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3-05-23 02:15
[잡담] 카라가 아름다운 이유
 글쓴이 : 대져
조회 : 1,466   추천 : 27  
 글주소 : http://karaboard.com/859551
자유로운 존재는 아름답습니다.

생명이 경이롭고 아름다운 이유는
열역학제2법칙의 위력도 거스르며 모든 쇠락衰落으로부터 자기를 지키기 때문입니다.
심지어 자기복제의 생명력으로 수명의 제한조차 극복하는
'소멸로부터의 자유'를 가졌기 때문입니다.

인간이 아름다운 이유는
그저 숨쉬고 살아가는 동물이 아니라,
'나'와 '너' 그리고 '우리'를 인식하는 존재이기 때문입니다.
생명유지나 번식과 같은 동물적인 욕구를 '우리'에 대한 책임으로 극복할 줄 아는
'본능으로부터의 자유'를 가졌기 때문입니다.

숙고熟考하는 사람, 곧 자아를 가진 사람이 아름다운 이유는
자신과 타인, 그리고 세상에 대한 성찰을 통해
사회적 상상력의 한계와 패러다임의 제한을 뛰어넘어
사람들의 생각과 세계관, 혹은 삶의 태도에 변화를 주는
'편견과 인습因習으로부터의 자유'를 가졌기 때문입니다.

카라가 소유한 존재론적 자유를 생각해보신 적이 있는지요.
안티들의 질시와 세상의 오해나 악의적 공격을 개의치 않는 아이들..
환경의 어려움에 매이거나 좌절하지 않는  아이들...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최선을 다해 새로운 길을 나서는 아이들...

카라가 아름다운 이유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얽매이고 굴복하는 이런 부정적인 것들에 대해,
어린 나이임에도 저들 모두가 자유롭기 때문입니다.
이것은, 자신이 누구인지를 깊이 생각하고 또 생각해 
자기의 존재 의미를 깨달은 자유로운 자아를 가진 사람의 모습입니다.

의미있고 가치있는, 아름다운 사람이 되려 노력하는 한 개인으로서
제가 카라를 바라보며, 저들에게 반하고 마음을 쏟게되는 이유가 바로 이것입니다.
누군가의, 특별히 걸그룹의 팬이되어
아이들의 행동 하나, 몸짓 하나, 멘트 하나에 일희일비하며
사소할 수도 있는 일에 이처럼 몸이 달아오르리라고는....
제 평생 단 한번도 상상조차 해 본 일이 없습니다.

카라 아이들 한명 한명,
보면 볼수록 참 신기합니다.
어떻게 나이도 어린 꽃다운 아가씨들이, 
제 평생의 수많은 만남 중에서 불과 몇명 밖에 찾지 못한
'자유로운 자아'를 가지고 있는지.... 그것도 다섯명이나..

저들을 지켜보는게 즐겁습니다.
카라 얘들에게서 발견한 자유, 곧 이 아름다움을
팬으로서 하루하루 확인해 나가는 것이 즐겁습니다.
제 발견과 평가가 틀리지 않았다는 것을 증명해 나가는 것이 행복합니다.

또 한가지,
느끼는 뉘앙스나, 그 느낌을 표현하는 어휘는 차이가 있을지 몰라도
카라를 바라보면서 제가 발견한 이 자유의 아름다움을 공감하는 사람들,
저들의 아름다움을 딱히 설명할 길 없어 기적, Miracle이라 말하는 사람들,
스스로를 카라의 가족-카밀리아, 혹은 카덕이라 부르며
카라가 발산하는 그 '자유'로 인해 작은 부분일지라도 그 삶의 어떤 부분, 혹은 가치가 변화되는 사람들,
그래서 다시 한 번 카라 다섯 아이를 '기적'으로 부르는 사람들,
특별히, 거의 매일 이 느낌을 저와 함께 나누며 공감하는 '논네'로 불리는 사람들...
바로 이 사람들, 저와 같은 것을 발견한 이 분들이야말로
카라 안에서 제가 발견한 '아름답고 자유로운 자아'가 실재함을 제게 증거합니다..

그래서 저는 카게에서 노는게 즐겁습니다.
논네들을 보는게 즐겁습니다.
카라를 바라보며 함께 즐거워하는 바로 여러분, 논네들이야말로, 
제가 늘 만나고싶어하는 '자유로운 자아'일 가능성이 매우 크거든요.
꼭 그런 사람이 아니어도 관계 없습니다.
카라를 보며 희망과 꿈, 치유를 말하는 사람이라면
세상의 평균을 훌쩍 뛰어넘는 멋진 존재임이 틀림 없을테니..
그래서 카밀은 카밀이 편한 거겠죠.

내 마음, 오늘도 자유로운 자아를 소유한 카라를 보며, 기쁨을 느낍니다.
그리고 그 자유를 함께 느끼는 논네들이 반갑습니다.

