽しそうに?
いつも通り踊ればいいのに
私が見てるのを知ってるはずだが…
すごくいい番組なのにそこだけが残念ですね。
  • 트위터
  • 페이스북
Pray for Korea

COMMENT
하라 멀뚱 멀뚱 혼자있기 ~!ㅋ 귀여워
13-04-23 21:24
아아 세상은 뵨네로 가득하구나~!
13-04-23 21:35
     
 
성실한 글 후 고속으로 올렸어요 ㅋㅋ
13-04-23 21:39
          
이거였군요! 이건 정말 감탄스럽습니다!
이 글도 추천을 해야겠네요 ㅋㅋㅋ
13-04-23 21:55
          
 
오늘 쓴 글을 바로 적용하는 kogoro님 ㅎㅎ
13-04-23 22:09
          
 
이 글의 링크를 보면 이해가 잘 될 겁니다..ㅋㅋ

http://karaboard.com/bbs/board.php?bo_table=community&wr_id=799873&sca=&sfl=mb_id%2C1&stx=witchout

ㅋㅋㅋ
그 기분 알 수 있어요.
아주 열심히 쓴 글에 추천을 많이 받으면 왠지 부끄럽습니다.
오히려 망상이나 개그 글에 추천을 많이 받으면 더 기분이 좋은데, 그런 문에서는 대개 추천을 잘 받을 수가 없네요 ㅎㅎ

봄빛여름님과 저는 감성이 닮은 것 같아요. 진지하게 쓴 글을 올린 직후,
그것을 탕감하는 어리석은 글을 올리고 싶은 충동에 사로잡히지 않겠습니까? ㅎㅎ
13-04-23 23:46
               
 
아, 부끄럽다 ㅋ
13-04-24 00:12
               
이 링크도 부끄럽단 말입니다. ㅠㅠ
13-04-24 00:56
으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매의 눈..
13-04-23 21:46
 
하라 ㅋㅋㅋㅋ 아 귀엽~
13-04-23 21:50
     
 
ㅋㅋㅋ 저도 저 장면에서 ㅎㅎ
캡처로 보니까 웃기네요.
하라야 뭐하니...??
13-04-23 22:18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래 후기와 이어지는 줄 알았는데.............ㅋㅋㅋㅋㅋㅋㅋㅋ
13-04-23 22:04
     
 
이어지고 있습니다.
13-04-23 22:43
 


산마도...
카게 뵨네중 한명입니다. ㅋ
13-04-23 22:05
     
 
ㅋㅋㅋ
13-04-23 22:35
     
 
ㅋㅋㅋ
산마뵨네 카게티 잘 어울리네요.
13-04-23 22:46
     
 
다음 이벤트에서는 하라에게 이를 부탁해 보자요
13-04-23 22:48
     
멋지네욕,,,ㅋㅋㅋ
13-04-24 08:48
 
Kogoro님 덕분에 알게됐네요ㅎㅎ
13-04-23 22:34
 
아까 올린 글은 프롤로그이고 이것이 메인요. 이 글으로 트리플 크라운을 노리고 있습니다.
13-04-23 22:4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무리입니다.^^
13-04-23 23:05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산마 뵨네!
13-04-23 22:52
 
ㅎㅎㅎ 이 글이,, 메인이군요,,,,
그러면,,,,, 여기에다,, 추천을,,,,,,,,,,
제가 잘한건가요? ^^
13-04-23 22:54
역시 눈썰미가 좋으시군요. 저걸 어떻게 캐치하셨을까....
저는 저 장면에서 왼쪽에 서있는 카라를 보고있었습니다.
13-04-23 23:18
     
 
제가 KARA방송을 볼 때는 재생과 일시 정지를 반복합니다 ㅎㅎ
13-04-23 23:21
엥?! 1부와 같은 장문의 글을 기대하고 들어왔더니...
Kogoro님도 낚시질 하시네 ^^
13-04-23 23:20
     
 
전채의 분량이 많아지니, 메인 디시를 줄였습니다 ^^
13-04-23 23:33
 
이 글 추천 2자리로 된 것은 너무도 의외 ㅋㅋ
뭐, 이쪽이 메인 글이라고 이해해 주신 분이 계시는군요.
13-04-23 23:30
     
 
원래 카게는 개그 (재미난) 글도 추천이 많습니다.ㅋ
13-04-23 23:48
공감가네요 ㅎㅎㅎ
13-04-23 23:55
 
확실히 2부가 더 진심이 담긴 메인 글이로군요 ㅎㅎ
13-04-24 00:17
     
 
단순한 개그가 아니라 사실 본심이 충분히 포함되어 있거든요 ㅎㅎ
13-04-24 00:35
 
역시!! 예상치 못한 반전!
Kogoro님, 한수 위의 고수이십니다!
감탄과 경외심을 감추지 못하며 추천!!!
13-04-24 00:18
 
ㅋㅋ  독점욕
13-04-24 00:56
ㅎㅎ저도 추천! 낚시꾼 다되셨네요.
근데 하라야, 정말 혼자 모하고있는거냐?^^
13-04-24 01:18
 
2편에도 댓글을 많이 주니까 그럭저럭 버티고 있지만
1편에 비해서 극단적으로 2편 댓글이 적으면 죄책감에 침몰할 뻔 했다구요 ^^;
13-04-24 01:18
산마 뵨네......  ㅎㅎㅎ
13-04-24 01:42
굉장한 눈썰미네요 ㅎㅎ 하라 표정도 재미있고 ㅋㅋㅋ
13-04-24 09:37
 
Kogoro 씨 본령 발휘

Kogoroさん本領発揮

13-04-24 09:44
또한명에 논네탄생인가요
이건 햄이 잘못했네 ㅠㅠ
13-04-24 11:35
ㅎㅎㅎ 하라구 멍~~~
13-04-24 12:15
매의 눈을 가지신 kogoro님..
대단합니다...

