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3-07-13 23:44
[인증/후기] 영화 감상 감상문 Karasia in Seoul -3D- reported by Miracle5 in 4D! Vol.2
 글쓴이 : Miracle5
조회 : 3,920   추천 : 42  
 글주소 : http://karaboard.com/980812
"전설은 그 정체를 보는 순간에 단지 사실이 되어 버린다."
"A legend becomes a mere fact at the moment when you see the real."
 - Miracle5



누군가가 이 보고서의 패러디를 쓰고 있다는데, 그 패러디가 너무 강력하고, 어느 쪽이 진짜인지 모르게 될 것 같아서, 서둘러 Vol.2를 썼어요.

지난번 이야기.
Previous story.
영화 감상 감상문 Karasia in Seoul -3D- reported by Miracle5 in 4D! Vol.1



***주의!내용이 포함됩니다! 알고 싶지 않은 사람은 읽어서는 안돼!절대!***
***Caution! Movie contents are included. If you don't want to know it, you should not read! Absolutely!***




5.Lupin

그런 다음 Lupin소개 영상이 조금 흘러 4곡째는 Lupin입니다.
대표 곡의 대행진네요!3D로 보는 비상구 춤은 끝내줬어요!

어머!?KARA의 의상이 바뀌고 있습니다.
아까의 검은 의상이 아니라 금빛 의상으로 되어 있습니다!
확실히 Break It은 이 Lupin과 같은 금빛 의상이었어요!?

Then, some introduction movie of Lupin came out, and the 4th song was Lupin.
The emergency exit dance in 3D was splendid!

Clothes of KARA changed!?
Not black clothes of a little while ago, it becomes the golden clothes!
"Break It" was clothes of the golds same as this Lupin?

드디어 보고 싶었던 전설의 Break It를 볼 수 있는지!?그것도 3D로!?
저의 기대는 최고조입니다!

...그러나 나오지 않았습니다.
결국 가장 기대하고 있던 Break It은 없었습니다.
하지만 이것은 이것으로 좋습니다.
전설은 전설대로 해 둡시다. ^^

Finally, "Break It" came out!? And in 3D?
My expectation was climax!

...However, it did not come out.
There was no "Break It" which I looked forward to after all.
But this will be enough for me.
I will leave the legend legendary. ;-)




6. Solo Stages

여기부터는 KARA여러분의 솔로 스테이지입니다.
우선은 Gyuri님과 Hara님이 짧은 영상으로 소개되었다.
그리고 Gyuri님의 탱고 춤과 Daydream이 시작됩니다.
다음으로 Hara님의 Secret Love.
There were solo stages of each member of KARA.
At first Gyuri and Hara were introduced with a short movie.
Then Gyuri tango dance and Daydream.
Next Hara Secret Love.

Secret Love는 신나는 곡인데, 왠지 나는 눈물이 나올 것 같습니다.
라기보다는 여기까지 계속 곡이 시작 때마다 눈물이 나오게 되어 있었습니다.
곡이 시작 때마다 지금 나는 꿈에도 그리던 KARA의 진짜 첫번째 콘서트를 보고 있다고 생각하면 기뻐서 눈물이 나온 것입니다.
KARA에 있어서도 이 콘서트는 꿈의 무대 였을 꺼요. KARA의 여러분도 노래마다 기쁨을 느끼고 있었던 걸까요.
Though Secret Love is pleasant music, I almost cry for some reason.
Whenever music began all the time, I almost cried.
Whenever music began, I just cried for joy when I thought that I watched the true first concert of KARA which I watched in a dream.
For KARA, this concert should have been a stage of their dreams.
Would KARA member felt joy at each music, too?