진정, 자유로운 존재는 아름답습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처음  1  2


COMMENT
 
3줄요약 점ㅇ여...ㅠㅠ
13-05-23 18:42:28
     
 
3자 요약, 카라짱!
13-05-23 19:31:59
정말 멋진 찬양글입니다~~~
13-05-23 23:30:42
우선은 추천! ^^
자유로운 존재임과 함께 카라에는 신념이 있는 것에 아름다움을 느끼고 있습니다.
야망이 아니라 아름다운 신념이 느껴지는 것입니다.
13-05-23 23:55:31
 
대져님의 글을 보면 난 왜 이런 글을 못 쓸가...
왜 카라의 아름다움과 멋진 모습을 이렇게 표현 못할까 자책합니다...ㅠ.ㅠ
데져님 사랑합니다.
13-05-24 00:37:35


처음  1  2


 
 

Total 144,09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인증/후기] face paintfacepaint 했습니다 @kamilia school (36) hirosan 06-28 2384 27
[번역] KARA 일본 팬미팅(카밀리아스쿨)에 입학했던 일본 여성팬들 간단후기~ (20) 소나기13 06-24 2297 27
[직찍] 카라 대형사진 (23) 늑대가죽 06-16 2747 27
[잡담] 카라가 아름다운 이유 (25) 대져 05-23 1467 27
[잡담] 최근 승연 인터뷰 기사를 보면 여러가지를 생각합니다 (33) Kogoro 05-22 1938 27
[잡담] 규리 오빠 생일 축하해요 (51) ☆세나☆ 05-22 1273 27
[해외영상] [라디오] 하라 OST - 사랑의 마력『恋の魔力』한국어 ver, 갈릴레오 시즌 2 by karapei (+Text) (43) 석이 05-19 7420 27
[번역] 무지개참치さんの 「ネイルサロンパリス制作発表会、簡易レビュー」 日本語翻訳 (32) Kogoro 04-27 4854 27
[잡담] 뭔가 기분이 묘하네요... (35) 아름다운미리내 04-15 1321 27
[인증/후기] 일년 전 오늘 2012/04/14에 Karasia Japan의 첫날을 본 감격 (44) Miracle5 04-14 1314 27
[잡담] 그럼 다시 카라의 일본어에 대해서 (30) Kogoro 07-30 1999 27
[잡담] HirochinCo님께서 선물을 보내주셨습니다 ^---^ (41) 무지개참치 04-04 1466 27
[번역] 뮤직제팬 관람후기(카밀들 많이 뿌듯했나봐요^^) (24) 거믄날개 04-02 2425 27
[정보/자료] KARA 일본의 CM CUVILADY는 팔리는가? (36) pochittona 03-25 1823 27
[인증/후기] U-Express 라이브 탐험기 Vol.1 Voyage to U-Express Live. (44) Miracle5 03-10 1995 27
[팬메이드] 직퀘의 카덕입문기 (29) 직퀘 03-03 1529 27
[팬메이드] KARA, 8th New Single "Bye Bye Happy Days!" (34) URAKARA 03-01 3490 27
[잡담] 죄송합니다만 카라 글 작성 예 (21) Kogoro 02-12 1359 27
[잡담] 아이돌에 빠진 경험이 없는 일본인이 왜 KARA에 빠지는 것인가? (32) Kogoro 02-10 2091 27
[해외영상] 130205 スッキリ!(KARA東京ドーム公演 密着SP) (9) kj0625 02-05 1566 27
[잡담] 카라 팬질 2주 - 이제는 나도 삼촌팬.. (31) 세이버 01-29 1527 27
[잡담] 뉴비 카밀리아의 현제까지 현황... 약간의 긴글 (31) 까마긔 01-26 1786 27
[팬메이드] JiYoung님의 생일에 바치는 노래 JiYoung Heaven (43) Miracle5 01-18 1565 27
[공지] 카라게시판은 이런 곳입니다. (41) 봄빛여름 04-18 8532 27
[직캠] 드뎌 마지막 직캠이네요.... (30) 푸르릉 01-09 1851 27
[인증/후기] 도쿄돔 후기 (1) - 규리를 확보하라!!! (21) 낮은곳의목소리 01-09 1958 27
[번역] 2013 KARASIA 도쿄돔 콘서트 이모저모~ (날림번역 두번째) (23) 소나기13 01-07 1584 27
[뉴스/속보] 레코드협회주관, 27회 일본 골든디스크 시상식, KARA 올해의 아티스트 포함 3관왕!! (24) 석이 01-07 2828 27
[잡담] 심야에 쓰는 일본여행 및 출장후기...kara in the every corner!! (34) 묵묵삼촌팬 11-12 1620 27
[정보/자료] KARASIA Summary of the set list (30) karapei 07-19 2211 27
[정보/자료] 일본의 각종신문 지면의 기사를 모았습니다. (20) Kogoro 09-11 1835 27
[잡담] MBC Fm4u에서 카라가 1위를 차지...!!! (15) 블루 09-09 1674 27
[인증/후기] 별 영양가 없이 그저 길기만 한 엠카 사녹 후기 (26) 메인로고 09-06 1418 27
[인증/후기] 집에 도착하자마자 쓰는 뮤뱅 본방 후기^_^ (35) 국민여신박규리 08-24 1330 27
[잡담] 안녕하세요 카라게시판 트위터 관리자 블루다크입니다~ (22) 블루다크 08-21 1383 27
<<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




★ 2020년 5월 31일 일요일 12:00 최종변경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