추~~~~~~~~천
13-04-24 14:29
 
정말 꺠알같이 재미있는 장면이 많았어요..^^
13-04-24 22:34
 
 

Total 143,21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번역] 흔한 일본의 어느 먹거리집.. (28) 거믄날개 09-10 1953 32
[잡담] 냉정한 분석 「꾸미지 않는다」 KARA / 冷静な分析「飾らない」KARA (27) Kogoro 07-31 2053 32
[잡담] 아... 덥습니다. 카게에 들어오기가 이렇게 힘들다니... (46) 일코중무장 07-26 2195 32
[카라작성글] 한승연 트윗 (23:00) (18) 카라트윗봇 07-24 1541 31
[번역] 130615 일본팬(arisan님)이 정리한 KARA 한국 팬미팅 후기 깔끔 정리 글~ (39) 소나기13 06-18 5027 31
[카라이야기] Ceci 2월호 구하라 인터뷰 Text (46) 석이 01-20 6016 31
[공지] 카라게시판에서 준비한 지영양의 생일서폿!!! (40) 서포트관리자1 01-07 3087 31
[잡담] 때로는 관리자분들의 노고를 위로하고 감사하는 글이 있어도 좋잖아요 (35) Kogoro 01-07 1396 31
[인증/후기] 카밀리아는 가족입니다 Translations by noONE and arisan (68) Kamiliakara 11-01 4172 31
[공지] 힘내라~! 팡팡! 포토북!~이벤트 (頑張れKARAフォトブックイベント) (31) 롹유 10-17 4951 31
[카라작성글] [트윗배달] 한승연 트윗 (11:02, 11:03, 11:03) (79) 햄앓이 09-05 2735 31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가입인사 드립니다. (67) kave 09-05 1385 31
[번역] 130810 뮤직드래곤 자막 (31) 원원 08-10 2163 31
[잡담] KARA라는 이름의 가치, KAMILIA라는 이름의 무게 (29) 대져 08-07 1500 31
[플짤] [MV] KARA - HANABI Teaser (자동 재생) (36) xoQk 07-24 3603 31
[해외영상] (Audio Only) 올 나잇 닛폰 - KARA - THANK YOU SUMMER LOVE 첫 공개 (68) 강지영구하라 07-12 4364 31
[번역] 순대 국밥을 요리했습니다.(スンデクッパを作りました) (69) arisan 05-18 3021 31
[팬메이드] 새 카게 티 셔츠 : A brand-new Karaboard T-shirt. (52) Miracle5 05-08 1796 31
[잡담] "산마노만마"를 본 오사카 사람의 감상문 (2) (43) Kogoro 04-23 2328 31
[잡담] 누군가의 팬이 된다는 것은? (25) Binoo 04-06 1265 31
[잡담] 저에게 어제 6주년은 데뷔 기념일 중 최고의 날이 아니었을까... (26) 무관의제왕 03-30 2035 31
[국내영상] 세바퀴中 니콜 다짜고짜 스피드 퀴즈.swf (오랜만에 엄청 웃었슴) 댓글 추쵼 일등 시켜줘!!! (26) 루나리언 03-14 1869 31
[인증/후기] 하라, 지영 생일 서포터 후기 (47) 부관리자 03-08 3246 31
[번역] 일본 U-EXPRESS 라이브에서 KARA와 KARA팬을 본 타가수팬 ^^~ (21) 소나기13 03-05 2149 31
[인증/후기] 자살을 막고 새로운 인생을 살게 해준 카라 (32) 푸르릉 01-29 1958 31
[인증/후기] 도쿄돔 후기 (4) - 아!!! 난 보았다 ~~~ (47) 낮은곳의목소리 01-09 2447 31
[직캠] 도쿄돔 팬캠.....렛잇고.... (15) 푸르릉 01-08 1793 31
[직캠] [Fancam] 130106 KARA - Hara Solo (I Love Rock N Roll) 드럼, 일렉, 헤드뱅 하라~ (37) 석이 01-08 2403 31
[직캠] 도쿄돔 직캠 오프닝 멘트-규리 여신드립영상 (번역완료) (16) 푸르릉 01-08 2139 31
[사진/캡쳐] 130106 도쿄돔 콘서트 직찍 (by @she_ra1212 ) (24) 아름다운미리내 01-06 6641 31
[잡담] [자랑질 주의] 일본 카밀이신 Hirochin Co님이 선물을 보내주셨어요! +_+ (48) 마나짱 12-15 3085 31
[정보/자료] 빌보드 재팬 MUSIC AWARDS 2012 올해의 가수 카라 7위 (10) 뒷짐 12-15 2324 31
[플짤] 121104.Music Lovers.KARA Cut (자막본) (38) xoQk 11-05 2280 31
[잡담] 나 혼자 끙끙앓은 어떤 영상 이야기... [120914 SketchBook KARA - Pandora, MR Removed] (40) xoQk 09-30 3981 31
[잡담] 일본인관점 SIGMA FES상세 리뷰 (21) Kogoro 10-12 1651 31
<<  1  2  3  4  5  6  7  8  9  10  >  >>


★ 2019년 8월 26일 월요일 05:00 최종변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