다음에, JiYoung님와 Seung Yeon님와 Nicole님의 짧은 영상이 흐르고, JiYoung님의 솔로 스테이지가 시작되었습니다.
JiYoung님은 어쿠스틱 기타 반주로 Umbrella와 이게뭐야를 불렀습니다.
매우 멋지네요. 좋아합니다.
그리고 Wanna Do를 부르기 위해 기타의 곳으로 이동합니다.
그 도중"남자 가수가 콘서트 도중에 물을 마시면 환성이 차오르겠지요?"라고 일부러 물을 마십니다.
하자 관중이 대 함성을 올리네요.
JiYoung님은 그것이 재밌는 듯, 물을 마시는 것을 반복합니다. 너무 귀여워요.
Then, JiYoung, Seung Yeon and Nicole short movie came out, and JiYoung of solo stage began.
JiYoung sang Umbrella and 이게뭐야 with the accompaniment of the acoustic guitar.
Very wonderful. Love it.
And JiYoung move to a guitar to sing Wanna Do.
She said "Audience does a shout of joy when male singer drinks water in a concert, right?".
Then she drank a water on purpose.
Then the audience raises a great shout of joy!
JiYoung seemed to feel interesting, she repeated to drink water.
So cute!



JiYoung님의 Wanna Do는 훌륭했습니다.
슬픈 곡이라는 것도 있지만, 나는 마침내 참았던 눈물이 넘쳐 버렸습니다.
정말 멋졌어요.
그리고 3D니까, 기타의 헤드가 나의 머리에 부딪힐 것 같아서 무서웠어요.
JiYoung Wanna Do was splendid.
The tears which I endured have overflowed at last.
It was really splendid.
And the head of the guitar seemed to clash with my head, that was because it was 3D.




그리고 다음에 Seung Yeon님의 Guilty.
이것이 다시 멋져!
일본의 Karasia에서도 매번 머리털이 서 있었지만, Karasia in Seoul에서의 Guilty도 대단해요!
여기에서는 눈물만 아니라 콧물까지 나왔습니다.
And then, Guilty of Seung Yeon came out.
It was splendid too!
I stood gooseflesh every time in Japanese Karasia, but Guilty in Karasia in Seoul was splendid, too!
I shed tears, also dripping nose.


그리고 Nicole님의 Lost.
지금 일본은 폭염입니다.
연일 더위에 열사병으로 쓰러지는 사람이 속출하고 있습니다.
열사병이 되는 원인의 하나가 수분 부족입니다.
And Nicole Lost.
Japan is intense heat now.
People falling down by heat stroke by heat of the day after day appear one after another.
One of the causes to suffer from heat stroke is a water deficit.

네, 저는 이 Lost에서도 울어 버렸습니다.
이제 얼마나 눈물을 흘려 버렸겠죠? 이렇게 울고 있으면 나는 수분 부족에서 열사병이 되어 버릴지도 몰라!
그렇게 걱정이 되도록 울었습니다.
Yes, I have cried in Lost too.
How much have I shed tears?
I may suffer from heat stroke for a water deficit if I cry so much!
I cried as worrying so.




Nicole님의 솔로 스테이지 하면, Karasia의 또 다른 전설 Beat It네요.
유감이지만, 그 Beat It을 3D로 보지 못했다.
하지만 이것도 다행이라고 나는 생각합니다.
첫날의 Beat It에서 무엇이 일어났는지 알고 있습니다.
그 뒤 Nicole님이 얼마나 고생했다?
그 뒤 처음으로 일본에서 공연했을 때 현장(Tokyo Girls Collection)에도 나는 있었습니다.
그때 Nicole님의 모습을 기억하고 있다.
Speaking of Nicole solo stage, it was another legend of Karasia Beat It.
Unfortunately there was no Beat It in 3D.
But I think that this was good.
I know what happened in Beat It for the first day.
How long did Nicole have a hard time afterwards?
I was in that spot when she gave a performance for the first time in Japan(Tokyo Girls Collection) afterwards.
I remember Nicole at that time.

그래서 솔직히, Beat it은 보기 싫었다.
전설은 전설대로...

Nicole님은 Lost무대에서 나에게 키스를 2번이나 해 주셨어요. 3D로!
마지막은 피스 사인으로 밝고 즐겁게 끝났습니다.

Therefore I did not want to see Beat It honesty.
Let the legend be legend...

Nicole did blowing me a kiss twice in her performance of Lost. In 3D!
Finally, song ended with her peace sign happily brightly.





