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게시판 전광판

글올리기
오늘 일정이 없습니다.
 
작성일 : 13-07-20 14:21
[잡담] 일반인에게 도쿄돔 DVD보여 줬을때 반응....
 글쓴이 : 푸르릉
조회 : 2,434   추천 : 32  
 글주소 : http://karaboard.com/995356
딸이 밤 12시까지 심각하게 카톡을 하길래 뭔일이 있나 싶어 무슨일인지 물어봄..

와이프는 친구만나러 나가서 딸과 푸르릉 둘이서 한밤중  고민 상담시작...

8명이 한팀으로 9월에 체육대회후 추계학예회 2학년 대표로 댄스해야 한다고함..

노래는 3곡..

한곡은 8명이 전부 나와 댄스

한곡은 4명 A팀이 댄스

한곡은 4명 B팀이 댄스..

문제는 딸이 속한 팀에 댄스가 부족한 학생 2명..다른팀은 4명이 다 호화멤버...

별것 아닌것 같지만 이게 고민의 시작..

분명 저 조합이면 A팀, B팀 비교될거고 자기팀이 엉망이 될거고 욕들어 먹을거구 고생은 고생대로 할거라함.

푸르릉이 해결책을 제시해줌..

지금 너희들의 그런식으로 하려는건 같은 팀이 아니다.

A,B팀 각각 팀이되는거구 아마 엉망 될거다..

아빠가 덕후로서 많은 것을 봐온 것을 토대로 조언을 하자면...

일단 8명의 리더를 한명 정해서 회의를 하고...

같은 팀이라는 것을 인식 시켜라..

즉...4명 4명 각각 댄스하지 말고...

스테이지를 이렇게 해라...

우선 A팀 4명이 첫번째 스테이지 중 하이라이트 부분에서 B팀 4명이 

백댄서로 들어가서 8명 춤추고...

첫번째 노래가 끝날때 A팀이 빠지고 B팀이 남아 한곡 소화하고..

B팀 하이라이트부분에 A팀이 다시 들어와 백댄스 역활을 해라...

그런 후 2번째 곡이 끝나면 8명이 모두 마지막 3번째 곡을 춰라..

하이라이트부분은 어렵지 않으니 쉽게 습득 할거다..

그렇게 하면 2팀 모두 3곡을 추는 거니 각팀으로 나누어지는 느낌도 없고

욕을 먹든 칭찬을 먹든 8명다 한팀인 결과가 나올것이다.

그렇기떄문에 부족한 두명이 한팀에 다들어가지 않고 각각 1명씩들어가 

3명이 1명을 캐어해서 완벽하게 만들수 있을것이다.

푸르릉이 해결방법을 알려주니 딸래미 얼굴엔 걱정이 사라지고 화색이....

덕후 아빠 잘둬서 별 이상항 고민을 해결해줌..ㅡㅡ;

공부 고민은 한번도 해결 못해주는데 이런건.,.....


그리고 하이라이트부분을 어떻게 하면 좋은지 추천해줄때 ㅋㅋ

도쿄돔 DVD를 보여줌...ㅋㅋ

DVD를 넣고 첫화면 관중이 꽉찬 공연장과 함성소리 듣더니.,,, 한마디...

"쩐다...................."

속으로 뿌듯...ㅋㅋ 카라가 이정도야...

딸도 이정도인줄은 몰랐던듯 ㅋㅋㅋ

추천곡으로 스텝을 보여줌....

자...저기서 같이 약간 추다가 백댄서 퇴장하고 5명이서 추다가...

이 시점에서 백댄서 나와서 같이 추는거야..멋지지...저런식으로....

딸래미 얼굴을 보니 완전 얼이 빠진 표정 .... 

얼굴에 나도 아이돌 하고 싶다..라고 써져있었음 ㅡㅡ;

그리고 비장의 무기... 지영의 학원천국 보여줌,,,

그냥 뿅 감...ㅋㅋ 


그리고 푸르릉의 마지막 충고...

춤출때 표정으로 춰라...웃어라....

못추더라도 웃으면서 추면 자신있게 잘추는것 처럼 보이지만...

무표정이면 보는 사람들도 그저 그렇게 보게된다...

아마추어들의 가장 큰 공통점이자 단점이 무표정으로 춤을 춘다는거야..

저기 화면에 카라 봐봐...웃으면서 추니까 멋지잖아...

힘들고 쪽팔려도 웃으면서 자신있게..윙크도 하고 ...사랑의 총알이나..

하트뿅뿅 남학생들에게 날리면서 하면 난리날꺼야..

어차피 2학년 대표가 된거니 추억에 남게 멋지게 해봐...

아빠가 너네들 매니지먼트 하면 참 잘할텐데...하면서 딸고민 해결 완료 해줌..ㅋㅋ

그런데 얘들이 서로 잘 해결 할지....