7. Talk

Dear Kamilia의 음악과 함께 KARA의 5명이 즐거운 토크를 하는 영상이 나옵니다.
Seung Yeon님 "우리가 콘서트를 할 수 있을지 불안했다. 꿈을 실현할 줄은 몰랐다."
Gyuri님 "팬에 오래 기다리게 했어요. 처음 1위를 취했을 때 기억 나?아, 영상은 듣지 않아서 좋습니다!"
(여기서 Honey의 1위로 울고 있는 여신님의 사진이 나옵니다)
The movie which KARA were talking happily with music of Dear Kamilia.
Seung Yeon said "We were afraid whether we could give a concert. I did not think that we had a dream realized."
Gyuri said "We kept fan waiting for a long time". "I remember the time when we took the first place for the first time. Oh, do not need to start the movie".
(A photograph of goddess crying with the first place of Honey appeared)

몇살로 데뷔했던가?
Seung Yeon님 "Rock U의 경우 21세였다. 존경하세요. (Hara님을 향해)"
Hara님 "그런 나이에 저렇게 귀여운 수 있는 것은, 존경합니다."
How old did you make your debut at?
Seung Yeon "I was 21 years old at Rock U. Respect me. (towards Hara)"
Hara  "I respect you to be able to do such cutely thing on such age".

Nicole님 "KARA의 매력은 성장하는 모습."
그렇지!
Nicole "The charm of KARA is the growth."
That's right!


Gyuri님 "이 영상은 공연의 뒷부분에서 흐를 예정입니다".
그 후,"팬들이 즐기는 콘서트가 되도록"라며 5명으로 손을 잡고, 언제나처럼 "화이팅!"을 하고, 이 영상은 끝났습니다.

Gyuri "This movie will come out in the latter half of the performance"
Then, they said "May the fan could enjoy a concert" and did usual "Fighting!" with hand in hand.
This movie was over afterwards.
(사진은 Karasia in Seoul이 아닙니다.)




영화 감상 감상문 Karasia in Seoul -3D- reported by Miracle5 in 4D! Vol.3




↓ 이 고양이의 먹이는 "추천"으로, 게다가 무료입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COMMENT
믿을 수 있는 맛깔나는 후기,  추천부터 꽉~~
13-07-13 23:48
 
후기 감사합니다~^^
13-07-13 23:52
 
누군가가 이 보고서의 패러디를 쓰고 있다는데, 그 패러디가 너무 강력하고, 어느 쪽이 진짜인지 모르게 될 것 같아서, 서둘러 Vol.2를 썼어요.

ㅋㅋㅋ
kogoro님도 이렇게 빨리 Vol.2가 올라올지 몰랐을거에요.
13-07-14 00:01
 
미라클5님을 슬픔 공포 환희에 빠트린 3D의 위력은 대단했군요.
13-07-14 00:01
 
베스트클립3에 보면 wanna do 이야기하면서 니콜이가 눈물을 흘리지요.
멤버들 모두가 좋은 하는 뮤직비디오라고...
처음에 공연장에서 볼 때는 처음 공개되는 것이라서 잘 못 느꼈는데...
일주일 정도 지나서일까... 그때부터 솔로무대가 매일 귀에서 맴도는거에요.
그래서 한동안 솔로무대만 본 기억이 납니다.

카라의 솔로무대는 참 특별한 거 같아요.
첫 콘서트에서 솔로무대는 정말 멋진 선택이었고 감동적인 무대였어요.

특히나 기타가 머리를 향해 날라오는 3D 장면이라면 저도 꼭 체험해보고 싶어요.
13-07-14 00:04
 
승연이의 길티 무대를 저도 서울 콘서트가 좋았던게,
손을 위로 뻣을 때 나오는 폭죽 장면이 그렇게 멋졌었거든요.