  • 트위터
  • 페이스북





처음  1  2  3  4  5


COMMENT
 
역시 카덕아빠는 다르다
13-07-22 10:44:42
     
뿌듯합니다.
13-07-22 11:29:19
공부 잘하고, 이쁘고, 춤 잘추고, 안목도 훌륭하고!
따님 보고 있으면 밥 안먹어도 배부르겠네요^^
13-07-22 13:32:39
     
그렇죠..뭐 ^^
13-07-22 21:20:12
부....부러워서 졌다....
13-07-22 13:46:58
     
ㅋㅋㅋ
13-07-22 21:20:18
멋지십니다!!
13-07-22 20:18:06
     
감사합니다.
13-07-22 21:20:26


처음  1  2  3  4  5


 
 

Total 144,67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가입인사] 안녕하세여~^▽^ (59) 이퓨 09-08 1578 33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ㅇ// 가입인사.. //ㅇ// (66) 새미 09-02 1559 33
[가입인사] 그런데..카게에 여덕이 그렇게 적나요...? (86) 카라야 08-23 2480 33
[플짤/움짤] 깡지는 닭발을 싫어해?...그 오해와 진실! (43) 아름다운미리내 07-22 2314 33
[잡담] 정말이지 깜짝 놀랐습니다. (34) 일코중무장 07-16 3309 33
[공지] "KARA掲示板" karaboard.com登録案内文と 注意事項です(メッセージを送信する方法を追加) (117) 무지개참치 05-01 28375 33
[잡담] 새멤버 영입에 반대 의견을 가지신 분들과 계획하고 있는 일을 밝히겠습니다. (33) KaRaWithMe 05-14 1739 32
[인증/후기] 130615 KAMILIA DAY 팬미팅 아주 간단한 후기 (83) 무지개참치 06-16 5222 32
[잡담] 가요대전 사녹때 카밀여러분들께 감동받았어요 ㅎ (41) 브레인스토민 12-29 1778 32
[번역] 요코하마 공연, 카밀리아 재팬 카밀들의 댓글 집 (44) Kogoro 10-11 3576 32
[잡담] (정리) 130929 정규 4집 마지막 방송 날, 훈훈한 모습들~ (트위터 글과 사진 모음) (60) 석이 09-29 3974 32
[인증/후기] 좀 많이 늦은 부산,대구 팬싸 후기 (46) 햄편식중 09-22 1943 32
[잡담] 4집 활동 관련, 정보성 글 총 정리 (음반, 음원, 투표등) (37) 쿠키 09-01 4112 32
[잡담] 처음에 들었을 땐 블루스 치곤 좀 덜 진득하단 느낌이었어요. ^^;; (75) noONE 08-21 2347 32
[잡담] 컴백주에 결혼합니다 ~_~ (59) 류천 08-13 1554 32
[잡담] . (33) acrb 08-03 1150 32
[잡담] 보석이 귀한 이유 (22) 대져 07-27 1998 32
[잡담] 일반인에게 도쿄돔 DVD보여 줬을때 반응.... (88) 푸르릉 07-20 2435 32
[인증/후기] Kamilia School입학 일기 Vol.0.75 학생들 (42) Miracle5 07-07 5598 32
[번역] 팬미팅 낮공연 세세한 후기 (22) 거믄날개 06-23 2314 32
[가입인사] 처음 뵙겠습니다. 初めまして。 (86) takayan 06-07 1603 32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ㅋ 눈팅만 하다 가입하게 되었어요 ^^ (133) 캐미스트리 05-30 2000 32
[번역] 하루노(はる乃)님의 삼마노맘마 감상평 (41) 원원 04-22 3667 32
[플짤] 승연 동물농장 플레이어 (전편 수록) (23) 또돌이 04-17 1818 32
[해외영상] 카라 BBHD (바이바이해피데이즈) MV Short Ver. [Youtube] (51) 메인로고 03-14 3803 32
[잡담] 조금 긴 글이지만 도쿄돔 방송을 보기 전에 읽어주었으면 합니다 (23) Kogoro 02-03 1856 32
[인증/후기] Miracle5의 도쿄돔 여행기 Vol.1 : Tokyo Dome traveler's diary. (67) Miracle5 01-28 3093 32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가입했습니다. 여기선 여덕이라는걸 밝혀야 한다면서요? (172) 훈성 01-20 2133 32
[정보/자료] 카라게시판에서 앞으로 만들어갈 우리의 자료. [카라 인증, 현수막, 배너, 영상] (52) 석이 06-20 3932 32
[잡담] 카라 토쿄돔공연 기념으로 조삼모사 패러디 (40) 썬키스트 01-08 1545 32
[잡담] 도쿄돔 매진 뉴스에 기분을 좋게 해서, 日 논네가 LOST(일본어 버전) 열창했습니다! (45) Kogoro 12-08 1813 32
[잡담] (일본인시점) MBS “세야넨" KARA의 성실함이 나타나는 장면 (35) Kogoro 10-25 2606 32
[정보/자료] KARA 1st Japan Tour 2012에서 카라와 함께하는 공식 스폰서 모음. (37) 석이 04-29 3022 32
[잡담] 제너럴리스트 시대의 아이돌 '카라' (40) 봄빛여름 09-27 14364 32
[잡담] 카라의 첫번째 선수, 마지막 선수 모두 카밀리아입니다.!!♡ (33) Autumn 09-26 2055 32
<<  1  2  3  4  5  6  7  8  9  10  >  >>




★ 2020년 10월 24일 토요일 20:00 최종변경 ★
?>