이 모습을 3D로 입체감있게 보면 전율일 것 같아요.
13-07-14 00:05
먹이 드렸습니다...
'누군가 이 보고서의 패러디를 쓰고 있다는데'
ㅋㅋㅋㅋㅋ~
13-07-14 00:05
 
서두의 문구들이 주옥 같아요.
Miracle5님의 글을 읽으면 모니터 보면서 실실 웃게되는 것 같아요.
13-07-14 00:06
"I will leave the legend legendary" ^^=b

Guilty에서 승연이가 무대 중앙으로 달려 나오는 장면을 정면에서 잡았다면...3D로 그 장면을 본다면 심장이 터져 버리지 않을까~
13-07-14 00:16
브레킷...을 못 보셨다니 다행이네요.
(단순히 3D 카라시아를 볼 수 없었던 팬의 질투!!!)
3편의 후기도 기대하겠습니다 ^^*
13-07-14 00:16
좋은 후기 너무 감사드립니다
정말 3D로 보면 눈물이 날듯ㅠㅠ
13-07-14 00:19
 
후기만으로도 눈물이 ㅜ.ㅜ
13-07-14 00:27
3D의 퀄리티가 어느정도인가요?
너무 궁금하네요,,
13-07-14 00:27
 
13-07-14 00:35
워너두 훌륭했지요. 반했다는..~~ ^^
13-07-14 00:38
 
추천! 정말 잘 읽었어요. 감사합니다.
13-07-14 00:40
 
패러디 글이 어디 있나요?
보고 싶은데요
이 고양이는 너무 많이 우는군요ㅎ
13-07-14 00:42
     
 
제가 그래서 이야기 했어요.

"울보"(泣き虫)  라고요.

그랬더니 답변이 이렇게 왔어요.

_Miracle_5 약 7시간 전

@kara200703 KARA가 나를 이렇게 했습니다.
옛날에는 이렇게 근육들의 남자 다운 사람이었다.

13-07-14 00:55
          
 
ㅋㅋㅋㅋㅋㅋㅋ
13-07-14 00:55
          
 
ㅋㅋㅋㅋ
KARA는 Miracle5님을 너무 많이 울게 만드는군요.
수분이 많이 나와 체형이 바뀔 정도로
13-07-14 01:01
          
 
와하하하하
13-07-14 23:16
     
WOW 고양이 근육 좀 봐~~~~~~~~
13-07-14 22:28
 
어럽쇼? 예상보다 일찍나왔네요?
패러디 쓰신분께 감사해야겠는데요 ^^
현장감있는 후기! 최고입니다~ ! ^^
13-07-14 01:26
후기 정말 재밌어요~~ ㅎㅎ 다음 편도 기대되요~
13-07-14 01:45
믿고보는 후기후기 감사합니다^^
13-07-14 04:27
후기 자체만으로도 예술입니다.
13-07-14 07:19
^^감사합니다^^더욱 3D영상이 접하고 싶은걸요 ㅠㅠ
13-07-14 11:09
우와 정말 전설은 전설로 남았다고 하지만

카라아이들의 애교를 3D로 큰화면에서 눈앞에서 실제로 보는 것과 같은 느낌

너무너무 부럽네요 ㅎㅎ

정말 좋은 후기 잘 봤어요 ^^
13-07-14 11:15
솔직히 이건 국내 카라팬들에겐 역차별이다 데습아 연말에 카라시아 추가공연을 서울에서 해다오 이번에도 부탁한다~~~~
13-07-14 22:30
3d 부럽다. ㅡ.ㅡ
13-07-14 23:36
SUPER GIRL은 있었습니까?
13-07-14 23:53
     
그래요 저도 궁금합니다...
곧 써 주시겠죠.
13-07-15 09:51
잘 읽고 갑니다...
신나는 하루가 되어가네요...
13-07-15 09:51
 
 

Total 143,26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인증/후기] 네일샵 파리스 제작발표회 짧은 후기 (81) 무지개참치 04-26 6069 44
[번역] [번역]카라팬 남편과 동방팬 아내의 재미있는 KARASIA In 사이타마 여행기~[1] (24) 소나기13 06-09 1893 44
[팬메이드] Happy Halloween!!! (64) HirochinCo 10-30 2247 44
[잡담] 쩝..... 안나온 기념.... 사인반 이벤 함 갈가요??? (182) 살아있는시체 09-12 2167 44
[잡담] 일본인인 내가 느끼는 KARA의 일본어 (82) Kogoro 07-13 5771 44
[인증/후기] 카라게시판이 준비한 2013 카밀리아데이 기념 케이크 제작과정 (52) 메인로고 06-16 4370 43
[커버] 왔어요~왔어요~ 숙녀는 못돼 커버가 왔어용~ (66) 우요쿠 09-06 1950 43
[사진/캡쳐] Fantastic Girls첫회 한정반 A는 KARA그 자체입니다! (81) Miracle5 08-07 3609 43
[사진/캡쳐] 130807 "Majesty JAPAN" 스캔과 번역 (58) Kogoro 08-07 5915 43
[정보/자료] Bye Bye Happy Days 가사 철저 분석 (歌詞を徹底分析) (51) Kogoro 03-16 5201 43
[잡담] 정말이지 깜짝 놀랐습니다. (51) 일코중무장 07-16 3412 43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61) 여햄햄 09-02 1850 43
[잡담] 일본에서 유명하게 된 계기 "샤베쿠리 007" 일본인의 고찰 (사진이 많습니다) (29) Kogoro 07-15 7628 43
[잡담] 일본인인 내가 생각, KARA 일본 인기 이유 (39) Kogoro 06-23 3134 43
[잡담] 2012.06.10 카밀리아 팬미팅 실루엣 토크. (80) godstarsidus 06-15 2963 43
[인증/후기] 나고야 콘서트 후기 (118) 원원 11-03 3959 42
[잡담] 카라와 함께 성장하는 카라게시판~!! (38) 석이 09-16 1669 42
[잡담] 한승연, 꿈은 갈망이 아닌 확신이다. (54) 게으리 09-11 2806 42
[인증/후기] 자기전 올리는 뮤뱅 후기 (56) Rody 09-06 3836 42
[인증/후기] 일본카밀 관점에서 SGC SUPER LIVE 영상 후기? (46) Kogoro 07-22 3644 42
[플짤] [MV] Thank You Summer Love.SSTV.자막본 (88) xoQk 07-19 5237 42
[인증/후기] 영화 감상 감상문 Karasia in Seoul -3D- reported by Miracle5 in 4D! Vol.2 (33) Miracle5 07-13 3921 42
[인증/후기] <카밀리아데이 기념> 제주도 성지 파괴 모음 (노약자 클릭 주의) (105) 메인로고 06-11 3854 42
[인증/후기] 일본인이 KARASIA in 서울 DVD 후기를 새삼스럽게 썼습니다 (56) Kogoro 05-17 2550 42
[번역] 일본방송 산마노만마에 나온 KARA~방송후기 + 감동의 짱구풍 만화~ (19) 소나기13 04-23 3113 42
[인증/후기] NHK MUSIC JAPANの収録に行ってきました。(NHK MUSIC JAPAN의 수록 다녀왔습니다.) (30) ozma1102 04-02 4579 42
[인증/후기] 푸르릉의 후쿠오카 카라시아 후기 #1 (46) 푸르릉 05-03 1849 42
[팬메이드] 초등 3학년 딸이 그린 카라 그림 - 판도라 - 올려봅니당 ~! (38) nicorrrrri 02-12 2201 42
[잡담] 용산 쿨트랙에서 (42) 오공비리 12-09 2438 42
[인증/후기] 카라 도쿄돔 공연 참관(3) (67) 단고무시 01-08 2680 42
[직캠] 드디어 기다리신던 궁금해 하시던 ...도쿄돔 최고의 이벤트였던 응원봉 파도파기 직캠입니다. (21) 푸르릉 01-08 1958 42
[인증/후기] 푸르릉의 후쿠오카 카라시아 후기 #1 (48) 푸르릉 05-03 2278 42
[잡담] 카라시아 투어를 통해 본 카라의 콘서트는...? 축제다~!! (확장판) (38) 석이 05-29 3585 42
[뉴스/속보] 카라 제 24회 일본 쥬얼리 베스트드레서상 특별상 수상 (28) 규램 09-27 2537 42
[팬메이드] 카라게시판 메인영상 ?? (39) 식용유 04-28 2406 42
<<  1  2  3  4  5  6  7  8  9  10  >  >>


★ 2019년 9월 20일 금요일 02:00 최종변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